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바흐의 토카타와 푸가 D단조(Toccata and Fugue in D minor)

바람처럼 | 조회수 : 2,370
작성일 : 2011-11-18 23:20:27


                                        요한 세바스찬 바흐 (Johann Sebastian Bach: 1685 ― 1750) 작곡

레오폴드 스토코프스키 (Leopold Stokowski: 1882 ― 1977) 편곡

<토카타와 푸가> D단조 BWV.565 Toccata and Fugue in D minor


토카타는 ‘손을 댄다.’ 라는 이탈리아어로 16~18세기에 걸쳐 많이 작곡된 건반

악기를 위한 악곡 형식이다. 즉흥성이 강하고 화려한 기교와 격정적인 표현

으로 이루어진 것이 특징이다.

푸가는 모방 대위법적인 악곡 형식의 하나로 바로크 시대 음악에서 주된 악곡의

형식으로 쓰였다. 이 곡은 바흐의 수많은 오르간 곡 중에서 가장 많이 알려진

작품으로 24세 때인 1709년에 작곡되었다. 멘델스존은 이 곡을 처음 들었을 때

“교회의 천정이 내려앉는 듯한 충격에 휩싸였다.” 라고 고백했다고 한다.


바흐가 바이마르 궁정악사 시절, 오르간 연주자로 있으면서 작곡한 이 곡은 형식

에 얽매이지 않아 자유롭고 역동적이며 정교한 선율로 종교적인 경건함을 담고

있으며, 정열적인 토카타와 아름다운 푸가를 대조시킨 명곡이다.

본래는 오르간 곡이지만 레오폴드 스토코프스키의 <관현악 편곡>에 의해서도

널리 알려져 있다.    (퍼온 글을 편집)



연주자 ―

앤드류 리튼 (Andrew Litton, 1959~    ) 미국 출신 지휘자

한스 안드레 스탬 (Hans-Andre Stamm, 1958~     ) 독일 출신 오르간 연주자



~~~~~~~~~~~~~~~~~~~~~~~ ~♬



◆ 편곡자, 레오폴드 스토코프스키

폴란드 계 영국 태생으로 주로 미국에서 지휘자로 활동, 그는 풍부하면서도

아름다운 현絃의 울림을 들려주어 ‘스토코프스키 사운드’ 라는 말까지

생겨났으며, 바흐의 오르간 곡인 <토카타와 푸가>를 관현악곡으로 편곡했고,

영화 ‘오케스트라의 소녀’에도 출연했다.


푸가 Fuga, fugue: 서양 음악에서 악곡 형식의 하나. 먼저 하나의 성부聲部가

으뜸 조로 주제를 연주해 나가면 다른 성부가 그것을 모방하면서 되풀이하는 방법으로

3성부, 4성부로 발전시키는 대위법 에 따르는 악곡으로써 바흐에서 완성됨.


대위법 對位法: 독립성이 강한 둘 이상의 멜로디를 동시에 결합하는 작곡기법.



~~~~~~~~~~~~~~~~~~~~~~~~~~~~~~~~~~~~~


바흐의 <토카타와 푸가> ― 관현악 편곡

지휘: 앤드류 리튼

영국 로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연주(연주시간: 10분 18초)

http://youtu.be/i0nRPDfpbkY


연주 동영상 ― 원곡 原曲

파이프 오르간 연주: 한스 안드레 스탬 (연주시간: 8분 29초)

http://youtu.be/Nnuq9PXbywA


~~~~~~~~~~~~~~~~~~~~~~~~~~~~~~~~~~~~~

IP : 14.39.xxx.64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웃음조각*^^*
    '11.11.18 11:22 PM (125.252.xxx.35)

    아.. 이곡이 이 곡이었어요? 자주 들어본(주로 드라마 같은데서 배경음으로 나오던..) 곡인데 제목도 알게되고 배경지식도 알게 되었네요^^

    바람처럼님 고맙습니다^^

  • 2. 참맛
    '11.11.18 11:29 PM (121.151.xxx.203)

    클래식교실이군요 ㅎㅎㅎ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30936 민주당, "패스트트랙 고발 취하 불가..한국당, 조건 .. 1 ... 11:38:52 57
1430935 구글도 결국 공정위에 백기..소비자에 불공정한 약관 고치기로 시정 11:37:18 30
1430934 5년 키운 강아지 보신탕집 보낸 시어머니?! 3 ㅇ ㅇ 11:36:16 209
1430933 사료만 먹는 고양이 키우시는 분~ 1 힘들다 11:36:09 35
1430932 요거트 제조기 이런 거 잘 쓰시나요? .. 11:35:59 20
1430931 마트에서 카드만들면 10만원? 준다는거 무슨말인가요? 3 .. 11:34:58 106
1430930 방탄팬) 더보이스 무대 보세요 2 둘둘 11:34:20 101
1430929 자녀 다 키우신 분들, 뭐가 중요하던가요? 11:34:07 79
1430928 활동없는 상태에서 심박수 120, 150.. 빈맥 11:33:10 30
1430927 묵은지 참기름에 찍어 먹어 보셨어요? 꽤 괜찮아요 3 김수미님 11:29:14 181
1430926 단편 소설 좀 추천해 주세요 14 ㅇㅇ 11:24:42 140
1430925 친구의 힘 1 ... 11:22:17 260
1430924 '기생충', 칸서 첫 공개..8분간 기립박수 10 .... 11:20:15 517
1430923 김경수지사님 페이스북-새로운노무현은 깨어있는 시민들 17 분홍장미 11:15:07 300
1430922 책 좋아하시는 분들 8 깜빡이 11:14:21 354
1430921 새벽에 이메일이 와 있는데.. 혹시 내용 좀 봐 주세요. 7 메이 11:13:40 455
1430920 노무현 10주기 "민생은 정책에서"..'노무현.. 2 ㅇㅇ 11:12:49 76
1430919 막걸리 안주 추천 부탁드립니다 9 eofjs8.. 11:12:49 199
1430918 교사 연금 가지고 뭐라하시는데 3 ... 11:11:23 596
1430917 구축이란 말 이상하지 않으세요? 14 어휴 11:11:22 648
1430916 아파트는 몇층사는지 거의 아는거죠? 14 ㅇㅇ 11:08:21 802
1430915 단독실비는 증권을 매년 받나요? 보험 11:06:00 49
1430914 영표가 영풍을 잡으러 내려갔다! 2 ㅇㅇㅇ 11:05:53 167
1430913 생리끝나고 이틀뒤 다시 하는건... 3 궁금 11:05:19 284
1430912 부부 관계가 아예 없는데요 19 ... 11:05:12 1,4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