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광복이 해방이 사진이용~

| 조회수 : 996 | 추천수 : 0
작성일 : 2023-07-13 16:20:39


이게 머라고 부러운 것이냐  ㅜ.ㅜ

 


휴지 풀기전 작당모의중.. (니가 망봐! 내가 풀께~)

 


어여 일어나 감자 캐지 못할까!

 


좋은건 같이 먹자 집사야~

 


지못미 해방! 그래도 V라인은 지켰다~

 


캬~~ 사고치기 좋은 날씨다 그지?

 

광복이 : 어디보자~ 805동 페르시안 냐옹이가 그르케 이뿌다고 소문이 났다던데...

해방이 : 그러거나 말거나 난 바퀴나 잡을란다


 
앞에서 보면 못난이 해방이!

다행히 인생샷 각도를 찾았습니다 ㅎㅎ (옆모습은 쫌 봐줄만 합니다)

 

비록 하나뿐인 눈이지만 별처럼 아름다운 한쪽눈이 있으니 괜찮습니다

우리 광복이랑 해방이 엄마랑 남은 인생 씬나게 살아보자~!! 씰룩씰룩~~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관대한고양이
    '23.7.13 4:35 PM

    둘이 눈에서 꿀이 뚝뚝 떨어지네요♡

  • 2. 보리야
    '23.7.13 4:58 PM

    둘이라서 더 행복한 광복이 해방이네요. ^^

  • 3. 엘비스
    '23.7.13 5:12 PM

    아… 진짜 왤케 이쁘고 난리임..
    너무 이뻐서 심장이 아파요.. 두녀석 순둥순둥 요래봐도 조래봐도 다 이쁨.. 반짝이는 해방이 눈망울이 그중 최고 이쁨

  • 4. 날개
    '23.7.13 5:16 PM

    냥이들 예쁜 순간을 정말 잘 포착하셨네요. 둘이어서 더 행복해보이는 모습들^^

  • 5. 오~ 브라우니
    '23.7.13 5:42 PM

    앗 내 심장!
    외동묘 집사는 웁니다

  • 6. hoshidsh
    '23.7.13 7:13 PM

    805동 페르시안 냐옹 ㅋㅋㅋㅋㅋ

  • 7. 화무
    '23.7.14 12:40 PM

    저희 광복이 해방이 예쁘다고 칭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8. 챌시
    '23.7.14 2:30 PM

    해방이가 광복이를 더 좋아하는것 같아 보여요. 광복이 하나뿐인 눈은 보석 같아요.
    제눈에는 윙크하는 토리 같아요.ㅋㅋㅋ 토리랑 너무 닮아서요.
    다만, 저희집은 챌시는 관심이 1도 없는데,
    토리가 바퀴,거미,이런거 엄청 관심 많아요. 눈에 띄면 저에게 옹앵옹앵
    싸이렌 울리듯, 일러바치고 가족을 지키느라, 가끔 먹어치우기도.ㅠㅠㅠ
    제가 그래서 바퀴 보면 열심히 잡을수밖에 없는 이유가 됬습니다..

  • 화무
    '23.7.14 4:07 PM

    챌시랑 토리 얼굴을 아니깐 이게 막 상상이 되고
    옹앵옹앵 소리가 귓가에 들리는거 같아요 ㅋㅋㅋ
    제가 가끔 모니터 보고 히죽히죽 웃고 있음
    직장 동료들이 그래요 또 고양이 사진 보고 있냐고 ㅎㅎㅎ
    요즘 82님들 반려동물 사진 보는 낙에 살아요~
    챌시랑 토리 사진 올리실때 안되셨나요? ㅎㅎㅎ

  • 9. 인생은 금물
    '23.7.15 2:36 AM

    진짜 프로집사에 프로찍사세요
    순간을 믿는다는 말이 절로 나오게 너무 절묘하고 너무 이쁘네요
    휴지 풀기 전 사고 칠 준비가 예술입니다

  • 화무
    '23.8.29 11:31 AM

    백장 찍으면 겨우 한장 건지네요 ㅎㅎㅎ
    어설픈 집사지만 냥냥이 사랑하는 맘은 자부 합니다 하하하~~

  • 10. 요리는밥이다
    '23.7.15 1:28 PM

    어머 광복해방이 너무너무 예뻐요! 둘이 사이도 좋은 것 같네요! 이쁜이들, 둘이만 놀지말고 가끔 집사님도 껴주라옹!ㅎㅎㅎ

  • 화무
    '23.8.29 11:33 AM

    둘이 찰떡처럼 붙어 있는 모습만 봐도 흐믓해요
    안껴줘도 되니 건강하게만 자라다옹~~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213 오늘 입양한 냥이 입니다.(사진 더 추가 ) 34 보리냥이 2023.08.23 3,002 2
22212 생각의 부재 4 도도/道導 2023.08.23 372 0
22211 대단한 위세 2 도도/道導 2023.08.22 493 0
22210 주머니 속의 3달러 2 도도/道導 2023.08.21 623 0
22209 오리, 상한걸까요? 6 밥은먹었냐 2023.08.19 893 0
22208 아는 사람끼리만 4 도도/道導 2023.08.19 549 0
22207 집중력 끝판 왕 2 도도/道導 2023.08.18 667 0
22206 또 광복이 해방이 16 화무 2023.08.17 1,227 0
22205 뱅갈고무나무좀 봐주세요 5 화이트 2023.08.17 1,244 0
22204 그리워 집니다. 2 도도/道導 2023.08.17 427 0
22203 치앙마이 님만해민 사진이에요 3 콩민 2023.08.16 1,150 0
22202 치앙마이 매깜뻥 마을 5 으싸쌰 2023.08.16 1,112 0
22201 사리, 사욕의 힘 2 도도/道導 2023.08.16 403 0
22200 한자 음과 뜻을 알고 싶어요 7 데이지 2023.08.15 717 0
22199 자주광복 2 도도/道導 2023.08.15 324 0
22198 힘겨웠던 시간 2 도도/道導 2023.08.14 450 0
22197 한옥 드로잉 2 Juliana7 2023.08.13 830 0
22196 저희집 코숏 아가 한번 봐주세요 5 2023.08.13 1,371 0
22195 감성이 없어도 2 도도/道導 2023.08.12 357 0
22194 노리는 것이 보입니다. 2 도도/道導 2023.08.11 536 0
22193 어디를 가도 맛을 잃지 않는다. 4 도도/道導 2023.08.09 698 0
22192 과이불개 2 도도/道導 2023.08.08 607 0
22191 관심이 없으면 2 도도/道導 2023.08.07 425 0
22190 내사랑 뒤통수들 (광복이 해방이) 19 화무 2023.08.04 1,391 0
22189 아우성 3 도도/道導 2023.08.04 45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