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식당에가보니

외식의 즐거운 추억, 쓰라린 경험을 진솔하게 털어놓기

제 목 : 연대앞 즉석떡볶이 뷔페 - 바오밥 이야기

| 조회수 : 7,728 | 추천수 : 0
작성일 : 2013-08-22 13:47:50

몇 달전에 인터넷 검색질 하다 알게 된 집인데 그 사이 거의 10번은 간 것 같습니다. ㅎㅎ

직장이 상암동인데 점심 때 버스로 15분 걸리는 거리라 먹고 싶은 날은 서둘러서 다녀오기도 하고 퇴근 길에 몇 명이 가서 생맥주 한 잔에 저녁으로 먹기도 하고 했어요.

즉석 떡볶이인데 안에 넣는 재료들 떡, 어묵, 대파, 콩나물, 깻잎, 삶은 계란, 각종 사리들을 본인이 골라서 넣고 소스도 4가지(고추장, 짜장, 카레, 토마토?) 뭐 이렇게 있어요.

튀김은 오징어링, 김말이, 작은 만두, 긴 만두 이렇게 4가지 있고 어묵꼬치탕이랑 밥도 볶아 먹을 수 있게 준비되어 있구요.

후식으로 아이스크림, 식빵(토스터, 잼), 쿠키.. 여기까지 해서 인당 5,900원이예요.

음료나 술 종류는 추가로 사 먹는 거구요.

선불로 계산하고 여기다 인당 1,000원씩 환경부담금을 현금으로 내야 하는데 다 먹고 떡볶이 냄비에 그릇들 다 넣어서 카운터에 가져다 주면 환경부담금은 돌려줍니다.

남기면 환경부담금 돌려받지 못하니까 모자라면 더 갖다 먹으면 된다는 마음으로 처음에 욕심 내지 말고 적당히 담아야 해요.

맛은 일단 떡볶이 자체도 신당동이나 신당동 스타일의 즉석 떡볶이 하는 다른 집들보다 더 낫다고 생각하구요.

압권은 튀김인데 비교적 기름이 깨끗한 것 같고 동네 분식점에서 여러번 튀겨서 기름 베어져나오고 그렇지가 않습니다.

아주 바삭하고 맛있어요.

저희 팀 직원들은 최소 1번 이상은 다 갔었는데 대체적인 의견이 튀김은 점심 때 더 맛있더라 입니다.

아마 점심 때는 새로 튀겨 나온거라 그런가봐요.

저녁엔 튀겨놨던 거랑 새 거랑 섞여 있고 그래서 식어 있는 것들도 많고 해서요.

게다가 사장님이 너무 친절해서 조금 미안하다 느껴질 정도이고 오래된 건물이긴 하지만 화장실도 그렇고 깔끔하게 관리하는 느낌이라 더 좋습니다.

떡볶이집이야 워낙에 흔하니까 이거 먹겠다고 멀리서 가실 것 까지는 없겠지만 근처 가시면 한 번쯤 가보시라고 권하고 싶네요.

찾아가는 방법은 2호선 신촌역에서 연대 가는 방향 왼쪽길로 쭉 가다가 맥도날드 앞에두고 좌회전해서 조금 더 가면 노란색 간판에 바오밥 이야기라고 있어요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써니맘1
    '13.8.22 5:32 PM

    와우 맛있겠네요. 꼭 가봐야겠네요

  • 2. 리인
    '13.8.22 6:10 PM

    떡볶이를 사랑합니다
    신촌에 가끔씩 갈일이 있는데,
    꼭 들려볼께요

    감사해요

  • 3. 햇살
    '13.8.23 9:18 AM

    와 정말 좋네요~
    저도 한번 가봐야겠어요!

  • 4. 그녀
    '13.8.23 12:36 PM

    저도 여기 가봤어요.
    환경부담금 때문인지 음식을 조금씩 가져다가 먹고 더 먹고 싶으면 먹고 하니까
    확실이 음식 낭비가 적은거 같아 좋더군요.

    사장님이 친절히 설명해주세요^^

    다만 지하이고 자리를 더 많이 만드려고 복층 구조로 한 것 같더라구요. 그게 약간 답답할 수 있을 거 같아요.
    후식?으로 아이스크림이랑 토스트 같은 것도 있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 5. 산숲
    '13.8.25 7:28 PM

    꼭 가보고싶어요 콩나물 넣은 떡볶이 맛있겠다

  • 6. 리소모
    '13.8.28 8:26 AM

    저도 꼭 가보겠습니다. 후기 감사합니다

  • 7. jessieee
    '13.9.7 12:36 AM

    와 집이랑 가깝고 완전 좋네요~ 감사합니다. 저도 조만간 방문 ㅋㅋ

  • 8. 연이
    '13.9.29 11:10 PM

    연대 앞...그리운 동네이네요. 가보고 싶어요

  • 9. 파란물고기
    '13.10.8 10:11 AM

    그사이 두번갔네요
    사장님 친절해서 좋아요 ㅋㅋ
    음식도 안남기고
    다먹으면 돈돌려받으니 기분 좋구요
    아이들은 가서 오뎅,과자,아이스크림만 먹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5142 [일산]눈꽃과 팥꽃이 만났을때(빙수) 4 무수리 2013.08.26 4,663 0
5141 반월저수지 위니스의 정원 1 리니리니 2013.08.26 6,073 0
5140 삼청동 병우네 5 치즈케잌 2013.08.24 6,516 0
5139 경복궁역 열정감자~~ 6 에이프릴 2013.08.23 6,379 0
5138 남해~ 부산횟집 물회 맛나요~ 2 레사 2013.08.23 5,029 0
5137 연대앞 즉석떡볶이 뷔페 - 바오밥 이야기 9 SilverFoot 2013.08.22 7,728 0
5136 익산 맛집 귀빈정 여행기 ! 맛집탐방기 2013.08.21 12,547 0
5135 논현동 미정국수 2 유봉쓰 2013.08.20 4,876 0
5134 강강술래 고양점 2013.08.19 5,310 0
5133 부산에서 유일하게 참숯 로스팅기가 있는 커피 전문점, 카페느루 1 오빠야 2013.08.18 4,377 0
5132 마포 공덕 이태원 홍대 맛집 정리 14 갤러리스트 2013.08.18 18,455 0
5131 대학로 주민의 식당 소개 19 딸기가좋아 2013.08.16 10,593 2
5130 뉴욕 맨하탄 한식당 가온누리 7 에스더 2013.08.16 7,825 0
5129 백운호수 황토장어 3 리니리니 2013.08.15 7,359 0
5128 일산에 일식집 1 따로또같이 2013.08.12 4,386 0
5127 스테이크 리필- 메르까도 너무 별로네요 봄바람2 2013.08.09 3,039 0
5126 유명한 횟집 '*마을'의 피묻은 광어회 1 동글 2013.08.08 4,457 0
5125 진짜 기가막히네요 2 기가막혀 2013.08.07 5,593 0
5124 가든에서 바베큐와 맥주~ 3 작은복숭아 2013.08.07 6,351 0
5123 [도곡국수맛집] 비오는 날 더 땡기는 납작만두와 비빔국수 ★★★★☆ 서리보울! 3 샤론황 2013.08.05 6,768 0
5122 신반포 경남상가 '드래꽃' 한정식집 1 엘로그린 2013.08.05 9,387 0
5121 한옥 인테리어 속의 작은 이태리 레스토랑, 삼청동 대장장이 1 작은복숭아 2013.08.04 5,959 0
5120 봉피양 인천공항, 봉피양 이름걸지 말고 그냥 한식집으로 가길.. 5 김미우미우 2013.08.03 6,927 0
5119 부천시청역 갑니다. 점심 먹을 곳 추천이요 1 나연맘 2013.07.31 3,992 0
5118 연남동 툭툭 누들타이 6 심심한동네 2013.07.30 8,01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