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이에게 요강을 사주는거 어떨까요??

.. 조회수 : 1,808
작성일 : 2011-10-31 20:45:02

예전에도 한 번 올렸는데요..

분유통을 변기대신 쓰는 아이예요..

아직 화장실 변기는 무섭다고 싫대요..

집에 포티 뭐시기 하는 유아용 변기 있는데 그건 또 불편한가보더라구요..

분유통을 쓰니 분유통 소재가 함석인가 그렇죠? 하튼 자꾸 녹이 슬어서요.. 스텐리스로 된걸로 사줄까 하는데..

어떨까요??

 

지금은 혼자 분유통에 싸고 그걸 변기에 버리고 물 내리고 수도 틀어서 분유통 닦아서 제자리에 놓고 있답니다..

귀엽죠? 37개월이예요..

IP : 222.121.xxx.183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돌
    '11.10.31 8:46 PM (116.37.xxx.214)

    화장실 변기를 좀 유아틱하게 꾸며주시고 무섭지 않다는 것을 어필해주시는게 더 빠르지 않을까요?
    어차피 사도 얼마 못쓸꺼 같긴 한데...

  • ..
    '11.10.31 8:51 PM (222.121.xxx.183)

    그럴까요?? 만원 정도 하길래 하나살까?? 이러고 있었네요~

  • 2. ..
    '11.10.31 8:47 PM (125.152.xxx.5)

    엄마 깨우라고 하세요.

    조금만 있음 알아서 화장실 가서 볼 일 보던데....

  • 원글
    '11.10.31 8:50 PM (222.121.xxx.183)

    밤이라 무서운게 아니고.. 그냥 변기에 앉아서 하는게 무섭대요..
    그리고 잘 안나오나봐요. ^^
    밤에는 기저귀 채우기는 하는데 밤에는 쉬 안하더라구요..

  • 3. ...
    '11.10.31 8:53 PM (112.187.xxx.134)

    엄마아빠 능가하는 모습 보여주는건 어떨까요? 저희애가 지금은 32개월인데 두돌 지나면서부터 변기에 아기변기 올리고 응가해요.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여주는것도 좋은 교육인거같아요.

  • 4. 친구모습보여주기
    '11.10.31 9:41 PM (115.143.xxx.81)

    친구나 친척..아이 비슷한 또래(2살정도 차이)가
    화장실 변기에 쉬야하는걸 보여주시면 어떨까 싶은데요..
    애들은 어른이 암만 시범보여도 안하는데 비슷한 또래가 하면 따라하더라고요...

    둘째(36개월)녀석이 화장실변기 무서워 했는데..
    요즘은 형아랑 둘이서 화장실변기에 같이 쉬야한다고( + 만든다고;;;;;; )
    신이 났네요 ^^;;;;;;;;

    큰애는 절대 서서 쉬 안했는데...(엉덩이가 닿아야 안정감을 느끼는듯..;;)
    요즘은 또 앉아서 안한다고 난리난리 ㅋㅋㅋㅋ
    그냥 쉬는 잘 가리니 그러려니 냅두니깐 나중엔 알아서 잘 하네요...

    글구 분유통 말구 플라스틱통^^;추천요 ㅎㅎㅎㅎㅎ 녹안슬어요 ^^;;;;;;

  • 5. 샤랄라
    '11.10.31 9:49 PM (112.186.xxx.118)

    저희 36개월 되어가는 딸아이도 변기를 무서워했어요 ^^
    길냥이 밥을 매일 같이 주거든요. 변기도 배가 고픈데 어쩌지. 했떠니..
    변기는 응가랑 쉬밖에 못 먹는다고 했죠.. ㅋㅋ 그랬더니 변기 사용을 하더라구요..
    매일같이.. 변기야 밥 많이 먹어 ㅋㅋ 이럼서요.. 아침에는 아빠가 주고 낮에는 엄마가.. 저녁에는 딸아이가 ㅋㅋ 맨날 길냥이 밥주면 변기 밥 주러 가야한다고..ㅋㅋ

  • 6. ..
    '11.10.31 10:09 PM (175.124.xxx.46)

    변기 밥준다니, 샤랄라님 창의성높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7482 우리나라가 치안이 좋은 이유가 뭘까요? ..... 18:10:58 11
1317481 일본 방사능 오염수 규탄 택배 차량 등장 1 !!! 17:55:11 178
1317480 결혼 20년 이상이면 얘기가 길어지면 6 ㅡㅡ 17:54:19 562
1317479 메밀냉면 vs 곰탕 - 어떤 게 더 소화가 잘 될까요? 5 소화 17:50:33 169
1317478 다른 치과 갔다온지알수있나요? 1 이빨 17:46:55 464
1317477 전기주전자 10년 썼으면 바꿔야 할까요? 2 .... 17:43:48 251
1317476 해외인데 과외 선생님 교통비 관련 4 동글이 17:35:55 294
1317475 (조선기사) “지금 아파트 잘못 사면 곡소리 난다” 14 ㅅㅅ 17:35:17 1,209
1317474 가스라이팅이란 말이 사회적으로 퍼진 계기가 있었나요 12 ㅇㅇ 17:33:29 869
1317473 수전에서 물이 나오는데요. 17:29:06 191
1317472 와 밀가루 끊었더니 생리하네요 14 밀가루인형 17:20:03 2,209
1317471 아들 얼굴의 마스크 흔적 없어질까요? 5 마스크 17:16:51 686
1317470 1주일 5번 술 마시는 남편 11 17:14:57 885
1317469 후쿠시마에서 거리가 멀다는 일본지역 13 .. 17:11:31 833
1317468 토요일에 헬스장가면 좀 그런가요? 11 유산소 17:08:09 764
1317467 유명떡집 영양찰떡 1 ㅎㅎ 17:07:48 724
1317466 급질)냉동 쭈꾸미로 샤브샤브 할건데요 4 ... 17:04:56 253
1317465 기억력이 좋아서 디테일하게 잘기억하면 똑똑한거죠? 11 ㅇㅇ 16:59:48 962
1317464 피곤한것도 병인가요..? 3 피곤 16:58:45 795
1317463 뿌린만큼 거둔다더니... 6 .... 16:57:33 935
1317462 드라코랑 비슷한 잎을가진 식물 알려주세요 3 ㅡㅡ 16:54:36 119
1317461 미국과 중국 싸움에 4 세계가 16:54:23 291
1317460 매트대신 이불요 2 .... 16:51:12 224
1317459 생리때 염색하면 안 좋을까요? 5 ㄱㄴ 16:48:57 567
1317458 옛날 미생에 선차장이 38세였는데 차장치고 되게 젊은거죠? 5 .. 16:48:29 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