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교회 조용히 다니는 방법은 없을까요?

.. | 조회수 : 2,334
작성일 : 2012-02-11 20:37:34

같은 교회에 15년째 다니고 있고
매주 주일마다 참석하는데도 지금도 갈때마다 물어보는 분들이 있으세요
"처음 오셨어요?"라고.... @_@
저는 모태신앙이라 태어났을때부터 자연스럽게 기독교를 믿게 되었고 힘들땐 종교에 의지하기도 하며 살고 있는데요
여기가 그렇게 규모가 크지 않고 조그만 교회라 그런지 신도들이 서로서로 다 알거든요 대형교회는 제가 피곤해서; ㅜㅜ
그래서 마주칠때마다 말을 거시는데 전 좀 부담스러워요.. ㅠㅠ 원래 사회성 없는 성격은 아닌데
그냥 일주일 내내 일하다가 일요일에 교회에서 생각도 정리하고 그러는데 누가 말걸고 그러는게 피곤하다고 해야 하나요
세살짜리 아기랑 같이 조용히 예배드리고 조용히 나와서인지 정말 알아보는 사람이 별로 없기는 한데
최근에는 부쩍 말 걸고 하시는 분이 늘어났어요
과한 친절이 부담스럽고 이번주에는 저희 집에도 놀러 오겠다고 하시네요 전 이름도 모르는분인데.. ㅜㅜ
저희 남편은 무교인데 원래 교회가 다 그런곳인데 어쩌냐며 조용히 있고싶으면 집에서 성경책 읽고 기도해라 하는데
그래도 교회는 가야 마음이 편해요;;
한마디로 별로 접촉 안하고 조용히 편하게 신앙생활 하는 방법이 없을까요?
IP : 112.145.xxx.148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언니
    '12.2.11 8:39 PM (210.205.xxx.25)

    저도 그렇게 다니는데요. 신경쓰지 마세요.
    내 맘 가는대로 믿는 분들 의외로 많아요.
    그러다가 내키면 또 봉사도 하고 그러는거구요.

  • 2. ;;;
    '12.2.11 8:40 PM (175.197.xxx.187)

    뒷좌석에서 예배드리시다가
    예배 완전히 끝나기 전쯤 살짝 빠져나오세요...

  • 3. 흠냐
    '12.2.11 8:47 PM (118.223.xxx.25)

    그정도로 다니고싶으시다면
    큰교회가셔야할거같아용^^;;
    작은교회에선 눈에 띄니깐요
    그리고 보통 새신자들은 본인을 챙겨주길
    원하니 그렇게 하는걸거에요
    아니면 매번 거절하시고 부담된가얘길하시면
    어느순간엔 터치안할거에요
    저도 예전에 그랬어요. ^^

  • 4. ^^
    '12.2.11 8:48 PM (58.225.xxx.219)

    그냥 말 없이 웃으면서 대답 마시고 오세요..

    오시겠다는 분께는 그냥 저는 부담스러워요~ 웃으면서 그 말씀만 하시고.

    기독교와 천주교는 다른 종교인 것 같아요!!!!!

    저도 원글님 같은 그런 성격인데,

    그 관심이 감사하게 생각되는 인생의 때도 있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8691 치즈쇼핑몰 추천 부탁드립니다~^^ 2 ^^* 02:42:08 154
1228690 시어머니가 제가 서운해할까봐 오지말라고 말못하신대요..; 7 이시간에 02:26:31 667
1228689 직장에서 선물 쌓아둔다는 얘기 .... 02:21:18 307
1228688 싱크볼 매번 행주로 싹 닦으시나요? 8 ... 02:06:27 617
1228687 독감백신 냉장탑차 문 연채로 작업. 변질우려 1 점점 02:03:15 511
1228686 야간 고속도로 5 헬프미 01:59:40 266
1228685 다이어트하면 두통이있나요? 2 다욧 01:40:05 331
1228684 윤석열 장모가 말한 이 사람은 누구? 3 .... 01:34:18 395
1228683 요트원정대 재미있게 봤는데 회항하네요 1 ㅇㅇ 01:22:23 610
1228682 박지원 국정원장 - 댓글사건, 518, 인혁당, 세월 등 진상규.. 2 ... 01:15:49 514
1228681 입이 근질거려서요.. 이런 남자 있더라구요.. 10 고자질녀 01:04:48 1,830
1228680 정주리 쓰레기 피자남긴 남편한테 욕 하고 싶었으나 19 ㅇㅇㅇ 00:55:12 3,315
1228679 주말드라마 오삼광빌라 장희진이 아니네요?! 13 ..... 00:45:38 1,490
1228678 [함정이다]---호주제폐지, 여성운동, 유투브에 지난 수년간 국.. 5 국뽕홀릭 00:42:14 361
1228677 어렵다고 하소연했더니 9 모카식빵 00:35:22 1,517
1228676 공모시작도 슬슬 꼭지가 오는 듯 하네요. 3 주식 00:34:54 847
1228675 법조계, 도이치모터스 건 공소시효는 내년 3월...주가 최고점부.. 2 ... 00:32:00 485
1228674 코로나 라이브 45명 ! 5 ㅇㅇ 00:29:39 1,688
1228673 오징어손질하다 충격. . . 13 00:29:03 4,120
1228672 홈쇼핑 나인테일즈 프리미엄 링클 파워 리프팅 1 ... 00:19:33 386
1228671 커플 댄스 1 ㅁㅁ 00:18:17 364
1228670 지금 ebs 이정우 교수님강의 1 O1O 00:17:17 647
1228669 출산한 후 소변줄 안 하면 어떤 부작용이 있나요? 13 ㅇㅇㅇ 00:09:40 1,754
1228668 서랍형 침대, 단점은 없나요? 16 궁금해요 00:07:03 1,832
1228667 식당 종업원에게 팁 주는거 어떻게 생각하세요? 9 00:06:51 1,4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