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프란츠 리스트 - <사랑의 꿈> 제3번

바람처럼 | 조회수 : 2,484
작성일 : 2011-12-22 23:11:02

 

프란츠 리스트 (Franz von Liszt: 1811 ― 1886) 편곡

<사랑의 꿈> 제3번 작품번호 64―3

‘Liebestraum’ No.3 in A Flat major, Op.64―3

 

 

작품 배경 ―

리스트의 가장 아름다운 소곡으로 알려져 있는 <사랑의 꿈>

‘오 그토록 오랫동안 사랑할 수 있다면’ 이라는

독일의 혁명시인 프라이리그라트의 서정시에 곡을 붙인 가곡을

『피아노 연주용』으로 편곡한 곡이다.

 

원곡인 성악곡은 소프라노나 테너가수를 위해서 작곡된 것이기

때문에 그 선율이 지극히 서정적이고 아름다운데, 이것이

피아노로 재현됨으로써 리스트의 피아니즘 pianism이 표현하는

지순한 아름다움에 빛을 더하게 된 것이다.

곡은 비교적 빠른 템포로 연주되고 있으며, 첫 머리에

등장하는 감미로운 선율이 전체를 지배하게 된다.    (퍼온 글)

 

피아니즘 Pianism : 피아노를 연주하는 기법

 

연주자 ―

예프게니 키신 (Evgeny Kissin: 1971~   )

러시아 태생 피아니스트

 

 

~~~~~~~~~~~~~~~~~~~~~~~ ~♬

 

 

O lieb, solang du lieben kannst

오 사랑하라, 그대가 사랑할 수 있는 한

 

O lieb, solang du lieben kannst!

O lieb, solang du lieben magst !

Die Stunde kommt, die Stunde kommt,

wo du an Grabern stehst und klagst.

오 사랑하라, 그대가 사랑할 수 있는 한!

오 사랑하라, 그대가 사랑하고 싶은 한!

시간이 오리라, 시간이 오리라,

그대가 무덤가에 서서 슬퍼할 시간이.

 

Und sorge, dass dein Herze gluht

und Liebe hegt und Liebe tragt,

solang ihm noch ein ander Herz

in Liebe warm entgegenschlagt.

그리고 애써라, 그대의 마음이 타오르도록

그리고 사랑을 품도록 그리고 사랑을 간직하도록,

그대의 마음을 향해 또 다른 마음이

사랑으로 따뜻하게 두근거리는 한.

 

Und wer dir seine Brust erschließt,

o tu ihm, was du kannst, zulieb!

Und mach ihm jede Stunde froh,

und mach ihm keine Stunde trub.

그리고 그대에게 자기 가슴을 열어 놓는 자,

오 그를 위해 그대가 할 수 있는 것을 하라!

그리고 그를 항상 기쁘게 하라,

그리고 그를 한시도 슬프게 하지 마라.

 

Und hute deine Zunge wohl!

Bald ist ein boses Wort gesagt.

O Gott, es war nicht bos gemeint;

Der andre aber geht und klagt.

그리고 그대의 혀를 잘 조심하라!

곧 못된 말이 뱉어졌구나.

오 이런, 그것은 나쁜 뜻이 아니었는데;

그 다른 사람은 그러나 떠나가서 슬퍼한다.

 

 

 

......... 매섭도록 추운 날씨, 깊어가는 겨울밤에는

사랑이 담긴 따뜻하고 감미로운 곡이 어울리겠죠.......

 

 

~~~~~~~~~~~~~~~~~~~~~~~~~~~~~~~~~~~

 

리스트의 <사랑의 꿈>

예프게니 키신 피아노 연주

연주시간: 4분 23초

http://www.youtube.com/watch?v=XsxDH4HcOWA

 

테너: Yeghishe Manucharyan

http://www.youtube.com/watch?v=mTopVwJ_hcQ

 

~~~~~~~~~~~~~~~~~~~~~~~~~~~~~~~~~~~

IP : 121.131.xxx.118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맛
    '11.12.22 11:12 PM (121.151.xxx.203)

    오늘부터는 가곡인가요?

    잘 듣겠습니다~

  • 2. ...너무 감사합니다.
    '11.12.23 8:49 AM (112.172.xxx.232)

    음악의 힘이 크네요..
    무심코 클릭했다가 홀려서 넋을 잃었습니다.

    부디 끊이지 않고 연속으로 올려주세요.
    큰 위로입니다..

  • 3. 바람처럼
    '11.12.23 9:32 AM (14.39.xxx.18)

    위에 댓글님,
    다른 분들보다 좀 늦으셨군요.
    클래식 음악 소개는 다음 주 중으로 마무리 짓습니다.

    그동안 올린 음악이 듣고 싶으시면
    맨 아래 ‘검색창’ 제목란에 [닉네임]으로 맞추시고
    [바람처럼]을 입력하셔서
    검색하시면 지금까지 올린 음악과 글이 모두 나옵니다.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2462 자코모소파 괜찮나요 ... 20:00:40 13
1232461 자~ 이제 정부 욕하고싶어 근질거리는분들 초대합니다 20:00:29 21
1232460 독하지않고 찌든때 최강세제는 무엇일까요? ㅜ, 20:00:05 7
1232459 신민아가 이쁘다고 10 ㅇㅇ 19:49:47 528
1232458 이틀 삼일씩 잠을 자지 않는 증상이요 3 ㄷㅈ스 19:48:19 303
1232457 노인분들 연금 2 .. 19:46:25 352
1232456 (방탄팬들께)온라인 콘서트 궁금해요 1 ... 19:45:16 109
1232455 뚝배기 추천 부탁드려요 튼튼 19:44:30 48
1232454 아까 담장 결정장애글 의견주신 분들 감사합니다 ㆍㆍ 19:44:17 76
1232453 지금 어디선가 부침개 냄새가 나는데 8 .... 19:36:59 569
1232452 수시원서 한숨 3 19:35:55 509
1232451 정품 짝퉁 가장 구별 안되는건 프라다같아요 6 19:31:54 717
1232450 매실장아찌 요즘 이렇게 먹고있어요 111 19:31:42 210
1232449 고3 원서영역 망한듯요. 8 기운없다 19:29:53 660
1232448 명절날 뭐하세요? 1 음냐 19:27:31 422
1232447 남편이 가르쳐준 반찬 간단하고 맛있어요. 4 호호 19:26:12 1,505
1232446 살고 있는 집 원상복구 문제 4 그 바람소리.. 19:25:21 388
1232445 보통 대출승인은 언제 결정 나나요?ㅠㅠ 2 .. 19:23:03 202
1232444 민주당 " 한미연합정보수집에 의해 월북확인" .. 9 000 19:19:45 586
1232443 오늘 당근밭에서 4 나는 19:16:38 497
1232442 엄마가 생각하는 제사 7 제사 19:11:22 800
1232441 아이가 친척가족모임을 안가려합니다 24 19:07:35 2,101
1232440 극강의 매너 장착남 7 음냐 19:00:36 665
1232439 펌 박정희행적에 놀란 여배우 9 18:41:12 1,724
1232438 고지혈증 일반내과 가도될까요? 8 ㅇㅇ 18:40:43 5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