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설수현 정말 대단한 것 같아요

비타민이었나 조회수 : 24,107
작성일 : 2011-12-21 22:36:33
방금 티비 보는데 무슨 양육 스트레스 검사 하더라고요. 비타민이었나?
이파티 하일 설수현 이윤성 김수용... 머 이렇게 더 나왔는데

설수현이 양육 스트레스가 제일 적더군요.

가끔 아침 프로 같은 데... 설수현이 나오잖아요. 슈퍼맘다이어리? 뭐 그런 비슷한 거에도 나왔던 것 같고.
아무리 텔레비전이 포장이 심하다지만, 그래도 행간에서 보이는 게 있는데...
그거 보면서도 참 대단하다. 그랬거든요.
어쩜 그렇게 똑부러지게 애들 챙기고 살림하는지...

음... 근데 딱히 똑부러진다, 이런 느낌이라기보다는... 야무지기도 한데, 그런 모든 것들을 참 현명하게
그리고 긍정적이고 낙천적으로 처리하는 느낌? 그랬어요. 애들한테도 그렇고.

근데 오늘 보니까 양육 스트레스도 제일 적은 거예요.
사실 완벽하고 야무지게 일처리하는 사람도 적지만, 그러면서 스트레스 안 받기는 더 어렵잖아요.

성격이 정말 좋은가봐요...
야무지기도 하고, 사람 자체도 워낙 긍정적이고 낙천적이고 자존감 같은 것도 굉장히 높은 것 같고.
이게 말이 쉽지... 쉬운 게 아니잖아요~~~

보면서 참 대단하다 생각했네요. 



IP : 211.196.xxx.174
2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2.21 10:39 PM (114.207.xxx.186)

    좋은사람, 좋은부모 같아요. 반듯하니 넘치지도 않구요.

  • 2. ^ ^
    '11.12.21 10:41 PM (121.130.xxx.78)

    설수현 미스 때 별로 안좋아했는데 (못생겼는데 미스코리아 됐다고)
    결혼 후 너무 이쁜 거예요,.
    세련된 커트 머리도 이쁘고 늘 생글생글 웃는 얼굴도 이쁘고
    애도 잘 키우고 뭔가 긍정의 에너지를 팍팍 뿜어내서 그런가
    아줌마 날카로운 눈썰미에도 가식으로 안보이고 진짜 괜찮은 여자구나 보이더라구요.
    애엄마가 참..이뿨~~

  • 3. ...
    '11.12.21 10:44 PM (119.192.xxx.98)

    설수현이 못생겼다니...
    와..미스코리아로썬 평범하지만 내면의 빛이 나는 여자로써 최고의 미인아닌가요.
    다들 성형미인들에게 너무나 익숙해져있나보네요..

  • 4. 저도..
    '11.12.21 10:47 PM (112.148.xxx.198)

    설수현 설수진 자매 참 좋아보여요.
    EBS 부모 할떄도 참 좋았는데.. 설수진씨였죠?

  • 5. 제가
    '11.12.21 10:48 PM (124.49.xxx.4)

    정말 사랑스러운 여자인 것 같아요.
    현명하고 어진 아내이자 엄마?

  • 6. ^ ^
    '11.12.21 11:08 PM (121.130.xxx.78)

    ...님 글을 끝까지 읽으셔야죠.

    설수현 미스코리아 갓 되었을 때 미스코리아치고 별로 안이쁘다고 생각했거든요.
    동글동글한 인상에 통통하기까지.. 예전 제 느낌은 그랬고요.

    근데 지금은 너무 이쁘다니까요.
    설수현이 더 세련되어지고 이뻐진 것도 있겠지만
    제 보는 눈이 젊을 때완 달라진 것도 있겠죠.
    전 설수현 나오면 요즘 넋을 잃고 봅니다.
    동글동글하니 이뻐서요. 깎아놓은 밤톨같이 이뻐요.

  • 7. 설수진남편
    '11.12.21 11:19 PM (59.27.xxx.100)

    저도 설수현 야무져보여서 좋은데

    설수진 남편은 아주 유명한 검사입니다
    쥐새끼 말대로 심판하기로
    PD수첩 구형한 분이 바로 박길배
    얼마전에 우리 잊지않기로 했었잖아요

  • 8. 자매중에서도
    '11.12.21 11:45 PM (1.246.xxx.160)

    설수현이 더 어른스러운것 같고 얼굴에도 그런게 드러나는것 같습니다.
    부모님들도 딸이 2이나 미스코리아가 됐건만 허영 그런것 없고 고향인 익산인가에서 농사지어서 손주들 먹이신다고 열심히 사시더군요.

  • 9. ...
    '11.12.22 12:59 AM (112.151.xxx.58)

    다좋은데 머리스타일이 오륙십대 어르신 같아요. 헤어스타일을 좀 젊게했으면 해요. 저보다 어린듯한데..제나이 이제 40...저희 남편도 어르신 같다고 그러더군요.

  • 10. ----
    '11.12.22 1:12 AM (74.69.xxx.39)

    두 자매 모두 보통 이상으로 미인인건 맞는데 뭐랄까....우와 하는 느낌까진 아니에요. 미스코리아 느낌은 못받겠음. 생글 생글 둥글 둥글 청담동 보다는 압구정동 며느리 느낌.

  • 11. 말은 정확히
    '11.12.22 9:07 AM (14.32.xxx.96)

    인물은 살짝 딸리고 기럭지나 몸매가 되는거겠죠.
    친정집안 EBS에서 보이던데 다양한 효소 100년된 항아리까지 갖추고 방하나에 담아
    놓았더군요. 좋은 먹거리 가려먹이는 그 친정도 괜찮은 단독주택
    어렵게 자란 집은 아닐거란 생각들구요.

    대부분의 육아스트레스 집안의 경제상황,시댁상황과 맞물려
    자연 영향을 서로 주고 받게 되지요. 그 정도면 남편조건도 그렇고 즐기는 육아
    가능하고 아주 여유로운 조건이라 생각되는데요.

  • 12.
    '11.12.22 10:54 AM (222.99.xxx.107)

    동창분이 계시네요ㅋ 저두 고등학교동창~
    성격 정말 낙천적이였어요. 주변사람들 잘 챙기고 ~착하고.
    굉장히 활발하고 남자애같은?? ^^ 여튼 저도 아이키우는 맘이지만 티비나오는거보면
    역시 수현이구나. 싶네요. ^^ 부모님이 참 잘키우신것같아요.

  • 13. ^&^
    '11.12.22 11:16 AM (59.187.xxx.16)

    이뻐요 이뻐

  • 14. 진짜 예뻐요..
    '11.12.22 11:20 AM (220.124.xxx.89)

    정말...같은 육아맘으로서 설수현 반절만큼만 닮았음 좋겠어요..
    매일 쉬지 않고 일을 하니 몸이 지쳐 집에 오면 나 쉬기도 바빠서 아이들한테 화만 내고 ...반성되네요..
    근데 솔직히 저도 전업땐 이러진 않았어요..ㅠㅠ

  • 15. 밥퍼
    '11.12.22 11:24 AM (211.213.xxx.71)

    옛날에 수현 수진 자매가 살았는데... 이뿨!

  • 16. 준재벌집
    '11.12.22 11:46 AM (112.152.xxx.129)

    남편이 준재벌집이니........

  • 17. ㅜ.ㅜ
    '11.12.22 11:54 AM (210.216.xxx.148)

    도우미 아줌마 오시고 남편은 나가 돈 잘 벌어 다 주고~ 전 전업이라면 저도 스트레스 안 받을 자신 있어요.

  • 18. ㅎㅎㅎ
    '11.12.22 12:37 PM (122.38.xxx.65)

    나도 같은 조건이면 그리 살수 있다에 한표!
    준재벌 시댁에 남편.. 걱정없는 친정있고 도우미아줌 가끔쓰면...
    나도 애 셋낳고 스트레스 안받고 살수 있어요 ^^

  • 19. 설수현씨
    '11.12.22 1:11 PM (1.251.xxx.120)

    가끔 티비에 육아관련 나오는 것 볼때마다
    드는 생각...
    모 안그럴수도 있지만 제 개인적이 생각으로
    돈이 많으니까...돈 걱정 안해도 되니까...
    그냥 풍족한 가운데..
    돈걱정 안하고 아이들 마음껏 해주고 싶은거 하며
    본인도 하고 싶은만큼 하며 사니까..

    그런곳에서 여유로움이 팍팍 묻어나두만요...

  • 20. 호찬파
    '11.12.22 1:23 PM (211.35.xxx.215)

    여러가지가 결합되어있는것이니
    보이는것 전부를 믿지는 마세요.

    속은 어떨지 아무도 알 수가 없지요.

  • 21. 박길배
    '11.12.22 1:33 PM (125.138.xxx.156)

    이렇게 돈버는것으로 잘사는것을 부러워 하고, 좋은 집안이라고 정의하는 한
    우리나라 희망이 없음.
    부러워할걸 해야지요.

    지금 있는 자리에서 열심히 아이 잘 키워서 보탬이 되는 사람 만듭시당!

  • 22. 음....
    '11.12.22 4:38 PM (175.212.xxx.24)

    설수현이 가난하고 불우한 환경속에서
    자랐다면
    지금처럼 보여지는 이미지는 아니였겠죠

  • 23. ......
    '11.12.22 4:48 PM (180.230.xxx.22)

    애셋 낳았는데도 날씬하던데 도우미없이 집안일 한다고
    어디서 읽은거 같은데 부지런해서 그런가...?

  • 24. 공감
    '11.12.22 5:13 PM (182.208.xxx.24)

    여기 댓글에서 예전에 읽은것 같은데..
    애가 셋이나 되니 도우미아주머니가 계셨는데요.
    어느날 수현씨가 아이에게 뭘치우라고 하니 아이가 도우미 아주머니가 치우면 된다고 대답하더래요.
    그래서 수현씨가 애들 교육상 안되겠다 싶어서 그때부터 자기가 살림을 다 한다고 하더군요.
    참 괜찮은 사람이더군요.

  • 25. ......
    '11.12.22 5:41 PM (115.143.xxx.59)

    돈많은 집으로 시집가서 애만 낳고 편히 사는데 무슨 스트레스가 있겠어요..
    사람들 젤 스트레스가 바로 돈이건만..

  • 26. ..
    '11.12.22 5:43 PM (175.192.xxx.73)

    설수현 천성이 밝아보여서 부러워요.
    돈많아도 타고난 성품이 우울해서 불행한사람도 있거든요.
    육아스트레스지수가 양호하다는점은 정말 부럽네요.

  • 27. 천성
    '11.12.22 5:47 PM (220.121.xxx.13)

    부모가 그리 키운다고 그렇게 되는 것도 아니고
    타고난 천성이 그렇게 스트레스 덜 받고 여유가 있는거 같아요.
    그래서 많이 부러워요.
    노력한다고 되는게 아니라서요.

  • 28. 이파니가 불쌍해
    '11.12.22 11:29 PM (112.155.xxx.139)

    부유한 시댁, 빵빵한 직업의 남편, 큰 쪼들림없는 친정과 "언니"를 가진 설수현과
    싱글맘인 26살 이파니가 대조되어서 너무 가슴아팠어요.

    육아를 겪으면서 힘든점이나 공감을 나눌 상대가 너무나 많은 설수현씨..
    특히 "언니"가 있다는 것은 여자에겐 너무나 축복이죠. (싸우는 자매도 있습니다만.. ^^)
    자매가 같은 시기에 결혼해서 서로 왕래하면서 아이를 기르는것과

    싱글맘으로 혼자 돈벌어 오면서..
    아빠의 빈자리 까지 채우려 애쓰는 이파니가 훨씬 육아 스트레스가 많을 수 밖에 없지않나 싶어서...
    마음이 짠 했어요...

    평소 이파니에대한 저의 이미지는 별로 였는데
    어제 그 프로 보고.. 힘내라고 안아주고 싶었어요..

    사람팔자.. 자기도 그렇게 살려고 한건 아니었겠지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6210 PD 수첩에서 대장동 하네요 .... 22:54:27 16
1386209 1차 아제, 2차 화이자 맞으신 분~~~ 안녕 22:53:45 24
1386208 이낙연 이어 정세균도 상임고문 그쳐…“후보교체·비대위 가능성” 3 ㅇㅇㅇ 22:50:37 128
1386207 수녀 이모님이 떠나시던 날 3 ㅇㅇ 22:46:46 486
1386206 장수 비결은 적게먹기보다 공복시간 늘리기 (뉴스) 3 ㅇㅇ 22:45:30 451
1386205 속보>손준성 구속영장 기각 20 그럼그렇지 22:43:50 581
1386204 일본은 진짜 혼자 옛날에 사는듯 9 .. 22:42:46 550
1386203 대통령님 말씀하시는데 박수도 안치고 피켓들고 있는 진상들 2 ㅇㅇ 22:42:31 168
1386202 초보자가 만든 간장게장 후기 (고수 출입금지. 부끄러우니께) 1 ... 22:42:20 152
1386201 집에 상주하는 치매 간병인 구할 수 있을까요? 7 ooo 22:37:53 457
1386200 말주변 없는 사람 면접...어떻게 할까요ㅠㅠ 1 준비 22:32:55 233
1386199 연예인 ㄴㅌ 이야기가 자꾸 나와서 25 22:21:34 2,349
1386198 고구마전 요리 유튜브보다 궁금해요 땅맘 22:18:28 237
1386197 제 번호를 저장했는지 카톡으로 알수있나요? 1 .. 22:09:35 501
1386196 靑 "대장동 특검, 국회가 논의하면 결단 내릴 것&qu.. 13 .. 22:06:34 534
1386195 성형외과 의사가 말하는, 얼굴에서 가장 중요한게 9 ... 22:05:22 2,341
1386194 죽어라 배임배임해도 안되는 이유 31 팔수록국짐 22:04:36 698
1386193 어느덧 사라진 윤짜장... 24 ******.. 22:02:40 1,768
1386192 갑자기 미세먼지 엄청 나빠졌네요 9 22:00:45 1,479
1386191 이재명 뇌물 추가 발견 26 중앙 21:58:57 1,429
1386190 차기 대통령 2 이재명 21:58:09 344
1386189 이재명 끌어안고 함께 망하자는 인간들에게 고함 14 마지막바퀴 21:57:45 461
1386188 3일 연속 역대급 망신살 오져 버리는 이재명 13 웃기다 웃기.. 21:57:43 895
1386187 아파트 담보 대출 될까요? 1 으뇨 21:56:07 482
1386186 고등 일반고 고를 때 거리 학생수 분위기 뭘 봐야할까요 6 고등 21:55:48 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