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제가 돌보는 산(山)냥이들

| 조회수 : 1,657 | 추천수 : 1
작성일 : 2021-02-02 14:09:36
자게에 몇 번 글을 썼는데, 문득 산 냥이들의 모습을 공유하고 싶어서 처음으로 줌인줌아웃에 글 올려봅니다.

작년부터 밥을 챙겨주는 산골에 사는 산(山)냥이들이에요.

주위에 인적이 없어 먹이활동(?) 이 쉽지 않아을 것 같아 밥을 챙겨주기 시작했는데, 아무리 시간이 지나도 곁을 주지 않네요.

활발한 몇몇은 1.5M 쯤 떨어진 거리에서 낚싯대 장난감을 갖고 놀긴 하지만 그 이상 다가가면 도망가기 바빠요.

오히려 산냥이로 살아가기엔 사람과 친해지지 않는 것이 더 좋을 것 같긴 하지만요.

2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냐오이
    '21.2.2 2:31 PM

    대단하세요 짝짝

  • choo~
    '21.2.2 5:37 PM

    오히려 제가 위안받는걸요^^

  • 2. 스윗제니
    '21.2.2 2:42 PM

    이런 천국같은 곳을 놔두고
    왜 안오는건지..못 오는건지 ㅠ

    아가냥들도 예쁘고 한결같이 토실한데.

  • 3. 스윗제니
    '21.2.2 2:51 PM

    밥도 이리 넉넉히 주는데
    얘들아.
    언능 오라옹.

  • choo~
    '21.2.2 5:38 PM

    그러게요
    사라진 애들은 못본지 한달이 다 되어가는데 갑자기 짠하고 나타나면 얼매나 좋을까요

  • 4. 칠천사
    '21.2.2 3:12 PM

    아가냥이들 귀여워요~~

  • choo~
    '21.2.2 5:39 PM

    너무 이쁘죠
    정말 빠르게 쑥쑥 크더라구요

  • 5. 그린 티
    '21.2.2 4:55 PM

    사진 보자 말자 애기들 이뻐 라고 했네요.
    사람들만 참견 않고 그냥 지나가면 좋을 곳이네요.

  • choo~
    '21.2.2 5:39 PM

    정말정말 한적한 곳이라 다행히 그 걱정은 없을것 같아요^^

  • 6. 스윗제니
    '21.2.2 5:54 PM

    어른냥이들도 많은데
    어디서 추위를 잘 피하고 있을것 같아요.

    의서 애들이 나타나면 좋겠어요.

  • 7. 앨봉앨봉
    '21.2.2 6:43 PM

    산냥이들아 얼른 짠하고 나타나라! 추운날까지 애들 돌봐주셔서 고맙습니다. 추위피하고 잘살아있다가 나타나기를 기도하겠습니다.

  • choo~
    '21.2.3 1:41 PM

    사라진 고양이들이 나타나면 너무 기뻐서 쓰러질 것 같아요

  • 8. 관대한고양이
    '21.2.3 12:02 AM

    옴마 이뻐라!!!

  • choo~
    '21.2.3 1:44 PM

    ♡♡♡

  • 9. lsr60
    '21.2.3 8:42 AM

    원글님도 천사

    너무 애쓰시겠네요^^;;

  • choo~
    '21.2.3 1:45 PM

    애쓰는 건 아니고 고양이들이 너무 예뻐서 보고만 있어도 위안이 되어요 ㅎㅎ

  • 10. 뿌니맘
    '21.2.3 10:14 AM

    애기들이 넘 이뿌네요.
    좋은 일 하시는 원글님 올 한해 건강하시고 무조건 행복하시고 복 많이 받으세요. ^^

  • choo~
    '21.2.3 1:46 PM

    감사합니다!!

  • 11. 챌시
    '21.2.3 11:05 AM

    아ㅡㅡ 감탄하면서 계속봤어요.
    너무 이뻐서요. 울 챌시 닮은 아가도 보이고요. ^^
    초겨울에 태어난듯 한데, 아기들과 엄마냥들이
    추위를 어찌 이겨내는지,대견해요.
    친절하신, 원글님 돌봄 때문이겠죠?
    정말 참 좋으신분 같아요.
    감사드려요

  • choo~
    '21.2.3 1:42 PM

    챌시가 너무 예뻐서 사진을 즐겨봤는데..
    챌시도 잘 있지요?

  • 12. 둥이맘
    '21.2.4 12:38 AM

    대단하세요~~~
    날씨가 따뜻해지면 냥이들 모두 일광욕하러 나오더라구요.
    그 곳의 냥이들은 복받았네요.
    원글님도 올해 모든일 대박나길요..

  • 13. 요리는밥이다
    '21.2.6 3:10 AM

    아고 이쁜이들! 너희 진짜 복받았다야! 생명의 소중함을 아시는 원글님, 복 듬뿍 받으시고 원하는 모든 일 이루시길,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697 지난 일과 어제 한 말도 2 도도/道導 2021.03.18 638 0
25696 내가 받은 선물 4 도도/道導 2021.03.17 1,029 0
25695 빈센조 8회 하이라이트 1 연꽃 2021.03.16 1,102 0
25694 두부야! 보령아!! 태양아!!! 보고 싶다! 1 김태선 2021.03.15 1,399 0
25693 행실은 2 도도/道導 2021.03.15 506 0
25692 봄의 색 2 도도/道導 2021.03.13 620 1
25691 산수유가 있는 소경 2 도도/道導 2021.03.11 748 1
25690 맥스 9 원원 2021.03.09 1,214 0
25689 눈 오는 날의 등굣길 2 도도/道導 2021.03.09 653 0
25688 도전은 인생을 2 도도/道導 2021.03.08 520 0
25687 솜 이불을 덮은 마을 2 도도/道導 2021.03.05 940 0
25686 4시간을 달려가 만난 설중매 10 도도/道導 2021.03.04 1,144 0
25685 박미선 이봉원 부부ㅋㅋㅋㅋㅋ 3 분홍씨 2021.03.03 2,623 0
25684 식민의 경험은 없지만 2 도도/道導 2021.03.01 513 0
25683 홍 매화로 봄을 맞이했습니다. 도도/道導 2021.02.27 778 0
25682 식탁 1 씩이 2021.02.26 2,794 0
25681 사랑초!! 2 복남이네 2021.02.25 1,045 1
25680 개념이 없으니 도도/道導 2021.02.25 492 0
25679 고달픈 길생활 그만했으면..(올블랙냥이) 2 Sole0404 2021.02.22 1,953 0
25678 화성 개농장에서 죽어가는 개들을 도와주세요. 3 Sole0404 2021.02.22 1,019 0
25677 오등은 자 아에 조선의 독립국임과 도도/道導 2021.02.22 355 0
25676 트라우마 2 도도/道導 2021.02.21 582 0
25675 더 나가지 못하는 이유 2 도도/道導 2021.02.18 916 0
25674 밤새 눈이 내리고 또 오고있습니다. 2 도도/道導 2021.02.17 1,148 0
25673 내 이름은 메리에요 9 아큐 2021.02.16 2,505 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