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대 초반 나이에 독감주사 맞나요?

독감 조회수 : 2,299
작성일 : 2011-10-18 23:12:34

엄마 아빠는 독감주사 맞는다면서

저도 같이 맞자고 하시는데...

 

30대 초반의 나이에도 독감 주사 맞나요??

 

날씨가 추워지면

감기를 한두차례 앓고는 합니다만..

참, 성인이 되고나서 두세번 독감에 걸려보긴 했습니다.

 

제가 걱정인 것은,

혹시 한번 맞으면 평생

매번 맞아야 하는 것 아닌가 싶어서요..

지금껏 안 맞고 잘 살아왔는데 말이죠.

IP : 175.124.xxx.130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는님
    '11.10.18 11:28 PM (121.167.xxx.51)

    나이는 상관없죠 저 40대 초인데 아이랑 같이 맞았습니다 미리미리 대비하는거죠~

  • 2. 저는...
    '11.10.18 11:34 PM (121.140.xxx.185)

    주사가 무서워 맞지 않는데 두 아이의 엄마인 제 친구는 매년(30대 중반) 맞더군요.
    윗분 말씀처럼 예방 차원이라고 해요.
    저는 바늘이 무서워서...;;

  • 3.
    '11.10.18 11:49 PM (115.17.xxx.200)

    30초지만 애들 있어 같이 맞아요
    혹시 서로 전염될수있으니..

  • 4. 음...
    '11.10.19 12:23 AM (122.32.xxx.10)

    저는 40대초인데, 아이들이랑 같이 가서 맞아요. 매년 맞았습니다.
    혹시 제가 걸리면 저는 그냥 넘어갈 수 있지만, 애들한테 옮길까봐서 맞습니다.

  • 5. 플럼스카페
    '11.10.19 2:32 AM (122.32.xxx.11)

    독감 걸려보셨나요? 안 걸려보시면 말을 하지 마세요. ㅠㅠ

  • 6. ...
    '11.10.19 9:36 AM (125.177.xxx.148)

    남편이 독감 걸려서 거의 죽다 살아난 모습을 본 이후로, 가을 바람만 불면 바로 온 식구가 가서 독감 맞습니다. 독감 무섭더이다.

  • 7. 라이너스의 담요
    '11.10.19 10:56 AM (125.186.xxx.76)

    저두 그저께 딸아이랑 가서 같이 맞았어요.

  • 8. 클레오
    '11.10.19 11:25 AM (123.199.xxx.195)

    전 엄마 아빠가 매년 맞으시길에 두번인가 따라가서 맞았는데 작년부터는 안 맞았어요.맞으러 가니 거의 노인들이나 애랑 같이 온 애엄마들이 많더라구요...전 독감걸린적도 없고 차로 다니고 하다보니 감기도 잘 안 걸리고 해서 안 맞았네요..독감은 나이드신분이 맞거나 유아들 있는 엄마들이 맞는게 맞는거 같아요..그러나 감기 잘 걸리고 하면 맞는것도 괜찮을듯 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6765 코스피가 4100까지 간다는 의견이 있던데... 1 ㅇㅇ 01:50:43 79
1316764 적극적이지 못한 성격에 눈물나요 5 01:34:41 217
1316763 커피를 마시면 소변이 안나와요 2 .. 01:17:25 234
1316762 날씬한 사람들은 정말 안먹네요? 8 .... 01:15:50 737
1316761 강아지에게 고마운 마음 7 111 01:08:25 325
1316760 정인이 양부모 변호사 참 어이없네요 5 ㅁㅁ 00:59:26 990
1316759 액체세제 세척력 비교 최신판 7 때가쏘옥 00:52:16 572
1316758 분당, 서초 헬스장 코로나 발생이 이상하다는 글 그새 지웠네요... 11 왜그래요 00:46:56 1,134
1316757 고2-과학자습서 추천 좀 해주세요. 1 ;;; 00:45:22 106
1316756 아기앞에서 친정엄마에 대한 호칭문제요 46 ㅇㅇ 00:40:36 961
1316755 도대체 코로나를 어떻게 잡겠다는거죠? 28 00:38:25 1,177
1316754 노래방 갈 수 있는 건가요? 2 가수 00:35:29 247
1316753 온라인 세상은 무서워요. 서예지 인성 폭로 (판) 2 ㅇㅇ 00:33:48 1,603
1316752 넷플 재미있는거 순으로 추천부탁드려요. 7 드라마 00:32:13 480
1316751 정인이 양모에 사형 구형 ㅇㅇ 00:24:52 437
1316750 오늘 유퀴즈 나태주 시인 편 참 좋았어요. 2 ㅇㅇ 00:24:09 779
1316749 남편의 제안 13 19금 00:24:04 1,222
1316748 듣고 보니 기분이 나쁘네요 리얼돌. 7 .. 00:16:49 1,300
1316747 키 155, 48kg이 날씬한 건 아니죠? 20 아닌디 00:13:47 1,875
1316746 아이들하고 저녁에 잠깐 이야기할때 젤 행복해요 5 456 00:08:29 673
1316745 박원순 서울시, 시민단체 5년간 7천억원 지원 보도는 '거짓' 10 죽일놈들 00:07:46 677
1316744 82의 디어문으로 추정되는 사람 14 .. 00:07:39 771
1316743 남편한테 정말 사소한데에서 화가나요 23 ... 00:06:13 2,001
1316742 눈이 약해서 그런건가요 1 나만 00:01:53 370
1316741 아이들에게 원없이 소리지르고 화를 냈어요 7 ㅁㅁ 2021/04/14 1,2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