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비발디의 <사계> 중 - 여름 The Four Seasons, Summer

바람처럼 | 조회수 : 2,482
작성일 : 2011-11-16 23:05:34

 

안토니오 루치오 비발디 (Antonio Lucio Vivaldi 1678 ― 1741) 작곡

사계 중 <여름> The Four Seasons Op.8 “Summer ”

 

이 작품은 비발디의 작품집 <화성과 착상의 시도> 에 실린 12개의 콘체르토

중에 포함된 4개(봄, 여름, 가을, 겨울)의 바이올린 콘체르토이다.

사계의 네 협주곡에는 각각 ‘봄’ ‘여름’ ‘가을’ ‘겨울’ 이라는 제목이 붙어 있고

각 악장의 악보위에는 소네트 가 제시되어 있다.

 

다시 말해, 이 네 협주곡은 작자미상의 소네트를 기초로 이태리의 사계절에서

느낄 수 있는 인상이나 자연의 변화를 대단히 시각적, 묘사적으로 그리고

있다.

‘사계’는 표제음악(묘사음악)이기 때문에 알고 들으면 보다 생생한 즐거움과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다.

 

 

제1악장: 알레그로 논 몰토 ― 알레그로 Allegro non molto- Allegro

            너무 빠르지 않게 ― 빠르게 ~

전반부에 가축과 사람을 지치게 만들고, 또 푸른 들판의 나무와 풀들까지도

붉게 물들이는 폭염을 권태롭게 묘사하는 짧은 모티브로 시작한다.

이어서 솔로 바이올린이 비둘기의 울음소리를, 현악약주絃樂弱奏가 산들

바람을 묘사한 후 격렬한 폭풍으로 곡을 끝맺는다.

 

제2악장: 아다지오 ― 프레스토 ― 아다지오 Adagio- presto- Adagio

               느리게 ― 아주 빨리 ― 느리게 ~

2악장은 22마디에 불과한 짧은 ‘간주곡’의 형태를 취하고 있다.

폭풍전야의 불안한 상태를 사실적으로 묘사한다. 사람을 공포와 불안으로

몰고 가는 번개와 천둥을 트레몰 로 연주로 표현하고 있고, 이후에

솔로 바이올린은 귀찮고 성가신 파리와 모기떼의 극성을 익살스럽게 표현해

내고 있다. 번개와 천둥에 대한 두려움, 극성을 부리는 파리와 모기떼에

시달려 양치기는 쉬지도 못한다.

 

제3악장: 프레스토 Presto 아주 빨리 ~

갑자기 들이닥친 폭풍을 묘사, 무시무시한 번갯불과 천둥소리가 들리고

폭우가 쏟아진다. 이로써 애써 가꾼 농작물에 엄청난 피해를 주고 사람들이

걱정하는 모습을 묘사한다.

 

양치기의 걱정은 ‘현실’이 되었다. 하늘에서는 천둥 번개가 우르릉 쾅쾅 ~

이윽고 우박이 퍼붓듯이 쏟아져서 다 자란 보리 이삭들을 때린다.

“하늘은 으르렁대고 우박은 옥수수와 꼿꼿이 서 있는 콩들을 부러뜨린다.”

트레몰로 , 분산화음 , 분주한 현絃 바꿈을 위한 손놀림, 높은 음역의

소리들이 특징적이다. 독주 음악도 이러한 분주한 소리와 함께 같이 간다.

                                                                             (퍼온 글을 편집)

 

용어 설명 ―

콘체르토 Concerto: 합주 협주곡을 말함. 협주곡은 관현악과 독주악기의

협연으로 이루어지는 소나타로 보통 Allegro, Andante-(Adagio)-Allegro의

3~4개 악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소네트 sonnet: 14행의 짧은 시로 이루어진 서양의 서정시가抒情詩歌.

트레몰로 tremolo: 음 또는 화음을, 빨리 떨리는 듯이 되풀이하는 기악연주법.

분산화음 分散和音: 화음의 음정 관계들을 선율적으로 펼쳐놓은 화음.

 

 

~~~~~~~~~~~~~~~~~~~~~~~ ~♬

 

비발디의 사계― <여름>

율리아 피셔 바이올린 협연

마틴 음악원 합주단 연주(연주시간: 10분 2초)

http://www.youtube.com/watch?v=OLP1pqNx0v4&feature=related

 

~~~~~~~~~~~~~~~~~~~~~~~~~~~~~~~~~~~

IP : 121.131.xxx.118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맛
    '11.11.16 11:13 PM (121.151.xxx.203)

    오늘도 좋은 곡을 가져오셨네요
    고맙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61944 목사가 마스크 안끼고 예배해서 코로나 터졌어요 1 .. 01:29:48 141
1161943 이혼진행중에 그놈 통장내역 확인을 해도될까요... 1 ... 01:29:27 96
1161942 이용수 할머니 영혼결혼식 했다던 분들 보세요 4 ㅡㅡ 01:16:34 264
1161941 고1아이 말을 너무 함부로해요 456 01:13:15 212
1161940 [속보] 한미 정상 통화 관련 청와대 서면 브리핑 5 01:10:33 397
1161939 외국 사는데 이제 한인들 교류 끊어야할것 같아요 ... 7 dkflgl.. 01:09:36 724
1161938 이 초콜릿? 젤리가 뭐였는지 이름 좀 알려주세요 1 01:08:11 110
1161937 헤어 오일 VS 린스/트리트먼트 무슨차이인가요? 1시 01:05:30 57
1161936 아직도 부정선거라 아니라는 분들 보세요. 추정자 개표 사무원의 .. 7 구린 향기 00:58:00 363
1161935 엉덩이는 큰데 골반이 좁은 분 3 궁금 00:49:38 288
1161934 혹시 면목동에 있었던 사랑이 꽃피는 치과 아시는분 있나요? ㅇㅇ 00:43:29 145
1161933 아버님 팔순.. 5 Jj 00:41:53 482
1161932 KLM항공의 거짓말.. 화가 나는데 어찌할까요. 7 뜨끔이 00:39:00 715
1161931 왼쪽 입 안에 흰 선이 갑자기 생겼는데요 vccx 00:37:49 179
1161930 초밥과 맥주는 안 어울리는 건가요?? 2 ..... 00:34:16 257
1161929 '이용수 배후설' 김어준 도마 위에 올린 저널리즘J 24 Kbs찬양점.. 00:34:07 524
1161928 제게 식기세척기는 대단한 가전인듯요 12 111 00:32:08 849
1161927 12시에 설거지하면 아랫집에 시끄러울까요. 7 .. 00:31:10 821
1161926 개는 훌륭하다 보호자 짜증나네요. 16 ㅇㅇ 00:16:30 2,024
1161925 아시아태평양전쟁희생자 유족회,금도굴 사건 철저히 조사하라 18 2011년 .. 00:10:17 510
1161924 혼자 음악 듣다가 외롭네요 ㅋ좀 같이 들어주세요 6 ㅇㄹㅎ 00:07:50 463
1161923 부동산 40 부동산 00:05:21 1,429
1161922 매일 게임을 2시간씩 하는 남편... 20 노이해 00:04:34 1,195
1161921 할머니들 생전 정대협·윤미향 무서워했다네요. 27 슬픔 00:03:59 1,205
1161920 인생에 복이 몇개있을까요 12 . . . 2020/06/01 1,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