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어릴때 식습관 중요한거 같아요

어머님 조회수 : 2,152
작성일 : 2012-05-27 17:16:31
저희 시댁이 6남매에요..
아무래도 어머님이 일을 계속 하셨구 힘드셔서 그런지 고기 위주의 식단이 많았어요
해물이나 생선류도 잘 안먹은거 같구요..
반대루 저는 친정이 생선이나 채소위주의 식단이어서 어릴때도 삼겹살 반근 사면 남았다고
하세요..
아이들 어릴때는 아무래도 남편 위주로 주다보니 고기가 많았어요..
혹시나 채소위주로 주다보면 고기반찬 자꾸 찾아요.. 애들 키우다보니 저도 힘들어서 그랬던거 같구요..
하지만 초등들어가고 부터는 골고루 편식하지 않게 주다보니 애들이 못먹는게 없어요..
안먹는게 있으면 조리법을 달리해서 주다보니 그 재료가 들어간줄도 모르더라구요..남편은 
제가 집에서 안하는음식이 튀긴 음식이에요.. 아이들도 먹고 싶어하지만 제가 넘 싫어해서요.
치킨 시켜먹는것도 일년에 2~3번정도.. 남편은 돈까스 ..전 좋아하구요.. 저희 시댁 명절때 제일 많이 하는게
전이에요.. 종류도 양도 정말질려요.. 전만 4시간 정도 합니다.. 
아무래도 밖에서 외식이 잦은 남편이다보니 쉽지는 않더라구요...
이번 건강검진에서 고지혈증에 당뇨에..지방간이.. 난리가 났습니다..
의사가 운동하고 식이요법하고 안고쳐지면 약먹어야 한다구..
시댁가서 밥먹는데 밥 머슴밥에 고기 볶아주시네요.. 말씀 드렸죠.. 애비 이러저러하다구
며칠전부터 계속 전화하셔서 양파를 줘라 콩이 좋다더라.. 주부가 식단을 잘줘야 한다
저희 남편 늦으면 취나물ㅇ 멸치볶음  된장국.. 김.. 묵은지에 두부부침 이렇게 먹어요.
제가ㅜ이런식단 얘기하니 애비도 그렇게 주라며 그래야 애들이 따라 먹는다고
며칠내내 제가 기름진 식단 줘서 애비가 그런것처럼 그러시네요.
어제는 말씀끝에 제가 그랬죠.. 어머님 애비가 애들 식단 쫓아와야 한다구요...
어머님이 기름지게 해주셔서 그 습관 고치기 힘들다구요..
저더러 달래수 먹여야 한답니다.. 제가 아들 둘도 모자라 남편까지 키워야 하나요
지금도 밥먹으러 나가면 울 애는 콩나물국밥.. 남편은 왕돈까스 먹어요..
제가 집에서 안해주니 밖에서도 먹어야 한답니다..
식습관 버리기 쉽지 않네요.. 먹자고 사는건데 왜 잔소리냐 하는데 참 그렇네요

IP : 218.50.xxx.38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래서
    '12.5.27 5:59 PM (211.207.xxx.157)

    의외로 유능한 여성분들이 많은 걸 희생하고 직장 생활하는 거죠.
    아무리 머리로 알아도, 엄마 할머니가 직접 아이 다독이며 채식 시키는 것과 달라요.

  • 2. 저희 부부는
    '12.5.27 6:29 PM (122.44.xxx.18)

    제가 님 남편분같고 남편은 한식,생선 좋아하고 군것질은 절대 안하는 식성인데요 이 식성이란게 정말 안고쳐져요 나물 한식반찬 몇일 계속 먹다보면 슬슬 인스턴트가 땡긴다는...;; 집에선 무조건 건강식으로 차려드시고 가끔 주말 점심같은때 먹고싶은거 먹게 해주세요 머리에선 먹지말아야지 안좋은거 알아도 완전히 억제는 힘들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6740 운전면허는 늦어도 몇살에 따는게 좋아요? 1 ㅇoo 23:13:58 105
1316739 안녕하세요. 이용녀 유투브 시작합니다. .. 23:07:57 259
1316738 행복의 돌파구를 찾아야 하는데요.. 4 나머지 인생.. 23:04:26 252
1316737 최근 2개월간 한국 드라마 근황.jpg 1 ㄷㄷㄷ 23:02:16 599
1316736 팔찌 1.7돈 14k 45만원이면 어떤가요 1 바닐라 23:00:48 212
1316735 코로나 좀 이상하네요 16 ㅇㅇㅇ 22:58:43 1,447
1316734 탄수화물 부족하면 두통이 생기나요? 5 두통 22:56:40 394
1316733 국힘당이 정권잡으면 벌어질 일 10 ..... 22:50:24 248
1316732 귀여운 만화로 방사능 미화시키는 일본.jpg 2 징그럽다 22:49:06 280
1316731 장나라 아닌줄 알았어요 5 ... 22:43:41 2,176
1316730 오세훈, 자가진단키트 비용 질문에 "중앙정부가 나설 것.. 8 ㅋㄷㅋㄷ 22:42:40 789
1316729 자녀가 타 지역으로 대학 가면 부모가 안찾아가나요? 5 .. 22:41:41 634
1316728 스트레스 받고 우울하면 늙나요? 5 ..... 22:40:05 642
1316727 돈을 벌줄만 알고 쓸줄을 몰라요 16 11나를사랑.. 22:40:05 1,317
1316726 대선 앞두고 '정년 65세 연장' 불붙이는 정부 3 65세 22:36:21 765
1316725 주병진씨 전성기때 유재석만큼 인기 많았나요? 17 .. 22:31:57 1,129
1316724 모더나, 화이자 미국 기업 제품만 그중 안전한거네요 7 ... 22:30:13 672
1316723 경기도 지역화폐업무 다루는 산하기관 '부당 채용' 의혹 5 디어문 22:29:45 240
1316722 엘지 핸폰을 갤럭시로 무상교체 해주나요? 2 핸폰 22:27:33 536
1316721 삼성서울병원 신장내과 명의 7 궁금 22:22:41 646
1316720 JTBC 드라마 로스쿨 볼만하네요 5 .. 22:22:16 1,393
1316719 서예지 스페인어 실력 9 .. 22:22:07 3,892
1316718 이대로 가면 민주당은 대선에서 국짐에 먹혀요 12 민주당에 22:20:22 759
1316717 초2 용돈 얼마나 주세요? 2 ㅋㅋ 22:19:42 229
1316716 탄수화물 끊었더니 다리가 안붓네요 2 탄수화물 22:17:53 9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