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개월 8개월 아기있는데 공부방 차리기 무리일까요?

손님 | 조회수 : 1,747
작성일 : 2012-01-09 14:57:43

프랜차이즈 공부방을 차리려고 하는데 제목처럼 30개월 8개월 아기 있어요.

아파트 안에 어린이집이 있어서 큰애는 보내고 있는데 둘째는 3월부터 무상지원된대서 잠깐씩이라도 맡기려고 신청해놨거든요...

공부방 차리면 보통 오후부터 저녁까지 학생들이 오는데...

두아이가 너무어려서 하기 좀 무리일까요?

남편은 일찍올땐  7시쯤 오는데 육아는 아주 잘도와주는 편이에요...

조언 부탁드립니다 ㅡㅡ

IP : 59.25.xxx.132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9 2:59 PM (218.238.xxx.116)

    그렇게 어린 아이들 키우는 집 공부방이라면 저라면 아이 안보냅니다.

  • 2. ....
    '12.1.9 3:00 PM (14.47.xxx.160)

    공부방이라도 원룸이나 오피스텔을 얻어서 하시지 그렇게 생활집에서는 안해요.
    아마 하셔도 아이들 모집하기 힘드실 겁니다.

  • 3. ..
    '12.1.9 3:01 PM (211.214.xxx.132)

    헉 많이 무리로 보여요.
    차라리 주말이나 저녁에 남편한테 아기 맡기고 과외를 하심이 좋을 듯...

  • 4. ..
    '12.1.9 3:04 PM (121.139.xxx.226)

    저는 큰애 어릴때 가정집 피아노 교습을 시켰는데
    어느날 가서 보니 애기가 많이 어려서 교습하면서 선생님이 애을 안고 달래고 있더라구요.
    그거 보고는 딴데로 옮겼어요.
    다음 수업 받을 애가 그 애랑 놀고 있고 뭐가 어수선하니 그렇더라구요.

  • 5. sweet_hoho
    '12.1.9 3:39 PM (218.52.xxx.33)

    저 중학생 때 그런 공부방 갔다 금방 그만 뒀어요.
    거긴 친정엄마 또는 시어머니 (하여튼 어떤 할머니)와 뛰는 아이 하나, 기는 아이 하나 였는데,
    아이가 젖먹는다고 선생님 나갔다 오고, 뛰는 아이는 학생들 있는 방에 왔다갔다 시끄럽게 하고 ..
    엄마한테 말해서 그만 뒀어요.
    20년도 더 전일 때라 학생들 대부분이 선생님(학교 아니더라도) 험한 말 못했는데, 거긴 애들이 공부방 나서면서부터 꿍시렁꿍시렁..

    제 딸이 그런 곳에 다닌다고 하면 .. 못보내요. 아이가 좋다고 하더라도.
    공부하러 가는 곳이잖아요 ^^;;;;;;

  • 6. ....
    '12.1.9 4:14 PM (122.32.xxx.12)

    하시더라도 그냥 애들 어느 정도 키워 놓고 하시든가..
    아니면 집에서 분리 된 공간 얻어서 그렇게 하시든가 하셔야지..
    그 개월수 애 데리고... 글쎄요...
    저도 절대 안 보내요...
    8살도아니고.. 8개월짜리는 정말 애기잖아요...

  • 7. ...
    '12.1.9 4:16 PM (220.72.xxx.167)

    제 친구가 똑같은 경우로 제게 물어봐서, 아이 다 키우고 하라고 했어요.
    아이가 우유찾아 울고, 오줌쌌다고 울고 하면 그때 그때 나가서 봐줘야하는데, 집중이 될까요?
    아이가 눈치껏 다른 사람 없을 때 엄마를 찾는 것도 아니고...
    공부하러 오는 아이 엄마 입장이라면 난 절대 안보낼 것 같다고 했어요.
    님께도 같은 말씀 드리고 싶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1930 은행에서 자동이체를 자동이체 08:49:05 22
1431929 목뒤에 찍어바를 아로마오일 추천해 주세요 멜로디 08:44:59 37
1431928 개짖는 소리가 올라오는걸까요? 민폐 08:44:51 32
1431927 미국 집 에 대한 세금 상속세 08:41:55 103
1431926 언니들 ㅠㅠ 우황청심원먹었는데 넘 졸려요 ㅠㅠ 5 ... 08:32:08 330
1431925 자한당 너네들 뭐니? 1 진짜욕나와 08:31:50 231
1431924 발뒷꿈치 각질제거 효과 8 ... 08:28:47 673
1431923 초등학교2학년 여자아이는 그렇게 까지 혼낼 일 없겠죠?? 4 용용이내꺼야.. 08:28:38 257
1431922 치자향(가드니아)이 나는 향수 알고 계신 분 혹시 계실까요? 1 치자향 08:25:58 100
1431921 나이가 드니 무릎이며 관절이 아프네요 초음파의료기 어때요?.. 나야나 08:24:05 179
1431920 월세 상가 세입자가 인테리어 공사하고 들어오는데 4 처음으로 08:22:29 354
1431919 급질문 비행기 수화물 따로 사는 게 나을까요?? 2 너구리 08:22:15 133
1431918 가죽공예 하지 말까요? 6 가죽공예 08:16:16 725
1431917 문재인의 발악 40 심각함 08:14:04 907
1431916 강아지 혼자 두고 출근할 때 어떻게 해 주고 나오시나요 6 아침에 08:03:54 461
1431915 공부 할 시간 없는 고3 아들 16 .. 07:48:49 1,987
1431914 정신력이 큰가봐요 다우니 07:42:10 539
1431913 유튜브 링크 걸린 글 5 ... 07:29:10 403
1431912 요즘 여대 페미니즘에 대해 아시나요? 30 요즘 07:24:31 1,678
1431911 김어준의 뉴스공장 주요내용 (페북 펌) 7 ... 07:02:13 519
1431910 싱거운 열무김치 맛 내는 법? 7 싱거운 열무.. 06:59:31 576
1431909 여러분? 오늘 서울 32도 랍니다. 6 올것이왔구나.. 06:45:23 1,703
1431908 아침 하루 5문장 영어공부~~ 3 .. 06:41:58 1,011
1431907 최순실이 억을하단다. 7 꺾은붓 06:35:05 2,002
1431906 어제 최순실 녹취 새로 나온거 들어보셨어요? 17 어이가없네 05:59:23 5,2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