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시벨리우스의 <교향시> 작품 26 - 핀란디아

바람처럼... | 조회수 : 1,808
작성일 : 2011-11-04 23:33:08

 

시벨리우스 (Johan Julius Christian Sibelius: 1865 ― 1957) 작곡

‘교향시’ 작품 26 제7번 <핀란디아>

Symphonic poem Op.26 No.7 ― Finlandia

 

교향시 <핀란디아>의 부제는 ‘나의 조국 핀란드여 깨어나라.’이다.

조국 핀란드에 대한 시벨리우스의 열렬한 찬가로서 그의 작품 중 가장 널리

알려진 명곡이다. 핀란드는 약소국가로 13세기경부터 19세기 초까지는

스웨덴, 그 이후에는 러시아의 지배를 받았다.

 

핀란드의 역사는 항상 스웨덴과 러시아의 침략에 노출되는 운명에 있었다고

한다. 이 곡이 작곡된 당시에도 핀란드의 운명은 이웃 강대국인 러시아의

지배하에 놓여 그 압정에 시달리고 있었다.

무수한 호수와 삼림이 엮어내는 아름다운 조국의 자연을 찬양한 이 교향시는

그 당시 곤경에 허덕이는 전 국민의 애국심을 고양시키는데 기여했으며,

‘연주금지’라는 사태까지 낳곤 했었다.

 

러시아의 핀란드에 대한 압박이 심화深化돼 애국적 저항이 불붙게 된 시기에

34세의 청년 시벨리우스는 1899년 애국찬가인 이 작품을 작곡하여

민족정신을 한껏 고취시켰다.

 

이 곡은 서주로 시작되어 종교적인 ‘제1테마’와 핀란드 민요풍의 ‘제2테마’가

전개된다. 전체 4악장으로 구성돼 있지만, 다른 교향곡과 달리 악장 구분이

없다.

중간부의 선율에는 후에, 베이코 코스켄니에미(Veikko Koskenniemi)가 시를

넣어 ‘핀란디아 찬가’라는 합창곡으로 만들었는데 ‘오, 핀란드여, 보아라.

너의 날이 밝아오는 것을’ 이라는 가사로 시작된다.

 

찬바람 부는 저 벌판에도 한 떨기의 청아한 꽃이 피고

푸른 풀밭 양들은 떼를 지어 평화로운 마을의 풍경

자유, 평화, 영원히 간직 하리.

핀란디아 오, 나의 조국 .......

 

교향시 <핀란디아>의 중간부분에 삽입된 ‘핀란디아 찬가’는 핀란드 사람들이

제2의 애국가로 애창해왔다.    (퍼온 글을 정리)

 

 

악장구성 ―

1악장: 알레그레토 Allegretto 조금 빠르게 ~

2악장: 템포 안단테, 마 루바토 Tempo andante, ma rubato

 

Tempo andante: 모데라토(보통 빠르기)보다 느린 속도로 ~

ma rubato: 그러나 (작곡자 의도 내에서) 독주자나 지휘자의 재량에 따라서

속도를 조금 빠르게, 혹은 조금 느리게 ~

 

3악장: 비바치시모 Vivacissimo 아주 생기 있고 빠르게 ~

4악장: 피날레 Finale

 

 

~~~~~~~~~~~~~~~~~~~~~~~ ~♬

 

 

중등과정 음악교과서에 <핀란디아>가 소개되어 있어서, 대부분 이 곡을 알고 계실

겁니다. 우리나라와 비슷한 역사적인 배경과 정서적인 이유로 해서 스메타나의

<몰다우 강>과 함께 한국인들에게 길이 사랑 받을만한 애국적 명곡이기도 합니다.

 

 

~~~~~~~~~~~~~~~~~~~~~~~~~~~~~~~~~~~

 

시벨리우스의 <핀란디아>

연주시간: 9분 31초

http://www.youtube.com/watch?v=F5zg_af9b8c

 

~~~~~~~~~~~~~~~~~~~~~~~~~~~~~~~~~~~

IP : 121.131.xxx.72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자연과 나
    '11.11.4 11:50 PM (175.125.xxx.77)

    제일 가보고 싶은 나라

    핀란드...

    핀란디아의 아픔이 느껴지네요..

    바람처럼님

    오늘 이거 보면서 아.. 지금의 현상황이랑 참 맞는 선곡이다..라고 생각했는데

    역시 의도적인 거였군요 ^^

    내일 잘 다녀오시고 밤에 뵈요

  • 2. 음악감상중...가사는 개작합니다
    '11.11.5 9:18 AM (115.137.xxx.107)

    ‘오, 코리아여, 보아라. 너의 날이 밝아오는 것을



    찬바람 부는 저 벌판에도 한 떨기의 청아한 꽃이 피고

    푸른 풀밭...우국 선열들의 영혼이 깃든 평화로운 산과 들

    자유, 평화, 영원히 간직 하리.

    코리아 오, 나의 조국.....


    친일숭미군부독재모리배의 후손들이 추진하는 FTA... 개들에게 그만 물어뜯기는 나라가 되기를...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7819 임신테스트기 질문 .. 02:20:10 1
1397818 영국, 1980년대 후반~ 2010년 초반 약1,400명 영국아.. 2 진실 02:16:43 49
1397817 정신과 의사는 환자를 사랑하지 않는 법을 배우나요? 정신과 02:16:32 56
1397816 예방주사를 맞았어요 대상포진 02:15:21 22
1397815 제주도 사시는 분- 서귀포 올레시장 맛집 부탁드립니다 엄마 02:04:35 29
1397814 피자 한조각... 쯤은 괜찮겠죠? 4 다이어트 02:00:15 151
1397813 퇴직후에 남편이 하고싶은일 4 .. 02:00:07 241
1397812 안내상의 생의 관점에서... 5 푸른하늘 01:50:02 424
1397811 지금 다음카페 접속 되세요? Aa 01:49:03 44
1397810 고등학생 교실도 참.... 파리대왕 01:46:33 131
1397809 눈이 부시게 ~~ 내 인생의 눈을 치워준 엄마 ... 01:30:40 437
1397808 고등학생 학원은 몇시까지 하나요? 6 .. 01:21:09 215
1397807 신병 교육대에 있는 아들이 손 편지를 보냈어요. 4 부모님께 01:16:02 305
1397806 라면에 넣으면 의외로 맛나는 부재료 20 배고파 01:15:47 1,441
1397805 펌)이러다 살인이라도 할것 같아 글남겨봅니다 4 .. 01:04:48 1,571
1397804 영어부탁] 국지전 전면전 2 ... 01:04:13 159
1397803 불타는 청춘은 출연도 연출인가요? 2 타의 00:49:58 783
1397802 이과인데요 갈 학교 수시요. 10 부탁드려요 00:48:35 400
1397801 초등4학년 혼자 ktx타는거 가능할까요? 23 해품달 00:48:09 1,007
1397800 방탄.뷔랑 정국이요. . . 8 저기 00:47:29 677
1397799 개인사업자 1년 소득 1억원일 경우 종소세 얼마나 낼까요? 3 종합소득세 00:41:59 403
1397798 낼 초2 초6 총회에요 리여니 00:31:20 261
1397797 사주가 진짜 맞나요? 15 00:21:44 2,036
1397796 눈이부시게.에서 원래 한지민이이 안내상 딸 이었는뎌.왜 갑자기.. 10 궁금 00:20:48 3,052
1397795 생각해보니 지난주 너무웃겼어요. 전기톱 할머니 5 00:19:31 1,2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