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진표, 민주당과 정체성 맞다” 민주당, 한미FTA 폐기는 쏙 빠지고 재협상 만 강조

작성일 : 2012-02-23 17:13:09
정부가 3월 15일에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을 발효하겠다고 발표 해 발효 중단이 사실상 물 건너 간 상황에서도 민주통합당은 재협상만 강조하고 있다. 또 공천 기준에 한미FTA를 놓고 타협적 행보를 보인 현역 의원들에 대한 공천 배제 기준도 전혀 적용하지 않겠다는 것을 분명히 했다.

우상호 민주통합당 전략홍보본부장은 22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 인터뷰에서 “민주통합당 주장은 ‘FTA는 재협상을 통해서 국익의 균형이 맞도록 재조정되어야 한다’는 것이 기본입장”이라며 “분명히 재협상을 통해서 FTA의 내용을 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우상호 본부장은 ‘조정이 잘 안 될 경우에는 총선에서 승리하거나 대선에서 승리하면 폐기해야 된다’는 입장이냐는 질문엔 “‘현 상태의 한미FTA로는 안 된다’는 기본입장은 유효하지만 안 될 것을 대비해서 먼저 준비하는 것은 좋은 태도가 아니라고 본다”며 “발효되면 그 당시에 가서 다시 또 저희들의 입장을 말씀 드리겠다”고 말을 아꼈다.

한미FTA를 반대하는 시민들이 김진표 원내대표 등 한미FTA 협상파 의원들에 대한 공천불이익을 줘야한다는 주장을 두고는 “어느 정당이 공천에 FTA 정책 하나만을 잣대로 국민의 대표가 될 사람을 선발하겠느냐”며 “우리 공심위원장님이나 공심위 간사가 이야기한 것처럼 ‘특정정책 하나만 가지고 공천에 반영할 일은 절대 없다’ 이렇게 분명히 국민들에게 선언한 바가 있다”고 못박았다.

우상호 본부장은 “저희 당은 통합진보당이 아닌 민주통합당”이라며 “그렇기 때문에 중도부터 진보까지 아우르는 정당”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김진표 대표의 중도합리적인 노선에 대해서 불만이 있는 진보적인 유권자가 있을 수 있겠지만 김진표 대표가 적어도 우리 당의 정체성에 맞지 않는 분이라고는 볼 수 없다”며 “특정 정책에 대해 불만을 가지고 그런 측면에서 공천배제기준에 해당하는 분이라고 볼 수 없으며, 저희 당의 정강정책을 만들고 구현하는 과정에서 김진표 원내대표도 많은 역할을 하셨다“고 강조했다.

김진표 원내대표도 이날 오전 최고위원회에서 “정부는 국민의 의사에 반하는 발효선언 즉각 취소하고 이명박 정부들어 불평등이 심화된 한미FTA를 시정하는 재협상을 해야 한다”며 “정부가 국민과 야당의 뜻을 끝까지 무시하고 발효를 강행할 경우 모든 수단을 동원해 즉각적인 전면 재협상 투쟁에 나설 것”이라고 재협상을 강조했다.

노회찬 통합진보당 대변인은 한미FTA 발효가 기정사실화 된 상황에서 민주통합당 지도부의 재협상 발언은 문제가 있다고 지적한 바 있다. 노 대변인은 “한미FTA 발효 중단이 불가능 한 상황에서 폐기 외에는 길이 없다”며 “민주당이 ‘FTA 폐기는 우리 목표가 아니다’ 이렇게 나와서는 곤란하다. 지금은 ‘끝내 발효가 되면 폐기를 하겠다’는 것이 맞다”고 밝혔다.

http://www.newscham.net/news/view.php?board=news&nid=65089


 

IP : 123.215.xxx.185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brams
    '12.2.23 5:16 PM (110.10.xxx.34)

    유구무언이군요.........
    답답합니다

  • 2. 세뇨리땅
    '12.2.23 5:17 PM (58.225.xxx.15)

    X(10)진표

  • 3. est
    '12.2.23 5:43 PM (116.45.xxx.14)

    이렇게 되면 민주당이나 여당이나 무슨 차인가요?
    fta하면서 무슨 재벌개혁을하고, 경제 민주화를 한다는 건지.
    그럼 민주당도 의료, 공공재 민영화 찬성하는 거 아닙니까.

    그래도 한나라당 보다 낫다고, 울며 겨자먹기로 민주당 찍었는데..
    저러면서 표 분산된다고,야권통합 하면 저는 또 민주당을 찍어야 하는지...

  • 4. 구민주당지지다7
    '12.2.23 6:12 PM (123.215.xxx.185)

    이런 지도부를 남들어 놓은 것은 그 80만 시민들이었죠?
    한미FTA체결의 원조인 한명숙씨를 대표로 선출한 그 시민들이 과연 "깨어있는 시민들"이었나요?

  • 5. 그럼
    '12.2.23 6:18 PM (175.253.xxx.150)

    반미주의로 똘똘뭉친 진보가 정상인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2210 고등샘께신가요? 수행평가 인터넷자료 복사 고딩 17:46:57 58
1432209 야밤에 찹쌀떡 소리에 노이로제 걸리겠어요 1 고성 17:40:00 295
1432208 노무현 전대통령 사진.jpg 5 .... 17:37:49 391
1432207 관리사무소는 아파트 바로 앞 개짖는소리 제재해줄수는 없.. 4 바닐라 17:34:46 164
1432206 에베레스트 정상 대기줄(?)이 길어 사람이 죽는다네요 7 17:31:27 812
1432205 친구가 계속 일일알바 부탁하는데, 너무 싫습니다. 11 17:30:04 1,096
1432204 급) 김치국물로만 김치볶음밥 해도 괜찮을까요? 3 ㅇㅇ 17:29:53 215
1432203 벽걸이 에어콘 설치비는 대략 얼마정도일까요???? 5 ㅇㅇㅇ 17:26:58 254
1432202 교회다니시는 분들만 보세요 6 궁금 17:26:54 308
1432201 두꺼운 운동용 레깅스는 어디서 사나요? 5 난엄마다 17:26:18 188
1432200 저는 징징거리는 성격이 아니거든요 2 .. 17:25:41 317
1432199 판이라는 사이트 이용 연령대가 어떻게 되나요 1 .. 17:25:10 145
1432198 친정아버지 납골당은 8 @@ 17:24:28 346
1432197 목걸이 체인에 머리카락이 자꾸 엉키는데... ... 17:20:50 79
1432196 그릇박사님들께 여쭤요 1 ^^ 17:19:10 271
1432195 현지에서 먹힐까 미국편 보다가요... 21 너도나도 17:18:57 1,477
1432194 군대날짜 컴으로 신청시 어렵나요? 5 군대 17:11:56 201
1432193 체육 좋아하는 여아 진로 조언 부탁드립니다. 3 00 17:05:09 251
1432192 세입자가 고양이 3마리 키운다면 12 망고 17:04:43 969
1432191 공공장소에서 애기 악 쓰면 제발 밖으로 데리고 나가세요 16 가정교육쫌!.. 17:03:32 847
1432190 여섯시 내고향 분위기의 문재인 대통령.jpg 17 ㅇㅇㅇ 16:59:59 1,136
1432189 제사용 소고기산적 모양이.. 4 산적 16:57:48 284
1432188 고1 수행평가 관련해서 조언구합니다 8 고1 16:55:02 370
1432187 (후기)남의 연애는 상관하는게 아니라는데. 30 ... 16:52:35 2,685
1432186 갤럭시 폰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하고 이상해졌어요ㅠ.ㅠ 알림 안와서.. 16:52:23 1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