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손주한테마저 너무 냉정한 시어머니, 좀 이상한 것 같아요

....... 조회수 : 2,078
작성일 : 2012-01-04 23:06:40

제 기억엔 할머니는 그저 자애로운눈빛으로

오랫만에 만날때마다 용돈 쥐어주시고

숨겨둔 맞난 과자들 주머니에 넣어주시고

제 이야기 다 들어주시며 역성들어주시고...

울 딸들 할머니

명절때만 보는데도 어찌 그리 험만 잡는지

게다가 뭐 하나 손녀들 위한답시고 주는 것 못 보았습니다.

세배돈 천원 정도는 주지요

이번에도 우리집에 오셨다가

일로 정신없는 저 대신

최근 일 관두고 6개월째 노는 남편이

밥해서 차려드리고 국 끓인 것 반찬한것 얻어드시고

10살짜리 손녀가 먹은 음식 식탁의 것 안 치운다고 잔소리에

종일 소파에 그림처럼 앉아 있기만 합니다.

심지어 아이들이 아파도

챙겨주지 않드라구요

참 이상하지 않나요?

그러면서

시부 1년넘게 입원중인데

형편 나쁘니 월마다 용돈에 병원비는 자식이 다 주는것 너무 당연하고

울 아이들 아기 때 단 한순간도 봐준적 없구요

항상 손님처럼 입만 벌리다가 가십니다.

키울때 아무 힘 안 들이고 중학교까지 밥만 먹이며 키우고

고입부터 타지로 보내버려 스스로 공부 마친 자식인데

너무 정이 메마른 성품이라서 그런건지 참 이해 안간답니다.

혼자만 아무 신경안쓰고 사는게 최고인가 봐요

그동안 그러려니 살았는데

이제 15년째 되니 짜증나고 너무 싫어지네요

IP : 58.140.xxx.32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1.4 11:31 PM (220.77.xxx.34)

    정이 없으신 성품이신가봐요.남편분한테도 그러신지...
    아이들이 할머니에 기억하며 떠올릴 따뜻한 추억을 못만들테니 그것도 안타깝네요.

  • 2. 원글
    '12.1.4 11:36 PM (58.140.xxx.32)

    남편도 너무 냉정해요
    모자지간이 똑같은 것 같아요
    예민까다롭고 아이들한테까지도 너무 냉정해 기가 찰 정도구요
    남편도 받은 것 없이 커서
    당연히 아이들도 대충 키우려 해요
    피아노도 끊이라고 들볶으면서 지혼자 작년 2천만원을 쓰드라구요
    저는 뭐 벌레만도 못한 존재지요
    한없이 요구해요
    벌어오라고...

  • 3. 전라도말로
    '12.1.5 12:49 AM (220.118.xxx.111)

    독살시럽다고 했던것 같습니다.
    독살맞다.... 잔정,인정머리 없다 이말이 딱 생각나네요.

    근데 그 인생자체가 불쌍타 생각하시고 님과 아이들
    챙기세요.
    그런집은 혼자 살때가 편했다함서 독신에 대한
    향수를 떠올릴겁니다. 님앞으로 현금 최대한 많이 꼬길쳐두시길....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462 요즘도 클럽 여나보죠? ㅎㅂㅅ 19:29:11 17
1315461 쿠진아트그릴 전골팬 많이 쓸까요? 망설임 19:29:03 13
1315460 오세훈이 서울시를 잘 운영할 수 있을까요? 3 ㅇㅇ 19:28:07 57
1315459 방안에 물거 있다 옛날 19:27:51 30
1315458 우리나라 보험 사망수익자 지정은 왜 이러나요? 생크림 19:25:43 71
1315457 김밥 먹고 싶네요 3 Kim 19:25:16 198
1315456 음력 2월30일... 1 .... 19:21:09 145
1315455 카톡에서..단체로 파일 보내기.. 1 19:18:51 123
1315454 마스크 쓰니 좋은점..^^; 7 129 19:17:19 653
1315453 서울 세란병원 산부인과 괜찮나요? .. 19:15:30 90
1315452 전에 다이어트쳇방 만드신다는 글?? 3 ㅡㅡㅡ 19:15:24 97
1315451 뒤꿈치의 점 두개로 아들임을 알아본 영화 제목이? 5 샬롯 19:13:41 511
1315450 진짜 마음에 드는 친구들을 만나고싶어요 9 봄꽃 19:13:15 364
1315449 포장 안 뜯은 스피루리나 2년 지난게 있는데 123 19:11:25 76
1315448 카톡 문의드려요 1 오징어 19:09:54 133
1315447 오세훈 부동산 3 19:08:42 217
1315446 수국과 작약 필요하신분만 3 냠냠 19:08:05 656
1315445 닭고기 간장 조림 레시피 찾아주실 분 4 .. 19:06:59 180
1315444 LG.SK 배터리전쟁끝 5 월요주식 19:03:54 575
1315443 3년전이지만 잊혀지지 않는 꿈이 있어요 hhdd 18:58:51 300
1315442 만보걷기 중인데요~ 5 궁금 18:58:15 682
1315441 그알 어제분은 왜 다시보기가 안올라올까요?? 2 그알 18:53:11 470
1315440 익산교회發 확진폭풍에 검사대상.. 5500명' 11 ㅁㅁ 18:52:48 1,234
1315439 안경을 쓰면 답답해요 5 ... 18:50:46 363
1315438 해외에서만 공부한 중학생 귀국하면요 4 조언부탁드려.. 18:50:45 2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