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정동영 "강남을 경선 요구"‥전략공천 사양

prowel | 조회수 : 1,561
작성일 : 2012-03-04 22:23:14

정동영 "강남을 경선 요구"‥전략공천 사양


"가치의 전장이어야 할 강남, 동지에 의해 훼손 안타까워"

 

2012.3.4

 
공심위·지도부 '전략공천 통보'에 정중히 사양
 
강남을 출마를 선언한 정동영 민주통합당 의원이 당 지도부와 공심위의 전략공천 방침을 사양하고, 경선을 공식 요청했다.
 
이에 따라 강남을에서 전현희 의원과 경선이 성사될지 주목된다. 전 의원은 일주일이 넘게 매일 기자회견을 열어 경선 실시를 요구해 왔다.
 
전 의원은 3일 당 공천심사위원회와 지도부가 현격한 경쟁력 차이 등을 이유로 강남을에 정동영 의원을 전략공천하겠다고 통보하자, 4일 또다시 기자회견을 자청해 "중대결단을 하겠다"며 탈당을 시사하기도 했다. 전 의원은 당 지도부가 자신에게 호의를 가지고 면담했던 내용까지 일일이 공개하면서 지도부를 곤경에 빠뜨리기도 했다.
 
이에 정동영 의원은 4일 오후 입장 발표를 통해 "내가 지도부의 고민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겠다"며 "강남을 지역의 경선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정 의원은 "지금까지 전략공천이든 경선이든 어떤 규칙과 결론이라도 당의 결정에 따르겠다고 했고, 경선을 대비해 열심히 선거운동을 준비해 왔다"며 "내가 제안했던 강남벨트는 강남을 가치의 전장으로 만드는 것인데, 이것이 동지에 의해 훼손되고 있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라며 경선 제안 이유를 설명했다.
 
강남에서 '새로운 가치'로 바람 일으키겠다
 
새누리당 초강세지역으로 사지(死地)나 다름없는 강남을에 출마하면서 '1%와 99%가 공존하는 새로운 가치로 바람을 일으키겠다'는 취지가 전현희 의원의 집요한 흠집내기식 기자회견으로 퇴색되는 걸 차단하고 정상화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또한 친노세력·486·보수파 위주의 불공정·편파 공천 논란으로 당이 위기에 처한 상황에서 먼저 자기희생적 결단을 보여줌으로써 '정체성 공천·개혁 공천'을 촉구하는 의미도 담겨 있는 것으로 보인다.
 
다음은 4일 정동영 의원의 입장 발표문이다. 

 
 
관련기사 이외수·공지영·조국·우석훈 “정동영 지지”

 

 

 

IP : 114.200.xxx.87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호기심
    '12.3.4 10:35 PM (118.43.xxx.99)

    정동영의원과 박지원의원 두 의원이 민통당에서 빠지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 궁금합니다.

  • 2. ....
    '12.3.4 10:37 PM (1.247.xxx.195)

    기사가 악의적으로 나왔네요
    전현희 입장에서는 억울할듯

  • 3. 잘 생각하셨어요.
    '12.3.4 10:42 PM (116.127.xxx.24)

    경선 없이 그냥 간다면.......여러므로 이미지만 너덜너덜해질 수 있지요.
    힘내세요!

  • 4. 오히려
    '12.3.4 10:46 PM (211.246.xxx.140)

    강남에선 전현희 의원이 더 신선하고 경쟁력 있을듯도 하네요 정동영 의원은 어느새 옛 시대의 사람이 되어버린 느낌이에요ㅠㅠ

  • 5. 호기심
    '12.3.4 10:54 PM (118.43.xxx.99)

    211.246.xxx.140 님//

    위의 원글에서 "현격한 경쟁력차이"가 있다고 하는데, 원글은 읽으시고 댓글을 쓰십니까?

  • 6.
    '12.3.4 11:00 PM (211.246.xxx.197)

    경선에서 떨어지면 정동영탓을 하겠죠,,

  • 7. 꽃살
    '12.3.4 11:13 PM (122.36.xxx.42)

    정동영 대선까지 나왔던 사람
    하지만 엄청난 표차이로 대통령 낙마
    그런데 민주당에서는 국회의원 공천을 안줌
    그래서 자기가 전북 전주에서 무소속으로 민주당 후보를 누르고
    국회의원 뺏지달고 나옴
    하지만 민주당에서 안받아줌
    1년 가까이 가서야
    민주당으로 들어옴

    뭐 이런 사람?

    나이 먹은 사람은 투표하지 말라고한 위대한 사람
    FTA를 시작을 잘 만들어놓은 사람

  • 8. 저기
    '12.3.4 11:14 PM (61.43.xxx.84)

    출처가-..

  • 9. 정의원님
    '12.3.4 11:21 PM (175.196.xxx.85)

    잘하셨어요
    꼭 승리하실겁니다

  • 10. 정동영의원을 보면
    '12.3.4 11:33 PM (110.70.xxx.250)

    자기반성능력이 있는 사람은
    나이를 먹고 기득권을 누려도 이전의 모습에서 변할 수 있다는 사실을 깨닫게 해 주네요.
    솔직히 요즘 정의원 무지 신선합니다.
    잘됐으면 좋겠네요.

  • 11. 22222
    '12.3.4 11:48 PM (175.196.xxx.85)

    정치인도 나이들어도 자기 성찰이 가능하다는실례같아 신선하다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01052 혹시 쿠싱증후군에 대해 잘 아시는 분 계실까요? 쿠싱 22:47:24 5
1401051 영국발음이랑 미국발음이랑 좀 다른거같아요 4 영어 22:43:14 137
1401050 해야할일을 일년동안 미뤄두고 못했던것이 너무 괴로워요 ..... 22:38:26 145
1401049 초4 딸 고백 받았는데...걱정. 4 띠용 22:37:43 426
1401048 '살처분 노동자' 심리치료비, 국가가 전액 지급한다 1 국가는 22:37:15 71
1401047 전에 이혼했던 전부인 만나서... 10 재혼할때.... 22:34:55 1,067
1401046 신년 타로 해석 해주세요 1 dd 22:30:39 119
1401045 악마 같은 계모 1 소름 22:30:01 436
1401044 전 살면 살 수록 사람을 모르겠던데.. 2 22:29:53 362
1401043 잠옷 목부분이 많이 파였을때 이런 넥워머 어떤가요 6 ..... 22:28:46 236
1401042 키이나 나이틀리 예쁜가요? 8 .. 22:27:50 359
1401041 고등학생 아이 공부 안 될때 읽으면 힐링 될 만한 책 있을까요?.. 2 ㅇㅇ 22:25:53 187
1401040 층간소음 어디까지 참아얄까요, 2 ㅅㅈ 22:25:43 237
1401039 아이 유치원 이야긴데요.. 선생님께 말씀 드려야겠죠? 4 두다다쿵덕 22:25:19 331
1401038 강다니엘 상황 생각보다 심각한 듯 12 퍼온글 22:25:02 3,004
1401037 가요무대 김지애 7 나도 늙는구.. 22:21:55 783
1401036 별의별 유투버가 다 있네요. 2 ... 22:21:00 607
1401035 차안에서 팩붙이고 한숨자야겠어요. 1 고딩맘 22:20:38 375
1401034 (컴앞대기) 교회 다니시는 분들 조언 부탁드립니다 4 성경공부 22:18:03 290
1401033 초1 아이 일과좀 봐주세요 1 바나나 22:16:15 253
1401032 울릉군의 텃밭이 자유한국당 3 1984 22:16:12 211
1401031 향수 추천 좀 해주세요 ㅡㅡ 22:13:51 107
1401030 해외여행 어디가 3 4월 22:10:55 515
1401029 어떻게 해야할까요 000 22:09:12 154
1401028 라벤더 향기 가득한 향수 있나요? ㅈㅈ 22:07:13 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