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오늘 얼마나 드셨어요, 방사능? – 카페 차일드세이브 인터뷰

. 조회수 : 1,521
작성일 : 2011-12-16 23:54:30

- 이한준

카페 차일드세이브 인터뷰( http://cafe.naver.com/save119 )

방사능 측정기와 하루를 시작한다. “삑~” 110 나노시버트. 기준치 이하다. 주방으로 들어가 음식물을 꼼꼼히 살핀다. 재료들의 원산지를 알아보고 통조림의 제조날짜를 확인한다. 방사능 연구원의 일상이냐고!? NO! 방사능으로부터 아이들을 지키는 모임(차일드세이브)회원들의 일상이다. 3월 11일 이후 그들은 더 이상 평범할 수 없었다. 아니, 평범하길 거부했다. 정부는 더 이상 가족의 안위를 책임지지 않았고 ‘안전하다’는 말만 되풀이하는 앵무새에 불과했다. 그 덕(?)에 평범한 주부들의 삶은 복잡해졌다.

# 3.11 이전과 이후……

3월11일. 세계 최고 원전 기술을 자랑하던 일본이 자연재해 앞에 무너졌다. 타국의 원조를 거부한 채 무너진 자존심을 끝까지 지키려던 그들은 결국 방사능을 누출시켰다. 미국에선 낙진에 대비한 요오드를 사재기하는 현상이 벌어졌고 독일 기상청은 시뮬레이션을 통해 방사능의 경로를 추적했다. 전 세계적으로 원전을 반대하는 시위가 열렸다. 그러나 정작 당사국인 일본은 문제를 축소시키기 급급했고 한국은 ‘편서풍드립’을 날리면서 스스로를 안전지대라 칭하고 있었다. 정부는 ‘문제없다’는 말과 함께 일본산 식품을 밥상에 올려주었다. 일본산 밀가루가, 일본산 생태가, 일본산 화장품이 집안 곳곳에 자리하고 있었다. 내가, 남편이 그리고 우리 아이들이 방사능에 노출되고 있었다. 남의 일이 아니었다. 문제를 공유하고 해결하고 싶었지만 전문지식이 부족했다. 이런 엄마들의 관심이 82쿡, 한류열풍카페를 중심으로 퍼졌고 ‘차일드 세이브’라는 카페가 생겼다. 서서히 사람들이 모였고 환경 운동가부터 방사능 연구원까지 힘을 보탰다.

# 유별난 아줌마? 유일한 아줌마! (무관심한 사회)

>>>>       오늘을 사는 이들에게 방사능의 문제는 내일이 아닌 지금의 문제이며 ‘그’들이 아닌 ‘우리’들의 문제이다. 그렇기에 포기할 수 없고 포기해서도 안 된다. 아줌마도 나도 그리고 당신도.   http://www.transs.pe.kr/
IP : 119.66.xxx.12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24192 슈베르트 세레나데 듣고 꿈길에서 허우적 거리는 중 2 ... 00:56:30 80
    1324191 부재중통화의 정체는 1 00:50:54 268
    1324190 다음 댓글 정책 황당 ... 5 ... 00:39:47 490
    1324189 스타벅스 기간 지난 건 어떻게 못하는 거죠 2 바람 00:39:34 454
    1324188 내일 아침 동물농장 효리와 순심이 5 본방사수 00:26:09 1,158
    1324187 표창장 이후로 이렇게 뉴스기사량 많은거 오랫만이네요 1 .. 00:22:31 569
    1324186 남편이고 자식이고 상식이 안 통하는 쓰레기같아요. 6 비정상 00:22:30 1,201
    1324185 정민군 사건 그알에서 제보 받네요. 4 밝혀주세요... 00:22:03 1,096
    1324184 강아지 중성화 3 00:13:23 246
    1324183 나이 들수록 다시 애가 된다더니 철없는 부모 많네요 10 ㅇㅇ 00:13:10 1,607
    1324182 샤브샤브 의외로 쉽네요 9 다 맛있나 00:10:10 1,153
    1324181 太澀了 이거 중국 신조어 인가요? 7 .. 00:08:38 473
    1324180 고등 국어도 강의식 수업이어야 하나요? 3 ... 00:04:49 389
    1324179 영국 의학저널, 한국등 5개국은 성공적 3 ㅅㅅ 00:01:43 650
    1324178 투표의 힘 ㄷㄷㄷ 6 보고있나 2021/05/08 735
    1324177 메니에르병 명의 혹시 아시는 분 계신가요? 15 ㅇㅇ 2021/05/08 1,136
    1324176 드라마보고 너무 슬퍼서 헤어나질 못하고 있어요 7 수색, 그 .. 2021/05/08 2,524
    1324175 50대분들 안색 어떠신가요? 5 2021/05/08 1,256
    1324174 남녀신체차이 질문인데.. 베개 있잖아요? 5 핫초콩 2021/05/08 763
    1324173 노래방에서 사라진 젊은 남자 1 cctv 2021/05/08 985
    1324172 고 이선호씨 후원계좌 없는거죠? 82에서 모금하면 안될까요? 12 ㅇㅇ 2021/05/08 985
    1324171 고등수학 문제풀이 수업 보통 이런식인가요? 8 .... 2021/05/08 679
    1324170 월세재계약서 작성시기 질문입니다. 3 임대인 2021/05/08 191
    1324169 브리타 정수기 대용량 5 루시아 2021/05/08 807
    1324168 오페라 무대에선? 4 ... 2021/05/08 3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