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나꼼수 외신기자클럽 방문 시 통역한 분..?

... | 조회수 : 2,364
작성일 : 2011-12-09 09:22:58
인터넷 환경이 그리 좋지는 않은 외국에 살면서 뒤늦게
나꼼수 외신기자클럽 방문 동영상을 보았습니다.

이전 글들 검색해보니 댓글로도 몇몇 분이 쓰셨던데
정말 총수 통역할 때 통역자 진땀뺐을 것 같아요. 
"(총수가) 눈으로 통역한다" 적절한 표현에 깜짝 놀랐고요.

헌데 이 통역하신 분 누구인지 알 수 있을까요?
제가 아는 어떤 분(물론 그분은 저를 모르고요^^)이랑 목소리가 너무 비슷해서요.

혹시나 해서 올려봅니다. 
IP : 219.90.xxx.243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제생각엔
    '11.12.9 9:55 AM (203.247.xxx.210)

    통역 잘 하는 분이겠지만

    사실 나꼼수 통역이라면, 자기 기본 지식만 가지고 앉아있는 건 실례였다고 봅니다
    나꼼수 방송의 방법과 용어와 철학이
    기존 지식만으로는 그 뜻을 통역하기가 만만한 게 아닐 수 있다는 생각을 했었어야합니다
    사실...방송 들어보고 책도 읽고 단어 찾아 준비해서 왔어야지요

    ...저라면
    다시 부르기 불안합니다

  • 2. ..
    '11.12.9 10:15 AM (211.214.xxx.254)

    좀 아쉬운 부분이 많네요.

  • 3. ....
    '11.12.9 10:51 AM (174.93.xxx.107)

    제가 듣기로는 통역 잘하던데요

    딴지일보에 대해서 설명 할 때 인터넷이라는 말을 빼먹고 통역해서 총수한테 지적을 당했고
    그외의 부분에서는 총수가 너무 말을 자세하게 설명하고자 느낌을 설명하고자
    같은 내용을 여러번 다른방식으로 설명을 해서 좀 통역사가 정리하느라 힘들어하는거 같았지만

    뭐 그정도면 잘했다고 봅니다

    전 그상황을 보면서 오히려 김총수가 상당히 세밀하고 꼼꼼한 사람이라는 걸 느꼈네요
    그만큼 아니까 세밀하고 꼼꼼할 수 있겠지요

    멋진 김어준 홧팅, F4 홧팅

  • 4. ....
    '11.12.9 11:32 AM (222.108.xxx.110)

    웬지 제가 그 통역에 지적질하는(?) 김어준의 모습을 보니,
    제가 마치 그 통역자인듯..움찔움찔하게 되더라구요..
    엄청 힘들었을듯해요.
    그러나, 바꾸어 생각해보면, 외신으로 나가는것이면 좀더 정확하고, 그들의 스탠스가 정확히 이해되도록 해야되니, 김총수의 그런 꼼꼼함은 정말로 필요한것이라 생각되어졌어요.
    듣는게 불편하면서도..참대단한 사람이다 싶었고, 그러니, 이런 상황을 만드는게 아닌가 싶어요.
    암튼, 김어준 총수는 대단한것이 분명해요.

  • 5. ...
    '11.12.9 5:55 PM (219.90.xxx.243)

    예, 저도 총수의 꼼꼼함이 참 좋아보였습니다.
    통역하신 분은 알 수 없나봐요...
    누구인지 모르지만 수고 참 많으셨어요.^^

  • 6. ㅍㅍ
    '11.12.10 5:56 AM (218.48.xxx.109)

    ㅎㅎㅎㅎ 전 아는뎅

  • 7. ...
    '11.12.13 9:14 PM (182.239.xxx.85)

    혹시나 해서 한번 더 들어와보니....
    윗님은 알려줄 수 없는 사정이라도? 얄미운 댓글이시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9348 엄마는 왜그럴까?를.. 생각하지 않게 됐어요. .. 13:53:11 32
1449347 에어컨 트셨나요? 10 sㅇㅇㅇㅇ 13:40:32 570
1449346 진짜 인터넷없고 폰없던 90년대엔 뭔재미로 살았을까요 9 ........ 13:38:17 636
1449345 땀은 안나는데 끈적이는 사람 or 땀을 엄청 흘리는데 뽀송한 .. 6 궁금 13:37:51 250
1449344 혼전임신 아니었나요? 1 .. 13:37:39 954
1449343 아이 친구엄마들과의 관계가 왜 이리 어려울까요? 8 늙은 보초병.. 13:36:38 560
1449342 10키로 홍합..어떻게 삶아야 할까요? 13:36:25 76
1449341 송혜교 측에 이혼 사유 있다"···송중기, 언론에 먼저.. 15 ... 13:36:07 2,609
1449340 글래머는 성욕 강하다는게 신빙성 ??? 5 답글 13:35:14 665
1449339 중국군에 10여년간 협력해온 화웨이 직원들 2 뉴스 13:34:07 142
1449338 밥얻어먹고 고맙단 인사 안하는 젊은친구 11 에휘 13:33:11 627
1449337 송중기가 고딩때부터 혜교팬이었음 4 ㅡㅡ 13:32:50 1,652
1449336 친구네 아들들 2 부러워요 13:30:20 441
1449335 정선까지 기름값 얼마 들까요? 복받으세요~ 7 ㅇㅇ 13:28:52 197
1449334 점심시간에 게시판 들어왔는데 송송 무슨 일 있나요? 6 wisdom.. 13:28:19 650
1449333 결혼때 송중기가 많이 좋아하던게 여러분들은 보였나요? 21 ABB 13:19:33 4,202
1449332 흰죽에 어울리는 반찬 10 ㄷㅈㅅㅇ 13:18:04 451
1449331 어두운 파운데이션 추천해주세요~ 1 ... 13:17:50 186
1449330 송중기는 아내가 이병헌과 제주호텔에서 놀다 간 과거가 상처가 된.. 22 송상처 13:16:12 6,720
1449329 대체 송송 사주글이 몇개나 올라오는건가요? 7 ㅁㅅㅎㄱ 13:15:43 634
1449328 옆동네 펀글) 어떻게생각하세요? 남-남아이 성폭위(초등3) 8 어머니들은 13:14:52 733
1449327 게시판 조회수가 장난이 아니네요 ... 13:12:57 443
1449326 지금 몇백명이 성지순례중이란 곳의 송혜교사주 7 .. 13:11:38 2,645
1449325 제주도 여행 (비온대요) 도와주세요~! 4 00 13:10:44 293
1449324 이쯤되면 송혜교 인생을 영화화해도 좋을듯 6 진주 13:10:07 1,6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