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맥스

| 조회수 : 1,840 | 추천수 : 2
작성일 : 2019-11-06 19:55:21

안녕하세요.

시골집 마당에서 활짝 웃는 맥스가 인사드립니다.

맥스랑 구름이는 주말에만 매우 바쁘게 지냈습니다.

가을이 깊어지니 동네 산으로 공원으로 단풍구경 다녀야 했거든요.






황태포 도둑견 구름이..

저거 혼자서 훔쳐 먹다가 딱 걸려서 맥스랑 나눔 당했답니다.


집에 반가운 손님이 오시면 늘 입안 가득 자기가 좋아하는 선물 물고 와서 환영하는 맥스.

할머니 생신이시라고 할머니 맛난거 시켜드리라고 메뉴판을 들고오네요.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rookies
    '19.11.6 7:57 PM

    황태포 ㅎㅎㅎㅎㅎㅎㅎㅎㅎ

  • 원원
    '19.11.6 8:11 PM

    쪼그만게 겁이 없어요..ㅎㅎㅎ

  • 2. 까만봄
    '19.11.6 9:16 PM

    아웅~
    언제봐도 멋진 맥스.
    오늘은 구름이가 큰거 한껀 했네요.ㅋ~
    맥스랑 신나게 회식?

  • 원원
    '19.11.6 9:59 PM

    저거 황태 되게 비싼건데...구름이가 보는 눈이 있지요? ㅎㅎ

  • 3. 날개
    '19.11.7 1:50 AM

    시간이 아무리 늦었어도 맥스가 왔는데 아는 척을 안할 수가 없네요^^ 메뉴판 물고 있는 맥스 너무 웃겨요. 맥스랑 구름이가 있는 원원님댁의 풍경이 참 아름답고 풍요롭습니다.

  • 원원
    '19.11.7 3:49 PM

    보통은 입안에 돌맹이나 자기 먹을 간식 들고 마중나오는데
    저날은 메뉴판 들고오는 바람에 식구들이 다 빵 터져버렸답니다. ㅎㅎㅎㅎ

  • 4. 테디베어
    '19.11.7 12:51 PM

    맥스 너무 귀여워요 ㅋ 생신 메뉴판 물고 ^^
    구름이는 황태~~ 딱걸려 맥스랑 강제 나눔했네요
    행복한 맥스 구름~~~ 늘 겅강하길 바랍니다.
    이 가을 아이들과 행복하세요

  • 원원
    '19.11.7 3:50 PM

    가을산책하기 정말 좋은 날이에요.
    우리집 강쥐들만 황태 좋아하는 거 아니죠?
    황태를 사다놓기만 하면 어떻게 알고 다 찾아오는지..숨길 수가 없어요.ㅎㅎㅎㅎ

  • 5. 복남이네
    '19.11.7 2:21 PM

    저도 맥스 같은 아이 꼭 키워보고 싶은데...
    여건이 안되
    작은 강아지 두마리 랑 함께 지내는데
    맥스 보면 더 키우고 싶어져요.

  • 원원
    '19.11.7 3:52 PM

    강아지는 무조건 다 사랑입니다. ^^
    처음에 그냥 좋다고 덥석 맥스 들이고 한동안 정신 못차린 시기가 있었어요.
    산책시간, 밥식사량, 응가 뒷처리...ㅎㅎㅎ
    그 시기가 지나가니 지금은 누구보다 든든합니다. ^^;;

  • 6. hoshidsh
    '19.11.7 5:03 PM

    어머나
    맥스 천재네요!
    구름이 황태포ㅈ슬쩍샷 너무 웃겨요

  • 원원
    '19.11.13 12:37 PM

    맥스가 눈치가 빨라요. ^^
    구름이 황태포는...저게 몇번째인지 몰라요. ㅋㅋㅋㅋ
    잘못 숨겨논 제 잘못이에요.

  • 7. 띠띠
    '19.11.7 5:12 PM

    맥스는 정말 늠름하니 멋지네요
    윤기나는 털, 해맑은 미소. 참 예뻐요
    표정에서 행복함이 뭍어나고요
    구름이는 이름답지 않게 입버릇(?)이 과감하네요.^^
    황태포 물고 튈 생각을 하다니...

    정말 좋은 가을에 행복한 모습 오래 함께하도록
    모두 모두 건강하세요.

  • 원원
    '19.11.13 12:38 PM

    저 황태포 훔치는건...상습입니다. ㅎㅎㅎㅎㅎ
    보통은 냉동실에 넣어두는데 요리하려고 꺼내놓으면 어느순간 없어지더라구요. @@

  • 8. 관대한고양이
    '19.11.7 5:48 PM

    아고~ 지 등치만한 황태포를ㅋㅋ
    맥스 마음 너무 예쁘구요~
    얘네들덕에 웃습니다^^

  • 원원
    '19.11.13 12:39 PM

    저도 이 두놈들 아니면 웃을일이 별로 없을거 같아요.
    천사에요. 천사!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491 장마가 그치고 양춘삼월이 되기를 도도/道導 2020.08.04 138 0
25490 챌시 중성화수술 하고 왔어요. 10 챌시 2020.08.03 413 0
25489 깊은 산속의 비경을 만나다 4 도도/道導 2020.08.03 238 0
25488 계류에서 힘을 얻다 도도/道導 2020.08.01 219 0
25487 홍수 주의보 발령 도도/道導 2020.07.31 387 0
25486 지붕위 늙은 어미와 아기5마리 (모두 구조) 8 Sole0404 2020.07.31 891 0
25485 지붕위 늙은 어미고양이와 새끼5마리 2 Sole0404 2020.07.30 826 0
25484 보고 배울 수 있는 지혜 2 도도/道導 2020.07.30 283 0
25483 지상 90m 에서 흔들리는 경험 도도/道導 2020.07.29 375 0
25482 1~2개월된 숫냥이 입양처를 찾습니다 레몬즙 2020.07.27 565 0
25481 보이는 것과 보이지 않는 것들의 소중함 도도/道導 2020.07.27 307 0
25480 (유머)호랑이 부부와 사자 부부의 차이 카렌튤라 2020.07.26 650 0
25479 한 주간을 마무리하며 도도/道導 2020.07.25 270 0
25478 사랑의 공감과 실망 2 도도/道導 2020.07.23 363 0
25477 이 씽크대 부속품 이름 좀 알려주세요? 플리즈..ㅠ 2 나무꾼 2020.07.22 666 0
25476 언제나 한 주의 시작은... 도도/道導 2020.07.20 392 0
25475 훼손되지 않기를 2 도도/道導 2020.07.18 543 0
25474 연꽃 사진 45장 도도/道導 2020.07.17 628 0
25473 아래 비슷한 글이 있네요(치즈냥이좀 봐주세요) 7 누리심쿵 2020.07.17 819 0
25472 떠날 때는 말없이 도도/道導 2020.07.17 397 0
25471 점봉산 곰배령의 여름 6 wrtour 2020.07.17 633 0
25470 잠시 그리고 잠깐 도도/道導 2020.07.16 313 0
25469 변함 없는 네 모습과 소리를 듣고 싶다 도도/道導 2020.07.15 339 0
25468 너에게 삶의 지혜를 배운다 도도/道導 2020.07.14 321 0
25467 길고양이 어미가 다쳐서 구조한 레오 평생가족 찾습니다. 5 그네 2020.07.13 1,682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