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교회 조용히 다니는 방법은 없을까요?

.. 조회수 : 2,498
작성일 : 2012-02-11 20:37:34

같은 교회에 15년째 다니고 있고
매주 주일마다 참석하는데도 지금도 갈때마다 물어보는 분들이 있으세요
"처음 오셨어요?"라고.... @_@
저는 모태신앙이라 태어났을때부터 자연스럽게 기독교를 믿게 되었고 힘들땐 종교에 의지하기도 하며 살고 있는데요
여기가 그렇게 규모가 크지 않고 조그만 교회라 그런지 신도들이 서로서로 다 알거든요 대형교회는 제가 피곤해서; ㅜㅜ
그래서 마주칠때마다 말을 거시는데 전 좀 부담스러워요.. ㅠㅠ 원래 사회성 없는 성격은 아닌데
그냥 일주일 내내 일하다가 일요일에 교회에서 생각도 정리하고 그러는데 누가 말걸고 그러는게 피곤하다고 해야 하나요
세살짜리 아기랑 같이 조용히 예배드리고 조용히 나와서인지 정말 알아보는 사람이 별로 없기는 한데
최근에는 부쩍 말 걸고 하시는 분이 늘어났어요
과한 친절이 부담스럽고 이번주에는 저희 집에도 놀러 오겠다고 하시네요 전 이름도 모르는분인데.. ㅜㅜ
저희 남편은 무교인데 원래 교회가 다 그런곳인데 어쩌냐며 조용히 있고싶으면 집에서 성경책 읽고 기도해라 하는데
그래도 교회는 가야 마음이 편해요;;
한마디로 별로 접촉 안하고 조용히 편하게 신앙생활 하는 방법이 없을까요?
IP : 112.145.xxx.148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언니
    '12.2.11 8:39 PM (210.205.xxx.25)

    저도 그렇게 다니는데요. 신경쓰지 마세요.
    내 맘 가는대로 믿는 분들 의외로 많아요.
    그러다가 내키면 또 봉사도 하고 그러는거구요.

  • 2. ;;;
    '12.2.11 8:40 PM (175.197.xxx.187)

    뒷좌석에서 예배드리시다가
    예배 완전히 끝나기 전쯤 살짝 빠져나오세요...

  • 3. 흠냐
    '12.2.11 8:47 PM (118.223.xxx.25)

    그정도로 다니고싶으시다면
    큰교회가셔야할거같아용^^;;
    작은교회에선 눈에 띄니깐요
    그리고 보통 새신자들은 본인을 챙겨주길
    원하니 그렇게 하는걸거에요
    아니면 매번 거절하시고 부담된가얘길하시면
    어느순간엔 터치안할거에요
    저도 예전에 그랬어요. ^^

  • 4. ^^
    '12.2.11 8:48 PM (58.225.xxx.219)

    그냥 말 없이 웃으면서 대답 마시고 오세요..

    오시겠다는 분께는 그냥 저는 부담스러워요~ 웃으면서 그 말씀만 하시고.

    기독교와 천주교는 다른 종교인 것 같아요!!!!!

    저도 원글님 같은 그런 성격인데,

    그 관심이 감사하게 생각되는 인생의 때도 있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84433 딩크는 세금 더 많이 내야합니다. ㅇㅇ 01:17:23 15
1484432 어떻게 하는게 최선일까요? 01:16:20 34
1484431 여러분 이 원피스좀 봐주세요 15 ... 00:58:46 728
1484430 사법고시 대리시험 아니었을까요 24 .. 00:55:46 924
1484429 sbs 기자 베이지색 단체복은 어느 브랜드일까요? 1 satire.. 00:51:36 489
1484428 잠귀 밝은 아들 3 1112 00:49:56 425
1484427 꾸덕한 그릭 요거트 만들고 싶은데 7 비그만 00:32:51 483
1484426 싸이코패스 같음.jpg 23 가족이 익사.. 00:31:05 2,664
1484425 돈없는 시어머니들 며느리에게 설움 당해요 10 백숙 00:28:11 1,631
1484424 우울한 밤이네요 5 ㅇㅇㅇ 00:26:17 1,367
1484423 저는 애키우면서 세상에서 제일 잘한일 이런생각 한번도 안해봤는데.. 7 ㅇ호 00:26:09 1,532
1484422 속상한 넋두리.. 남편과 아들. 6 dd 00:23:30 1,495
1484421 펌 이번 물난리처럼 난리났을때 알아둬야할 시민안전보험 3 참고하세요 00:20:35 1,173
1484420 막산이 14 00:13:17 1,280
1484419 지금 비 와요? 폭우 00:12:14 457
1484418 애들 어릴 때 편지, 활동 파일등 어떻게 하시나요? 6 .. 00:05:12 905
1484417 독도는 일본땅 교과서 실리고 위안부는 강제 연행 아니라고 교과서.. 2 00:03:55 447
1484416 고구마 쪄먹고싶은데요ㅜ 5 Sz 00:03:19 830
1484415 카타리나를 쉽게 부르면? 5 세례명 00:00:51 861
1484414 공무원 연금은 이혼후그냥 청구하면 되나요? 13 ... 2022/08/09 1,320
1484413 Jtbc에 신승훈 나오네요 7 노래짱 2022/08/09 1,664
1484412 이혼녀인데 정말 똥파리들이 꼬이네요 18 Dd 2022/08/09 4,283
1484411 주변에 휘둘리지 않게 도움되는 책 추천 해주세요. 7 2022/08/09 595
1484410 강남역 내일아침 출근은 괜찮을까요 ㅡㅡㅡ 2022/08/09 480
1484409 '딩크'를 바라 보는 시선 58 봄봄봄 2022/08/09 2,7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