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프란츠 리스트 - <사랑의 꿈> 제3번

바람처럼 조회수 : 2,535
작성일 : 2011-12-22 23:11:02

 

프란츠 리스트(Franz von Liszt: 1811 ― 1886) 편곡

<사랑의 꿈> 제3번 작품번호 64―3

‘Liebestraum’ No.3 in A Flat major, Op.64―3

 

 

작품 배경 ―

리스트의 가장 아름다운 소곡으로 알려져 있는 <사랑의 꿈>

‘오 그토록 오랫동안 사랑할 수 있다면’이라는

독일의 혁명시인 프라이리그라트의 서정시에 곡을 붙인 가곡을

『피아노 연주용』으로 편곡한 곡이다.

 

원곡인 성악곡은 소프라노나 테너가수를 위해서 작곡된 것이기

때문에 그 선율이 지극히 서정적이고 아름다운데, 이것이

피아노로 재현됨으로써 리스트의 피아니즘pianism이 표현하는

지순한 아름다움에 빛을 더하게 된 것이다.

곡은 비교적 빠른 템포로 연주되고 있으며, 첫 머리에

등장하는 감미로운 선율이 전체를 지배하게 된다.    (퍼온 글)

 

피아니즘Pianism: 피아노를 연주하는 기법

 

연주자 ―

예프게니 키신(Evgeny Kissin: 1971~   )

러시아 태생 피아니스트

 

 

~~~~~~~~~~~~~~~~~~~~~~~ ~♬

 

 

O lieb, solang du lieben kannst

오 사랑하라, 그대가 사랑할 수 있는 한

 

O lieb, solang du lieben kannst!

O lieb, solang du lieben magst !

Die Stunde kommt, die Stunde kommt,

wo du an Grabern stehst und klagst.

오 사랑하라, 그대가 사랑할 수 있는 한!

오 사랑하라, 그대가 사랑하고 싶은 한!

시간이 오리라, 시간이 오리라,

그대가 무덤가에 서서 슬퍼할 시간이.

 

Und sorge, dass dein Herze gluht

und Liebe hegt und Liebe tragt,

solang ihm noch ein ander Herz

in Liebe warm entgegenschlagt.

그리고 애써라, 그대의 마음이 타오르도록

그리고 사랑을 품도록 그리고 사랑을 간직하도록,

그대의 마음을 향해 또 다른 마음이

사랑으로 따뜻하게 두근거리는 한.

 

Und wer dir seine Brust erschließt,

o tu ihm, was du kannst, zulieb!

Und mach ihm jede Stunde froh,

und mach ihm keine Stunde trub.

그리고 그대에게 자기 가슴을 열어 놓는 자,

오 그를 위해 그대가 할 수 있는 것을 하라!

그리고 그를 항상 기쁘게 하라,

그리고 그를 한시도 슬프게 하지 마라.

 

Und hute deine Zunge wohl!

Bald ist ein boses Wort gesagt.

O Gott, es war nicht bos gemeint;

Der andre aber geht und klagt.

그리고 그대의 혀를 잘 조심하라!

곧 못된 말이 뱉어졌구나.

오 이런, 그것은 나쁜 뜻이 아니었는데;

그 다른 사람은 그러나 떠나가서 슬퍼한다.

 

 

 

......... 매섭도록 추운 날씨, 깊어가는 겨울밤에는

사랑이 담긴 따뜻하고 감미로운 곡이 어울리겠죠.......

 

 

~~~~~~~~~~~~~~~~~~~~~~~~~~~~~~~~~~~

 

리스트의 <사랑의 꿈>

예프게니 키신 피아노 연주

연주시간: 4분 23초

http://www.youtube.com/watch?v=XsxDH4HcOWA

 

테너: Yeghishe Manucharyan

http://www.youtube.com/watch?v=mTopVwJ_hcQ

 

~~~~~~~~~~~~~~~~~~~~~~~~~~~~~~~~~~~

IP : 121.131.xxx.118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맛
    '11.12.22 11:12 PM (121.151.xxx.203)

    오늘부터는 가곡인가요?

    잘 듣겠습니다~

  • 2. ...너무 감사합니다.
    '11.12.23 8:49 AM (112.172.xxx.232)

    음악의 힘이 크네요..
    무심코 클릭했다가 홀려서 넋을 잃었습니다.

    부디 끊이지 않고 연속으로 올려주세요.
    큰 위로입니다..

  • 3. 바람처럼
    '11.12.23 9:32 AM (14.39.xxx.18)

    위에 댓글님,
    다른 분들보다 좀 늦으셨군요.
    클래식 음악 소개는 다음 주 중으로 마무리 짓습니다.

    그동안 올린 음악이 듣고 싶으시면
    맨 아래 ‘검색창’ 제목란에 [닉네임]으로 맞추시고
    [바람처럼]을 입력하셔서
    검색하시면 지금까지 올린 음악과 글이 모두 나옵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12405 지금 강남지역 비 어떤가요? 1 hos 09:57:43 36
1612404 에어컨 제습기능 왜 안썼는지 /// 09:54:08 232
1612403 전세를 한 곳만 내놔도 공유한다면 2 일가구 일공.. 09:53:04 67
1612402 gp로 근무들어간 아이 있으신 부모님계신가요? 2 후리지아향기.. 09:52:42 133
1612401 사람일은 모르나봐요. 1 09:51:04 499
1612400 푸바오 대왕죽순 먹방 1 aa 09:50:28 178
1612399 황반변성 주사--가장 효과있는 것으로 경험, 알려주세요 황반변성 09:49:28 138
1612398 들깨가루가 축축한것 과 마른것 중 어떤것이 좋을까요? 1 들깨가루 09:48:58 65
1612397 지금 이비가 그치면 얼마나 더울라나 ㅠㅠ 6 로즈 09:48:37 401
1612396 갑자기 몸에서 냄새가 심하게 난 적이 있어요 5 경험 09:45:38 626
1612395 사랑니(매몰) 발치한 딸 때문에 속상해요.ㅜㅜ 5 ㅜㅜ 09:44:48 549
1612394 호감을 가지고 있는 출판사가 있으신가요? 2 출판사 09:44:25 134
1612393 18원받은 후)혈압이 95에 37, 80에 40 그러는데요 2 도와주세요 09:43:38 297
1612392 저기 아래 조용필 300억 기부 글 4 왜저럴까 09:37:21 925
1612391 상속세는 무조건 신고하는건가요? 5 09:33:27 492
1612390 지역사람 고루 모여 자기 소개 13 .. 09:30:52 563
1612389 아빠 세금 350만원 내야 할까요? 8 09:30:09 809
1612388 옥수수를 삶았는데 딱딱해요 ㅠ 9 옥수수 09:28:22 640
1612387 필러 5년이상 만족하신분들 있나요? 2 심난 09:22:33 559
1612386 [펌] 여성속옷, 방광암 우려 발암물질 3 ㄴㅇ 09:21:27 1,351
1612385 배추한포기 김치담으면 몇키로일까요? 3 유치원 09:20:46 387
1612384 집에 습도가 낮아서 완전 좋네요 5 ㅡㅡ 09:20:00 1,198
1612383 바이든은 이 와중에 코로나 걸렸어요 4 ㅁㅁ 09:19:08 953
1612382 명신이는 노브라, 한동훈은 뽕브라 5 ㅋㅋㅋ 09:16:09 1,004
1612381 승무원 엄마 사람바이사람이에요 -_- 7 ㅡㅡ 09:15:04 1,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