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에게 요강을 사주는거 어떨까요??

.. | 조회수 : 1,794
작성일 : 2011-10-31 20:45:02

예전에도 한 번 올렸는데요..

분유통을 변기대신 쓰는 아이예요..

아직 화장실 변기는 무섭다고 싫대요..

집에 포티 뭐시기 하는 유아용 변기 있는데 그건 또 불편한가보더라구요..

분유통을 쓰니 분유통 소재가 함석인가 그렇죠? 하튼 자꾸 녹이 슬어서요.. 스텐리스로 된걸로 사줄까 하는데..

어떨까요??

 

지금은 혼자 분유통에 싸고 그걸 변기에 버리고 물 내리고 수도 틀어서 분유통 닦아서 제자리에 놓고 있답니다..

귀엽죠? 37개월이예요..

IP : 222.121.xxx.183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돌
    '11.10.31 8:46 PM (116.37.xxx.214)

    화장실 변기를 좀 유아틱하게 꾸며주시고 무섭지 않다는 것을 어필해주시는게 더 빠르지 않을까요?
    어차피 사도 얼마 못쓸꺼 같긴 한데...

  • ..
    '11.10.31 8:51 PM (222.121.xxx.183)

    그럴까요?? 만원 정도 하길래 하나살까?? 이러고 있었네요~

  • 2. ..
    '11.10.31 8:47 PM (125.152.xxx.5)

    엄마 깨우라고 하세요.

    조금만 있음 알아서 화장실 가서 볼 일 보던데....

  • 원글
    '11.10.31 8:50 PM (222.121.xxx.183)

    밤이라 무서운게 아니고.. 그냥 변기에 앉아서 하는게 무섭대요..
    그리고 잘 안나오나봐요. ^^
    밤에는 기저귀 채우기는 하는데 밤에는 쉬 안하더라구요..

  • 3. ...
    '11.10.31 8:53 PM (112.187.xxx.134)

    엄마아빠 능가하는 모습 보여주는건 어떨까요? 저희애가 지금은 32개월인데 두돌 지나면서부터 변기에 아기변기 올리고 응가해요.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여주는것도 좋은 교육인거같아요.

  • 4. 친구모습보여주기
    '11.10.31 9:41 PM (115.143.xxx.81)

    친구나 친척..아이 비슷한 또래(2살정도 차이)가
    화장실 변기에 쉬야하는걸 보여주시면 어떨까 싶은데요..
    애들은 어른이 암만 시범보여도 안하는데 비슷한 또래가 하면 따라하더라고요...

    둘째(36개월)녀석이 화장실변기 무서워 했는데..
    요즘은 형아랑 둘이서 화장실변기에 같이 쉬야한다고( + 만든다고;;;;;; )
    신이 났네요 ^^;;;;;;;;

    큰애는 절대 서서 쉬 안했는데...(엉덩이가 닿아야 안정감을 느끼는듯..;;)
    요즘은 또 앉아서 안한다고 난리난리 ㅋㅋㅋㅋ
    그냥 쉬는 잘 가리니 그러려니 냅두니깐 나중엔 알아서 잘 하네요...

    글구 분유통 말구 플라스틱통^^;추천요 ㅎㅎㅎㅎㅎ 녹안슬어요 ^^;;;;;;

  • 5. 샤랄라
    '11.10.31 9:49 PM (112.186.xxx.118)

    저희 36개월 되어가는 딸아이도 변기를 무서워했어요 ^^
    길냥이 밥을 매일 같이 주거든요. 변기도 배가 고픈데 어쩌지. 했떠니..
    변기는 응가랑 쉬밖에 못 먹는다고 했죠.. ㅋㅋ 그랬더니 변기 사용을 하더라구요..
    매일같이.. 변기야 밥 많이 먹어 ㅋㅋ 이럼서요.. 아침에는 아빠가 주고 낮에는 엄마가.. 저녁에는 딸아이가 ㅋㅋ 맨날 길냥이 밥주면 변기 밥 주러 가야한다고..ㅋㅋ

  • 6. ..
    '11.10.31 10:09 PM (175.124.xxx.46)

    변기 밥준다니, 샤랄라님 창의성높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069 저 사람이 들고있는거 명품 샤*백 맞죠? 봐주세요 01:50:21 115
1227068 만두패딩 다시 유행 안하나요? 1 ㅌㅌ 01:42:41 140
1227067 지금 sbs...수지김 간첩 조작 사건 ㅠㅠ ㅠㅠ 01:39:44 153
1227066 아이아빠가 아이보험금을 받게될것같아요.. 11 ... 01:31:21 750
1227065 특이한 취향분들 계신가요 11 .. 01:21:45 364
1227064 아이유 스케치북 보고 드는 생각.. 9 01:19:58 1,027
1227063 콘서트 다 제쳐두고 금보라 직설 보네요 9 ... 01:08:02 1,017
1227062 33살부터 임신 가능성이 꽤 떨어진다는게 사실인가요? 2 .. 01:06:05 416
1227061 해바라기센터 국정원같은 곳 이거 아셨어요!! 6 뿌리깊은.... 01:00:50 714
1227060 집에 꼭 책이 있어야 할까요 9 ..... 00:57:15 628
1227059 귀신 무서워서 혼자 못자는 남편 3 내팔자야 00:57:01 763
1227058 부모님이 반대하는대도 합격하는 분 있나요? 2 xx 00:53:41 501
1227057 재즈 보컬리스트 '웅산'의 가피 이야기 1 웅산 00:51:51 492
1227056 돈 각자 관리는 대체 어떻게 하는거에요? 10 어떻게 00:48:26 601
1227055 화장품 가격차이 선물용 00:35:16 283
1227054 광화문에 나갔다와도 될까요? 코로나 1 ㅡㅡ 00:30:28 571
1227053 말을 잘하려면 어떻게 하면 될까요. 8 .. 00:24:38 800
1227052 새로 친해진 아이 친구 엄마가 17 궁금 00:22:44 2,580
1227051 체포된 10대들 사진 모음.jpg 14 ㅠㅠ 00:18:52 3,354
1227050 육개장 주문할곳 추천 부탁드려요 3 쌀쌀 00:17:02 517
1227049 답변 좀 부탁드립니다.ㅡ광명역 혹은 서울역에서 인천공항1터미널로.. 3 인천공항 1.. 00:15:34 280
1227048 개그맨 김철민씨 개 구충제 중단했네요 3 ㅇㅇ 00:11:15 2,766
1227047 박사따고 삼성전자 연구원으로 들어가면 연봉이 어느정도 21 되나요? 00:10:37 2,088
1227046 미간이 너무 가려워요 1 ㅇㅇ 00:04:18 367
1227045 오늘 무슨 날인가요 콘서트 2개 11 ... 00:02:37 1,3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