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친정조카 결혼 축의금 얼마면 될까요?

봄날 조회수 : 12,656
작성일 : 2012-03-07 00:37:27

저희 친정에 형제가 많습니다.

딸들이 주루룩....그리고 맨 끝에 막내가 남동생이죠.^^

제가 딸막내라 큰언니랑 터울이 많아서

큰조카가 이번에 결혼을 하네요. 이제 부터 시작이죠 ㅎㅎ

 

전 50만원이 적당하겠지   생각하고  다른 언니에게 의견을 물었더니,

다른 언니들 3명은 100만원을 한다고 하더라구요.

이유는..

말씀드렸듯이 형제가 워낙 많습니다.

아들이라고 맨아래에 있으니

아마도 큰언니가 친정에서 아들 대신 맏이 노릇하느라 어깨가 좀 무거웠답니다.

저희  자매들 모두 큰언니의 위치와 입장을 알기에 미안함과 고마움을 모두 알고 있어요.

그래서 이런저런  이유가 있어서 3명의 언니들은  100만원을 하기로 했답니다.

언니는  각자 하고 싶은 대로 하자고 하는데,

그래도 축의금은 똑같아야 할 것 같아서요. 아직 둘째언니는 안물어 봤네요 ^^

(형제가 몇명인지 계산이 되시죠? ㅎㅎㅎ)

그래서 , 저의 생각은

그런 이유로 언니에게 보답?( 뭐라 표현할 단어가 생각나지 않아서요^^) 을 한다면

5,6년 후면 큰언니의 환갑이 오니 그 때 표현하면 더 좋지 않을까 해서요.

조카 결혼 축의금에  언니에 대한 저희 마음의 표현을  담는것 보다

큰언니의 환갑날 이면 더 좋은 기회가 아닐까 싶어요.

또 다른 이유는

이제 정말 줄줄이 조카들 결혼식들이 다가 오는데,

그럼 아무래도 첫조카의 축의금이 기준이 되지 싶어요.

그럼 다음 순서도  기대치가 있을거고  아무래도 차이가 난다면  서운한 마음이 들지 않을까요?

제가 너무 생각이 깊은건지 복잡한건지....

사는 형편은 모두 비슷비슷합니다.

제가 언니들 생각과 다르면 ' 막내라 내 생각이 짧은가??'  그런 고민을

많이 하게 되서 82에 여쭤 봅니다

 

 

 

 

 

 

 

 

IP : 220.78.xxx.235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Jenlove
    '12.3.7 12:39 AM (121.145.xxx.84)

    근데..부모님 입장에서는..보통 축의금을 더 기억하는거 같아요^^
    아무래도 목돈이 들 시기니..^^ 제 생각엔 다른 형제분들과 맞춰서 하는게 좋을거 같네요
    부담스러운 액수긴 하지만..ㅜㅜ

  • 2. ...
    '12.3.7 1:16 AM (122.42.xxx.109)

    형제들도 많으면 조카들도 많을거고 게다가 부모님도 아닌 몇년 뒤가 큰언니 환갑이면 친정쪽 경조사금에 이런저런 비용 절대 무시 못하죠. 시댁쪽과의 형평성도 있는데 50만원도 친정쪽 조카들 숫자 따져보면 결코 적은 금액 아닐텐데요.

  • 3. ...
    '12.3.7 8:51 AM (110.13.xxx.156)

    줄줄이 있는 친정 조카 100만원 하면
    시댁 조카는 2-3명이면 300,400백 해야 하잖아요
    형편성도 고려해야 하니까 50도 많은것 같은데요.
    세뱃돈도 친정 시댁 조카 수 고려해서 시댁에 2명이면 5만원 5만원 친정한명이면 10만원 주잖아요
    축의금도 양가 형평성 맞춰 줘야 서로 맘상하지 않아요

  • 4. ....
    '12.3.7 9:27 AM (112.150.xxx.42)

    형편되시면 100하시는게 맞을 듯 그 담부터 50씩 하시고

    제가 맏이이다 보니 남편도 그렇고 동생들은 나 결혼할때 아직 학생이고 그래서 결혼선물받은적 없고

    애 낳아도 또 애 돌때도 동생들에게 한푼 받은 것 없지만 동생들 결혼할때 돈백, 애 낳으면 또 몇십 돌이라고

    또 몇십 이렇더라구요

    님 큰언니 동생도 많아서 정말 힘들었을거예요 거기다가 또 부모님에게 들어간 돈도 원글님과는 비교도

    안될겁니다 다른 언니들 그거 생각해서 그렇게 하겠다고 하는것이고

    근데 그래도 그런 공 잘 모르는 사람들이 대부분인데 원글님네 가족은 그걸 알고 갚을려고 하네요

  • 5. 봄날
    '12.3.8 1:31 AM (220.78.xxx.235)

    의견 주신 분들 모두 고맙습니다 ^^
    시기가 저의 생각과 안맞는 거 같지만, 그래도 언니들 의견에 따르기로 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7900 남편과 냉전. 오래가면 얼마까지 갔나요? Q 05:06:11 21
1317899 세자매 이름 ㅎㅎㅎ 2 .... 04:56:03 132
1317898 푸틴 재산 공개 ㅇㅇ 04:45:47 177
1317897 온라인예배 후 3 새로간 교회.. 03:58:21 277
1317896 잠이 안오네요. 3 깊은밤 03:57:51 264
1317895 82쿡이 그렇게 대단한가요? 18 .. 03:50:59 676
1317894 gs샵 프레쉬몰 이용하는 분 계신가요 2 .. 03:37:52 167
1317893 김ㅇ자 전남편과 18살 차이 3 .. 03:01:03 1,280
1317892 아들.딸 다있는분들에게만 물어봅니다 52 .. 02:04:02 2,079
1317891 사별남 아들이 한 말 12 재혼결정사 01:53:20 1,985
1317890 정용화 왜케 못생겨졌나요?? 4 오잉 01:45:35 1,709
1317889 당선 10일 만에 발 빼는 오세훈?..부동산 공약 공수표 될 우.. 7 피노키 오 01:27:25 1,004
1317888 박스떼기 준비중?(feat 경기도) 8 아서라 경기.. 01:25:30 843
1317887 스트레스 만땅이라 넷플잼난거 추천좀해주세요 2 ........ 01:21:04 515
1317886 계약금 포기해보신분 있나요? ...... 01:06:18 504
1317885 허리가 아플땐 4 궁금 00:59:28 672
1317884 아파트 팔아서 후회가 너무되요 11 진짜난리 00:56:27 3,213
1317883 어리석음 8 ... 00:47:52 603
1317882 공항가는길 누가 먼저 좋아하게 된건가요 2 . . . 00:39:15 1,318
1317881 공무원 그만 두고 대기업 들어간거 후회 되요 9 ㅇㅇ 00:38:11 2,890
1317880 유연히 보게된 유투브 주식체널 7 와~~ 00:36:29 1,390
1317879 내가 살아생전 오세훈덕을 다 보다니... 22 ㅁㅁㅁ 00:33:44 3,188
1317878 반말 하다가 갑자기 존대말 할 수 있을까요? 2 ..... 00:30:39 515
1317877 화사 콘서트 보니까 몸매. 16 ..... 00:23:45 4,230
1317876 여대생 1박 여행 허락해주시나요?? 17 .. 00:23:42 1,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