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세상에 어찌 이런일이 있을수 있는지...

행복어사전 | 조회수 : 3,109
작성일 : 2012-02-22 16:56:09
자녀들 마음의 상처 우선
"아빠가 키워야"손들어줘


두 아이를 둔 부부가 아내의 불륜으로 이혼법정에 섰다. 아내의 불륜 상대는 다름아닌 남편 여동생의 배우자였고, 남편과 여동생 두 집안 모두 풍비박산이 난 상태에서 남편은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 아내는 두 아이를 데리고 집을 나가 매제와 동거를 시작했고, 아이들의 고모부가 새 아빠가 될 수도 있는 최악의 상황에 이르렀다.

이 경우 아이들은 누가 키우는 것이 맞을까. 아내가 불륜을 저지른 만큼 도덕적 결함이 없는 아빠가 키우는 것이 나을지, 아니면 아이들의 복리를 위해 애착 대상인 엄마가 키우는 것이 나을지가 쟁점이었다.

사건을 담당한 박희수 서울가정법원 가사조사관은 "아이들이 엄마와 고모부의 불륜 사실을 알게 되면 평생 심리적 상처를 받을 수 있다는 점을 아내에게 환기시키자 눈물을 흘리며 마침내 아빠가 아이들을 키우는 것에 동의했다"며 "남편도 형사고소(간통)를 취하해 아이들에게 엄마가 수감되는 상처를 주지 않게 마무리된 사건으로, 부부로서는 최악의 상황을 맞았지만 부모로서는 최선의 선택을 했던 만큼 가장 기억에 남는 사건"이라고 돌아봤다.

서울가정법원이 국민소통을 넘어 재판 당사자와의 공감을 위해 에세이집 '사랑을 꿈꾸는 법원'을 발간했다고 22일 밝혔다.

'사랑을 꿈꾸는 법원'이라는 책 제목은 어긋난 인간관계 속에서 고통받는 당사자와 함께 서울가정법원 가족이 사랑을 찾아 나가는 해결 과정을 상징하는 뜻이다. 법관 및 조사관, 로스쿨 실무수습생 등이 재판 과정에서 느낀 점 등을 쓴 에세이 52편이 수록돼 있다.

가사와 소년 사건에 대해 단순한 법적 해결이 아닌 후견적ㆍ복지적 차원의 '치료 사법'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는 가정법원의 모습이 에세이집에 잘 녹아 있다.

이 에세이집은 각 지방자치단체 산하 건강가정지원센터 및 상담기관ㆍ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 등에 배포된다. 가정법원 관계자는 "가정법원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시기에 이 책이 가정법원의 현재의 모습은 물론 앞으로의 나아갈 길을 엿볼 수 있는 하나의 길잡이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IP : 14.47.xxx.68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행복어사전
    '12.2.22 4:57 PM (14.47.xxx.68)

    패륜 사위와 며느리를 본 부모님....얼마나 충격이 크셨을까요...오빠와 여동생 또한 충격이 크겠지만....살다살다 저런....참

  • 2. ㅇㅇ
    '12.2.22 5:04 PM (211.237.xxx.51)

    금수만도 못한것들이 어찌나 많은지
    세상에 불륜도 기가 막힐판에 어찌 처남의 아내 시누이의 남편과 바람이 날까;;

  • 3. 음..
    '12.2.22 5:06 PM (218.53.xxx.41)

    법적으로 보면 가족이라 끔찍하지만... 사실상은 완전 남인 관계 맞죠.
    형부가 상처하고나서 처제랑 재혼하는 걸 직접 본 지라, 차라리 그보단 낫네요.-_- 애도 어려서 이모를 친엄마로 알아요.

    어찌되었든 엄마의 불륜만 해도 큰일인데, 법적 고모부였던 사람이 엄마의 상대자라면
    나중에 아이들이 커서 알게되어도 엄청난 상처를 받겠네요...

    언젠가 보았던 단막극 드라마가 기억나요. 제목은 모르겠고...
    노부모님과 아들내외, 딸내외가 즐겁게 드라이브 중
    아들과 딸만 죽어요. 부모님, 며느리, 사위는 애들과 살고요.
    다 같이 상처를 지니고 한집에서 살아가는데... 어느샌가 며느리와 사위가 감정이 싹트고...
    엄마처럼 잘 돌봐주는 외숙모를 외손자도 좋아하고...
    아마도 그러다가 며느리가 자살시도를 하던가...
    노부모님이 찢어지는 가슴을 안고, 며느리와 사위를 맺어주며 멀리 떠나게 해요.

    슬프고 아픈 내용이지만, 참으로 아름다운 영상으로 잘 풀어냈던....
    며느리역할이 홍은희였어요. 시어머니가 나문희.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9332 결혼때 송중기가 많이 좋아하던게 여러분들은 보였나요? ABB 13:19:33 64
1449331 흰죽에 어울리는 반찬 3 ㄷㅈㅅㅇ 13:18:04 38
1449330 어두운 파운데이션 추천해주세요~ ... 13:17:50 15
1449329 송중기는 아내가 이병헌과 제주호텔에서 놀다 간 과거가 상처가 된.. 11 송상처 13:16:12 1,182
1449328 대체 송송 사주글이 몇개나 올라오는건가요? 3 ㅁㅅㅎㄱ 13:15:43 144
1449327 옆동네 펀글) 어떻게생각하세요? 남-남아이 성폭위(초등3) 3 어머니들은 13:14:52 207
1449326 게시판 조회수가 장난이 아니네요 ... 13:12:57 219
1449325 지금 몇백명이 성지순례중이란 곳의 송혜교사주 4 .. 13:11:38 972
1449324 제주도 여행 (비온대요) 도와주세요~! 3 00 13:10:44 105
1449323 이쯤되면 송혜교 인생을 영화화해도 좋을듯 5 진주 13:10:07 565
1449322 마바지 한번 입은후 보관요. 1 알려주세요... 13:08:52 113
1449321 송중기가 먼저 공격적으로 언론 공개하는 이유-개인적 추측 19 Dd 13:07:34 2,277
1449320 송 송 커플 궁합.... 2 관음자비 13:06:27 811
1449319 하루종일 몸이 안좋은데도 공부 아주 잘하신 분 계신가요? .... 13:05:35 124
1449318 의처증있으면 이혼 안해요 10 00 13:04:36 1,063
1449317 여고생과 성관계 갖고 성적 조작한 기간제 교사 2심서 감형 2 뉴스 13:00:34 540
1449316 감자 10kg 한박스 사도 될까요? 7 자취생 13:00:16 386
1449315 결혼반지 안낀건 송혜교였는데 12 // 12:56:33 2,356
1449314 주식. 키이스트. 들고 있어요 7 .... 12:55:28 655
1449313 술먹은 다음날 먹기좋은 간단 해장죽 해장 12:53:23 123
1449312 마스크에 모자 ‘푹’…경찰청 정문 대신 지하주차장으로 나온 양현.. 7 ㄷㄷㄷ 12:47:30 1,177
1449311 차를 긁었을때 처리 방법 3 .. 12:46:37 291
1449310 강아지 키우며 예상치 못한 소소한 즐거움 8 3333 12:44:38 627
1449309 줄을 서시오~ 때가왔슈 12:43:56 262
1449308 항암제 투여도 연명치료에 해당하면. 5 ooo 12:43:07 5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