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돌잔치 안한다는데 계속 하라고 말하는 사람들 심리는 뭔가요?

나참 | 조회수 : 1,716
작성일 : 2012-03-22 17:49:11

저 돌잔치 안하고 그냥 식구끼리 밥먹거나 여행가는게 애 낳기전부터 계획이었거든요.

결혼식이야 부모님이 뿌려놓은 돈이 있어서, 제 맘대로 어쩔수 없는 부분이 있었지만,

제 자식 생일만큼은 정말 제 맘대로 하고 싶었고, 남에게 민폐끼치거나 부담주고 싶지 않았어요.

그래서 두달 앞으로 다가온 아이 돌잔치. 정말 직계가족들만 초대해서 맛난 밥 먹으려고 하고요.

물론 가족끼리니 돌잡이는 할거고, 돌영상은 신랑이 직접 만들어서 식구들 뭉클해지는 용으로 틀거고요.

진행이라고 하긴 우습지만.. 여튼 진행도 저희 신랑이할겁니다. ㅎ

 

그런데 이렇게 돌잔치 한다고 하니, 주변에서 잘했다 - 라고 말하는 친구들보다

이해 못하는 친구들이 대다수네요.

 

왜 할거 다하면서 ( 돌잡이. 돌영상.. 뭐 이런거 말하겠죠 ) 사람들을 초대안하냐고 하네요.

많은 사람에게 축하받으면 좋은자린데 왜 폐쇄적으로 해야하녜요.

 

돌잔치 하면 남는 돈이 얼마인데, 그런 손해를 보냐며.. 그간 돌잔치 가서 뿌린돈 생각하래요....

근데요... 정말.. 돌잔치 어떻게 보면 사적인 행사 아닌가요.

지극히 가족적이고 사적인 행사라고 보거든요 전.

 

결혼식이야 축하 많이 받으면 좋고, 아직은 한국인지라.. 제 선에서 해결할수 없는 부분도 많았다 치지만

고작 아이 생일에.. ( 여기서 고작은 남들에게 말입니다. 저에겐 금쪽같은 자식이지요 ) 왜 회사 동료까지 초대해야 하는지.. 그것이 정말 돈을 위해서라면... 돌잔치 문화가 정말 잘못된것이 아닐까요.

 

그냥 제생각입니다.

돌잔치 안하는걸 하도 뭐라 하는 사람이 많아서 주절거립니다.

IP : 203.210.xxx.15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3.22 5:53 PM (122.38.xxx.90)

    님의견에 한표요... 그런 사람들 왔다가선 말 많습니다. 음식부터 양가 어른 인상까지...
    님처럼 하는게 정상적인거에요. 육아에는 휘둘리지 말고 소신껏 행하세요.

  • 2. 짝짝짝!!!
    '12.3.22 5:55 PM (115.140.xxx.84)

    소신있는 원글님 멋지세요
    하면 민폐라는말 분명하는사람들 있어요

    돌잔치 가족행사맞아요

    아기 돌 축하합니다

  • 3.
    '12.3.22 5:55 PM (211.234.xxx.15)

    그냥 난 돌잔치 형식상으로 가는것도 하는것도 싫다고
    가족끼리 오붓하게할거라고 하세요~

  • 4. 요즘
    '12.3.22 5:56 PM (175.200.xxx.26)

    요즘 돌잔치하면 돈 남을까요 뷔페도 장난아니게 비싼데.... 생각 잘 하셨네요

  • 5. ㅇㅇ
    '12.3.22 6:04 PM (203.226.xxx.148)

    그런말 또 하면 친구한테 이러세요
    난 소중한 내아기갖고 장사하기싫어!
    남는다니..정말 한심한말이네요

  • 6. 요뿔레
    '12.3.22 6:18 PM (175.209.xxx.61)

    소신있으셔서 너무 멋져요.
    돌잔치는 요즘 경제도 안좋은데,
    너무 사치인것같아요.
    대신에 사진하나 예쁘게 해주시면 될것같네요.
    참고해보세요.
    http://yahoo7.co.kr/searchlink.asp?k=%B5%B9%BB%E7%C1%F8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259 영양제 아연 반짤라서 먹어도 되나요? 지나가리라 15:08:04 1
1399258 경희대 쌀국수집 다녀왔어요~ 의정부에서 15:07:10 50
1399257 강아지 눈병...일산 동물병원 추천해주세요... 해피맘 15:05:57 6
1399256 아이 치아 교정 안하면 어떻게 되나요? 교정이요 15:01:16 86
1399255 요즘 학교에서는 아이큐 검사 안 하죠? .. 14:59:30 31
1399254 교학사, 노무현 재단에 도둑사과 하려다 쫒겨나 3 기레기아웃 14:57:12 308
1399253 [단독]'이미숙의 카드였다?' 장자연, 비극의 시작(2편) 7 .. 14:56:10 733
1399252 베어풋 어때요..? (족저근막염 관련) 3 dfdggg.. 14:55:57 93
1399251 오이무침 할 때 같이 넣으면 좋은 채소 좀 가르쳐주세요 6 요리 14:55:20 137
1399250 걷기가 두뇌운동인거 아시나요 3 운동하자 14:53:47 573
1399249 나경원이는 악에 똘똘 뭉친여자 같아요 8 ..... 14:52:12 214
1399248 독서실 운영하시는 분들 계신가요?조언이 절실히 필요해요ㅠㅠ 48세 14:51:46 174
1399247 아빠를 이해 못하겠어요. 1 ........ 14:46:09 250
1399246 일리윤 마스크팩 아시는분 관리 14:42:57 105
1399245 무릎치료를 받았는데요 잘 아시는 분 봐주세요 1 무릎 14:42:02 150
1399244 [단독]지열발전 지진 유발 박근혜 정부 알았다 5 못된것들! 14:36:54 318
1399243 인도네시아 가루다항공, 'B737 맥스 8' 49대 주문 취소하.. 1 뉴스 14:35:17 425
1399242 마음의 잡념을 떨쳐버리고 싶은데 뭘하면 좋을까요 10 질문 14:30:27 494
1399241 독수리 기독학교 아세요? 3 .. 14:29:12 321
1399240 요즘 송곳을 다시보는데 2 ........ 14:23:55 292
1399239 아이 핸드폰 번호이동에 새폰 구입하면서 예전번호를 해지 못한경우.. 2 아까운 14:23:24 121
1399238 아휴 열받네요...후쿠시마 수산물 6 .... 14:21:55 758
1399237 생애 처음 집보러 가는데 꼭 확인해야 하는게 뭘까요? 7 집보러 14:19:51 398
1399236 여고생 미꾸라지탕 먹여보신분 계셔요? 4 .. 14:17:27 389
1399235 개인카페 창업 5일째, 용기주세요 57 커피조아 14:14:31 2,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