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만화) 고양이 리보- 여섯 번째 이야기(꼬물이 사진 추가!)

| 조회수 : 874 | 추천수 : 0
작성일 : 2020-05-19 16:28:02








앗,

뭔가 빠진 거 같았는데 리보 사진이 빠졌었네요!
글 올리면서도 뭔가 허전했는데..
꼬물이들 사진은 따로 올릴까 했는데 이번에 걍 올려볼게요~
(5월 20일 시점으로 두 꼬물이는 입양까지 모두 완료했답니다~)

고양이 집사가 되면서 행복감도 크긴 한데 그만큼 책임감도 커져 마음도 무겁고... 
또 다른 길냥이들이 자꾸 눈에 밟히네요 ㅠㅠ
세상의 모든 길냥이들이 행복하길 기원해봅니다.



너무 어려서 아직 눈도 제대로 못 뜬 아깽이에요.


아직 어리긴하지만 발톱은 참 날카롭죠.


그래도 다행인게 서로 의지할 존재가 있어서 살아남아 준거 같아요.

얼마나 작은지.. 어른 엄지손가락만한 얼굴 좀 보세요.



꼬물이들아~~ 입양가서도 행복하게 잘 살렴~~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hoshidsh
    '20.5.19 6:52 PM

    꺄! 리보다!
    일단 읽고 올게요

  • 2. hoshidsh
    '20.5.19 6:56 PM

    이번 글은 조금 슬프네요.
    아기 고양이들 두 마리나 또 구하시고
    정말 복받으시기를...

  • 3. 띠띠
    '20.5.20 10:53 AM

    올려주시는 만화 항상 잘 보고 있어요~
    복잡하지 않고 간결하게, 그러면서도 특징을 잘 살려서
    그려내는 능력 부럽습니다. ^^
    아깽이 대란이라고 하던데 제가 사는 곳 주변은 길고양이 성묘도
    잘 보이지 않네요.
    어린 고양이 보살피고 임보 맡기시고 정말 애쓰셨어요
    생활지침서님 덕에 어린 아가들 생명이 또 이렇게 살아나네요
    복 많이 받으세요~
    오늘은 리보 사진이 없어 살짝 아쉬워요.

  • 4. 테디베어
    '20.5.20 12:32 PM

    아기고양이 구해주시고 입양보내시고 정말 감사드립니다.
    리보처럼 복 많은 고양이일겁니다.
    검정색 얼룩이는 정말 리보의 가족일까요?? ^^ 다음편이 궁금해집니다.
    감사합니다.

  • 5. 호수풍경
    '20.5.20 1:36 PM

    오늘쯤 올라올거 같았어요 ㅎㅎㅎ
    요즘 김하연님의 길냥이에 관한 책 보고 있는데,,,
    짧은 글과 사진인데 참...
    마음이 많이 아파요...
    원글님 복복복 큰~~ 복 받으세요~~~~

  • 6. 요리는밥이다
    '20.5.20 2:31 PM

    길냥이를 눈에 담은 이후에는 행복도 있지만...솔직히 매번 걱정이예요..봄에는 아깽이 대란이어서, 여름에는 창문을 많이 열어두니 영역싸움 소리로 민원 있을까봐, 겨울엔 추위 때문에...애기들 입양까지 연결해주셔서 감사해요. 오늘도 잘 봤습니다! 리보 이야기도 신기하네요!

  • 7. 관대한고양이
    '20.5.21 5:25 PM

    너무 이쁘고.. 너무 애처롭고..ㅜㅜ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630 남바위 두점 8 Juliana7 2020.11.27 694 0
25629 냥이는 냥이를 자꾸 부른다 5 챌시 2020.11.27 284 0
25628 별들이 다 떨어졌습니다. 10 도도/道導 2020.11.25 522 1
25627 월악산 & 충주호 제비봉 3 wrtour 2020.11.25 276 1
25626 두부 15 수니모 2020.11.23 811 1
25625 퀘벡 냥이들 입양하기 6 ilovemath 2020.11.23 805 0
25624 흰 저고리에 빨간 고름 그리고 레이스 속바지 22 Juliana7 2020.11.20 1,564 0
25623 시골의 단상 6 도도/道導 2020.11.20 794 1
25622 인형옷 삼회장 저고리 2점. 26 Juliana7 2020.11.20 3,037 1
25621 10살 팔베개냥 2탄 어디서나 잘자요 14 0o0 2020.11.19 1,391 9
25620 강아지 무료분양합니다. 5 해남사는 농부 2020.11.18 1,590 0
25619 팔베개냥 저도 공개해요~ 15 바이올렛 2020.11.17 1,221 0
25618 추장네 고양이 세째 못생김입니다 17 추장 2020.11.17 1,406 0
25617 임보 집을 내집처럼 그렇지만 진짜 가족이 필요해요(사지말고 입양.. 6 날아라나비 2020.11.17 1,003 0
25616 저도 우리집 냥냥이들 자랑해요. 16 민쥬37 2020.11.16 1,709 1
25615 63 Kg의 동아 8 도도/道導 2020.11.16 1,483 1
25614 인형 저고리, 조바위, 당의 14 Juliana7 2020.11.15 4,190 0
25613 이 날 제가 본 게 UFO 일까요? 7 Nanioe 2020.11.15 1,295 0
25612 가을 속을 달린다 4 도도/道導 2020.11.14 593 0
25611 인형 저고리 치마^^ 15 Juliana7 2020.11.13 3,416 2
25610 대봉시의 변신을 위해 2 도도/道導 2020.11.13 869 0
25609 용담호의 아침 4 도도/道導 2020.11.12 540 0
25608 아롱쓰&마동석 4 날나리 날다 2020.11.11 984 0
25607 마이산이 보이는 가을 4 도도/道導 2020.11.11 689 0
25606 냥이는 냥이를 부른다고요? 22 행복나눔미소 2020.11.10 2,589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