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대박~ 캡쳐사진으로 다시 보는 힐링캠프 "문재인"편

참맛 | 조회수 : 1,529
작성일 : 2012-01-12 00:01:14

대박~ 캡쳐사진으로 다시 보는 힐링캠프 "문재인"편

http://todayhumor.co.kr/board/view.php?kind=&ask_time=&search_table_name=&tab... =

 

방송으로 보는 거 하고 또 다르네요.

 

 

 

* 이건 문재인의 선거사무소 "문이열린 캠프" 사진

http://pic.twitter.com/Rl3cpf4A

IP : 121.151.xxx.203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2.1.12 12:21 AM (116.122.xxx.246)

    오늘 봤어요.
    '전 정치란 거 잘 모릅니다만..문재인씨와 고 노 대통령께서 서로 얼마나 어렸을적 부터 척박한 삶을 살아와서 그 꿈의 사법고시 우리 나라에서 정말 힘든 엘리베이터를 타시고...자력으로...신분상승을 하셨는가는 맘이 뭉클해졌습니다.

    친구로서 평생을 비슷한 과란 말에 더욱 뭉클해졌구요.
    귀족들이 많은 선배들 사이에서 서로 알아본 우정은 틀리리라 생각이 듭니다.

    노통께서 조금 더 견디셨다면...일국의 대통령께서 그런 길을 가셨다는데 저도 가슴아픕니다.

    정치보다는 두분의 우정과 변질하기 쉬운 세상에서 서로 버팀목이셨을..친구에대한 마음과 어려운 시절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청소했습니다.

    제 남편이 그런편이지요.남편친구도..개천 용 두사람은..사실 선후배였는데요.대학서 만났습니다.
    부잣집 아들이 많은 그런 과에서 것도 둘다 시골출신에서 학원한번 다니지 않던 두사람이..대학시절 내내 열등감에 시달렸답니다.
    남편이 재수를 해서 들어간 과에서 친구도...문재인님처럼 같은 과를 알아보고 둘이서..자취를 함께 하고 방이 없어 선배들이 마련한 회사의 작은 숙직방에서 산적도 있는 두사람은...

    지금 많이 변절했습니다.세상의 단맛에 취했지요..돈이란.
    또 많이 괜찮게 버니...사라질줄 알았던 열등감이 그렇지 않더라는 겁니다.
    뭐 그래도 둘다 개룡들이니..잘 살고는 있어요.

    두 사람의 변신을 보니 두분이 꿋꿋이 버텨오신것이..세속에 그리 물들지는 않고..그래도 아마 주위가 가만두지 않았을 겁니다.

    그래도 두분은 닮지 않고요..남편과 남편친구도 외양은 전혀 틀립니다.문재인님 부인도..그리 아주 이쁘진 않았어요..여기도 정치라면 눈에 한꺼풀 씌고 보니 아닌거는 아니지요.

    인생역정속에서 영감님이 되던 그날 이야기..그리고 같은 과였던 친구와 그와의 이별..
    아주 인생드라마 한편을 본듯한 느낌과 문재인님의 강인한 인간승리가 느껴지더군요.역쉬..사법고시야..

  • 2. ...
    '12.1.12 12:50 AM (211.213.xxx.200)

    이 연세에 이렇게 분위기있고 핸섬하기도 드문데..ㅎ
    이분처럼 나이들고 싶어요 진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4173 김부선씨의 탈출 02:10:49 23
1234172 방탄이랑 이틀 째 예요. ㅠㅠ 02:05:44 84
1234171 장난치지말개.. 2 ㅇㅇ 02:02:37 91
1234170 서울에 이쁜 여자 많은거 맞나요? 2 02:02:19 101
1234169 제가 옷이 참 많아요.. 3 01:50:47 346
1234168 브람스..보다가 미국음대 질문요 3 브람스..질.. 01:48:18 173
1234167 LA갈비 재웠다 남은 양념장에 불고기 재워도 될까요? 1 도움주세요 .. 01:41:48 113
1234166 이 남자 어쩐다죠? ㅎ 28 ㅇ ㅇ 01:36:47 1,038
1234165 하아... 같이 차만타면 DJ로 돌변하는 친정엄마 2 ... 01:32:32 416
1234164 방금 잡은거 포함 다섯마리 오늘밤 5마.. 01:30:15 323
1234163 시아버지 가끔씩 내뱉는 말로 상처받아요. 5 ㅎㅎㅎ 01:22:47 628
1234162 그제께 조청글 올렸었는데 조청이 왜 좋은건지 알게되었어요. 9 조청 01:05:11 930
1234161 드뎌 집들이 티슈 다 썼어요 추천해주세요 1 도톰 01:04:08 290
1234160 추석 배선물 맛있는거 4 ... 01:01:50 336
1234159 방탄좋아하시는 분들 이 영상 꼭 보세요 7 아 귀여워 01:00:37 551
1234158 [클로즈업] 이낙연 대표 체제 1개월..."당 차원 대.. 2 .. 01:00:12 306
1234157 갈비찜하려는데 1kg면 몇인분되나요? 11 ... 00:36:10 1,101
1234156 김부선 근황 3 .... 00:24:30 1,884
1234155 웃는거 꼴보기 싫은 이유가 뭘까요 2 .. 00:23:22 1,012
1234154 가왕? 가황? 21 청매실 00:22:57 1,371
1234153 재미난 기억이... 1 재미난 00:16:15 404
1234152 인터넷이 안되요 1 게임 00:16:06 261
1234151 두며느리비교 66 Dhtre 00:11:42 3,836
1234150 KT올레티비 보시는분 중 넷플릭스 연결해서 보시는 분 계세요? 2 넷플 00:10:40 552
1234149 (방탄) 얘기할 곳이 여기밖에 없어서요 14 지민아 00:08:50 1,0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