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어쩜 매너꽝 서방님(화장실 예절 ㅠㅠ)

.. | 조회수 : 2,610
작성일 : 2012-01-26 15:17:15

울 서방님 명절이라 우리집에 왔는데 ,,

화장실  갔다오니 대뜸 초등1학년 울 아들 " 작은아빠 앉아서 오줌 눠야해요"

하네요 전 그냥 웃어 넘겼는데

(서방님 왔다 가면  매번  화장실 더럽게 사용한다고 투덜 된것을 기억하고 미리 말을 해줬음)

좀 있다 화장실 가니  정말 기가 차네요

  변기 뚜껑 올리지도 않고 그대로 위에 오줌을 눠,,주변이 정말 말도 아니었어요

저 매일 오는 사람도 아니니 걍 조용히  물청소 새로했구요

근데 하루 지내면서 저 화장실 6번 청소 했네요

조카까지 그대로 화장실 사용하는것 보고  정말 기겁을 ,,,

저 결혼하고 신랑이랑 타협했어요  화장실 남자들도 않아 볼이봤음 좋겠다 하여  ,,첨에는 울 신랑도  잘 안되었지만

지금은 서로의 배려라  하여 자연스레 앉아 볼일보구요,울아들은 아빠가 앉아 볼일보니 자연스레 배웠는데

하물면 남의집 왔어 어쩜 저리 조심성이 없는지..

동서는 어떻게 지내는지..참 어이가 없네요

 

IP : 218.149.xxx.58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26 3:22 PM (122.34.xxx.16)

    다른 사람 집에선 좀더 조심해서 사용해야 하는건 맞는데요.

    전 원글님과 생각이 좀 달라요.
    화장실을 깨끗하게 사용하는건 좋은데
    그렇다고 남자에게 소변을 앉아서 누라고 하는건..

    사람마다 생각이 다 다르니까 전 그렇다구요.

  • 2. ㅇㅇ
    '12.1.26 3:27 PM (58.234.xxx.212)

    남의집에서 변기뚜껑도 안올리고 소변을 봐요? 제정신이 아니라는 말밖에..

  • 3. ..
    '12.1.26 3:27 PM (218.149.xxx.58)

    요즘 가정집에서 남자들 거진 앉아서 볼일 보지 않나요^^?
    전 그렇게 알고 있는데,,

  • 4. ..
    '12.1.26 3:29 PM (121.88.xxx.168)

    앉아서 안보더라도 흘리지는 말아야 하는데...매너꽝 맞아요,.

  • 5. ..
    '12.1.26 3:35 PM (125.152.xxx.154)

    우리집 인간 앉아서 안 봐요.

    근데...울 아들녀석은...가끔....원글님 시동생 처럼 싸요.(너무~~~~급할 때...)

    너무 짜증나죠.......냄새도 그렇고......화 나요.

    엄마랑 여동생 생각해서 앉아서 볼 일 보라고 하니 앉아서 소변 누면.........소변이.....코끼리가(아들표현) 앞으로

    뻗친대요..........그래서 소변이 앞으로 발사 된대요.ㅠ.ㅠ

  • 6. 울 남편도
    '12.1.26 3:36 PM (121.147.xxx.151)

    절대로 앉아서 보진않네요.
    대신 조준을 잘해서~~
    아들도 일찌감치 가르쳐놔서 흘리진않는데

    남자도 앉아서 볼일 보는 거 가족토론에 올렸다
    하도 잘할꺼라고 하며
    절대로 앉아서 볼일 안보려고 해서
    흘리는 사람이
    바로 청소하고 나오기로 하고 말았네요-.-

  • 7. 올리비아힘세
    '12.1.26 3:41 PM (58.120.xxx.126)

    제 신랑도 집에선 앉아서 보는데요..

    가끔 시아버지 오시면 화장실이 뜨악~~

    말도 못하고 속만 끓습니다..

  • 8. ..
    '12.1.26 3:43 PM (218.149.xxx.58)

    전에 한번 TV에서 방송한적 있어요
    남자들 서서 오줌눌때..오줌이 사방팔방 안튀는 곳이 없다고 ..방송에서도 남자들도 앉아 볼일봐라고 ^^

  • 9. 앉아서
    '12.1.26 3:57 PM (220.116.xxx.82)

    남자들도 앉아서 소변 보는 게 좋아서 독일에서는 그렇게들 하는데, 한국은 아직 멀었음. 꼬추 떨어지는 줄 암

  • 10. ..
    '12.1.26 4:06 PM (121.162.xxx.143)

    앉아 서 보건 말건 그건 누는 사람 맘이죠..

    튀지 말아야 하는건 기본이구요.

  • 11. 저도 싫어요.
    '12.1.26 7:58 PM (115.136.xxx.27)

    저희 친정오빠가 그랬어요.. 저도 앉아서 누건 서서 누건 상관없지만.. 나중에 쓸 사람 생각해서 깨끗하게는 써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소변이 묻었으면 휴지로라도 꺠끗이 닦아야죠..

    그런 사람 무식하다고 생각합니다..

  • 12. ...
    '13.2.4 11:44 PM (125.176.xxx.168)

    앉아서 볼일..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2753 연예인 학폭 미투. 저도 중학교 동창 있어요 1 닉네임이뭐꼬.. 21:52:53 142
1432752 맥북 쓰시는 분들께 질문요~ ㅇㅇ 21:52:27 8
1432751 주식 강연회나 부동산세미나 가보신분 궁금 21:49:36 29
1432750 기숙학원에서 나왔어요 .. 21:46:56 197
1432749 주현미씨는 예전과 거의 다름이 없네요. ㅇㅇ 21:45:37 186
1432748 NC 백화점이 예전 뉴코아백화점이랑 똑같은건가요? 4 ㅎㅇ 21:43:29 211
1432747 마트에서 가마솥을 사왔어요 2 밥밥 21:43:03 201
1432746 프로듀스 보시나요 3 101 21:41:51 145
1432745 가까운 미래에 가정용 로봇 많이 발전할까요? 3 ㅇㅇ 21:39:33 107
1432744 부부관계... 다 참고 사시나요? 8 ... 21:38:15 1,122
1432743 경찰서 고발(기타 공공기관에 신고 등)이런거 100% 만사형통은.. Mosukr.. 21:36:56 63
1432742 대구대가리? 라는 음식아세요?? 7 ㅇㅇ 21:36:36 171
1432741 병문안 안오는게 그렇게도 슬플 일인가요? 3 ... 21:36:05 403
1432740 학교 폭력 가해자로 논란중인 그룹 잔나비 만행 총 정리본.jpg.. 2 333222.. 21:35:20 722
1432739 남편 입원하면 거기서 주무시나요 1 입원 21:34:12 334
1432738 지금 부동산 시장이 어떤 건가요? 4 순심이 21:30:51 571
1432737 보일러 잘 아시는 분 ㅠㅠ 4 happy 21:25:30 191
1432736 집에 있으면 진짜 계속 처먹게 되네요 ㅋ 8 크크섬 21:19:48 1,014
1432735 종아리 쥐는 왜 나나요 ㅜㅜ 5 ... 21:17:42 669
1432734 미역국 끓일때 참기름 안넣어도 되나요?? 6 ㅇㅇ 21:10:56 625
1432733 여럿집이 모여서 놀았을때 비용청구? 10 이런경우 21:10:44 817
1432732 면접용 가방 둘중 어떤게 더 낫나요 4 면접용 21:04:34 309
1432731 어린이 치아파절 치료중 유학가면요 1 .. 21:02:57 139
1432730 남편 밤새 옆구리 극심 통증으로 119응급실갔는데 원인을 못찾아.. 25 아이셋맘 21:00:01 3,302
1432729 자스민님이 돌아가셨군요 2 애도 20:59:46 2,2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