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일편단심이 좋다

| 조회수 : 542 | 추천수 : 0
작성일 : 2023-07-23 15:49:42



좋은 이야기는 재미가 없다 .

학교 공부도 그래서 재미가 없는가 보다 .

 

취미는 재미있다 .

그런데 향상을 위한 지식과 훈련으로

능력을 더해가는 것은 재미가 없다 .

 

따라주지 않는 능력에 최고가 되고 싶은 욕심이 더하니

거짓 자랑과 호기로 포장한다 .

 

그래서 동호회의 또 다른 재미에 빠지고

그곳에서 우열을 가리지만

결국 도토리 키 재기와 그 밥에 섞이는 그 나물이 되어

손가락질과 비난의 대상이 된다 .

 

좋은 모임에 가입해서

상처를 입고 떠나는 이들이 많아지는 이유다 .

 

좋은 말을 하면 “ 너나 잘하세요 ”

의견을 제출하면 “ 네가 뭘 안다고 ”

조언하면 “ 왜 씹어대냐 ?” 고 싸우려 들며

질문을 하면 공격당한다고 생각하는 모양이다 .

 

아는 것이 없으니 당연히 이해가 어렵고

지혜가 없으니 고집만 부리며

배운 것이 없으니 할 줄 아는 것도 없다 .

사고가 부족하니 지금이 좋을 수 밖에 ...

 

한 가지 일에 몰두하고

조용히 반성하며 생각하는 내 시간이 좋다 .

단심계 중에 백단심의 일편단심이란 이름의 무궁화가 마음에 와닿는다 .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 페이스북에 사진 칼럼으로 소통합니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브람스
    '23.7.24 6:44 AM

    무궁화를 보니 심수봉의 무궁화 노래가 생각 나다가
    글 을 읽어 내려오다...일편단심이 나오니 조용필의 일편단심 민들레야 노래가 생각나네요.ㅎㅎ

    도도님의 말씀은 세 번 이상 읽습니다
    생각을 하면서 천천히...

  • 도도/道導
    '23.7.24 8:56 AM - 삭제된댓글

    댓글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사진만 보시지 않고 글도 읽어 주심에 감사합니다.
    거기에 글을 숙독하신단니 면구스럽습니다.
    그저 고마워할 따름입니다.

  • 도도/道導
    '23.7.25 1:15 PM

    댓글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사진만 보시지 않고 글도 읽어 주심에 감사합니다.
    거기에 글을 숙독하신나니 면구스럽습니다.
    그저 고마워할 따름입니다.
    글에 오타가 있어 수정해서 다시 올렸습니다.

  • 2. 화무
    '23.7.24 4:47 PM

    반성하고 또 날 세우고
    반성했다가 또 뾰족해지고
    그렇게 평생 무한반복중입니다. ㅜ.ㅜ

  • 도도/道導
    '23.7.24 5:48 PM

    그렇지요~ ^^ 그것이 우리네 삶의 모습인 것 같습니다.
    날세우고 뽀족해지는 것으로 그치지 않고 반성하것을 무한 반복하니 틀림없이
    좋은 날이 있을 겁니다~!
    댓글 고맙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219 암행어사 출두요~~~~~ 4 도도/道導 2023.08.27 645 0
22218 보리야, 환영해 ^^ 겸사겸사 독서대 소개 13 챌시 2023.08.27 1,555 1
22217 나는 반대합니다!!! 3 엘비스 2023.08.26 686 0
22216 안개로 아래가 안보여도 2 도도/道導 2023.08.26 391 0
22215 조선 총독 데라우치 8 도도/道導 2023.08.25 576 0
22214 오직 관심은 4 도도/道導 2023.08.24 395 0
22213 오늘 입양한 냥이 입니다.(사진 더 추가 ) 34 보리냥이 2023.08.23 3,002 2
22212 생각의 부재 4 도도/道導 2023.08.23 372 0
22211 대단한 위세 2 도도/道導 2023.08.22 493 0
22210 주머니 속의 3달러 2 도도/道導 2023.08.21 623 0
22209 오리, 상한걸까요? 6 밥은먹었냐 2023.08.19 893 0
22208 아는 사람끼리만 4 도도/道導 2023.08.19 549 0
22207 집중력 끝판 왕 2 도도/道導 2023.08.18 668 0
22206 또 광복이 해방이 16 화무 2023.08.17 1,229 0
22205 뱅갈고무나무좀 봐주세요 5 화이트 2023.08.17 1,246 0
22204 그리워 집니다. 2 도도/道導 2023.08.17 427 0
22203 치앙마이 님만해민 사진이에요 3 콩민 2023.08.16 1,150 0
22202 치앙마이 매깜뻥 마을 5 으싸쌰 2023.08.16 1,112 0
22201 사리, 사욕의 힘 2 도도/道導 2023.08.16 403 0
22200 한자 음과 뜻을 알고 싶어요 7 데이지 2023.08.15 719 0
22199 자주광복 2 도도/道導 2023.08.15 324 0
22198 힘겨웠던 시간 2 도도/道導 2023.08.14 450 0
22197 한옥 드로잉 2 Juliana7 2023.08.13 830 0
22196 저희집 코숏 아가 한번 봐주세요 5 2023.08.13 1,373 0
22195 감성이 없어도 2 도도/道導 2023.08.12 357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