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다시 찾은 외암리민속마을...

| 조회수 : 3,502 | 추천수 : 0
작성일 : 2012-04-12 15:29:57

어제 오전 가벼운 봄커텐으로 단장하고 집안 정리를 마친후 투표하러 고고씽~~~

이때가 오후 2시가 못되던 시간이었답니다

아직 하늘은 비님 때문인지 어둑어둑 하더만요

좀 서둘렀다면 좋아으련만,

겨울옷가지며 겨울이불 정리하느라 궁딩짝 붙일세가 없었담댜

세컨애마도 꺼내놓으시공 ...인제 자전거 타러 다뇨야쥥=3=3=3

천천히 아산 외암리민속마을로 출발합니다...

약간의 계산착오가 있었네요...

첨엔 세계꽃식물원에 들렀다가 외암리로 가려고 했지만, 날이 풀리는 바람에

식물원은 실내인걸 감안하고 순서를 바꿨더만^;;

작년 가을에 찾아본 이후 재방문이네요..

보통 한곳을 컨텍하고 가면 주변에 가볼만한곳 함께 둘러보는편인데,,

이날은 늦장을 부리는 바람에^^;;

표를 끊고 들어가면 입구에 요렇게 장승이 서있답니다..

날씨가 급 좋아져서 제가 방문한 시간에 주차장이 만차였다능,,,

자연스럽게 모델분들이...

들어가는 입구에서도 찰칵..

밭도 갈아놓으신...

민속마을이라 그런지 요런 골목풍경은 고개만 돌려도 볼 수 있다능

요게 무엇일까요?

꽃순인거는 같은데... 앙상한 나무가지에 군데군데,,, 요렇게 자라나고 있더라구요

돌담 아래엔 이름모를 꽃도 화사하게 피어있더만요...

예전같으면 궁딩짝 털썩 주저앉아서 카메라 들이댔겠지만,,,ㅋㅋ

어제는 초큼 참았다능,,

하지만, 뒷태는 영~ 아니었다는거 아시져?

쩝...

눈높이를 맞추자뉘,,ㅋㅋ

이궁, 초점을 선명하게 잡지 못했네요

이 꽃의 이름 촘 알려주삼~~~~

골목안을 돌아다니다보면 관광객들을 위한 시원한 음료도 파는 곳을 곳곳에서 볼 수 있어요...

물론.... 주님두~~

직접 만드신 션한 식혜가 한병에 천원이라고 적혀있기에,,,

목도 마르지 않는데,,, 함 들가보자~ 하고 들어갔어요..

식혜한병 사고, 인심좋게 생기신 사장님께 부탁하고 사진 2장,,,,찰칵

예전엔 많이 볼 수 있었던, 흔한 모습들인데....

이제는 요렇게 민속마을에서나 볼 수 있게 되었네요..

물론 시골에서도 볼 수 있지만, ,,

장을 담근 장독대도 햇볕에~~~

각종 장들도 판매하시더라구요^^

골목을 돌다 뒤를 돌아보뉘,,, 그 많던 관광객이 암두 없는검댜 ~

시원하게 한컷~

먼곳에서도 꽃향기가 아주 쥑여줌댜~~~

아무도 없기에 제코도 실컷 킁~킁

어느 고택에 들어갔는데,,,

천연염색을 하시는곳인듯,,

어떤색감이 나올까요?

급 궁금함댜~

예전 기억엔 다기도 판매했던곳으로 기억하는데,,,

이날은 흔적이 안보이더군요

입구에 방명록도 있던데,,,,요렇게 벽면엔 관광객들이 다녀간 흔적이 고스란히~~~

그 고택을 나와서 밖에서 보뉘,,, 집 자체가 한폭의 그림이네요^^

멋진 소나무들로 둘러쌓여~~~

앗!

지나가다가 도로 발길을 돌리게 만든....ㅋㅋ

외삼촌집이라고 적힌줄 알고

외암촌 집....이네요^___^

나님 그림자까지 찍혔네요^^;;

목련도 방울방울 터트리기~~~

이 고택에선 연엽주를 판매하더군요....

연엽주... 어떤 맛일까요???

문안으로 파란 하늘이 보일듯 ~

모든곳이 한폭의 그림같아요^^

기와가 눈에 띄네요

어머~ 눈치 채셨나요?

지붕에 새 볏짚을 이어놓은....

이런 모습은 솔직히 첨 보거등여

나님 대도시에 사는 여인네도 아닌데,,,ㅋㅋ

담장너머로도 한컷

민속마을을 빠져나와 세계꽃식물원으로 향하니 30여분정도 소요되더만요...

꽃님들과 대면할 생각을 하니,,,즐거워지네요^^

꽃슈니 울엄니와 함께 오지못해 아쉽긴 했지만,,,,담을 기약하며

튤립의 향기가 전해지시나요?

도착해보뉘 5시 30분.....

매표소에 도착하니 입장료가 개인 6,000원이더만요..

지금 오신건가요?

잉????

5시까지 입장해야 관람이 가능하다는.... 점원의 말에

아~놔^^;;

입구에 피어있던 꽃들만 살짝이^^;;

으~~~앙

제눈앞에 수많은 꽃들이ㅠㅠ

다음에 부모님 모시고 다녀오면 괴안을듯 합니다.

예산 수덕사나 외암리민속마을 다녀온후 들러보면 좋을듯해요

엄마,,, 담엔 함께해요^^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happy830
    '12.4.12 5:08 PM

    돌담아래에 노란꽃은 수선화입니다.
    개나리와 더불어 쌀쌀한 봄의 시작을 알리지요.
    수선화를 뒤이어 튜울립이 피기 시작합니다.

  • 2. 미모로 애국
    '12.4.12 6:12 PM

    저희 동네에 놀러오셨었군요. ^ㅁ^

  • 게으른농부
    '12.4.13 1:22 PM

    어? 아산사시네요. 저도 몇해전에 잠깐 아산에 살았었는데......

  • 3. 게으른농부
    '12.4.13 1:24 PM

    ㅎ~ 외암리민속마을 꽤 자주 갔었는데......
    그 앞에 국수집 얼마전 돌아가신 어머니가 좋아 하셔서
    집사람과 어머니가 오실때마다 모시고 갔던...... 비지도 공짜로 주고......

    근데 이제는 그 안에서 술이며 음료도 파는군요.
    언제 한번 가봐야겠네요. ^ ^

  • 4. 벨롯
    '12.4.13 3:39 PM

    여기도 아산댁입니다..지금은 타국살이하고 있지만 친정 시댁 모두 그곳이지요^^
    외암리..점심먹고 휘휘~바람쐬던..
    좀 있음 한국나갑니다. 외암리 꼭 다녀와야겠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4924 올해도 최참판은 행복할 듯합니다. 도도/道導 2019.09.19 53 0
24923 소녀상지킴이들에게 보낸 음식들과 대화 봐주세요 13 유지니맘 2019.09.18 572 2
24922 함께했던 아이들 2 도도/道導 2019.09.16 541 0
24921 이것 또한 지나가리라 -랜터 윌슨 스미스- 들꽃 2019.09.15 437 2
24920 행복한 연휴를 기대하며 2 도도/道導 2019.09.12 785 0
24919 코스모스 말이다 2 쑥과마눌 2019.09.11 795 1
24918 밀레의 만종과 같은... 2 도도/道導 2019.09.10 545 0
24917 (검찰사모펀드쇼) 이 이미지 필요하신 분들 계세요? 9 수라야 2019.09.08 2,433 0
24916 9월 소녀상이야기는 이곳에 계속 추가하며 사진 올릴께요 20 유지니맘 2019.09.05 1,425 1
24915 소녀상지킴이 이야기 6 유지니맘 2019.09.02 906 3
24914 빗속의 산행 雲中月 2019.09.02 867 0
24913 이병률, 여진 (餘震) 2 쑥과마눌 2019.09.01 6,878 0
24912 소녀상지킴이들이 보내온 편지 14 유지니맘 2019.08.30 1,026 3
24911 NO 아베 부산 항일현수막 신청하는곳 3 사탕별 2019.08.28 694 1
24910 소녀상지킴이 아이들과의 대화 16 유지니맘 2019.08.26 2,013 5
24909 지리산의 여름 (종주 2박3일...첫,둘째날) 12 wrtour 2019.08.25 1,206 2
24908 성남 야탑동 매화마을 쪽 개 고양이 입양시킬때 조심합시다 2 차츰 2019.08.24 1,414 0
24907 소녀상지킴이 식사는 이렇게 4 유지니맘 2019.08.21 1,419 2
24906 일제불매 금속뱃지와 투명 스티커 신청받습니다. 3 인천자수정 2019.08.20 623 0
24905 며느리의 애환이 서린 꽃 4 雲中月 2019.08.19 1,231 0
24904 소녀상지킴이들은 지금 .. 5 유지니맘 2019.08.14 1,535 3
24903 태양 10 테디베어 2019.08.12 1,368 1
24902 소녀상.416tv)오늘 이렇게 사용되고 진행되었습니다 10 유지니맘 2019.08.11 1,034 3
24901 우메보시는 없고 소금만... 11 복남이네 2019.08.10 1,753 0
24900 다정한 호칭 8 쑥과마눌 2019.08.10 1,381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