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손주한테마저 너무 냉정한 시어머니, 좀 이상한 것 같아요

....... | 조회수 : 2,041
작성일 : 2012-01-04 23:06:40

제 기억엔 할머니는 그저 자애로운눈빛으로

오랫만에 만날때마다 용돈 쥐어주시고

숨겨둔 맞난 과자들 주머니에 넣어주시고

제 이야기 다 들어주시며 역성들어주시고...

울 딸들 할머니

명절때만 보는데도 어찌 그리 험만 잡는지

게다가 뭐 하나 손녀들 위한답시고 주는 것 못 보았습니다.

세배돈 천원 정도는 주지요

이번에도 우리집에 오셨다가

일로 정신없는 저 대신

최근 일 관두고 6개월째 노는 남편이

밥해서 차려드리고 국 끓인 것 반찬한것 얻어드시고

10살짜리 손녀가 먹은 음식 식탁의 것 안 치운다고 잔소리에

종일 소파에 그림처럼 앉아 있기만 합니다.

심지어 아이들이 아파도

챙겨주지 않드라구요

참 이상하지 않나요?

그러면서

시부 1년넘게 입원중인데

형편 나쁘니 월마다 용돈에 병원비는 자식이 다 주는것 너무 당연하고

울 아이들 아기 때 단 한순간도 봐준적 없구요

항상 손님처럼 입만 벌리다가 가십니다.

키울때 아무 힘 안 들이고 중학교까지 밥만 먹이며 키우고

고입부터 타지로 보내버려 스스로 공부 마친 자식인데

너무 정이 메마른 성품이라서 그런건지 참 이해 안간답니다.

혼자만 아무 신경안쓰고 사는게 최고인가 봐요

그동안 그러려니 살았는데

이제 15년째 되니 짜증나고 너무 싫어지네요

IP : 58.140.xxx.32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4 11:31 PM (220.77.xxx.34)

    정이 없으신 성품이신가봐요.남편분한테도 그러신지...
    아이들이 할머니에 기억하며 떠올릴 따뜻한 추억을 못만들테니 그것도 안타깝네요.

  • 2. 원글
    '12.1.4 11:36 PM (58.140.xxx.32)

    남편도 너무 냉정해요
    모자지간이 똑같은 것 같아요
    예민까다롭고 아이들한테까지도 너무 냉정해 기가 찰 정도구요
    남편도 받은 것 없이 커서
    당연히 아이들도 대충 키우려 해요
    피아노도 끊이라고 들볶으면서 지혼자 작년 2천만원을 쓰드라구요
    저는 뭐 벌레만도 못한 존재지요
    한없이 요구해요
    벌어오라고...

  • 3. 전라도말로
    '12.1.5 12:49 AM (220.118.xxx.111)

    독살시럽다고 했던것 같습니다.
    독살맞다.... 잔정,인정머리 없다 이말이 딱 생각나네요.

    근데 그 인생자체가 불쌍타 생각하시고 님과 아이들
    챙기세요.
    그런집은 혼자 살때가 편했다함서 독신에 대한
    향수를 떠올릴겁니다. 님앞으로 현금 최대한 많이 꼬길쳐두시길....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628 허배라는 독일 교수 아세요? ... 10:03:57 193
1399627 중구여성플라자 ... 10:03:25 74
1399626 강하게 키우는 엄마들이 이해가 안가요 8 33333 10:02:09 745
1399625 이민에대한 생각 2 짤쯔부르크 09:55:04 327
1399624 동생이 살이 너무 찌는데 8 ㅇㅇㅇ 09:53:35 858
1399623 이사업체 (잠싸) 견적 선인장 09:52:51 91
1399622 입대하는데 훈련소에 몇시전까지 도착하는게 좋을까요? 3 1111 09:51:24 125
1399621 김학의는 돌아다니고 김경수 지사는 법정구속?? 2 사법부 이상.. 09:51:17 306
1399620 자궁적출하셨던 분들께 여쭈어요 1 ....? 09:43:35 301
1399619 아기엄마고민도 아기도 넘 귀여워요 3 아.. 09:38:29 828
1399618 다이소보온병 원래 6 ... 09:32:08 684
1399617 법명 뭐라고 지을지 7 두근두근 09:31:19 238
1399616 흑초는 하루에 몇잔이나 마시면 적당할까요? 09:28:36 58
1399615 4.3 보궐선거(?) 1 걱정 09:27:39 193
1399614 인플란트 흔들.. 다시 해달라면 될까요 3 치아 09:25:13 558
1399613 제가 예민한편인가요? ㅡ아이방문선생문제임. 27 ㅡㅡ 09:22:50 1,992
1399612 난방텐트 퀸사이즈 성인 두명 자기 힘든가요 2 .... 09:20:38 174
1399611 올 겨울의 여러 구입 코트들.. 09:16:57 525
1399610 동네 아는 애가 재수하는데요 그 이유가요 12 ㅇㄱㅇ 09:11:36 2,610
1399609 김학~게이들한테 던져놓고 비디오찍고싶다 8 .. 09:10:30 1,048
1399608 검찰 경찰 언론 하는짓꺼리 끌어올려요 08:59:27 162
1399607 앤드류킴 청와대는 미국의 신뢰를 잃었다 27 ㅋㅋ 08:56:46 1,974
1399606 생리통처럼 배아픈증상 5 .... 08:52:32 537
1399605 촛불시위 안하나요? 아직 1 .. 08:48:42 230
1399604 지금 눈이부시게 연속방송해요 5 jtbc2 08:47:25 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