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대박~ 캡쳐사진으로 다시 보는 힐링캠프 "문재인"편

참맛 조회수 : 1,539
작성일 : 2012-01-12 00:01:14

대박~ 캡쳐사진으로 다시 보는 힐링캠프 "문재인"편

http://todayhumor.co.kr/board/view.php?kind=&ask_time=&search_table_name=&tab...

 

방송으로 보는 거 하고 또 다르네요.

 

 

 

* 이건 문재인의 선거사무소 "문이열린 캠프" 사진

http://pic.twitter.com/Rl3cpf4A

IP : 121.151.xxx.203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2.1.12 12:21 AM (116.122.xxx.246)

    오늘 봤어요.
    '전 정치란 거 잘 모릅니다만..문재인씨와 고 노 대통령께서 서로 얼마나 어렸을적 부터 척박한 삶을 살아와서 그 꿈의 사법고시 우리 나라에서 정말 힘든 엘리베이터를 타시고...자력으로...신분상승을 하셨는가는 맘이 뭉클해졌습니다.

    친구로서 평생을 비슷한 과란 말에 더욱 뭉클해졌구요.
    귀족들이 많은 선배들 사이에서 서로 알아본 우정은 틀리리라 생각이 듭니다.

    노통께서 조금 더 견디셨다면...일국의 대통령께서 그런 길을 가셨다는데 저도 가슴아픕니다.

    정치보다는 두분의 우정과 변질하기 쉬운 세상에서 서로 버팀목이셨을..친구에대한 마음과 어려운 시절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청소했습니다.

    제 남편이 그런편이지요.남편친구도..개천 용 두사람은..사실 선후배였는데요.대학서 만났습니다.
    부잣집 아들이 많은 그런 과에서 것도 둘다 시골출신에서 학원한번 다니지 않던 두사람이..대학시절 내내 열등감에 시달렸답니다.
    남편이 재수를 해서 들어간 과에서 친구도...문재인님처럼 같은 과를 알아보고 둘이서..자취를 함께 하고 방이 없어 선배들이 마련한 회사의 작은 숙직방에서 산적도 있는 두사람은...

    지금 많이 변절했습니다.세상의 단맛에 취했지요..돈이란.
    또 많이 괜찮게 버니...사라질줄 알았던 열등감이 그렇지 않더라는 겁니다.
    뭐 그래도 둘다 개룡들이니..잘 살고는 있어요.

    두 사람의 변신을 보니 두분이 꿋꿋이 버텨오신것이..세속에 그리 물들지는 않고..그래도 아마 주위가 가만두지 않았을 겁니다.

    그래도 두분은 닮지 않고요..남편과 남편친구도 외양은 전혀 틀립니다.문재인님 부인도..그리 아주 이쁘진 않았어요..여기도 정치라면 눈에 한꺼풀 씌고 보니 아닌거는 아니지요.

    인생역정속에서 영감님이 되던 그날 이야기..그리고 같은 과였던 친구와 그와의 이별..
    아주 인생드라마 한편을 본듯한 느낌과 문재인님의 강인한 인간승리가 느껴지더군요.역쉬..사법고시야..

  • 2. ...
    '12.1.12 12:50 AM (211.213.xxx.200)

    이 연세에 이렇게 분위기있고 핸섬하기도 드문데..ㅎ
    이분처럼 나이들고 싶어요 진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22859 노인 나이 ? 7 08:11:03 330
1422858 노무현 전 대통령님때는 쉽게 탄핵소추 통과하더니 지금은 왜 안되.. 1 ... 08:10:58 391
1422857 코스트코.현대카드 1 08:04:12 437
1422856 김치 사러 마트갔더니 김치 08:03:26 596
1422855 행사삼품이 가격올린채 품절 08:00:52 212
1422854 전업에서 파스타집알바 하기로 했어요 7 사랑이 07:51:36 1,430
1422853 남는게 없는일 1 핸드 07:39:57 710
1422852 미혼은 결혼한 친구랑 멀어지는게 맞죠? 10 미혼 07:34:19 1,027
1422851 줍줍 30원 얼른 받으시래요 4 ㅁㅁ 07:21:26 1,108
1422850 약사 샘 계신가요(뱃살 빼는 약) ㅣㄱㅂㅊ 07:18:43 529
1422849 간밤에 꾹 참았다가 새벽에 라면죽 끓여 먹었지용^^ 2 라면죽 07:11:17 860
1422848 무려 국힘 관계자가 말하는 속사정 8 하~~~~~.. 06:57:47 2,340
1422847 마포신공덕 142타입(43평)이 신고가대비4억이나 떨어짐 10 06:53:27 2,244
1422846 저 이 일 하러 가야겠죠??? 12 에혀 06:52:55 2,050
1422845 가을 구비하면 좋은 기본옷 좀 알려주세요~ 9 ... 06:18:40 2,019
1422844 조선일보 칼럼니스트 정진홍 '100번 들어도 바이든' 3 .. 06:06:44 2,527
1422843 다이어트 적정 칼로리는요? 6 굵고짧게? 06:02:25 641
1422842 월성원전 1·2호기 ‘균열 보수’…“국회 현장조사 필요” 2 !!! 05:51:29 382
1422841 역대 최저관객수 한국영화 6 ㅇㅇ 05:49:30 2,976
1422840 오늘 당장 하야 하라 5 윤병신하야 05:07:59 1,011
1422839 미간 주름 어떻게 개선할까요. 6 49맘 04:46:12 1,366
1422838 결혼할때 이게 맞는 계산일까요? 37 ... 04:23:24 4,048
1422837 굥돼텅은 청와대 물어내라. 17 어처구지 04:09:26 1,598
1422836 브라질에 계신 82님 안계신가요? 1 대선일 03:57:07 1,012
1422835 460억 예산' 청와대 관리에 취업규칙도 없는 업체 맡겨 12 공정,원칙 03:50:55 1,5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