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내딸이 이런 남자랑 만나 결혼하면 어쩔까?

------- | 조회수 : 2,476
작성일 : 2012-03-06 08:32:20

1. 친구 한명도 없는 남자

칼퇴근 그 이후 쭉 TV보고 가족들간의 교류를 나눌 줄 모르고

 누구 한사람이랑 등산갈 수도 없고 오로지 마누라만 열심히 쫓아다니는 남자

 

2. 반찬 간섭하는 남자

열심히 아내가 반찬을 해도 타박하고 친척 집에 가면

그 집 반찬은 맛있는데 우리집 반찬은 맛이 없어 못먹는다 하는 남자

 

3. 노점상 아주머니에게까지 철저하게 물건 깍는 남자

살다보면 경제적 관념이 없는 것보다 있는것이 낫지만

지나치게 돈에 집착하는 남자는 평생 돈이 삶의 목적이라 잔소리 쟁이 남편이 될 가능성이 높다

 

4.배고픔을 못참는 남자 남보다 나를 중심으로 되어있는 사람이다.

 이런 남편은 배가 고프면 눈에 뵈는게 없다. 밥도 다 하기전에 혼자서 밥가지고가서 먹고

 가족들과 소중한 식사시간이라는 개념이 없기때문에 자기 중심적이다.

 

 5.부모님께 효도하지 않는 남자 이런 남자는

철저하게 개인주의자이고 이기적이라 아내의 아픔따위에는 아랑곳하지 않으며

근본이 없어서 어떤 사람하고도 대화가 안된다.

 

 6.분노조절을 못하는 남자 이런 사람은 최악이다.

평생 싸울 태세를 갖추고 살아야한다. 나이가 들면 들수록 더 나빠지고 종국에는 이혼을 해야하는 사람이다.

자식들에게도 주눅들게하고 자기 기분에 따라서 감정이 춤추는 사람이다.

 

 7.평생 똑같은 옷만 입는 남자 짠돌이 남자이고 마음의 여유가 없는 남자이다.

 

 8. 농담을 못하고 항상 정의로운 말만 하는 남자

 이런 사람은 대화가 안된다. 사람들과 어울릴 줄 모르는 남자이며

인생 후반에가서 결국 남편 따로 여자따로 이렇게 생활할 수 밖에 없는 남자다.

 

 9. 예민한 남자 매사 칭찬만 해줘야한다. 피곤한 남자다.

 

10. 여자가 반드시 직장이 있어야 된다고 하는 남자

아내이기보다는 동업자로 생각하며 여자가 돈을 못벌경우 반드시 구박한다.

IP : 118.220.xxx.5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845
    '12.3.6 8:35 AM (121.172.xxx.83)

    결혼 안 시켜요

  • 2. .....
    '12.3.6 8:37 AM (72.213.xxx.130)

    남자 보는 눈을 가진 여자라면 걱정하실 것 없어요.
    이건 남녀를 떠나 이런 사람을 만나는 배우자는 누구나 피곤하죠.

  • 3. ...
    '12.3.6 8:46 AM (110.13.xxx.156)

    직접 만나고 있는 딸도 남자 잘몰라 결혼한다는데
    엄마가 저런것 어떻게 알고 결혼하지 말라 하겠어요
    남자 보는 눈이 그정도라 그런 남자 만나는데
    제일 중요한거
    우리애들 크면 엄마 허락 같은거 받지 않을것 같아요
    외국처럼 나 이남자랑 결혼했어 통보만 받지 않아도 감사할것 같은데요

  • 4. ---
    '12.3.6 10:31 AM (118.220.xxx.5)

    저는 이런 남자랑 삽니다. 매일 눈물만 흘리며 살지요.
    친정에서도 이번에 완전 개망신
    시댁에서도 따돌림
    친구도 없고 오로지 지 마누라만 들들볶으며 웃기는 말한마디 못하고
    농담도 못하고 공부공부..지치고 힘들고 산다는게 더 힘들어요. 차라리 이곳이 지옥
    친구들이 남편 자랑만 하면 눈물이 나요. 아내 선물 이런 말만 나와도 눈물이 나고요.
    나랑 너무 다른 친구들의 삶을 그저 부럽기만 하고
    속상한 것도 이젠 없어요. 차라리 바람이라도 핀다면.. 하는 생각까지 들어요.
    어떤 일도 저에게 호응해주지 않고 집안이 모든 일을 간섭하여
    저는 바보로 이렇게 무능한 사람으로 변해버렸습니다.

  • 5. ㅜㅜ
    '12.3.6 10:51 AM (118.176.xxx.220)

    위 내용중 한가지만 해당된대도 결혼 고려해봐야할듯...
    어쩌다 저런 분이랑 결혼까지 하셨나요...ㅜㅜ

  • 6. 마음이
    '12.3.6 11:22 AM (222.233.xxx.161)

    젊으신 분이신가요? 나이들면 더 심해지는게 남자이던데..어쩌나요...

  • 7. 하늘보리
    '12.3.6 12:14 PM (118.32.xxx.115)

    강해져야 하구요 강하게 나가세요....

    저런남자...강한 사람에게는 기도 못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1622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궁금 16:04:27 43
1431621 님들은 보통 물에 뭐 타서 마시나요? 맹물 16:04:22 24
1431620 [단독] 에이미 "휘성에게 사과드립니다" 2 잘 이겨내길.. 16:03:51 116
1431619 예쁜 사람은 본인이 예쁜거 아는데 아닌 사람은 1 ㅣㅣ 16:03:49 67
1431618 그리운 노통님 기사 꼭 읽어보세요 1 그날 16:02:57 46
1431617 취미 발레를 하러 다니는데 발레 선생님이 망신을 5 ㅋㅋㅋㅋ 15:57:50 419
1431616 종합소득세를 하루 연체한다면 2 .... 15:56:10 177
1431615 철모 쓰기 실패한 오늘자 황교안.jpg 7 두드러기 15:54:23 476
1431614 족욕하면 생리통 줄어드나요? 오잉 15:47:00 66
1431613 베트남에서 중국인에 대한 인식 4 ... 15:44:10 292
1431612 진짜 순실씨가 대통령이었네요 10 머ㅓ 이건 15:43:46 1,042
1431611 이렇게 먹으면 몇칼로리나 되려나 ㅠㅠ 4 빼야 하는데.. 15:42:23 285
1431610 부산 범일동 매떡 어떤맛인가요? 2 ㅇㅇ 15:40:03 150
1431609 청약 저축 통장 명의변경 가능할까요? 궁금 15:37:44 79
1431608 미세미세 앱 눌러 보셨어요? 7 이얍 15:34:35 708
1431607 목포 구경가는데 뭐 보면 좋아요? 2 목포 15:33:56 148
1431606 등산 좋아하시는 82피플들 산에서 모이면 어떨까요? 2 모임 15:31:52 238
1431605 유럽에 있는 딸 아이 귀국 문제(비행기 등) 아시는 분들.. 8 도움부탁드려.. 15:31:36 533
1431604 이재명 앞으로 사안따라 국무회의 참석 가능할듯 27 뉴스 15:27:59 507
1431603 일본어 초보자 위한 일드 추천. 3 eve 15:25:19 276
1431602 2달 가량 과자를 안먹고 살았는데 배가 고프네요;; 7 qorh 15:24:15 704
1431601 노통이 그리된건 국민들탓도 커요 30 ㅇㅇ 15:23:36 960
1431600 저희 이용해먹던 모녀가 잘 나가네요. 12 괜히 억울 15:21:31 1,443
1431599 트와이스 멤버들 비율이 좋은가봐요` 4 뮤비보니 15:18:34 663
1431598 70대 아버지 갈비뼈 골절회복에 도움될만한 음식 뭐가 있을까요?.. 7 ㅇㅇ 15:17:48 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