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돌잔치하니..친구의 둘째조카 돌잔치에도 초대받았었어요

왕년에 | 조회수 : 1,823
작성일 : 2012-04-03 17:06:18

돌잔치 글이 올라오면 민폐다 아니다 늘 분분한것 같아요.

저도 지금까지 돌잔치 초대를 심심찮게 받았는데 정말 축하해주고 싶은 자리면 꼭 갔거든요.

친구 중에 조카를 정말 예뻐하는 애가 있었어요.

잘 모르는 사람이 보면 조카 아이가 아닐까 싶을 만큼요.

첫째조카 돌잔치에 초대를 하더라고요. 봉투 챙겨 갔습니다.

그 당시 제가 참 어려웠었는데 그래도 갔어요. 친구가 정말 예뻐하는 조카라서요.

그러다 둘째가 태어나고 돌잔치 할 때 되니까 또 초대하더라고요.

그런데 그때는 솔직히 이걸 가야 되나, 그런 생각이 들었어요.

친구의 자식도 아니고 조카인데 둘째까지 가야되나 싶었던 거죠.

마침 그날 더 중요한 행사가 있어서 거기 가느라 못간다고 사양했지만

만약 내가 그 상황이라면 초대를 안할것 같거든요.

그 뒤로는 돌잔치든 결혼식이든 정말 가고싶은 자리만 가고 있어요.

가고싶지는 않고 부조를 안할 수 없는 곳엔 부조금만 보내고요.

둘 다 싫은 곳엔 둘 다 안하고요.

마음 내키는 대로 하니까 편하네요.

IP : 125.129.xxx.218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4.3 5:14 PM (1.225.xxx.8)

    님의 행동이 올바른거죠.

  • 2. ..
    '12.4.3 5:16 PM (110.35.xxx.232)

    여기 82에 오면 정말 별사람들 다 있구나해요..
    그 별사람에 원글님 그 친구라는 사람도 들어가네요..
    정말 별사람들 다 있군요..에효

  • 3. ㅇㅇ
    '12.4.3 5:28 PM (222.112.xxx.184)

    헐...그래도 조카 돌잔치 초대하는 사람은 못봤는데.
    참 다행이네요. 아무리 자기 조카라 이쁘다 치더라도 자기눈에나 이쁘지.

    세상 참 자기중심적인 사람 많아요.
    저같은면 내가 니 조카 돌잔치에 왜가냐? 하고 구박하고 말았을거같네요.

    원글님은 그래도 참 맘이 너그러워요.

  • 4. 왕년에
    '12.4.3 10:17 PM (222.233.xxx.186)

    본의아니게 칭찬을 들었네요^^
    나이들어서 편해진건 그거 같아요.
    눈치나 이목 생각 안하고 내가 할 것만 딱딱 하게 되는 거요.
    옛날 생각하면 뭘 그렇게 챙겨댔는지...
    댓글 써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7889 뭔 글을 쓰려고 했는데 1 18:17:02 38
1247888 허 참..저에게 이런일이.. 4 .. 18:13:25 389
1247887 젊고 잘 생긴 남자 참 좋구먼요 ㅋㅋㅋ 4 ㅇㅇㅇ 18:09:58 441
1247886 '코로나19 통제 불능' 프랑스, 결국 재봉쇄 수순 1 ... 18:09:52 197
1247885 풀무원 배송차를 봤는데요 1 . ... 18:09:43 213
1247884 상속세 거짓말, 한국이 최악으로 과도 함 10 점점 18:09:31 205
1247883 청약저축증여~ .. 18:06:53 77
1247882 경기도는 뭐해요? 서울 중·고교 신입생 내년부터 30만원씩 '입.. .. 18:06:51 136
1247881 비염에 어떤 이불이 좋을까요? 1 알러지 18:04:07 111
1247880 코스트코 크로와상 생지 어떤가요~? 5 미리 감사^.. 18:02:14 293
1247879 깍두기가 짜요ㅜㅜ 급해욧! 18:02:06 67
1247878 이건희 동영상 여자들 누가 알선을 했을까... 5 ... 18:01:28 704
1247877 지금 정부 인사들은. 8 겨울이 17:54:10 202
1247876 치질있으면 생강차 안좋나요? 2 미생 17:51:16 267
1247875 크레딧스위스 "한국에 투자하라..코로나 관리 최고&qu.. 8 뉴스 17:49:14 409
1247874 ''인천 고교생 사망.. 독감 백신 음모론은 틀렸다'' 2 ㅇㅇㅇ 17:49:00 716
1247873 커피원두 전동 그라인더 사야할까요? 5 ... 17:45:25 277
1247872 외도의 징후 5 ... 17:38:53 1,055
1247871 병실에 티비없을때 티비갖다놔도되나요? 7 구름이 17:38:48 479
1247870 돌아가신 시아버지께서 꿈에 나타나셨어요 며느리 17:37:03 291
1247869 아파트값 오르고 부자 옹호하는 글들 많이 올라오는거 보니까 5 ㅇㅇ 17:35:41 342
1247868 중2 남자 아이 롤 게임 허락해주셨나요? 8 ... 17:35:26 303
1247867 아들만 있는 지인이 12 ........ 17:34:38 1,415
1247866 기레기들 상받았네요 ㅋㅋ 전세계 꼴찌상 15 .. 17:31:37 686
1247865 고야드 미니앙주 스타일의 가방 찾아요. 1 .. 17:29:02 2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