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드보르작의 「신세계 교향곡」 제4악장

바람처럼 | 조회수 : 3,567
작성일 : 2011-11-27 23:19:55

 

안토닌 드보르작 (Antonin Dvorak: 1841 - 1904) 작곡

제9번 교향곡 ‘신세계 新世界 로부터’ 제4악장

Symphony No.9 in E minor Op.95 ‘From the New World’

 

체코 국민악파 작곡가 안토닌 드보르작은 조국과 민족을 사랑한 작곡가였다.

1892년 미국 뉴욕에 신설된 국립 음악원 원장 직을 맡아달라는 요청을

받고, 미국에 머물러 있을 때 광대한 서부의 자연의 아름다움, 인디언 민요와

흑인 영가에 영향을 받아서 만든 곡이 <신세계 교향곡>이다.

정확한 곡명은 <교향곡 제9번 E단조 작품 95>인데 이 작품이 ‘신세계로부터’

라고 불리는 것은 국립 음악원 창설자의 개인적인 권고에 의해서였다고 한다.

 

여기서 ‘신세계’란 미국을 가리킨다. 보헤미아의 시골 출신 드보르작에게는

당시 민주주의 국가이면서 최고의 기술 문명국으로 도약하고 있던 미국이라는

신생국이 신세계처럼 보였을 것이다. 그래서 <신세계 교향곡>에는 환희와

희망찬 새 시대의 에너지가 기운차게 흐른다.

특히 4악장은 4개의 악장 중에서 가장 박력 있고, 생기 넘치는 리듬으로 전개

되며 1악장/2악장/3악장의 주제들이 재현되면서 장대한 피날레를 장식

한다. 1893년 12월 뉴욕 ‘카네기 홀’에서 초연되어 관중들의 환호와 열광 속에

크게 성공을 거둔 작품이다.        (퍼온 글을 정리)

 

 

연주자 ―

구스타보 두다멜 (Gustavo Dudamel: 1981~    ) 베네수엘라 태생

세계적인 신세대 지휘자, 현재 미국 LA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상임 지휘자.

 

 

~~~~~~~~~~~~~~~~~~~~~~~ ~♬

 

◆ 엘 시스테마 EL Sistema ―

엘 시스테마는 베네수엘라의 가난한 청소년을 위한 무상 예술교육 프로그램을

말하는데 1975년에 설립, 오르간 연주자이자 경제학자이면서 문화부 장관을

역임한 호세 안토니오 아브레우가 창시자라고 합니다.

 

“총 대신 악기를 들어라.”

처음에 11명의 빈민촌 아이들에게 ‘악기 연주와 음악 교육’을 제공하면서 시작

되었는데 총싸움 놀이를 하며 청소년기를 보내는 사회소외 계층의 어린이들,

마약과 범죄 유혹에 노출된 희망 없는 소년들을 선도하고, 꿈을 심어 주기위한

이 제도가 크게 성공해서 지금까지 많은 음악가의 산실 역할을 하였답니다.

 

LA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상임 지휘자인 구스타보 두다멜도 이곳에서 배출된

지휘계의 샛별!

 

~~~~~~~~~~~~~~~~~~~~~~~~~~~~~~~~~~~

 

드보르작의 <신세계 교향곡> 4악장

지휘: 구스타보 두다멜

슈투트가르트 라디오 심포니 오케스트라 연주(연주시간: 11분 39초)

http://youtu.be/vHqtJH2f1Yk

 

~~~~~~~~~~~~~~~~~~~~~~~~~~~~~~~~~~~

IP : 121.131.xxx.63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맛
    '11.11.27 11:41 PM (121.151.xxx.203)

    이제 또 다른 신세계를 찾아야겠지요.

    오늘도 좋은 음악 고맙습니다.

  • 2. 자연과나
    '11.11.27 11:47 PM (175.125.xxx.77)

    그동안 집회에 개인 일에 바빠서 음악도 못들었는데 오늘 평소 좋아하는 음악가의

    음악을 듣게 되네요.. 고맙습니다.

  • 3. 바람처럼
    '11.11.28 12:02 AM (121.131.xxx.31)

    자연과 나님, 지난번에 게시판에 올렸던 ‘하와이 왕국의 몰락......’ 에 대해서
    제 대신에 장문의 답변을 해주셔서 늦게나마 감사를 드려요.

    그리고 내일 저도 ‘촛불 집회’ 에 다시 나가 봐야겠어요

  • 4. ....
    '11.11.28 3:52 PM (211.224.xxx.216)

    이 음악들을때 마다 생각나는거...죠스..앞에 것 따다가 쓴거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4417 재혼한 어머니 유산 ? ? ? 22:13:39 153
1444416 MBC 기상캐스터 합격 4주만에 교육받다 OUT 1 입진보한계?.. 22:12:02 224
1444415 지금 이시간에 피아노를 치는 윗집 1 피아노 22:11:03 80
1444414 캐리어 건조기 써보신 분 건조기 22:10:47 27
1444413 프리랜서 ..비수기에 우울 1 22:07:51 216
1444412 중1면도시작하나요 1 면도 22:05:25 73
1444411 다른 어머니들도 결혼식 다녀오면 신부 품평회 하나요? 6 ... 22:05:12 355
1444410 결혼전 혼자 사신 분들 중 집 가구 가전... 4 ,, 22:01:23 242
1444409 제주도 당일치기 조언 좀 부탁드립니다. 5 eofjs8.. 21:56:18 261
1444408 겨드랑이 피지낭종제거후 감각이상 궁금하다 21:55:38 331
1444407 미혼인데 호스트바를 가는 수준이라면 그게 어느 정도에요? 11 21:54:36 1,225
1444406 양현석 : 저는 서태지와 아이들 이름 처음 들었을 때..jpg 1 .. 21:54:30 710
1444405 혹시 이불 기부 받는곳 있나요? 1 ㅇㅇ 21:54:09 116
1444404 중 1 아들에게 충격적인 모습을 봤어요. 23 영원한 초보.. 21:45:51 3,383
1444403 잠시후 MBC ㅡ 스트레이트 시작합니다 ~~~~ 3 본방사수 21:44:47 576
1444402 직장폐업으로 인해 지혜를 주세요 16 직장인 21:42:54 569
1444401 자식들을 공평하게 대한다면? 2 아픈손가락 21:41:49 293
1444400 고양이 개 키우는 분들, 뽀뽀는 좀 삼가시는게 어떤가요. 6 …. 21:41:14 806
1444399 대학생딸 빵얘기가 있길래 12 저도 21:41:08 1,337
1444398 제가 뭘 잘못했죠? 7 ㅠㅠ 21:40:13 680
1444397 내돈주고 효과 제대로 본 제품 9 .... 21:39:31 1,076
1444396 어린시절부터 피곤해서 자신감 없던 분들 안계신가요? 7 너무 21:37:09 477
1444395 고유정, 의붓아들 살해가 추가되면 형량 빼도박도 못해서 1 흐린날 21:35:19 827
1444394 윤석열 ㅎ ㅎ 5 ㅎ ㅎ 21:33:39 1,274
1444393 고등학생 커피 계속 마셔도 괜찮겠지요? 3 21:31:48 3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