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개편이전의 자유게시판으로 열람만 가능합니다.

얄미운 친정 아빠~ㅜㅜ

임금님귀는당나귀귀 조회수 : 703
작성일 : 2009-09-28 10:26:01
말그대로 입니다.

이세상에 하나 밖에 없는 친정 엄마 5년전에 지병으로 별세하셨어요~

아빠 정정하시고 젊은 사람의 감각도 가지고 있고요(농담이나 은어..문자질 등등 ㅡㅡ)

연세가 현재 73세이세요~

첫번째 새 엄마와 헤어진후~

(엄마 돌아가신 해 말에 정식 급소개:우리 남동생 저 매우 당황-->그래도 내색안하

고 참음:이유:돌아가신 엄마 생각에 하루에도 몇번 눈물찍던 시절이였으므로 ㅋㅋ)

이번에 저희가 입주를 해요~

시댁에서는 2천만원정도 도와주시고~(잔금도 모질라요 우흣 부끄러워요 ㅠㅠ)

아빠께도 엄마 돌아가신 후 첨으로 손벌렸어요~


(손벌린 이유:남편의수입이 들쭉 날쭉...4개월전보다 100만원 작아지고 한 1년 지남 회복하고 싸이클이 있어요 ㅠㅠ)


전화드리니 아빠 당당하게 말씀하심^^~

"나 이번테 싼타페 현금 2500주고 뽑앗다.돈 읎다"

"헉 아빠 이번 첨 집사는건데 한 500만 빌...;;;"

"니집 시댁은 아들에게 제대로 집한태도 못해주고(저의 좀 많이 작게 시작했어요 3천만원대로 ㅋㅋㅋ)뭐하는 거

냐..이번에 좀 인심 쓰시지..나봐라 네 동생 장가 갈깨 억대 해줬다"

할말 없더군요^^;;;;

부끄럽기도 하고~

맞아요 남동생은 장가 밑천으로 한번 제대로 받고 지금 효자 노릇 잘하고 있어요~(직업도 대기업 연구원이에요)


저 예단비도 제가 받은 전세값의 3분의 1좀 안되는 돈 해갔거든요 ㅋㅋㅋㅋ

어쨋든 아빠가 그렇게 집문제로 맘에 담아두고 불만을 가지고 계신지 몰랐어요~

아차차...우리 아빠~대단하신 분이세요~~

이번에 두번째 여친이 생겼습니다.

첫번째 그분하고 헤어진지 1년도 안되었는데~

(동네에선 정정하고 돈좀 있다고 소문 났는데 문젠 재산의 양이 아니라 있어도 돈을 안푸시는 스타일이라 ㅡㅡ;;)

이번의 새 여친(?)전남편분과는 사별하신 분이라는데..

어째 첫인상이 불안합니다~(만나는 자리에서아빠 험담을 하더랍니다..그런데 그럴만도 하다는 ㅡㅡ;;)

우리 아빠 돈 절대 안푸시는 분인데~그분도 아빠의 쫀쫀하신 살림비 책정으로 3년 이상 못견딜듯한 분위기~
(그때는 제가 모시고 살고 싶어요..아빠가 무섭고 서운한점도 있지만 그래도 우리 아빠자네요;;ㅋㅋㅋ)



어쨋든~여기다 소리지르고 싶어요~

우리 아빠는 구두쇠래요~~~~~

여친 맨날 바뀐데요~~~~


임금님귀는 당나기귀~~~고래고래고래~


차 현찰로 다 사시면서 딸래미 500도 안꾸어주신데요~~~~

태어나서 첨으로 민망하게도 아빠가 얄미울수도(?)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참 그래도 냉장고 한대는 해주신다 합니다..기적이당 ㅋㅋㅋ^^


IP : 59.9.xxx.77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ㅎㅎ
    '09.9.28 3:31 PM (119.67.xxx.242)

    아들 억대 해주셨으면 500정도는 보태주셔도 되는뎅..
    많이 서운하셨겟어요..깍쟁이 아버님이신걸 어쩌겠어요..
    그래도 한번 더 졸라 보시는건 어떨지..ㅎㅎ
    냉장고는 해주신다니까 기대하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493749 아들 어금니가 두줄이네요.ㅠㅠ 3 치과문의 2009/09/28 340
493748 미국 h-mart 아시는분 꼭 좀 봐주세요. 20 왕눈이 2009/09/28 1,211
493747 도움 부탁드립니다. 자동차 2009/09/28 157
493746 돌기훌라후프 5 허리살고민 2009/09/28 600
493745 서울시내 재래시장 추천 3 맏며느리 2009/09/28 871
493744 추가요 1 둔녀 2009/09/28 206
493743 바람피는 아내..돈 사고치는 아내 누가 더 용서하기 힘들까요? 18 .. 2009/09/28 2,944
493742 쿡티비, 마이엘지 티비 보시는분 어떤지 알려주세요 6 ^^ 2009/09/28 1,137
493741 방과후 교사에 대하여.. 8 직장맘 2009/09/28 1,808
493740 9년된 침대가 삐그덕거리는데 1 침대 삐그덕.. 2009/09/28 415
493739 초등아이를 데리고 해외여행가려고하는데요.. 5 그래가자! 2009/09/28 542
493738 부부싸움이 장기화 될 것 같은 조짐 16 괴롭다 2009/09/28 1,636
493737 2009년 9월 28일자 <아침신문 솎아보기> 1 세우실 2009/09/28 160
493736 이런것도 입덧인가요? 괴로운이 2009/09/28 195
493735 여자생식기가 80% 훼손된 9살여아 폭행범 겨우 12년형 26 아동성범죄무.. 2009/09/28 1,719
493734 <급>쌀 20kg에 33600원이면 싼 건가요??? 9 .. 2009/09/28 827
493733 요실금 꼭 수술해야 하나요? 2 요실금 2009/09/28 597
493732 지금 제주도이신분~~ 3 혹시 2009/09/28 334
493731 에 관해 도움 좀 주세요 1 프로폴리스 2009/09/28 246
493730 돈이 남아돌고 있나요? 2 사랑이여 2009/09/28 705
493729 마스카라 안하고 나왔어요... 11 깜빡... 2009/09/28 1,446
493728 골반염 문의, 뱅뱅사거리 근처 산부인과 추천 부탁드려요. 2 골반염, 산.. 2009/09/28 1,251
493727 전업11년차 급여 100만원정도이면 괜찮을까요? 5 재취업 2009/09/28 1,217
493726 선생님 괴롭히는 학부모 6 케익 2009/09/28 1,174
493725 배즙 추천 이요~! 2 manim 2009/09/28 699
493724 선생님 선물 10 티칭 2009/09/28 1,150
493723 턱과 목 사이?에 덩어리가 만져져요(질문) 6 아파요 2009/09/28 1,258
493722 정중앙이랑 메뚜기 손톱에 왜 봉숭아물이 들어져있는지여? 3 2009/09/28 868
493721 흑마늘 밥솥에서 만들고 있는데 냄새가 정말 무지막지해요..원래 이런가요? 7 zerin 2009/09/28 1,073
493720 오쿠 자주 사용하면 전기세 얼마나 나오나요? 오쿠 2009/09/28 4,9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