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설날, 우리 약속하는 겁니다

밝열매 | 조회수 : 1,673
작성일 : 2012-01-23 06:24:46
 

오늘 설날 아침에

다시 한 번 우리 약속하는 겁니다.


새해 애매한 것들 정리합니다...^^

“새해에는 무조건 건강하고 화목하고 행복하고 부자가 되는 겁니다.”


우리가 딱 정한 겁니다.

이거 안 지키면 경찰 출동합니다.

쇠고랑 차는 거예요.

안 지키면 난리부르스 땡기는 겁니다. 잉~~


새해에는 병원 근처에도 안 가는 겁니다.

혹시 가게 되면 헌혈, 장기기증 서약...

뭐 이런 걸로만 가는 거예요.

우리가 딱 정한 겁니다.


새해에는 울적, 좌절, 절망, 낙심, 한숨

이런 것과는 담 쌓고 사는 겁니다.

아주 아주 높이 높이 쌓는 거예요.


우리가 확실히 정한 겁니다.

어기면 콩밥 먹는 거예요.

전자팔찌 차는 겁니다. 잉~~.


그리고 이건 진짜 중요한데 잘 새겨 두세요.

자 정리 들어갑니다. 잉~~


새해에는 다들

이유없이

근거없이

터무니없이

뜬금없이 

눈뜨자마자 돈벼락 맞는 겁니다.

우리가 지금 딱 정한 거예요.


민생고에 쪄들어 살면 안 되는 겁니다.

로또 대박 부스 앞에서 로또 살라고

줄서 있으면 안 되는 겁니다.


가족 외식하려다 가계부 걱정에

꼬꼬면 끓여 먹자고

애들 꼬셔대면 안 되는 겁니다.


격년으로 전세 값 걱정하며

주인 눈치 보면 안 되는 거예요.


명퇴/황퇴/졸퇴...뭐 이런 것에 스트레스 받고

어깨 늘어트리고 회사 댕기면 안 되는 겁니다.


귀동냥으로 모르는 주식 사놓고

까졌다고 울고 댕기면 안 되는 겁니다.


산골 오지에 그린벨트 땅 사놓고 재개발 안 된다고

시청 가서 땡깡부리면 안 되는 거예요.


새해에는 돈벼락 맞고

여기저기 나누어 주며 사는 겁니다.


몇 억씩 기부하고 돈으로 코 풀고

돈으로 불쏘시게 하며 고구마 구어 먹는 겁니다.


무조건 우리끼리 정한 건 따르는 겁니다.

새해 대박나세요.


신바람 나는 설날 새벽에^^0

from Every day John day

(날마다 좋은날 님 메시지)

IP : 119.64.xxx.251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ㅇ
    '12.1.23 6:39 AM (121.174.xxx.177)

    ㅎㅎㅎ

    음성 지원 됩니다.

    제사고 뭐고 그런 허례의식에서 해방된 나 같은 시람은 일찍 일어나서 딩가딩가 놀고 있네요.

    모닝 커피를 홀짝홀짝 마시면서 사과 한 알로 아침을~!

    나 같은 사람 또 있습니껴~

  • 2.
    '12.1.23 9:40 AM (210.206.xxx.130)

    딱 정해주니 완전 감사 올해 꼭 지킬께요 ^^

  • 3. 사랑이여
    '12.1.23 10:15 AM (121.153.xxx.197)

    덧붙여서 ...투표참여하는 것 잊지 않는 것입니다 참여 하지 않고 불평불만 하지 않기입니다 불평하면 검찰츨두하라고 연락올지 모릅니다잉 ㅋㅋ

  • 4. 감사합니다
    '12.1.23 1:31 PM (1.245.xxx.8)

    근데 왜 눙물이ㅜㅜㅜㅜ...

  • 5. 밝열매
    '12.1.24 6:00 AM (119.64.xxx.251)

    질문요? 음성지원이란 말씀이 뭥미? 여기 초짜라서요..

  • 6. 정말
    '12.1.24 11:48 AM (180.65.xxx.187)

    기분좋은 글이네요... 올해 말부터 별로 안좋은 일이 많아서리 지금까지 우울했는데 기분이 좀 풀리네요...
    감사...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7875 크레딧스위스 "한국에 투자하라..코로나 관리 최고&qu.. 1 뉴스 17:49:14 24
1247874 ''인천 고교생 사망.. 독감 백신 음모론은 틀렸다'' 1 ㅇㅇㅇ 17:49:00 54
1247873 커피원두 전동 그라인더 사야할까요? 4 ... 17:45:25 54
1247872 전남친 견적 훑는 남자 속물이라고 생각해도 될까요? 3 ... 17:39:42 189
1247871 외도의 징후 3 ... 17:38:53 336
1247870 병실에 티비없을때 티비갖다놔도되나요? 3 구름이 17:38:48 181
1247869 돌아가신 시아버지께서 꿈에 나타나셨어요 며느리 17:37:03 150
1247868 아파트값 오르고 부자 옹호하는 글들 많이 올라오는거 보니까 1 ㅇㅇ 17:35:41 141
1247867 중2 남자 아이 롤 게임 허락해주셨나요? 5 ... 17:35:26 119
1247866 아들만 있는 지인이 5 ........ 17:34:38 433
1247865 기레기들 상받았네요 ㅋㅋ 전세계 꼴찌상 7 .. 17:31:37 344
1247864 고야드 미니앙주 스타일의 가방 찾아요. .. 17:29:02 110
1247863 조식을 룸서비스로 대체되나요? 호텔 17:28:23 115
1247862 3인가구 집값이 20억에 대출이 없으면 중산층인가요? 15 .. 17:25:59 822
1247861 요즘 그분 안오세요? 자주 울던분요... 1 ㅋㅋ 17:24:51 284
1247860 5시30분 저널리즘J 토크쇼 라이브 ㅡ J라이브와 깨시딩의 .. 1 본방사수 17:24:17 66
1247859 호주 주택가격 40% 하락할 수도 8 ... 17:21:42 698
1247858 목살로 돼지갈비 2 ... 17:19:47 170
1247857 의원에서 무료독감 안뇌주나요? 1 웃긴상황 17:19:33 146
1247856 임세령은 장례식때 15 .. 17:18:50 2,344
1247855 숏컷했는데 마음에 들어요 4 .. 17:17:42 401
1247854 리스부부 부부들 계신가요? 6 리스부부 17:17:35 609
1247853 분양제도 넘웃기네요 23 분양 17:12:11 681
1247852 서양사람들도 명품가방 좋아하나요? 12 베이 17:06:16 1,110
1247851 전세제도는 없애는게 맞지않나요? 22 전세 17:03:16 6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