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리빙데코

손끝이 야무진 이들의 솜씨 자랑방

제 목 : 소이왁스 초

| 조회수 : 4,096 | 추천수 : 1
작성일 : 2013-05-30 10:17:15

안녕하세요? 초 만들기 시작하고..

너무 재미나고 예뻐서 ^^ 초자랑좀 할께요. ^^

처음 초를 직접 만들게 된 계기는..

^^  맘에드는 큼직막한 초를 찾기도 힘들구.. 또 찾았다 한들 너무나 엄청난 가격에

엄두가 안나서였죠. 그래서 직접 만들어 보리라..

이렇게 마음을 먹고 인터넷에서 왁스를 구입하고 여러가지 재활용품도 이용하면서 재미를 붙였던 것 같아요.

아무것도 아닌 상차림 이라해도 초 하나로 분위기도 살고 기분도 좋아지거든요. ^^


초의 힘은 대단한 거 같아요.

비오는 날의 꿉꿉함을 날려주고

명상의 시간을 더 풍부하게 해주고

꿀꿀한 날을 밝혀주니까요.




게다가 좋은건 생활의 모든 것들이 재료가 될수 있어요.

전 키*스 화장품사면 함께 넣어주는 포푸리들을 모아두었다가 동태찌게 포장용기에 부어넣고

굳혀 커다란 케잌초를 만들어 보기도 했구요.


짜잔~ 완성작~!!

어디서 샀는지는 기억이 나지않는 노끈으로 허리띠를 둘러주니 제법 멋지지 않나요?

다 먹고남은 커피통에 모기쫓는 시트로 넬라 오일을 넣고 모기쫓는 초를 만들어 캠핑장에 들고 다녀도

너무 좋아요~



이것은 Beeswax 벌들이 만들어내는 밀랍으로 만들은 건데요. 직접 만들면

1.5키로 정도의 용량이 필요한 크기인데 대략 한 2-3만원 사이에서 만들어 낼 수 있는 고급초에요.

지인에게 선물 드렸더니 백화점에서 살려면 엄청 비쌀거라고.. 심한경우 몇십만원짜리도 봤다하며 엄청

기뻐하시더라구요.

정말 다 갖은 분들에게 무엇을 선물할 지 모를때 초를 손수 만들어 선물드리니

너무 좋아하시고 또 그분들 얼굴에 번지는 미소가 저를 또 행복하게 하는..

초의 크나 큰 힘...




 



같이 나누고 싶었어요~ ^^ 혹시 기회가 되신다면 꼭 도전들 해 보시라고~~^^

즐거운 하루 되세요~~ ^^

복덩이네 (fromnicole)

행복한 엄마 www.cyworld.com/frombabe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煙雨
    '13.5.30 10:50 PM

    소이캔들 만들고 싶었어요 나무심지랑 눈여겨 보고 있었는데 직접 만드신거 보니까 저도 용기내어서 도전해보고 싶네요 팁이 있으시면 알려주시면 않되나요?
    정말 고급스럽네요

  • 복덩이네
    '13.5.31 1:10 AM

    얼마든지요. 백화점에선 조그만거 하나에 몇만원씩 하잖아요. 인터넷 사이트 찾아보시면 왁스랑 나무심지 등등 파는 곳 무궁무진해요. 저같은 경우는 만들기 시작하면서 여기저기 사이트 돌아다님서 배웠는데요. 그닥 어렵지 않아요.

    우선기본 원리는 중탕이구요. 중탕할 그릇들을 다*소 같은곳에서 사서 썼는데요. 초를 녹일용기는 주둥이가있는 스텐용기를 쓰는게 깔끔하게 부어지고 옆으로 세지 않았어요.

    그리고 천연향 오일들은 중탕해서 녹인 왁스를 살짝 식혀 온도가 60도즘되면 첨가하라고 하는데요. 왁스 1키로당 향오일20ml가 기준이니 왁스에맞춰 넣으시면 되겠네요.

    그리고나서 나무심지라면 심지받침이 같이 파니까 그걸꽂아 고정시켜 용기에 넣고 녹인 왁스를 붓고 굳히시기만 하면되요. ^^ 만들어보시면서 시행착오를 겪으시며 배우니까 너무 두려워 마시구요. 언제라도 궁금하신점 문의 주세요.

    예쁘게 만드셔서 초자랑 해주실 날 손꼽아 기다릴게요. ^^

  • 2. 열무김치
    '13.5.31 3:12 PM

    모기쫓는 초요 ? 와 !! 저에게 진정 필요한 물품이네요 !!!
    시트로 넬라 오일은 오일 에센스 파는 곳에서 사시나요 ?

    저도 촛불 켜는 것 정말 좋아합니다. 초 선물 받는 것도 아주 좋아해서, 복덩이네님 마음을 잘 알 것 같아요.

    언제쯤 초를 다시 켤 수 있을려나 모르겠습니다.
    집에 꼬맹이가 있어요, 촛불만 보면 달려들어서 흑흑...다 감췄습니다.

    그대신 눈요기 잘 하고 갑니다. 손재주도 좋으세요.
    막 화려하게 치장된 초들보다 훨씬 우아하고 아름답습니다.

  • 복덩이네
    '13.5.31 3:58 PM

    앗 제가 즐겨보는 포스팅의 열무김치님!!!손수 답글까정 달아주시구. . ^^

    인터넷에 여러곳에서 시트로넬라 오일 많이 팔아요. 소이왁스 포탈사이트에 쳐보시면 대표적 초재료 파는곳이 나와요. 저두 이곳저곳 둘러보고 가격비교하고 그때그때 달리주문해써요.

    꼭한번 만들어보시길~~

    오늘 제 직장에서 어느분이 딥*크 제품좋아한다고 하시던데 조그만 한병이 9만원. . @@
    그돈으로 직접만드시면 열병정도 나와요~~ 화띵

  • 3. 엔틱소파
    '13.6.4 1:28 PM

    넘 이쁘네요.. 저도 한때 초를 좋아했는데
    촌스럽게... 불난다고 뭐라하는 신랑땜에 요렇게 구경만 하고 가요..

  • 복덩이네
    '13.6.8 9:26 PM

    ㅋㅋㅋ 남편님을 이해해주시는 엔틱소파님도 귀여우시네욤. ㅋㅋ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915 눈꽃아사면 여름바지 만들기 13 안젤라 2013.06.29 9,689 1
2914 장마와 무더위를 대비하여~ 7 백만순이 2013.06.28 5,279 2
2913 여름맞이 소품 몇 가지 29 소금빛 2013.06.25 12,656 2
2912 식탁과 의자 조합좀 봐주세요 4 작은나무 2013.06.24 7,975 0
2911 특이한 코바늘 뜨기에요. 7 얼리버드 2013.06.21 8,898 0
2910 유아용 썬보넷 16 안젤라 2013.06.20 4,779 1
2909 오랫동안 국민주택 살아오다가... 4 해와달 2013.06.18 9,055 1
2908 침구는 화이트! 15 면~ 2013.06.17 11,114 2
2907 이중 코사지 니둘러부 2013.06.17 3,884 1
2906 작은, 매우 작은 코사지와 파우치 4 니둘러부 2013.06.15 4,562 2
2905 물밀대 ;;;; 4 찰새 2013.06.14 5,690 0
2904 벽면을 보는 리본의 시각, 리본이 바꾸는 세상!!! 3 샤론황 2013.06.11 5,353 0
2903 DIY 비치 토드백들 8 JnJMom 2013.06.06 8,338 1
2902 장미 자수기법 14 소금빛 2013.06.06 8,240 3
2901 꽃을 단 여름가방 1 니둘러부 2013.06.05 5,870 0
2900 울엄마의 털실인형2 7 니둘러부 2013.06.03 5,647 1
2899 커플룩~! 2 면~ 2013.06.02 4,418 3
2898 앞치마와 가방 4 백만순이 2013.05.31 6,835 4
2897 울 냥이의 근황_아직 여친 없음 27 열무김치 2013.05.30 6,525 4
2896 시월드에서 38평으로.. 드디어 이사가요!!!ㅠㅠㅠㅠ .. 10 인리비아 2013.05.30 12,691 2
2895 소이왁스 초 6 복덩이네 2013.05.30 4,096 1
2894 울엄마의 털실인형 13 니둘러부 2013.05.30 4,023 4
2893 베개와 쿠션 3 니둘러부 2013.05.30 3,958 2
2892 5월의 끄트머리를 잡고 코바늘 33 열무김치 2013.05.28 6,601 6
2891 손목에 꽃과 나비가~ 만들어봐요~~ 1 샤론황 2013.05.27 4,020 1
2890 부엌 욕실 개조 5 박하사탕 2013.05.25 10,401 0
2889 항암효과 뛰어난 개똥쑥 배란다로 모셔왔어요^^ 4 행복한연두 2013.05.23 6,472 1
2888 창고방을 손님방으로 꾸미기 4 재스민 2013.05.23 9,876 1
2887 고무줄치마 이렇게 만들어보세요^^ 12 백만순이 2013.05.23 9,900 2
2886 산세베리아 분갈이 해보신 분? 5 대전아줌마 2013.05.21 6,80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