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일랜드"라는 드라마 어떤가요?

현빈 조회수 : 2,062
작성일 : 2011-11-28 19:33:45

현빈이와 이나영이 나오는 아일랜드라는 드라마 아세요?

예전에 첫 회 봤는데 감이 오지 않았어요.

제가 현빈과 이나영 팬이 아니라서인지'''.

내용만 좋으면 되요.

3일간 좀 누워 있어야 하는데 다운받아 보려 해요.

재미있을까요?

 

IP : 118.45.xxx.30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1.28 7:35 PM (175.209.xxx.99)

    제가 봤던 드라마중 단 하나를 꼽으라면 꼽는 명품 드라마입니다.
    이 드라마 보고 인정옥 작가 팬이 되었어요~
    인정옥 작가 아시죠? 김어준총수 그녀요~~~

  • 2. .......
    '11.11.28 7:38 PM (121.148.xxx.139)

    예전에 보고 현빈 , 이나영 제가 좋아하는 스타라,
    너무 이뻐서 반하고,
    내용도 너무 좋고
    대사는 너무 웃겨요. 그때 왜 그게 힛트를 못친건지,
    대사가 .. 아프면 안되지, 백원주게 병원 가라..
    명품 드라마 맞아요.
    이번에 다시 방송해주시던데, 지금 봐도 손색이 없어요.
    거기다, 주연급 4명의 배우가 다 성공했고, 어릴때라 너무 이쁘고 잘생김

  • 3. 저도 강추...지만
    '11.11.28 7:41 PM (122.37.xxx.211)

    사유하는 드라마라 재미를 원하시면 흥미없을 수도 있는 드라마...

  • 4. 니모
    '11.11.28 7:43 PM (210.103.xxx.29)

    취향에 맞으면 강추지만 보통사람들을 흡입하는 드라마는 아니에요...
    5분도 보고 있기 힘들다는 평이 있는 반면
    잊지 못하는 팬들도 많아요^^

  • 5. 어쨌거나
    '11.11.28 7:46 PM (121.162.xxx.90)

    저는 중간중간 봤었는데 엉엉 울면서 봤었어요
    드라마 잘 안보는데 우연히 중간을 봤는데 어떻게 된건지 잘 모르면서 어찌나 눈물이 나던지..

    강추하는 드라마인데요 니모님 말씀처럼 취향 안맞으면 보기 힘들어요
    참 그리고 중간중간 꽤 슬퍼서 그런 거 안원하시면 안보심이..

  • 6. 아...
    '11.11.28 8:12 PM (14.63.xxx.41)

    작가 감독 배우 두루두루 호감이라 다 보긴 했는데
    중아는 왜 저리 강국 속을 썪여
    김민정은 되게 떼떼떼떼 거리네... 싶어 뭔가 갑갑해서 다시 보고 싶지는 않더라고요.
    현빈의 청초함과 화면 음악 다 좋긴한데
    파트너 체인지한 불륜 소재라 개인 취향상 뭐 쫌...

  • 7. 인작가
    '11.11.28 8:45 PM (14.52.xxx.59)

    얼굴에 손 많이 대서 놀랐어요
    작품보면 전혀 안그럴것 같은데 ㅠ
    아일랜드는 네멋보다는 그냥 그런것 같아요
    네멋은 정말 미운사람이 단 한명도 없는 드라마인데,,
    아일랜드는 일단 김민준이 연기 참 못하고 ㅠㅠ김민정 캐릭터도 종잡기 힘들어서 ㅠ
    게다가 남매의혹은 좀 그랬어요
    그래도 현빈하고 이나영이 시청앞에서 노니는 장면은 지금도 시청앞 지나면 좀 찡해져요

  • 8. ㄱㄱ
    '11.11.28 8:46 PM (116.33.xxx.76)

    전 대사가 작위적이란 느낌 때문에 한회 보다 말았어요. 1~2회 보고 판단하세요.

  • 9. ..
    '11.11.28 9:19 PM (183.107.xxx.18)

    제일 좋아하는 드라마가 네멋대로 해라 라는게 아일랜드를 끝까지 본 유일한 이유입니다.
    처음은 괜찮았어요 근데 갈수록 이건 뭥미? 하는 생각이 떠나지 않았던 드라마.
    드라마 끝나고 인정옥 작가 인터뷰에 자기가 또라이라 그런 드라마가 나왔다고 생각하라고 한 것이 기억납니다.
    고복수 같은 인물 다시 만나기 쉽지 않을것 같아요.

  • 10. 흐엉흐엉
    '11.11.28 9:23 PM (211.178.xxx.114)

    저도 아일랜드는 그닥이였어요. 김민준을 좋아해서 보긴했는데 별 감흥이 없더라구요.
    인정옥작가의 작품중 단연최고는 네멋대로 해라가 아닌가 싶습니다.
    아닌가 싶은게 아니라 네멋대로 해라 정말 명작이였죠.

    소설책 호밀밭의 파수꾼에서 주인공 홀든이 이런이야길 하죠.
    어떤게 좋은소설책이냐 하면은 끝까지 읽었을때 작가와 친구가 되고 싶어서 전화라도 한통 걸고 싶게끔 만들어주는 책이라고 햇는데요.
    저는 네멋대로 해라를 보고 전화까지는 아니지만 그 작가라는 사람과 정말 친해지고 싶더라구요.

    저를 가장 엉엉거리게 만들었던 것은
    고복수(양동근)와 중섭(아버지 신구)의 부자간의 사랑인데요...
    복수가 아빠를 이뻐하는 방식이 너무 이쁘고
    아빠가 복수를 이뻐하는 방식이 또 너무 이뻐요.
    나중엔
    아들이 뇌종양걸린거 알고 아들먼저보내고 살아갈 자신이 없어서 아버지가 약먹구 자살하는데요...
    그 장면들이 너무 슬프게 표현이 되요...

    아무튼 헛소리를 조금 많이 했는데 인작가 작품찾으신다면 네멋대로해라...
    근데 이미 보셨을지도 모르겠네요..

  • 11. ...
    '11.11.29 12:34 AM (108.41.xxx.63)

    누워있으면서 재미있게 볼 드라마는 아닌 것 같아요.
    제 개인으로는 네 멋대로 해라는 좋았지만 아일랜드는 그저 그랬어요.

  • 12. 전 별로
    '11.11.29 5:26 PM (175.168.xxx.225)

    제가 가장 좋아하는 드라마가 '네멋대로 해라'거든요.
    그래서 '아일랜드'할때 완전 기대많이하고 기다렸다가 봤는데,...진짜 별로였어요.
    아! 음악은 되게 좋았네요.

    그당시 반응이 기억나는데요,
    '네멋...'을 봤던 사람들은 '아일랜드'별로라고 했었구,
    '네멋...'을 안봤던 사람들 중에 '아일랜드'좋았다고 했던 사람들이 더 많았던 것 같아요.
    어쨌든 호불호가 갈리는 드라마죠.

    혹시 '네멋대로 해라' 안보셨으면 이거 보세요. 정말 평생 못잊으실 거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01361 조미김 봉지 어떻게 버리세요? .. 11:37:18 17
1301360 웨이브 원래 볼 게 없나요 1 ... 11:36:18 14
1301359 코로나시국에 이성친구 만나는 방법 ㅇㅇㅇ 11:34:21 52
1301358 흰꽃 화분 고터나 화훼시장가면 있을까요 1 알려주세요 11:31:23 36
1301357 홍준표, 검찰 향해 "조폭·양아치·사냥개..수사권 분리.. 8 11 11:29:59 181
1301356 꽃이 핀 무를 화분에 심었어요 1 무꽃 11:28:31 141
1301355 친정엄마와 대화인데 좀 봐주세요 3 ㅇㅇ 11:27:54 251
1301354 10년 후에도 대치동은 여전히 인기 있을까요? 7 Dma 11:23:36 427
1301353 18k 펜던트 예쁜 곳 추천바랍니다 ... 11:20:53 66
1301352 LH 직원들 처벌완화 발의 했던 민주당 의원들 18 적페세력 11:20:02 488
1301351 왕따 걸그룹 영상보는데 답답해요 2 ㅇㅇ 11:19:10 557
1301350 아들도 장애 엄마도 장애로 찢어지게 가난한데 5 임대주택 11:15:47 644
1301349 갈아타기 하려고 어제 서초 도곡 돌아다닌 소감.. 4 11:15:47 589
1301348 박범계 장관님, 살려주십시오!” 평검사, 읍소글로 우회 비판 23 살려주십시오.. 11:15:45 501
1301347 다친 강아지 목욕은 어찌 10 튼튼맘 11:13:25 160
1301346 어제 오늘 날씨 좋네요 ........ 11:13:10 114
1301345 네스프레소 다르칸, 아르페지오랑 비슷한 원두 2 으음 11:13:01 138
1301344 새래기넣고 등갈비찜 할건데요 1 모모 11:07:55 159
1301343 대상포진백신, 두가지가 있던데요. 1 뭐가 11:07:13 247
1301342 나이많이 드신분 염색 머리색(feat. 이재명) 5 ** 11:05:38 499
1301341 코가 시큰거라고 눈이 피로한기분? .. 11:04:49 122
1301340 유시진 만화가의 쿨핫 좋아하시는 분 계신가요? 2 영전언니 10:58:34 176
1301339 새로운 담임선생님에게 기분 나쁜점을 어필하면 불리할까요? 34 중2맘 10:54:55 1,476
1301338 데스크탑 vs 노트북 3 ㅇㅇ 10:53:55 303
1301337 1894년 서양인이 기록한 한국 4 ㅜㅜ 10:48:33 8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