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돌잔치하니..친구의 둘째조카 돌잔치에도 초대받았었어요

왕년에 | 조회수 : 1,821
작성일 : 2012-04-03 17:06:18

돌잔치 글이 올라오면 민폐다 아니다 늘 분분한것 같아요.

저도 지금까지 돌잔치 초대를 심심찮게 받았는데 정말 축하해주고 싶은 자리면 꼭 갔거든요.

친구 중에 조카를 정말 예뻐하는 애가 있었어요.

잘 모르는 사람이 보면 조카 아이가 아닐까 싶을 만큼요.

첫째조카 돌잔치에 초대를 하더라고요. 봉투 챙겨 갔습니다.

그 당시 제가 참 어려웠었는데 그래도 갔어요. 친구가 정말 예뻐하는 조카라서요.

그러다 둘째가 태어나고 돌잔치 할 때 되니까 또 초대하더라고요.

그런데 그때는 솔직히 이걸 가야 되나, 그런 생각이 들었어요.

친구의 자식도 아니고 조카인데 둘째까지 가야되나 싶었던 거죠.

마침 그날 더 중요한 행사가 있어서 거기 가느라 못간다고 사양했지만

만약 내가 그 상황이라면 초대를 안할것 같거든요.

그 뒤로는 돌잔치든 결혼식이든 정말 가고싶은 자리만 가고 있어요.

가고싶지는 않고 부조를 안할 수 없는 곳엔 부조금만 보내고요.

둘 다 싫은 곳엔 둘 다 안하고요.

마음 내키는 대로 하니까 편하네요.

IP : 125.129.xxx.218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4.3 5:14 PM (1.225.xxx.8)

    님의 행동이 올바른거죠.

  • 2. ..
    '12.4.3 5:16 PM (110.35.xxx.232)

    여기 82에 오면 정말 별사람들 다 있구나해요..
    그 별사람에 원글님 그 친구라는 사람도 들어가네요..
    정말 별사람들 다 있군요..에효

  • 3. ㅇㅇ
    '12.4.3 5:28 PM (222.112.xxx.184)

    헐...그래도 조카 돌잔치 초대하는 사람은 못봤는데.
    참 다행이네요. 아무리 자기 조카라 이쁘다 치더라도 자기눈에나 이쁘지.

    세상 참 자기중심적인 사람 많아요.
    저같은면 내가 니 조카 돌잔치에 왜가냐? 하고 구박하고 말았을거같네요.

    원글님은 그래도 참 맘이 너그러워요.

  • 4. 왕년에
    '12.4.3 10:17 PM (222.233.xxx.186)

    본의아니게 칭찬을 들었네요^^
    나이들어서 편해진건 그거 같아요.
    눈치나 이목 생각 안하고 내가 할 것만 딱딱 하게 되는 거요.
    옛날 생각하면 뭘 그렇게 챙겨댔는지...
    댓글 써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0098 정수리쪽 두피가 아파요 이거 뭐죠 14:38:21 3
1230097 강서구 어린이집 13명 집단감염..성경모임 참석 2 ... 14:35:46 141
1230096 비숲2 얘기해요 3 14:35:37 50
1230095 히키코모리 아짐의 알바 1 ㅇㅇ 14:34:38 172
1230094 20대 영어회화 잘 하면 취업할 곳들 있나요~ 4 .. 14:32:48 95
1230093 sk이노베이션은 왜 이리 심하게 떨어지나요? 2 14:32:33 142
1230092 남원시의 공문서 위조 ... 14:32:00 52
1230091 사람들과 대화 하는거 대하는것이 어려워요. 사람들 14:30:51 79
1230090 소연평도 실종 공무원, 동료들에게 수천만원 빌려 2 뉴스 14:28:31 542
1230089 은평구에 남자애가 다닐 좀 좋은 고등학교 어디가 있을까요? 3 ... 14:28:31 113
1230088 브랜드마다 브라 사이즈가 너무 차이 나요 ㅇㅇ 14:27:26 44
1230087 환승할인 1 .... 14:26:37 98
1230086 중학생남자아이 결혼식에 뭐입혀야하나요..? 10 1098 14:22:21 261
1230085 제가 너무 치졸한걸까요? 2 .. 14:21:46 232
1230084 집 수십군데를 보러 다니고 있는데..신기.. 7 아파트 14:19:23 921
1230083 이번고3이 제일 불쌍하다면서요 2 성병예방 14:19:08 516
1230082 펭수 정체가 밝혀지나요? 9 ... 14:13:46 784
1230081 아이가 느린데 자꾸 확인하게 되니 괴로워요 3 ㅠㅠ 14:12:51 398
1230080 마트에 외제차가 너무 많네요 6 .. 14:08:46 683
1230079 음식물쓰레기봉투랑 종량제봉투 온라인구매 ㅇㅇ 14:07:47 101
1230078 이런경우 상향? 적정? 가을 14:05:50 123
1230077 국내 면세점에서 물건 구입 1 면세점 14:02:24 231
1230076 홍성흔 딸 화리양 이쁘고 똑똑하네요.. 13 잠실새댁 13:57:38 1,319
1230075 애기가 휴대전화 만졌는데 전화할때 녹음이 됩니다.ㅠ 1 휴대전화 녹.. 13:55:11 621
1230074 최강욱 의원, 국회의원 3선까지만, 4선은 안 돼! 11 기자회견 13:54:36 5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