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순둥순둥 내 고양이

| 조회수 : 2,167 | 추천수 : 0
작성일 : 2024-01-09 00:29:54

이모야들 좋은밤 되라냥!

 

4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쏘셔
    '24.1.9 12:32 AM

    오우, 넘 이뻐요. 냥이 눈빛에 맘이 스르르 녹아내립니다.

  • 미카미카
    '24.1.9 12:34 AM

    감사해요
    익숙치않아 1장만 올렸어요 많은 예쁜 모습들 보여드리고 싶은데 ㅎ

  • 2. 보람찬~
    '24.1.9 12:37 AM

    나 순딩이에요 얼굴에 써있어요
    눈빛이 머리가 상당히 좋은아이같아요
    생긴거도 정말 예쁘네요

  • 미카미카
    '24.1.9 12:40 AM

    네 맞아요 똑똑해서 사람의 감정을 읽고 반응을 해줘요 제가 영화보다 울면 조용히 옆에 앉아서 그런 저를 가만히 걱정하는 얼굴로 바라본답니다 ㅜ

  • 3. 코리나나
    '24.1.9 12:41 AM

    심각하게 이쁘네요
    아이고 순둥이 아파도 잘 참아주고 이렇게 이쁜데
    맘씨도 천사고 사랑한다 건강하게 행복하게 집사님이랑
    오래오래 함께하렴

  • 코리나나
    '24.1.9 12:44 AM

    아 그리고 제 닉네임으로 검색하면 우리 순둥이도 사진있어요 ㅋ 처음 길에서 데리고 왔을때 82님들께 도움 많이 받았고 벌써 8년 넘었네요
    아 세월 참 ㅋㅋ

  • 미카미카
    '24.1.9 12:44 AM

    심각하게 이쁘네요

    와! 이 말씀 너무 너무 감사해요
    제눈에만 예쁜줄 알았지 예쁘다는 칭찬 들으니 이렇게 좋을수가..

  • 미카미카
    '24.1.9 12:47 AM

    검색했더니 최강 미모 냥이가 나오네요?
    ㅎㅎ 이름도 도도
    잠깐 봤지만 너무 예뻐요
    찬찬히 하나하나 잘 들여다 볼게요^^

  • 4. 봄이좋아
    '24.1.9 12:47 AM

    완전 미모냥이????
    귀엽고 순둥 순둥해 보여요
    너무 귀엽고 예뻐요
    사진 더 많이 보여 주세요!!!
    냥이야 건강하게 오~~~~~~~~래 오래 살아라????

  • 미카미카
    '24.1.9 12:48 AM

    이모야도 건강하라냥~~~

    덕담 감사해요! ^^

  • 5. 나무상자
    '24.1.9 12:56 AM

    진짜 심각하게 사랑스럽군요.
    그저 감사합니다~♡

  • 미카미카
    '24.1.9 1:31 AM

    좋은 말씀 저도 그저 감사합니다 ^^

  • 6. 데미안
    '24.1.9 1:00 AM

    냥이계의 철학자~ 눈빛이 말해줍니다.

  • 미카미카
    '24.1.9 1:34 AM

    철학자...
    와 우리 냥이 오늘 덕담 많이 들어서 행복하겠네요
    감사해요!

  • 7. 왔다초코바
    '24.1.9 1:07 AM

    진짜 너무너무 예뻐요.
    애니메이션 주인공 냥이 같아요.

  • 미카미카
    '24.1.9 1:35 AM

    헤헤~
    장화신은 고양이 느낌 살짝 있지요~
    실제로 보면 뚱냥이에요 ㅜㅜ

  • 8. carpediem
    '24.1.9 1:09 AM

    눈이 초롱초롱 이뻐요!!!
    사랑 듬뿍받고 자란 티가 나요^^
    건강하게 잘 지내길 기도합니다❤️

  • 미카미카
    '24.1.9 1:36 AM

    카르페디엠님도 늘 건강하시길요~

  • 9. july
    '24.1.9 1:14 AM

    너무 예뻐요~~~
    건강하게 오래오래 살길요

  • 미카미카
    '24.1.9 1:37 AM

    네 ㅜㅜ
    오래 오래 저와 함께해주길 늘 기도한답니다
    감사해요

  • 10. HAEM
    '24.1.9 1:28 AM

    와~ 너무 이뽀요. 그런데 한컷만 올리시면 반칙이죠..
    여러컷 좌르르 시리즈로 올려주세요~~~~

  • 미카미카
    '24.1.9 1:38 AM

    ㅎㅎㅎ
    익숙치가 않아서..
    다음에 시리즈로 팍팍 올려볼게요

  • 11. 날개
    '24.1.9 7:25 AM

    헐...자게의 그 순둥인가요?
    너무 너무 예쁘네요.
    저런 눈으로 집사만 바라보면 정말 심장에 안좋을것 같아요.
    더 더 보여주셔요~~~^^

  • 미카미카
    '24.1.9 12:42 PM


    ㅎㅎㅎㅎ 심장 ㅎㅎㅎㅎㅎ

  • 12. 랄랄라
    '24.1.9 7:54 AM

    아웅 예뻐라~ 너무 예뻐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눈샤워하네요.

  • 미카미카
    '24.1.9 12:43 PM

    예쁘게 봐주셔서 넘 감사해요
    제 눈에만 예쁜줄 알았는데 ㅜㅜ

  • 13. 남푠사랑해
    '24.1.9 8:42 AM

    아으 심장폭행!! 저런 고양이 키우고 싶다요~눈빛이 똑똑한 티가 나네요~

  • 미카미카
    '24.1.9 12:45 PM

    손, 앉아, 배뒹굴~
    이 세가지를 하루만에 터득한 자칭 지니어스랍니다 ^^

  • 14. 화무
    '24.1.9 9:04 AM

    오늘 냥이 사진들 많아서 너무 좋아요~
    얼굴에 부비부비 하고 싶네요~~~
    이모야가 하트 뿅뿅 쏜다~♡♡♡♡♡

  • 미카미카
    '24.1.9 12:46 PM

    얼굴에 부비부비하셔도 우리 냥이는 가만히 있을듯요 ㅎㅎ

  • 15. 김태선
    '24.1.9 9:57 AM

    저 주댕이에 입 맞추고 싶어요.

  • 미카미카
    '24.1.9 12:47 PM

    그래서 저도 매일 뽀뽀를 수십번 해요 ㅎㅎ

  • 16. 무사무탈
    '24.1.9 10:57 AM

    자게 얘기도 그렇고, 눈물을 흘리면 옆에와서
    쳐다봐준다구요?... 어쩜좋아!
    남에집 냥이지만 너무 이뿌네요
    자식도 부모맘을 몰라주는 애들이 많은데
    고냥이가 고냥이가... 흐흑.
    정말로 미카쥔님은 무슨 복이래요 ㅎ
    정말 이런 얘기 첨해보는데 미카는 또 보고싶고 소식듣고 싶고 그래요
    자주 올려주세요~

  • 미카미카
    '24.1.9 12:48 PM

    네!
    종종은 아니지만 울 냥이 소식 전할게요^^
    감사합니다

  • 미카미카
    '24.1.9 12:54 PM

    앗 그리고 미카는 제 세례명.. ㅎㅎ
    우리 고양이 이름은 루루 랍니다

  • 17. 김태선
    '24.1.9 1:26 PM

    루루.....이름도 냥만큼 이뿌요

  • 미카미카
    '24.1.9 1:28 PM

    제자가 지어준 이름이에요
    앞으로 룰루랄라 재밌게 묘생 살기를 바란다며 줄어서 루루가 되었지요^^

  • 18. 레미엄마
    '24.1.9 5:16 PM

    오랜만에 줌인에 들어왔더니
    냥이님들 사진이 많아서 행복해요.
    수염이 어떻게 저리 예쁠까요 ?

  • 미카미카
    '24.1.10 12:20 AM

    캣타워에서 장난감 흔들었더니 몰입해서 수염이 드라마틱하게 찍혔었어요 ㅎ

  • 19. 요리는밥이다
    '24.1.9 11:18 PM

    아고고 이쁜이, 캣밀크 그릇에 발도 빠트리고 뽕주디랑 가슴팍에 다 묻히고 먹었냐옹!ㅎㅎㅎ 동그란 눈이 넘나 예뻐요!

  • 미카미카
    '24.1.10 12:21 AM

    표현이 너무 귀엽네요!
    캣밀크 그릇에 퐁당 ㅎㅎ
    지인이 울 냥이 보고 카페라떼 한잔 하셨나고 ㅎㅎ
    감사해요^^

  • 20. 챌시
    '24.1.11 4:41 PM

    이 글 보고, 자게 가서 검색해서 찾아봤어요.
    자랑 더 많이 많이 해주세요, 얼굴에 순둥순둥이 써있네요.
    동그란 눈도 이쁘고, 귀여운 발가락 덧신도 이쁘고 뽕주뎅이 귀여워요.
    세상 고양이들은 어쩜 다 저리도 이쁠까요? 집사님 덕분에 아기가 행복해서 너무 기뻐요.

  • 미카미카
    '24.1.12 1:49 PM

    뽕주댕이에 하루에 수십번 뽀뽀해요 ㅎㅎ
    뽀뽀를 좋아하는 고양이라 제가 책상에서 책 읽고 있으면 다가와서 먼저 제 얼굴에 저 뽕주댕이를 들이밀고 예뻐해 달라며 아우성^^
    오히려 우리 냥이 덕분에 제가 행복해요

  • 21. Juliana7
    '24.1.11 9:55 PM

    러블이 특별히 착하다고는 익히 들었어요
    회색아이 인연이 없어 못키우는데
    우리 범이 고등어도 엄청 착해요.
    순둥순둥 고양이는 사랑입니다.

  • 미카미카
    '24.1.12 1:52 PM

    순둥순둥 우리 냥이 하악질 할때가 있는데 제 혈연 강아지가 저희집에 놀러올때 입니다
    둘이 잘 지내는데 강아지가 귀찮게 하면 하악질 시작.
    그 모습 보면서 오호~쟤좀 봐라? 성질이 없진 않군 합니다
    단 엄마한테는 언제나 순둥 러블리한 고양이 딸이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482 아르마딜로 보실래요? 5 토토즐 2024.02.03 1,063 1
22481 안야 힌드마치 가방 4 민달팽이 2024.02.02 1,378 0
22480 개프리씨 미용하구 왔어요 9 쑤야 2024.02.02 1,182 2
22479 오늘 꼬질이 탈출하는 개프리씨 4 쑤야 2024.02.02 932 1
22478 큰 실수는 2 도도/道導 2024.02.02 654 0
22477 울집 고양이, 고기냥 7 루센트 2024.02.02 1,480 2
22476 순둥순둥 내 고양이 2 25 미카미카 2024.02.01 1,789 2
22475 개프리씨가 행복한거.. 맞겠죠? 8 쑤야 2024.02.01 976 1
22474 크리스마스 트리와 고양이 18 Rrrrr 2024.02.01 2,070 2
22473 이 싱크태 하부장 좀 봐주세요 8 레드향 2024.02.01 1,863 0
22472 앉고 싶은 자리 2 도도/道導 2024.02.01 592 0
22471 호기심 많은 올리에요. 10 강아지똥 2024.01.31 1,145 1
22470 산책하는 개프리씨 7 쑤야 2024.01.31 770 2
22469 무창포에서 만난 석양 2 도도/道導 2024.01.31 452 0
22468 잠자는 집안의 개프리씨 10 쑤야 2024.01.29 1,119 0
22467 소쿠리냥, 또는, 바구니 냥 입니다 5 챌시 2024.01.29 1,308 1
22466 열매 없는 나무에는 2 도도/道導 2024.01.29 452 0
22465 올리에요. 12 강아지똥 2024.01.29 1,102 1
22464 황금 열쇠로 2 도도/道導 2024.01.28 462 0
22463 뻘글-냥이키우시는 82님들... 4 날개 2024.01.28 1,052 1
22462 앜ㅋㅋ 개프리씨 6 쑤야 2024.01.27 792 0
22461 홀로 아리랑 2 도도/道導 2024.01.27 446 1
22460 한옥과 고목 4 Juliana7 2024.01.26 578 1
22459 다리를 놓는 자 4 도도/道導 2024.01.26 488 0
22458 새로 산 집에 있는 이것 뭔지 모르겠어요 8 테나르 2024.01.25 3,070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