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한두번 겪는 일 아니지만 부동산 말 부풀리기 좀 심한것 같아요.

부동산 유감..ㅜ.ㅜ | 조회수 : 1,752
작성일 : 2011-10-27 10:14:22

싱글이고 제 명의집에 살고 있지만 직장도 멀고

혼자 살기엔 넓은집이라 사는집 월세 놓고

직장 가까운 동네 다세대 원룸 전세 하나 얻어서 가려고 집보러 다니는 중이에요.

대학생때부터 자취했지만 부모님이 늘 신축 원룸으로 집을 얻어주셔서

오래되고 다른 사람이 살던집에는 살아본적이 없다가

집을 구입하면서 남이 살던집 돈때문에 수리 제대로 못하고 입주했다가

청소하느라 엄청 고생을 해서...

딱히 많이 더럽지는 않았지만 남이 살던집 청소가 만만치 않더라구요.

그래서 신축하거나 지은지 2~3년 이내의 원룸들 보여달라고 했어요.

어제 부동산에서 융자 없는 전세 있다고해서 집 깨끗하냐 물으니

그동네(용산구 청파, 숙대 인근) 거의 신축한 원룸들이고 3년정도된 건물들이라고..

저녁도 못먹고 부랴부랴 갔죠.

1시간 30분동안 4집을 돌아봤는데

4집중 3집이 지은지 족히 15년도 넘어보이는곳들...

딱 한군데만 깨끗한집이었지만 위치가 지하철에서 20분은 넘게 떨어져 있는집..

싱크대나 화장실 상태, 건물 외관 보면 다세대 건물 몇년 됐는지 제가 알거든요.

학생때부터 원룸 많이 살아봤기 때문에...

빨간 벽돌 외관의 한눈에 보기에도 건축한지 10년 넘어 보이는..

제가 가장 최근에 살았던 원룸 2002년도에 완공했지만 대리석 자재 외관이었거든요.

빨간 벽돌 외관이면 지은지 15년은 더 됐을거게요.

싱크대는 요즘 사용하지 않는 15년전 제가 처음 자취할때 사용했던 그런 싱크대...

낡은 화장실...ㅜ.ㅜ

10년은 됐음직한 낡은 냉장고와 세탁기..

원룸 많이 보러 다녀서 아는데 신축 3년이면 거의 드럼세탁기에 새것같은 상태의 냉장고에요.

어제 한시간 반동안 부동산 실장님도 고생 많이 하셨는데...

제가 처음부터 깨끗한집 얘기를 했는데 왜 3년된 집들이라고 그러셨는지...ㅜ.ㅜ

집이 낡았다고 저렴하지도 않았어요.

그쪽 동네야 워낙 집값이 비싼건 알지만 아주 낡은 수리안된 원룸 전세가가 8천~8500만원...

직장 근처 다른동네 신축 원룸도 얼마전 봤는데 거긴 융자가 있어서 계약 안했지만

성북구나 종로구 지금 막 신축한 원룸들 천정형 신식 에어컨에 드럼세탁기 옵션 있어도 전세가 6천정도거든요.

방이 작기는 하지만....

그런곳중 융자 없는집 찾기가 힘들어서 그렇긴하지만...

집 구하기 힘드네요.

IP : 114.207.xxx.153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진짜
    '11.10.27 10:18 AM (112.168.xxx.63)

    솔직히 집 같지도 않은 곳을 비싸게 전,월세 주는 사람들 보면 양심도 없다 싶어요.
    저도 원룸 돌아 다니면서 살펴보면 정말 오래되고 낡고 지저분한데 전세금은 비싸요.
    손바닥만한 곳이 몇쳔씩..
    정말 황당해요.

  • 2. 일단
    '11.10.27 10:34 AM (121.169.xxx.85)

    일단 용산구 숙대 입구쪽은 새로 지은 집이 거의 없어요
    그리고 집값이 비싸다는건...그게 그쪽 시세니 어쩔수 없는거구요,,,
    그래도 내놓자마자 집이 나간답니다...교통도 좋고 학교앞이고 해서요...

  • 3. 그냥
    '11.10.27 11:37 AM (121.165.xxx.72)

    오피스텔 들어가셔야 할꺼 같네요. 원글님 분위기상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9265 82하면서 오랜만에 웃어보는 글이네요 오랜만에 15:19:32 56
1399264 건조기 드라이시트 뭐 쓰시나요? 1 건조기 15:14:14 65
1399263 옛날 경양식 집에서 팔던 메뉴로 창업하면 어떨까요? 8 돈까스 15:12:22 221
1399262 욕실매트 금방 물이 빠진다고 하셨는데요 차츰 15:12:04 53
1399261 ㅇㅇㅇ ㅇㅇㅇ 15:10:57 42
1399260 영양제 아연 반짤라서 먹어도 되나요? 1 지나가리라 15:08:04 86
1399259 경희대 쌀국수집 다녀왔어요~ 2 의정부에서 15:07:10 399
1399258 강아지 눈병...일산 동물병원 추천해주세요... 3 해피맘 15:05:57 43
1399257 아이 치아 교정 안하면 어떻게 되나요? 2 교정이요 15:01:16 223
1399256 요즘 학교에서는 아이큐 검사 안 하죠? .. 14:59:30 52
1399255 교학사, 노무현 재단에 도둑사과 하려다 쫒겨나 4 기레기아웃 14:57:12 542
1399254 [단독]'이미숙의 카드였다?' 장자연, 비극의 시작(2편) 9 .. 14:56:10 1,351
1399253 베어풋 어때요..? (족저근막염 관련) 3 dfdggg.. 14:55:57 184
1399252 오이무침 할 때 같이 넣으면 좋은 채소 좀 가르쳐주세요 7 요리 14:55:20 265
1399251 걷기가 두뇌운동인거 아시나요 4 운동하자 14:53:47 947
1399250 나경원이는 악에 똘똘 뭉친여자 같아요 9 ..... 14:52:12 348
1399249 독서실 운영하시는 분들 계신가요?조언이 절실히 필요해요ㅠㅠ 48세 14:51:46 256
1399248 아빠를 이해 못하겠어요. 2 ........ 14:46:09 345
1399247 일리윤 마스크팩 아시는분 관리 14:42:57 130
1399246 무릎치료를 받았는데요 잘 아시는 분 봐주세요 1 무릎 14:42:02 197
1399245 [단독]지열발전 지진 유발 박근혜 정부 알았다 5 못된것들! 14:36:54 390
1399244 인도네시아 가루다항공, 'B737 맥스 8' 49대 주문 취소하.. 1 뉴스 14:35:17 522
1399243 독수리 기독학교 아세요? 3 .. 14:29:12 425
1399242 요즘 송곳을 다시보는데 2 ........ 14:23:55 344
1399241 아이 핸드폰 번호이동에 새폰 구입하면서 예전번호를 해지 못한경우.. 2 아까운 14:23:24 1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