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법정스님 스페셜은 안 보셨나봐요?

다들 | 조회수 : 2,192
작성일 : 2012-03-10 00:30:39

저는 끝까지 다 봤는데..ㅠㅠ (불교신자 아닙니다)

 

스님 49재 지낼 때 계셨던 지관 스님도 올 겨울에 입적하셨네요.

 

봄이 와서 꽃이 피는 게 아니라 꽃이 피어서 봄이 온다는 것

 

올해는 꽃구경 좀 해볼까 합니다..^^

 

 

 

IP : 119.70.xxx.162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3.10 12:41 AM (116.36.xxx.76)

    실천하라고 ..

  • 2. 저도
    '12.3.10 12:56 AM (124.197.xxx.167)

    우연히 보게되었는데 앉아서 끝까지 보았네요. 왜이리 보면서 눈물이 나던지...덕을 쌓으면서 살아야지 다시한번 다짐했답니다. 매화꽃구경도 꼭 가보고 싶네요

  • 3. 어느 방송국 인지
    '12.3.10 1:11 AM (76.120.xxx.177)

    알려주세요.
    꼭 찾아 보고싶어요.

  • 4. 감동
    '12.3.10 1:18 AM (182.209.xxx.78)

    법정스님의 생전육성을 첨 들어봤는데......눈물이 나옵니다.. 참 냉정하면서도 정감어린 스님의 말투가
    너무 마음에 와 닿아요. 남의말 이리저리 옮기고 다니는 불자며 기독교인들 다 사이비라고...
    안그래도 그런 사람때문에 마음다쳐 속상해 있었는데 저를 위로하는 듯한 말씀에 더 그랬는지는 몰라도
    세상사는 바른 상식을 가르쳐주신 스님께 극락왕생하시길 빌어봅니다.

  • 5. 위에위에 님
    '12.3.10 1:22 AM (119.70.xxx.162)

    아쉽게도 mbc 방송이었어요..ㅠㅠ

    법정스님 나오는 중에 프리랜서 기자, 아나운서 뽑는 자막이 두 번이나 나오더군요..씨잉~!!

  • 6. 어제
    '12.3.10 1:37 PM (211.224.xxx.193)

    봤어요. tv에 나오는 유명인 중에 제일 가식이 없는 사람같아요. 얼굴도 목소리도. 성인이거나 뭐 그런분들 그 특유의 편안하고 자애로운 얼굴표정과 고운 목소리가 아녀서 좋아요. 전 이분 얼굴이 날카로움이 있어서 좋아요, 말소리에도 가식이 전혀 없는
    하여튼 제일 존경해요. 그 전엔 몰랐고 돌아가시고 방송에 다큐로 나오는 모습보고 알았어요. 그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 그 외모와 말투서 묻어나요

  • 7. 어제
    '12.3.10 1:38 PM (211.224.xxx.193)

    그리고 그 살아있는 눈빛

  • 8. 그래요.. 지관스님..
    '12.3.29 5:39 PM (1.238.xxx.61)

    그때 정정하시던데.. 돌아가시다니..
    스님 하시던 말씀이 마음에꼭 와 닿았거든요...
    비가 너무 많이 와 49재가 좀 그랬지요...
    법정스님... 보고 싶네요... 책으로만 뵈었던 스님인데..
    쉽게 쓰여서 내 마음을 울렸던 책...
    그 날이 생각나네요...우의입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00940 만나기 싫은데 연락오는 동네친구 ㅇㅇ 19:31:48 33
1400939 간병은 어른들 눈에 고부가가치 일이 아니예요 ㅇㅇ 19:30:15 52
1400938 갈때없으신 나이드신분 어디로 연락해야할까요? 2 리리 19:29:40 71
1400937 바톨린 낭종/바톨린 샘 제거 수술하신분 계세요? (서울지역 ㅜ).. Laila 19:29:34 20
1400936 체코와 오스트리아중 한 나라만 간다면? 여행 19:27:57 30
1400935 혼자 무뢰한을 봤는데 너무 슬퍼서 가슴이 저리네요 1 무뢰한 19:27:32 107
1400934 음식 넉넉하게 한다고 낭비는 아닌데 1 음식 19:24:55 125
1400933 전원산업, 버닝썬에서 매일 매출 보고..클럽 설비도 10억 부담.. 1 첨들어봐요 19:24:53 217
1400932 이혼은 2 .... 19:24:45 223
1400931 동네 편의점 다 망하네요. 8 슬프다 19:24:00 580
1400930 도서관이나 서점만 가면 배가 아파요 5 .. 19:22:41 140
1400929 미우새보니 윤아 속쌍카풀이나 코 높인거 같아요 미우 19:21:09 245
1400928 자한당은 이미 망의 길로 들어선거 같아요 1 ㅎㅎ 19:11:54 385
1400927 임플란트 뽑고 왔어요..ㅠ 5 결국 19:09:09 795
1400926 사람인상요. 제가 아주 선한 얼굴이거든요 7 ... 19:04:24 839
1400925 자꾸 뭘 먹고 싶은데 먹으면 체해요 ㅠ 3 곤란 19:04:05 220
1400924 사이즈 큰 알약 어떻게 먹어야 할까요? 4 알약 19:03:41 152
1400923 오늘 넘 추워요 1 ㅇㅇ 19:01:02 466
1400922 “토구왜착 나경원, ‘반민특위→반문특위’ 말장난 ‘잘주는’ 승.. 2 좋네 좋아 19:00:22 251
1400921 칼국수 맛집은 어디일까요 8 국수 18:57:55 573
1400920 딸이 이혼하고 오면.. 23 . 18:57:51 2,528
1400919 팬덤에 왜 질투가 없어요 6 tree1 18:57:11 393
1400918 혹시 자녀분 4급이상으로 공익근로 하는분. 여쭐게있어서요 군인 18:56:13 120
1400917 나경원 "국어 실력이 없어요...반대파 친일로 모는 게.. 3 .... 18:54:10 461
1400916 며느리가 돈 쓸까봐 부들부들 떠는 시부모님. 9 부들부들 18:53:24 1,2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