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교회 조용히 다니는 방법은 없을까요?

.. | 조회수 : 2,178
작성일 : 2012-02-11 20:37:34

같은 교회에 15년째 다니고 있고
매주 주일마다 참석하는데도 지금도 갈때마다 물어보는 분들이 있으세요
"처음 오셨어요?"라고.... @_@
저는 모태신앙이라 태어났을때부터 자연스럽게 기독교를 믿게 되었고 힘들땐 종교에 의지하기도 하며 살고 있는데요
여기가 그렇게 규모가 크지 않고 조그만 교회라 그런지 신도들이 서로서로 다 알거든요 대형교회는 제가 피곤해서; ㅜㅜ
그래서 마주칠때마다 말을 거시는데 전 좀 부담스러워요.. ㅠㅠ 원래 사회성 없는 성격은 아닌데
그냥 일주일 내내 일하다가 일요일에 교회에서 생각도 정리하고 그러는데 누가 말걸고 그러는게 피곤하다고 해야 하나요
세살짜리 아기랑 같이 조용히 예배드리고 조용히 나와서인지 정말 알아보는 사람이 별로 없기는 한데
최근에는 부쩍 말 걸고 하시는 분이 늘어났어요
과한 친절이 부담스럽고 이번주에는 저희 집에도 놀러 오겠다고 하시네요 전 이름도 모르는분인데.. ㅜㅜ
저희 남편은 무교인데 원래 교회가 다 그런곳인데 어쩌냐며 조용히 있고싶으면 집에서 성경책 읽고 기도해라 하는데
그래도 교회는 가야 마음이 편해요;;
한마디로 별로 접촉 안하고 조용히 편하게 신앙생활 하는 방법이 없을까요?
IP : 112.145.xxx.148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언니
    '12.2.11 8:39 PM (210.205.xxx.25)

    저도 그렇게 다니는데요. 신경쓰지 마세요.
    내 맘 가는대로 믿는 분들 의외로 많아요.
    그러다가 내키면 또 봉사도 하고 그러는거구요.

  • 2. ;;;
    '12.2.11 8:40 PM (175.197.xxx.187)

    뒷좌석에서 예배드리시다가
    예배 완전히 끝나기 전쯤 살짝 빠져나오세요...

  • 3. 흠냐
    '12.2.11 8:47 PM (118.223.xxx.25)

    그정도로 다니고싶으시다면
    큰교회가셔야할거같아용^^;;
    작은교회에선 눈에 띄니깐요
    그리고 보통 새신자들은 본인을 챙겨주길
    원하니 그렇게 하는걸거에요
    아니면 매번 거절하시고 부담된가얘길하시면
    어느순간엔 터치안할거에요
    저도 예전에 그랬어요. ^^

  • 4. ^^
    '12.2.11 8:48 PM (58.225.xxx.219)

    그냥 말 없이 웃으면서 대답 마시고 오세요..

    오시겠다는 분께는 그냥 저는 부담스러워요~ 웃으면서 그 말씀만 하시고.

    기독교와 천주교는 다른 종교인 것 같아요!!!!!

    저도 원글님 같은 그런 성격인데,

    그 관심이 감사하게 생각되는 인생의 때도 있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7335 5년째 일하겠다는 이웃 제목없음 10:29:19 78
1397334 여자몸은 생리땜에 정말 너무 힘든거같아요 1 ........ 10:28:38 44
1397333 [단독]“KT&G, 투자금의 조세도피처 유입 알았다”…‘.. 도둑들 10:28:04 40
1397332 세탁기 안에 빨래 다 된체로 하루종일 두면? 6 10:27:42 92
1397331 네덜란드어 하시는 분 요거 해석 조금만 부탁드려요 (구글번역이 .. SOS 10:26:39 24
1397330 곧 긴급 기자회견 한데요. 법무·행안장관, '버닝썬·검찰 과거사.. 1 ..... 10:26:06 264
1397329 오전에 안락사 시행됩니다. 한마리라도 혹시나 해서 올려봐요. dd 10:23:53 110
1397328 오늘 김경수지사님 적폐청산 10:23:39 74
1397327 가려움증 약먹고 이런 부작용 있을수있나요? ㅜㅜ 10:21:52 65
1397326 통과 하이탑.오투.완자중 어떤게 좋을까요? 1 고등과학 10:20:56 52
1397325 어제 술먹고 고성방가했는데 스트레스가 풀려요 6 지나가리라 10:20:12 226
1397324 알아두세요. 일상생활 배상 보험중 보험사가 알려주지 않는 것 4 . . . 10:19:29 257
1397323 제주도 사시는 분이나 여행자주 가시는 분.. 식당 질문입니다. 제주도 10:18:54 82
1397322 팔자주름이 너무 깊고 피부색도 칙칙한데 성형외과를 가야하나요? 2 팔자주름 10:16:00 186
1397321 전월세에서 전세 1억은 월세 얼마로 환산되나요? 5 궁금 10:12:31 373
1397320 노후대책 없어요ㅠ 11 자금 10:11:57 782
1397319 불자님들께 질문이요 2 밝은이 10:11:12 108
1397318 성인여자12명 중등여아10명 피자를 몇판 주문힐까요? 5 피자주문 10:11:02 300
1397317 장롱 문짝을 떼서 다시 붙여야 하는데 집에서 가능할.. 1 ㅇㅇ 10:10:53 73
1397316 마포나 종로 맛집 추천 부탁드려요 감사합니다 10:09:47 39
1397315 질염도 갱년기와 관련 있을까요? 6 실버헤어 10:07:45 357
1397314 건강검진 결과 나왔는데요.. 두가지 질문입니다.. 1 .. 10:02:12 456
1397313 겨울 해외 여행지 추천해주실 수 있을까요? 3 ㅇㅇ 10:00:38 145
1397312 멜론하시는분~이노래좀 들어봐주세요 8 마석 09:59:48 137
1397311 근력운동은 통증이 올때까지? 2 운동하자 09:59:27 3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