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시벨리우스의 <교향시> 작품 26 - 핀란디아

바람처럼... 조회수 : 1,867
작성일 : 2011-11-04 23:33:08

 

시벨리우스(Johan Julius Christian Sibelius: 1865 ― 1957) 작곡

‘교향시’ 작품 26 제7번 <핀란디아>

Symphonic poem Op.26 No.7 ― Finlandia

 

교향시 <핀란디아>의 부제는 ‘나의 조국 핀란드여 깨어나라.’이다.

조국 핀란드에 대한 시벨리우스의 열렬한 찬가로서 그의 작품 중 가장 널리

알려진 명곡이다. 핀란드는 약소국가로 13세기경부터 19세기 초까지는

스웨덴, 그 이후에는 러시아의 지배를 받았다.

 

핀란드의 역사는 항상 스웨덴과 러시아의 침략에 노출되는 운명에 있었다고

한다. 이 곡이 작곡된 당시에도 핀란드의 운명은 이웃 강대국인 러시아의

지배하에 놓여 그 압정에 시달리고 있었다.

무수한 호수와 삼림이 엮어내는 아름다운 조국의 자연을 찬양한 이 교향시는

그 당시 곤경에 허덕이는 전 국민의 애국심을 고양시키는데 기여했으며,

‘연주금지’라는 사태까지 낳곤 했었다.

 

러시아의 핀란드에 대한 압박이 심화深化돼 애국적 저항이 불붙게 된 시기에

34세의 청년 시벨리우스는 1899년 애국찬가인 이 작품을 작곡하여

민족정신을 한껏 고취시켰다.

 

이 곡은 서주로 시작되어 종교적인 ‘제1테마’와 핀란드 민요풍의 ‘제2테마’가

전개된다. 전체 4악장으로 구성돼 있지만, 다른 교향곡과 달리 악장 구분이

없다.

중간부의 선율에는 후에, 베이코 코스켄니에미(Veikko Koskenniemi)가 시를

넣어 ‘핀란디아 찬가’라는 합창곡으로 만들었는데 ‘오, 핀란드여, 보아라.

너의 날이 밝아오는 것을’이라는 가사로 시작된다.

 

찬바람 부는 저 벌판에도 한 떨기의 청아한 꽃이 피고

푸른 풀밭 양들은 떼를 지어 평화로운 마을의 풍경

자유, 평화, 영원히 간직 하리.

핀란디아 오, 나의 조국.......

 

교향시 <핀란디아>의 중간부분에 삽입된 ‘핀란디아 찬가’는 핀란드 사람들이

제2의 애국가로 애창해왔다.    (퍼온 글을 정리)

 

 

악장구성 ―

1악장: 알레그레토Allegretto 조금 빠르게 ~

2악장: 템포 안단테, 마 루바토Tempo andante, ma rubato

 

Tempo andante: 모데라토(보통 빠르기)보다 느린 속도로 ~

ma rubato: 그러나 (작곡자 의도 내에서) 독주자나 지휘자의 재량에 따라서

속도를 조금 빠르게, 혹은 조금 느리게 ~

 

3악장: 비바치시모Vivacissimo 아주 생기 있고 빠르게 ~

4악장: 피날레Finale

 

 

~~~~~~~~~~~~~~~~~~~~~~~ ~♬

 

 

중등과정 음악교과서에 <핀란디아>가 소개되어 있어서, 대부분 이 곡을 알고 계실

겁니다. 우리나라와 비슷한 역사적인 배경과 정서적인 이유로 해서 스메타나의

<몰다우 강>과 함께 한국인들에게 길이 사랑 받을만한 애국적 명곡이기도 합니다.

 

 

~~~~~~~~~~~~~~~~~~~~~~~~~~~~~~~~~~~

 

시벨리우스의 <핀란디아>

연주시간: 9분 31초

http://www.youtube.com/watch?v=F5zg_af9b8c

 

~~~~~~~~~~~~~~~~~~~~~~~~~~~~~~~~~~~

IP : 121.131.xxx.72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자연과 나
    '11.11.4 11:50 PM (175.125.xxx.77)

    제일 가보고 싶은 나라

    핀란드...

    핀란디아의 아픔이 느껴지네요..

    바람처럼님

    오늘 이거 보면서 아.. 지금의 현상황이랑 참 맞는 선곡이다..라고 생각했는데

    역시 의도적인 거였군요 ^^

    내일 잘 다녀오시고 밤에 뵈요

  • 2. 음악감상중...가사는 개작합니다
    '11.11.5 9:18 AM (115.137.xxx.107)

    ‘오, 코리아여, 보아라. 너의 날이 밝아오는 것을



    찬바람 부는 저 벌판에도 한 떨기의 청아한 꽃이 피고

    푸른 풀밭...우국 선열들의 영혼이 깃든 평화로운 산과 들

    자유, 평화, 영원히 간직 하리.

    코리아 오, 나의 조국.....


    친일숭미군부독재모리배의 후손들이 추진하는 FTA... 개들에게 그만 물어뜯기는 나라가 되기를...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7903 돈이 많아도 아까워서 못쓰는 사람 06:29:55 71
1317902 이제 백신으로 여론몰이 하네요. 2 코로나 06:26:54 75
1317901 지식 엘리트층들의 반정부 성향--페북 펌 14 부패 엘리트.. 05:50:38 414
1317900 같이 밥먹는데 맛있는 것만 골라먹는 사람 7 gg 05:49:44 581
1317899 남편과 냉전. 오래가면 얼마까지 갔나요? 3 Q 05:06:11 476
1317898 세자매 이름 ㅎㅎㅎ 7 .... 04:56:03 1,078
1317897 푸틴 재산 공개 2 ㅇㅇ 04:45:47 770
1317896 온라인예배 후 5 새로간 교회.. 03:58:21 591
1317895 잠이 안오네요. 3 깊은밤 03:57:51 562
1317894 82쿡이 그렇게 대단한가요? 25 .. 03:50:59 1,729
1317893 gs샵 프레쉬몰 이용하는 분 계신가요 2 .. 03:37:52 330
1317892 김ㅇ자 전남편과 18살 차이 3 .. 03:01:03 2,648
1317891 아들.딸 다있는분들에게만 물어봅니다 56 .. 02:04:02 2,972
1317890 사별남 아들이 한 말 15 재혼결정사 01:53:20 3,022
1317889 정용화 왜케 못생겨졌나요?? 5 오잉 01:45:35 2,485
1317888 당선 10일 만에 발 빼는 오세훈?..부동산 공약 공수표 될 우.. 10 피노키 오 01:27:25 1,312
1317887 박스떼기 준비중?(feat 경기도) 8 아서라 경기.. 01:25:30 1,035
1317886 스트레스 만땅이라 넷플잼난거 추천좀해주세요 3 ........ 01:21:04 649
1317885 계약금 포기해보신분 있나요? ...... 01:06:18 589
1317884 허리가 아플땐 4 궁금 00:59:28 829
1317883 아파트 팔아서 후회가 너무되요 11 진짜난리 00:56:27 4,219
1317882 어리석음 8 ... 00:47:52 723
1317881 공항가는길 누가 먼저 좋아하게 된건가요 2 . . . 00:39:15 1,595
1317880 공무원 그만 두고 대기업 들어간거 후회 되요 10 ㅇㅇ 00:38:11 3,490
1317879 유연히 보게된 유투브 주식체널 7 와~~ 00:36:29 1,6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