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처음 올려보는 보온 도시락사진입니다^^

| 조회수 : 8,934 | 추천수 : 5
작성일 : 2023-10-07 00:32:57

안녕하세요~~

몇번  올리려다 실패하고 폰으로도 올릴 수

있다해서  잘 올라갈 지 모르지만

용기내어 올립니다^^

다음달이 벌써 수능이네요

오늘 폰을 보다가 발견한 도시락사진들~

2년전  수능을 앞두고 보온 도시락을 사서 

연습겸 독서실에 가져간 도시락들입니다

열심히 연습했는데 

항상 국어 1등급이던 아이가 그 날 국어 화작을 

본인 예상시간보다 더 걸리며 망치고 ㅠㅠ

아이는 도시락을 손도 못대고  물만 마셨어요 

배가 하나도 안 고팠지만   밥 먹고 졸릴까봐 밥을 못었다고 ...그리고는  3교시에 정신줄 잡고 ㅎㅎ

영어를  잘 보고 최저 맞춰서 대학을 갔네요

도시락 사진을 보니 그 날 수능 끝나고 

나온던 아이 얼굴이 떠올라 

눈물 찌끔 흘리다 글 올려 봅니다

수능앞 둔 가정들 모두 힘드시겠지만 화이팅~)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Mate_Real
    '23.10.7 3:18 AM

    와우 하나 같이 다 먹음직스러워요

  • 로젤리나
    '23.10.8 12:26 AM

    맛은 별로 인걸로 기억합니다 ^^;

  • 2. hoshidsh
    '23.10.7 12:46 PM

    수능 도시락의 전형이네요. 엄마 사랑이 듬뿍 담겨 있어요.
    특히 밥을 정말 맛있게 지으셨어요. 흑미밤밥만 먹어도 맛있겠어요.
    3교시에 정신줄 잡기까지 자녀분이 느꼈을 암담함도
    상상이 갑니다. 도시락 사진 보며 눈물 나는 마음도요..

    입시를 끝내고도 저는 대치동 근처만 가면 아직도 가슴이 뻐근해져요. 아이는 세 번의 수능 시험장을 나오면서 이제 두 번 다시 이 시험장에는 안 오겠다고 결심했다고 하더군요.

    올해 수능 치르는 자녀 두신 분들,
    다들 좋은 결과 있으시기를 기원해요.

  • 로젤리나
    '23.10.8 12:30 AM

    저도 학원가만 지나가면
    제 능력에는
    아이가 하나라서
    정말 다행이라고 되새기곤 합니다^^;
    고생많으셨어요^^

  • 3. 시간여행
    '23.10.7 5:45 PM

    키톡에 사진 올리는게 정말 쉽지 않기때문에 성공하신것 박수드립니다~!!!
    2년전 추억이 담긴 따뜻한 도시락 이네요~
    그리고 수험생 자녀를 응원하시는 마음도 훈훈합니다^^

  • 로젤리나
    '23.10.8 12:34 AM

    시간여행님 응원 감사합니다
    항상 멋진 여행기 감사해요
    이번 케냐사진도 맘 속 깊이 간직하고
    꼭 한번 도전해 보고 싶습니다^^

  • 4. 딸기엄마
    '23.10.7 8:27 PM

    이렇게 정성으로 연습까지 하고 싸준 도시락을 정작 당일에 아이는 못 먹은 거네요.
    저도 작년에 사전연습 하고 잘 싼 도시락을 현관에 두고 가는 바람에 아이는 급하게 편의점에서 산 바나나 하나 먹고 시험 봤다지요 ㅜㅜ 다행히 수능은 대박이 났고 지금은 신입생입니다...
    끝이 좋으면 다 좋은 거죠. 수험생들 기운 내기를...

  • 로젤리나
    '23.10.8 12:35 AM

    수능대박!!
    신입생 어머니~
    고생많으셨어요^^

  • 5. 김여사
    '23.10.7 10:28 PM

    올해 수능 치뤄야하는 고3 큰아이 도시락 힌트 얻을까싶어 오랜만에 들어왔는데 마침 수능도시락 사진이 있네요~^^ 저도 스터디카페갈때 연습삼아 들려 보내봐야 겠어요.

  • 로젤리나
    '23.10.8 12:36 AM

    수능대박 나길 바랄게요^^
    화이팅~~~

  • 6. 행복여왕
    '23.10.7 11:28 PM - 삭제된댓글

    참고합니다

  • 7. 산딸나무
    '23.10.8 10:47 AM

    학생 때 생각나는 도시락들이에요.
    도시락 싸시는 모든 엄마들 존경합니다~
    그시절 우리 엄마도요

  • 로젤리나
    '23.10.8 3:04 PM

    맞아요
    수능도시락하나 싸려고 연습까지 하는데
    ㅎㅎ
    급식없었으면 ...생각만해도 싫으네요

  • 8. 각시둥글레
    '23.10.8 2:47 PM

    영양이 듬뿍 든 잡곡밥에 든 작은 조각같은 건 밤인가요?
    밥 하나에도 엄마 정성이 가득한 도시락
    아이가 많은 힘을 얻었을 것 같네요

  • 로젤리나
    '23.10.8 3:02 PM

    네 밤이에요
    아이가 어릴적부터 토를 너무 자주했는데
    밤이 위에 좋다고 해서
    젤 편한 방법으로 밤밥을 자주 했는데
    우연인지 토도 안하고 밥도 너무 잘 먹어
    지금까지도 자주 밤밥을 해먹고 있네요^^

  • 9. 콩민
    '23.10.8 4:05 PM

    도시락 너무 맛나보여요

  • 로젤리나
    '23.10.8 10:03 PM

    할 줄 아는게 없어서 ㅎㅎ
    맛도 ^^;
    82, 네이버보고 많이 참고했네요

  • 10. 챌시
    '23.10.8 8:53 PM

    힌트 주셔서 감사해요. 저도 수능 도시락을 4년만에 싸게 되네요. 그때 뭘 쌋는지
    기억도 없었는데 감사합니다. 그나저나 춥지안고 아이들 편안하게 치룰수 있었음 하네요.
    첫아이 수능 끝내고 절보고 뛰어나오던 그 짠한 모습이 생각나네요. 우리 모두 힘내요~~

  • 로젤리나
    '23.10.8 10:19 PM

    수능날 어렵게 월차를 냈는데
    아이가 수능 끝나고 나오면서 제 손을 꼭 잡는데
    그렇게 긴장하고 짠한 표정 처음이었어요
    오늘 안 왔으면 엄마 평생 후회 했을거라 말하니
    그제서야 씨익 웃으며 하루를 이야기해주더라구요

    둘째 수능 대박 나길 응원합니다
    (아이가 챌시 같은 고양이 키우는게 소원입니다^^)

  • 11. 로젤리나
    '23.10.8 10:18 PM - 삭제된댓글

    수능날 어렵게 월차를 냈는데
    아이가 수능 끝나고 나오면서 제 손을 꼭 잡는데
    그렇게 긴장하고 짠한 표정 처음이었어요
    오늘 안 왔으면 엄마 평생 후회 했을거라 말하니
    그제서야 씨익 웃으며 하루를 이야기해주더라구요

    둘째 수능 대박 나길 응원합니다
    (아이가 챌시 같은 고양이 키우는게 소원입니다^^)

  • 12. 2것이야말로♥
    '23.10.10 2:19 PM

    전 아직 아이가 중등 초등인데도,,
    이런 글만 보면 콧잔등이 시큰시큰합니다..
    올해 우리 수능보는 친구들 모두..
    마음안에 자신감만 가득안고 갔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화이팅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0898 고3 수능 응원밥상 58 쮸피루 2023.11.12 13,219 2
40897 165차 봉사후기 및 공지) 2023년 10월 대하3종(구이, .. 8 행복나눔미소 2023.11.10 3,745 6
40896 날라리백수 밥상 21 고고 2023.11.06 14,255 4
40895 이렇게도 먹어볼까 16 아큐 2023.11.05 10,455 3
40894 가을이 지나갑니다 14 juju 2023.11.05 7,422 4
40893 은행도 행복처럼 어쩌면 가까이에 30 쑥과마눌 2023.11.02 9,546 8
40892 출근 전 애들 저녁식사 6 뽀그리2 2023.11.01 7,058 3
40891 오랜만에 글쓰기 14 스콜라 2023.11.01 7,758 3
40890 시월의 마지막 22 메이그린 2023.10.31 9,240 3
40889 도시락과 빵등 17 고독은 나의 힘 2023.10.27 10,897 6
40888 단팥빵 좋아하세요? 올드머니룩 챌시도 있어요 30 챌시 2023.10.23 11,326 4
40887 그 후로 지금까지. 28 아큐 2023.10.22 10,067 5
40886 추수감사절 & 할로윈 20 ilovemath 2023.10.17 11,608 4
40885 최애는 김밥이죠 33 메이그린 2023.10.16 14,867 4
40884 소소한 음식사진들 올려봅니다.(고양이도 있어요!) 19 carpediem 2023.10.14 9,616 4
40883 164차 봉사후기 및 공지) 2023년 9월 낙지볶음과 사태찜 5 행복나눔미소 2023.10.13 4,236 10
40882 3대9년만의 생존인사 15 모니카 2023.10.11 10,683 4
40881 저도 보온도시락 올려봅니다. 17 유니 2023.10.09 10,444 6
40880 나도 김밥! 3 진현 2023.10.09 7,933 6
40879 나름 건강식 16 메이그린 2023.10.08 7,795 7
40878 방학특식 시리즈 21 쮸피루 2023.10.08 7,588 5
40877 처음 올려보는 보온 도시락사진입니다^^ 19 로젤리나 2023.10.07 8,934 5
40876 김밥 6 행복나눔미소 2023.10.06 6,284 3
40875 가을 문턱 5 코댁 2023.10.06 4,170 3
40874 비루한 음식사진과 추석맞이 챌토리랑이 수돌이 사진 16 챌시 2023.09.30 10,700 5
40873 아프리카 케냐 여행~ 22 시간여행 2023.09.30 5,313 5
40872 그냥 평범한 일상입니다 4 메이그린 2023.09.29 5,369 4
40871 2023년 추석인사 10 솔이엄마 2023.09.28 8,703 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