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리빙데코

손끝이 야무진 이들의 솜씨 자랑방

제 목 : 일 중독 고독 냥이

| 조회수 : 6,494 | 추천수 : 5
작성일 : 2013-07-17 15:53:12

 

 

 

 

무료한 여름

(사실 전 좀 무료해 봤으면 소원이 없겠어요 ㅠ..ㅠ)

 

 

 

 

 

주인에게 착취 당하는 냥이

모자 사려~

 

너무 더워서 그래 ?

좀 적극적으로 팔아봐 !

 

 

 

 

 

 

 

 

모자 사쇼, 모자 사!

 

 

 

 

 

 

 

미니 모자들 구경하세요 !

실용성 제로 꽝 ! 그냥 미니 모자 귀여운 맛에 뜹니다.

딸래미 머리핀으로 만들어 줄려고요..

(얘가 머리핀을 머리에 꽂고도 가만히 있을 날을 기다리며....)

 

 

 

 

 

 

 

<상품 소개> 주의 사항, 필독 !!!

사진을 클릭하셔도 큰 이미지 안 나옵니다.

사진에서 마우스 왼쪽 클릭 하셔도 자세한 상품 소개 안 나옵니다.

사진 바로 누르셔도 바로 구매 창 뜨지 않습니다.

 

 

 

 

 

 


상품 1 우리 이제 바다 좀 가요_징그럽게 덥네

 

 

 

 

 

 

 

 

상품 2 모자챙  7월 바람에 나부껴_그 바람 좀 시원하니?

 

 

 

 

 

 

 

 

상품 3-A 밀짚 모자 챙 업그레이드 했네

상품 3-B 밀짚 모자 깔 업그레이드 했네

 

 

 

 

 

 

 

 

상품 3-C 오메 더워 가을 단풍 은제와

 

 

 

 

 

 

 

 

상품 4-A 영국 신사_잔 핑크 터치

상품 4-B 영국 숙녀_싸그리 핑크
 

 

 

 

 

 

 

 

상품 5 돈 없네걍 벙거지 모자_무형광_이래뵈도 중국산 아님

 

 

 

 

 

 

 

 

특별 기획 한정  1탄 <요정 사과 모자 > 

 

 

 

 

 

 

 

 

특별 기획 한정  2탄 < 착한 마녀 고급 모자 >

 

 

 

 

 

 

 

 

특별 기획 한정  3탄.........................<가...갓???>

 

 

 

 

 

 

 

 

이건 ......냥이나 쓰시오 ㅋㅋ

 

$@&$% @#@

 

 

 

이 모자들.............누가 사긴 사냐고요 ?

모르시는 말씀

 

 

 

 

 

 

 

저렴이 벙거지 모자 사이즈도 안 맞는데 사겠다고 우기는 손님

 

 

 

 

 

 

 

 

그라믄 싸구려 벙거지 말고 고급으로 가겠다고 급 변심하기도~

 

너 입술 더 두꺼워 보인다, 얘 !

 

 

 

 

 

 

 

그래 요정 같은 너, 요정같은 제품으로 더 멋지게 거듭나라 !

장사는 입에 발린 말을 좀 해야 합니다.

싸이즈 좀 안 맞네요...이런 말 하면 별로 매출에 도움 안 됩니다.

 

 

 

 

 

 


모자 가게 입소문이 퍼졌어요,

이제 유명인까지 끌어 들이는 냥이의 모자 가게 !

헉....이 뒤태의 주인은 ????

 

 

 

 

 

 

 

그 유명하신 루피 !

오, 센스 있으셔 멕시코 모자 집으셨네~

 

 

 

 

 

 

 

유명인의 더 유명한 친구, 패티까지 모자 구경 왔음 !!!

루피 고객님은 본인 등장 만화에 나오는 소품과

똑같은 모자라며 마법사 모자를 구매 하셨습니다.

 

패티 고객님은 본인 머리 크기 사이즈에 딱! 맞는

(저것 밖에 안 맞아, 패티 왕 머리 ㅋㅋ) 모자를 선택 구매 하셨습니다.

 

 

냐하하하하 장사 잘 됩니다~

 

모자만 잘 팔면 모하나요, 이 더운 여름에 시원하게 맥주 한 잔 할 여자 친구도 없습니다. 에혀~

 

 

 

 

 

 

 

 

 

 

그러던 어느 날 !!!!

 콩알만한 코끼리 소녀가 손톱 만한 모자를 사 갔습니다.

그러더니 매일 매일 냥이 오빠를 쫓아 다니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

(뭘 보고???)

 

 

 

저리가라. 나 아저씨다.

오빠, 오빠는 나의 이상형이예요 !!

 

 

 

 

 

 

아, 쥔짜, 난 태지형이 아니야.

(태지 오빠 미안, 그래도 내 마음 알지?)

어린 애는 싫타규 실여 실여

 

 

 

 

 

옵빠아아아..........

(에쮸 ,가리는 것도 많네)

 

 

 

 

냥이, 너 그래가가 은제 고독남 탈출할래 ?

 

 

 

 

 

 

ㅠ..ㅠ 오타가 있어 수정을 했더니 줄 간격이 춤을 춰요 ㅠ..ㅠ

2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털뭉치
    '13.7.17 3:58 PM

    우리 냥이를 쥔공으로 동화책 하나 냅시다.
    어른을 위한 동화책으로도 왔다네요.
    출판만 하면 난 1호 독자.

    거 출판사 다니는 횐님 뭐하셔요.
    어서 계약서 들고 열무김치님네로 고고씽.

  • 열무김치
    '13.7.17 4:18 PM

    ^^ 털뭉치님 댓글에 기분이 으쓱으쓱 합니다~
    코바늘 쥐고 뭉기적 거릴 때 나를 흘겨 보는 것만 같던 애 아빠의 얼굴이 잠시 스치네요 냐하하 고소고소

    그런데 냥이는 초기에 만든 것이라 일반 인형용 솜이 없어서 화장솜을...ㅋㅋ 넣었더니
    자꾸 몸이 허해져요, 머리도 점점 쭈글~ 배도 나날이 홀쭉 ㅋㅋㅋ은퇴해야 할라나봐요~
    그나마 아미네코가 좀 빈티가 나야 이쁜(?) 인형이라 그냥 둡니다.

  • 2. 눈대중
    '13.7.17 10:14 PM

    네네, 책한권 내세요. 저도 살래요~ㅋㅋㅋ
    갓은 정말 완전 멋있네요^^ 모자들은 사실 얼마나 작은지 상상이 안되요~

    혹시 모자 뜨시다 귀찮아지시면 할루미 치즈는 안뜨실라나?
    오늘 아침에 할루미 구워먹으면서 열무김치님 생각이 살짝 났는데.ㅋㅋㅋ

  • 열무김치
    '13.7.18 5:59 AM

    잘 지내시지요, 눈대중님 ?
    할루미와 열무 김치 !! ㅎㅎ 같이 먹어보고 싶네요~
    모자들은 5센티~7센티 가량 됩니다. 실도 아주 가는 것으로 떴어요, 눈이 아프더라고요 ㅎㅎ

  • 3. 규진
    '13.7.17 10:39 PM

    냥이이야기에 나혼자 힐링이 되는줄 알았는데
    힐링받는분이 여러분 계시는군요
    다음 편도 기다릴께요
    모자도 하나 사고파요

  • 열무김치
    '13.7.18 6:00 AM

    울 냥이가 힐링!까지 !!! ㅎㅎ 고맙습니다~~
    요 모자들은 사실은 너무 째까내서 쓸데가 없답니다 호호

  • 4. 예쁜솔
    '13.7.17 11:56 PM

    보라색 마녀모자 딱 제껀데...
    제 캐릭터가 마...아...녀...
    조카들이 제 차 보고 빨간 비짜루라고...ㅠㅠ

    재미있는 냥이 동화책 저도 사요~~~

  • 열무김치
    '13.7.18 6:01 AM

    예쁜솔 마녀님이셨군요. 빨간 빗자루 ㅋㅋㅋ 좋은 마녀신가요, 나쁜 마녀신가요 ?

  • 5. 밥퍼
    '13.7.18 11:11 AM

    재밌어요.... 따님 사진이 없어서 쪼꼼 아쉽네요 이쁜 얼굴도 보고싶은데... 다음편 또 기대할께요

    정말 책으로 내셔도 될듯해요....

  • 열무김치
    '13.7.18 2:20 PM

    재미있게 봐 주셔서 고맙습니다~ 밥퍼님 ^^

  • 6. 규진
    '13.7.19 12:25 AM

    모자보니 브롯치나 코사지로 넘 예쁠것같아서요
    전 뜨개질은 영 젬병이라...
    뜨개방으로 배우러 가야겠어요
    솜씨가 넘 부러워요
    공주도 넘 예쁘고

  • 열무김치
    '13.7.19 5:47 AM

    딸랑구 머리핀으로 만들어 줄려구요, 후배가 준 자동핀 몸체(?)가 여러개 있어서 모자를 한 번 붙여 볼까해요^^
    뜨개방에 가서 배우실 수 있으셔서 너무 좋으시겠어요. 모르면 바로 물어 볼 수 있는 곳 !!
    저는 독학하느라 진땀 꽤 쏟았습니다 -..-;
    즐거운 코바늘 화이팅입니다 ~~

  • 7. 행복S
    '13.7.21 11:28 PM

    작명 잘하시네요..
    바람에 나부껴! 싸그리 핑크! ㅋㅋ
    재주가 부럽기만 할 따름임돠~

  • 열무김치
    '13.7.22 2:03 AM

    왜 저렴이 쇼핑몰 웹 싸이트 보면 상품 이름들이 웃기고 황당하고 재미있더라고요 ^^
    따라해 봤어요~

  • 8. 장마물러가
    '13.7.24 12:38 PM

    모자도 앙증맞고 글과 사진도 넘 재밌어요^^ 고양이 사진인줄 알고 클릭했다가 힐링하고갑니다^^

  • 열무김치
    '13.7.26 5:10 PM

    저도 가끔 그래서 줌인줌에 올릴까 고민하기도 해요 ㅎㅎㅎ

  • 9. 맑음
    '13.7.27 10:55 AM

    너무 귀여워요~~

  • 열무김치
    '13.7.29 7:41 PM

    고맙습니다^^ 나이들어 귀여운 거 하느라 힘 좀 썼습니다 ㅎㅎ

  • 10. 칼라
    '13.8.7 11:10 AM

    넘 재미나고 귀여워요,,

  • 열무김치
    '13.9.11 6:00 AM

    고맙습니다. 집에서 애랑 씨름하다가도 혼자 이러고 놀면 좀 기분 전환이 됩니다 ^^

  • 11. 게으른농부
    '13.8.12 9:23 PM

    ㅎㅎㅎ 너무 귀엽네요. 정말 재밌게 읽었습니다. ^ ^

  • 열무김치
    '13.9.11 6:01 AM

    게으른 농부님 이런 글도 읽으시는 줄 몰랐으요 으흐흐흐흐
    (싸모님 바가지 꿰메신 글에 감동먹었었습니다)

  • 12. toto
    '13.8.24 11:47 PM

    재미있게 보고있습니다^^

  • 열무김치
    '13.9.11 6:01 AM

    이히히 고맙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928 일 중독 고독 냥이 24 열무김치 2013.07.17 6,494 5
2927 우리 냥이 폐인 모드 24 열무김치 2013.07.17 6,044 6
2926 인견이불 5 자연 2013.07.16 7,239 0
2925 여름이불 어디꺼가 좋아요? 사고 싶은게 있었는데.. 임자a 2013.07.11 3,770 0
2924 선물로 줄 파우치 두 개 5 니둘러부 2013.07.07 6,169 1
2923 시원한 여름의 베들레헴스타 퀼트 8 니둘러부 2013.07.06 6,310 1
2922 우아한 레이스 러너 6 으뜸지기 2013.07.02 7,438 1
2921 눈꽃아사면 여름바지 만들기 13 안젤라 2013.06.29 9,895 1
2920 장마와 무더위를 대비하여~ 7 백만순이 2013.06.28 5,342 2
2919 여름맞이 소품 몇 가지 28 소금빛 2013.06.25 12,720 2
2918 식탁과 의자 조합좀 봐주세요 4 작은나무 2013.06.24 8,097 0
2917 특이한 코바늘 뜨기에요. 7 얼리버드 2013.06.21 9,017 0
2916 유아용 썬보넷 16 안젤라 2013.06.20 4,874 1
2915 오랫동안 국민주택 살아오다가... 4 해와달 2013.06.18 9,130 1
2914 침구는 화이트! 15 면~ 2013.06.17 11,188 2
2913 이중 코사지 니둘러부 2013.06.17 3,935 1
2912 작은, 매우 작은 코사지와 파우치 4 니둘러부 2013.06.15 4,625 2
2911 물밀대 ;;;; 4 찰새 2013.06.14 5,751 0
2910 벽면을 보는 리본의 시각, 리본이 바꾸는 세상!!! 3 샤론황 2013.06.11 5,432 0
2909 DIY 비치 토드백들 8 JnJMom 2013.06.06 8,410 1
2908 장미 자수기법 14 소금빛 2013.06.06 8,316 3
2907 꽃을 단 여름가방 1 니둘러부 2013.06.05 5,925 0
2906 울엄마의 털실인형2 7 니둘러부 2013.06.03 5,739 1
2905 커플룩~! 2 면~ 2013.06.02 4,471 3
2904 앞치마와 가방 4 백만순이 2013.05.31 6,933 4
2903 울 냥이의 근황_아직 여친 없음 27 열무김치 2013.05.30 6,607 4
2902 시월드에서 38평으로.. 드디어 이사가요!!!ㅠㅠㅠㅠ .. 10 인리비아 2013.05.30 12,791 2
2901 소이왁스 초 6 복덩이네 2013.05.30 4,193 1
2900 울엄마의 털실인형 13 니둘러부 2013.05.30 4,143 4
2899 베개와 쿠션 3 니둘러부 2013.05.30 4,014 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