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친정조카 결혼 축의금 얼마면 될까요?

봄날 | 조회수 : 10,657
작성일 : 2012-03-07 00:37:27

저희 친정에 형제가 많습니다.

딸들이 주루룩....그리고 맨 끝에 막내가 남동생이죠.^^

제가 딸막내라 큰언니랑 터울이 많아서

큰조카가 이번에 결혼을 하네요. 이제 부터 시작이죠 ㅎㅎ

 

전 50만원이 적당하겠지   생각하고  다른 언니에게 의견을 물었더니,

다른 언니들 3명은 100만원을 한다고 하더라구요.

이유는..

말씀드렸듯이 형제가 워낙 많습니다.

아들이라고 맨아래에 있으니

아마도 큰언니가 친정에서 아들 대신 맏이 노릇하느라 어깨가 좀 무거웠답니다.

저희  자매들 모두 큰언니의 위치와 입장을 알기에 미안함과 고마움을 모두 알고 있어요.

그래서 이런저런  이유가 있어서 3명의 언니들은  100만원을 하기로 했답니다.

언니는  각자 하고 싶은 대로 하자고 하는데,

그래도 축의금은 똑같아야 할 것 같아서요. 아직 둘째언니는 안물어 봤네요 ^^

(형제가 몇명인지 계산이 되시죠? ㅎㅎㅎ)

그래서 , 저의 생각은

그런 이유로 언니에게 보답?( 뭐라 표현할 단어가 생각나지 않아서요^^) 을 한다면

5,6년 후면 큰언니의 환갑이 오니 그 때 표현하면 더 좋지 않을까 해서요.

조카 결혼 축의금에  언니에 대한 저희 마음의 표현을  담는것 보다

큰언니의 환갑날 이면 더 좋은 기회가 아닐까 싶어요.

또 다른 이유는

이제 정말 줄줄이 조카들 결혼식들이 다가 오는데,

그럼 아무래도 첫조카의 축의금이 기준이 되지 싶어요.

그럼 다음 순서도  기대치가 있을거고  아무래도 차이가 난다면  서운한 마음이 들지 않을까요?

제가 너무 생각이 깊은건지 복잡한건지....

사는 형편은 모두 비슷비슷합니다.

제가 언니들 생각과 다르면 ' 막내라 내 생각이 짧은가??'  그런 고민을

많이 하게 되서 82에 여쭤 봅니다

 

 

 

 

 

 

 

 

IP : 220.78.xxx.235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Jenlove
    '12.3.7 12:39 AM (121.145.xxx.84)

    근데..부모님 입장에서는..보통 축의금을 더 기억하는거 같아요^^
    아무래도 목돈이 들 시기니..^^ 제 생각엔 다른 형제분들과 맞춰서 하는게 좋을거 같네요
    부담스러운 액수긴 하지만..ㅜㅜ

  • 2. ...
    '12.3.7 1:16 AM (122.42.xxx.109)

    형제들도 많으면 조카들도 많을거고 게다가 부모님도 아닌 몇년 뒤가 큰언니 환갑이면 친정쪽 경조사금에 이런저런 비용 절대 무시 못하죠. 시댁쪽과의 형평성도 있는데 50만원도 친정쪽 조카들 숫자 따져보면 결코 적은 금액 아닐텐데요.

  • 3. ...
    '12.3.7 8:51 AM (110.13.xxx.156)

    줄줄이 있는 친정 조카 100만원 하면
    시댁 조카는 2-3명이면 300,400백 해야 하잖아요
    형편성도 고려해야 하니까 50도 많은것 같은데요.
    세뱃돈도 친정 시댁 조카 수 고려해서 시댁에 2명이면 5만원 5만원 친정한명이면 10만원 주잖아요
    축의금도 양가 형평성 맞춰 줘야 서로 맘상하지 않아요

  • 4. ....
    '12.3.7 9:27 AM (112.150.xxx.42)

    형편되시면 100하시는게 맞을 듯 그 담부터 50씩 하시고

    제가 맏이이다 보니 남편도 그렇고 동생들은 나 결혼할때 아직 학생이고 그래서 결혼선물받은적 없고

    애 낳아도 또 애 돌때도 동생들에게 한푼 받은 것 없지만 동생들 결혼할때 돈백, 애 낳으면 또 몇십 돌이라고

    또 몇십 이렇더라구요

    님 큰언니 동생도 많아서 정말 힘들었을거예요 거기다가 또 부모님에게 들어간 돈도 원글님과는 비교도

    안될겁니다 다른 언니들 그거 생각해서 그렇게 하겠다고 하는것이고

    근데 그래도 그런 공 잘 모르는 사람들이 대부분인데 원글님네 가족은 그걸 알고 갚을려고 하네요

  • 5. 봄날
    '12.3.8 1:31 AM (220.78.xxx.235)

    의견 주신 분들 모두 고맙습니다 ^^
    시기가 저의 생각과 안맞는 거 같지만, 그래도 언니들 의견에 따르기로 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971 푸드 프로세서 사용해보신분 계신가요? .... 23:22:12 6
1399970 안중근 의사 순국 109주년 추모식 보도 안하는 언론 ''' 23:21:05 13
1399969 해동한 굴비 다시 재냉동해도 될까요 굴비 23:18:48 12
1399968 Venta 수리 해보셨나요? 비염싫어요 23:17:24 29
1399967 EBS 조블랙의 사랑 2 브래드피트 23:13:53 311
1399966 권력과 돈은 엄청나지만 ㅇㅇ 23:13:41 141
1399965 SBS 그것이알고싶다 버닝썬 곧 시작합니다 3 궁금하다 23:12:55 318
1399964 지금 고1애들이 문이과통합인데요 6 .. 23:11:42 218
1399963 아침마다 고양이가 코에 뽀뽀해요 집사 23:08:05 284
1399962 생리할때 이상한데요 ㅇㅇ 23:05:44 258
1399961 어떻게 버닝썬 내용이 열혈사제 에 그대로 나와요? 4 ㅋㅋ 22:55:14 1,494
1399960 나무도마 물들지 않나요? 5 ... 22:47:23 413
1399959 윤창중이 고개 쳐들고 다닐만 했네요 8 이제보니 22:43:55 1,822
1399958 냉동고에 한 6개월된 식빵이 있는데 8 삼천워 22:41:57 1,074
1399957 양복을 선물해야 되는데 ddd 22:39:37 88
1399956 김영란법 화분 궁금해요 1 22:39:04 209
1399955 수간이 가능한가요? Feat 김학의 주의 16 너무 충격 22:38:19 2,649
1399954 자식 키우기 참 힘드네요ㅜㅜ 7 자식 22:33:38 1,716
1399953 자백 보신분 3 .... 22:32:54 590
1399952 투병엠플 이거 뭘까요 ㅠㅠ 4 ?? 22:31:08 389
1399951 [외신 찾아주세요] 북에 돈 주고 총쏴달라 한 사건 6 ..... 22:27:54 522
1399950 (주식) 미세먼지 관련주 5 주식 22:26:37 459
1399949 김학의 절대 손해 안 볼 여우 같이 생겼어요 10 .. 22:24:21 1,074
1399948 머리샴푸할때 빗질하는거... 2 휴요 22:23:06 676
1399947 손목 시큰거리면 침 맞음 효과있나요? 3 22:22:24 3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