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대 초반 나이에 독감주사 맞나요?

독감 | 조회수 : 2,295
작성일 : 2011-10-18 23:12:34

엄마 아빠는 독감주사 맞는다면서

저도 같이 맞자고 하시는데...

 

30대 초반의 나이에도 독감 주사 맞나요??

 

날씨가 추워지면

감기를 한두차례 앓고는 합니다만..

참, 성인이 되고나서 두세번 독감에 걸려보긴 했습니다.

 

제가 걱정인 것은,

혹시 한번 맞으면 평생

매번 맞아야 하는 것 아닌가 싶어서요..

지금껏 안 맞고 잘 살아왔는데 말이죠.

IP : 175.124.xxx.130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는님
    '11.10.18 11:28 PM (121.167.xxx.51)

    나이는 상관없죠 저 40대 초인데 아이랑 같이 맞았습니다 미리미리 대비하는거죠~

  • 2. 저는...
    '11.10.18 11:34 PM (121.140.xxx.185)

    주사가 무서워 맞지 않는데 두 아이의 엄마인 제 친구는 매년(30대 중반) 맞더군요.
    윗분 말씀처럼 예방 차원이라고 해요.
    저는 바늘이 무서워서...;;

  • 3.
    '11.10.18 11:49 PM (115.17.xxx.200)

    30초지만 애들 있어 같이 맞아요
    혹시 서로 전염될수있으니..

  • 4. 음...
    '11.10.19 12:23 AM (122.32.xxx.10)

    저는 40대초인데, 아이들이랑 같이 가서 맞아요. 매년 맞았습니다.
    혹시 제가 걸리면 저는 그냥 넘어갈 수 있지만, 애들한테 옮길까봐서 맞습니다.

  • 5. 플럼스카페
    '11.10.19 2:32 AM (122.32.xxx.11)

    독감 걸려보셨나요? 안 걸려보시면 말을 하지 마세요. ㅠㅠ

  • 6. ...
    '11.10.19 9:36 AM (125.177.xxx.148)

    남편이 독감 걸려서 거의 죽다 살아난 모습을 본 이후로, 가을 바람만 불면 바로 온 식구가 가서 독감 맞습니다. 독감 무섭더이다.

  • 7. 라이너스의 담요
    '11.10.19 10:56 AM (125.186.xxx.76)

    저두 그저께 딸아이랑 가서 같이 맞았어요.

  • 8. 클레오
    '11.10.19 11:25 AM (123.199.xxx.195)

    전 엄마 아빠가 매년 맞으시길에 두번인가 따라가서 맞았는데 작년부터는 안 맞았어요.맞으러 가니 거의 노인들이나 애랑 같이 온 애엄마들이 많더라구요...전 독감걸린적도 없고 차로 다니고 하다보니 감기도 잘 안 걸리고 해서 안 맞았네요..독감은 나이드신분이 맞거나 유아들 있는 엄마들이 맞는게 맞는거 같아요..그러나 감기 잘 걸리고 하면 맞는것도 괜찮을듯 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30883 참 안변하네 계속 써먹네요 논두렁시계전략 4 물이고였네 20:03:53 99
1230882 코로나 라이브 실시간 44명이네요 6 zz 19:59:53 281
1230881 지금 달 옆에 별 이름 뭔지 아시는 분? 5 19:58:55 193
1230880 카드사 콜센터에서 아무리 잘해도 고객사는 못가겠죠? .. 19:55:39 145
1230879 돈 생기면요 1 ㅡㅡ 19:55:22 163
1230878 펌 한국의 보수가 자꾸 북한과 전쟁하고자 하는 이유 8 19:55:02 235
1230877 남편과의 위기를 어떻게 슬기롭게 대처하시나요. 1 지금 이순간.. 19:50:14 258
1230876 통일부장관, “김정은 사과 이례적" 8 ㅇㅇ 19:49:28 318
1230875 무릎염증 낫지않는 병일까요? 2 ㅇㅇ 19:49:27 173
1230874 항암 음식 추천 부탁드립니다 3 진이엄마 19:48:18 195
1230873 캠핑 담요? 소개 해주세요. 혹시 19:47:16 63
1230872 굳이 추석에 오겠다는 작은집 11 .... 19:46:37 772
1230871 bts1위 재탈환) 경악스럽다는 카디비 18 우웩 19:44:04 1,169
1230870 삶아서 파는 메추리알이요 5 ... 19:43:00 437
1230869 뷔페 상품권 연장 되겠죠 .. 19:42:02 92
1230868 나이 들수록 젤 꼴보기 싫은 사람이 남탓 하는 사람요 7 ,, 19:39:11 522
1230867 박지원 국정원장 " 감청 상 본인이 월북했다는 표현이 .. 7 ... 19:38:32 812
1230866 전우용 : 자기 낮짝이 ‘사람가죽’인지 만져봐야 할 겁니다. 4 ㅇㅇㅇ 19:38:23 326
1230865 국민대 소프트vs세종대 정보보호 5 ... 19:38:23 218
1230864 요가 못다니겠죠? 1 .. 19:37:38 294
1230863 김밥에 단무지 싫어하는 아이들 뭘로 대체하죠? 23 .. 19:36:00 734
1230862 떡국은 꼭 담가났다가 끊여야하나요~? 7 마른여자 19:35:58 409
1230861 영어수업하는 컴공과 6 고3맘 19:29:40 346
1230860 즉석복권에서 못 헤어나오겠 2 도박이이런거.. 19:27:12 347
1230859 국방부, 대한민국 극한직업 7 힘들어 19:26:51 2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