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안정된삶님!! 힘내세요!!

| 조회수 : 2,166 | 추천수 : 101
작성일 : 2008-10-25 02:26:42


웃는거야 / 서영은


거울 앞에 앉아 눈물 흘리는
날 물끄러미 쳐다보며 물었어
너 왜 그러니 아무 일도 아닌데 훌쩍이잖아

이건 네가 아냐 그런 약한 모습
혼자 모든 짐 다 진 듯 찡그린
얼굴도 보기 싫어 언제까지 너 이럴 거니

잘 생각해보면 지금 이런 두려움 따윈
짧은 생의 작은 점일 뿐
주저앉아 웅크릴 필요 없잖아

먼지처럼 툭 가볍게 다 털어낼 수 있잖아
옛일 인 듯 기억조차 없는 듯
선물 같은 내일만 생각하면서

웃는거야 그래 그렇게 늘 그래왔던 것처럼
별일 아냐 흔한 일이잖아
이젠 너 인것 같아 늘 그렇게 웃어

낯선 사람처럼 표정도 없는
날 물끄러미 쳐다보며 물었어
너 왜 그러니 아무 일도 아닌데 심각해 보여

이건 네가 아냐 그런 약한 모습
가시밭길을 걷는 듯 싸늘한
얼굴도 보긴 싫어 언제까지 너 이럴 거니

잘 생각해보면 지금 이런 두려움 따윈
짧은 생의 작은 점일 뿐
주저앉아 웅크릴 필요 없잖아

먼지처럼 툭 가볍게 다 털어낼 수 있잖아
옛일 인 듯 기억조차 없는 듯
선물 같은 내일만 생각하면서

웃는 거야 그래 그렇게
늘 그래왔던 것처럼
별일 아냐 흔한 일이잖아
이제 너 인것같아

한 걸음쯤 아니 몇 걸음
늦어도 상관없잖아
언젠가는 소중한 보석처럼
어둠에도 찬란히 빛날 테니까

웃는 거야 그래 그렇게
다시 태어난 것처럼
하루하루 숨을 쉴 때마다
잊지 말고 기억해 늘 그렇게 웃어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금순이
    '08.10.25 7:16 AM

    네 맞습니다.
    카루소님 언제나 좋은글 좋은 음악 주시고
    삶의 활력을 주시니
    복 많이 받으실꺼예요.
    오늘도 좋은일 많이많이 생겨나시길 ....

  • 2. 으니
    '08.10.25 8:50 AM

    이 노래 음과 웃는거야 이부분은 알고있었는데
    가사를 처음부터 끝까지 듣고 보긴 처음인데
    좋은 가사 였네요^^

    트위티 너무 귀여워요.
    보고있으니 미소짖게 되네요^^

  • 3. 카루소
    '08.10.26 12:41 AM

    금순이님,으니님!! 감사합니다.*^^*

  • 4. 아자
    '08.10.26 2:39 PM

    카루소님 덕분에...
    제 친구들한테 좋은 친구가 되고 있답니다.
    이렇게 스크랩 해 오는줄은 아마 모를거예요.ㅋㅋ
    항상 담아 갑니다^^

  • 5. 카루소
    '08.10.28 1:19 AM

    아자님!!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853 등하나 달고 도도/道導 2023.05.27 163 0
25852 혹시나가 역시나로 2 도도/道導 2023.05.26 285 0
25851 광고2 푸마 2023.05.25 499 0
25850 광고 올립니다 푸마 2023.05.25 811 0
25849 순돌이와 삼순이와 야옹이 (고양이 사진 좀 많음) 7 지향 2023.05.25 750 0
25848 뭐시 중헌디... 2 도도/道導 2023.05.23 335 0
25847 사랑보다 마약보다 더 강했다! 아뒤 2023.05.23 399 0
25846 이 고양이 품종이 뭘까요 (사진올림) 6 지니 2023.05.19 1,029 0
25845 머리를 숙이세요 2 도도/道導 2023.05.13 601 0
25844 이작품은 그림일까? 사진일까? 6 도도/道導 2023.05.10 737 0
25843 한복입은 인형 왔어요. 7 Juliana7 2023.05.09 1,121 1
25842 물위에 떠있는 카페 5 도도/道導 2023.05.08 730 0
25841 이꽃을 보거나 이름을 아시는 분이 있을까요? 2 도도/道導 2023.05.03 985 0
25840 무엇일까요? [클릭 주의] 징그러울 수도 있습니다. 6 도도/道導 2023.05.01 848 0
25839 빈 머리속이 표현이 될때 4 도도/道導 2023.04.30 591 0
25838 내게 두부 한 모를 다오..... 아뒤 2023.04.29 778 0
25837 유달산에 올라 6 도도/道導 2023.04.28 639 0
25836 내가 할 수 있는 일 2 도도/道導 2023.04.25 651 0
25835 몸과 마음의 혼돈 2 도도/道導 2023.04.24 534 0
25834 오늘도 오호통재(嗚呼痛哉) 로구나 2 도도/道導 2023.04.21 664 0
25833 지치고 힘들 때 2 도도/道導 2023.04.19 769 0
25832 밀당의 고수 냥이 마루 11 우유 2023.04.17 1,834 0
25831 백반 한 상으로 행복한 시간 4 도도/道導 2023.04.14 1,254 0
25830 불 멍이 교감이 될 때 2 도도/道導 2023.04.12 868 0
25829 그 속에 생명이 2 도도/道導 2023.04.10 775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