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아기 길냥이와 일주일

| 조회수 : 2,393 | 추천수 : 3
작성일 : 2019-07-26 14:16:37







얘를 만난지 오늘로 딱 1주일쨉니다

상상도 해보지 않은,, 내 휴대폰에 고양이 사진이라니...


지난 금요일은 많이 당혹스럽고 걱정이 많았다면

오늘은 일상에 흐트러짐 없는 마음인데도 걱정은 가득이네요

금요일.

갑자기 허허벌판 공장 사무실로 찾아든 이 아이를 어쩔줄 몰라 일단 큰박스안에 우유랑 참치랑 넣어주고

퇴근은 했지만

보기에도 기력이 다 떨어져 보여 밤새 무슨일이나 나지 않았나 걱정스러움에  

다음날 토요일 태풍으로 인한 폭우속 반강제로 출근을 했어요

상태가 염려스러 결국 동물병원으로

태어난지 6주 정도 됐고 평균 무게의 반의반 정도고 한쪽 눈도 눈물이 계속나고 불편하게 깜빡이여서

사료 안약 영양제 한봉다리를 받아들고 결국 집으로 델꼬 왔어요

저희집 1층에 빈 사무실이 현재 서식처입니다

일주일 아침저녁으로 맨날 보다보니 나름 반갑고 종종 이쁘기도 한데 아직 한번도 만져보지 못했어요

전 진짜 고양이 약간 음....

첫 구조부터 사료챙기기 안약넣기는 남편이 지극 정성으로 하고 있고

저희가 출근하면 6학년 아들이 시간 맞춰 돌보고 있어요

어쩌면 얘는 참 복 많은거 같아요

엄마 떨어진거는 참 안됐지만

때마침 비어있는 사무실이 있어서 저희가 당분간 보호할수 있고

초등 방학을 맞아 돌보고 놀아줄수 있는 사람이 딱 생겨서.

일주일동안 눈꼽도 적어지고 배도 뽕양해지고 움직임도 빠릿해져서 한시름은 놨는데

솔직히 부담스러워요.

정말 키울수는 없을거 같거든요

주위에 계속 알아보고 있긴한데 좋은 답은 없고 시간이 갈 수록 부담감만 쌓이고 있어요

세상 흉흉해서 아무나 한테 보내는 것도 걱정이라 더 어려운거 같아요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프리스카
    '19.7.26 4:32 PM

    좋은 일 하셨습니다.
    부디 좋은 주인 나타나길 바랍니다.
    어렵지만 기다려보세요.

  • 2. cookienet
    '19.7.26 5:35 PM

    살좀 찌고하면 미모가 엄청나겠어요.
    제발 행복해라..
    복 많은 새끼냥아.

  • 3. doubleH
    '19.7.26 6:26 PM

    아드님이 참으로 대견합니다
    큰 인물 되기를 기도합니다
    좋은 주인 만날때까지 잘 부탁드리고
    느슨하게 님댁에 좋은일 많이 생기길...

  • 4. 희주
    '19.7.26 10:01 PM

    새끼 고양이가 사막여우처럼 귀가 큼직하니 예쁘네요. 얼굴이나 몸에 비해 귀가 크고 시원하게 생겼어요. 죽을 고비는 벗어났으니 우선 건강 회복해서 원글님에게도 너무 부담 되지 않게 또 다른 좋은 인연을 만나면 좋을텐데. 원글님 댁에 행복이 가득하시길 바라겠습니다.

  • 5. 테디베어
    '19.7.27 9:15 AM

    아유 예쁜아가 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얼른 좋은 인연 나타나길 바랍니다.
    느슨하게 님댁 항상 행복하세요^^

  • 6. apfhd
    '19.7.27 12:44 PM

    얼마나 못먹었으면... 귀만 삐죽하게 크고 몸은 아직 작네요.
    먹을 거만 제대로 먹어도 많이 이뻐질 것 같아요. 원글님 복 받으시길..

  • 7. ann
    '19.7.27 1:44 PM

    살만 더 오르면 뽀동하니 더 이뻐질것 같습니다^^
    저도 길에 혼자 버려진 아가냥 덥썩 데려와 7년가까이 동거중인데 너무너무 이뻐요^^
    울집 움직이는 인형 입니다.
    아가가 좋은곳으로 입양갈때 까지 잘 부탁드려요~~
    원글님댁에도 좋은일로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 8. 추장
    '19.7.29 8:46 AM

    얼굴에 장난기 가득해요 진짜 캣초딩!
    저 보드 위에 앉은 사진 눈빛 넘 귀여워요~
    저도 생후 2개월 된 뼈가죽만 남은 치즈냥이 주워와서 15년째 모시고 살아요.
    잘 먹여서 살 좀 붙고 좋은 집사 찾을 때까지 도와주세요.
    감사합니다

  • 9. spoon
    '19.7.29 2:51 PM

    비오는 날 어미가 버리고 간 아깽이와 동거 시작한지 두달이 좀 못 되네요
    다음 달 쯤 중성화 수술시켜 마당냥이로 키우려구요
    저와 딸아이 팔 다리가 상처 투성이가 되어 왜 그러냐는 인사 받기 바빠도 귀요미 냥이의 매력에 빠져 버렸어요~^^

  • 10. Mimina
    '19.7.30 3:11 PM

    생명의 소중함을 느끼며 크는 것도 큰 복인 것 같아요 복받으세요 원글님도 가족분들도

  • 11. 생활지침서
    '19.8.7 11:35 AM

    구해주셔서 감사드려요~ 매력있게 생겨서 빨리 입양 될 수도 있겠네요~ 좋은 인연 만나길 기원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5122 두륜산 대흥사의 가을 wrtour 2019.11.19 27 0
25121 가을 미황사 wrtour 2019.11.18 59 0
25120 펌) 누군가는 불편해 할 글이지만.. Dare 2019.11.18 113 0
25119 전주 샹그릴라cc 기해년 가을을 담다!! 1 요조마 2019.11.17 263 0
25118 기준점 4 도도/道導 2019.11.14 454 2
25117 김신영시인/ 거리에서 6 쑥과마눌 2019.11.14 349 6
25116 문재인 대통령님 국정 반환기 지지율 Dare 2019.11.13 214 1
25115 어둠은 빛을 이길 수 없다 4 도도/道導 2019.11.13 388 2
25114 11.16 서초 집회 웹자보 나왔네요 Dare 2019.11.12 183 1
25113 11월 16일 서초동 시민촛불문화제 지방버스 참가자 모집 안내입.. 4 생활지침서 2019.11.11 411 1
25112 11월16일 울산출발 서초달빛집회 버스정보 3 arzute 2019.11.11 199 1
25111 기준이 있어도 2 도도/道導 2019.11.07 598 1
25110 맥스 16 원원 2019.11.06 1,105 2
25109 삐용아 28 띠띠 2019.11.06 1,385 1
25108 존재의 의미 4 도도/道導 2019.11.05 521 3
25107 빨강머리 앤말이다 - 사랑스러워서 예쁜 것이다 2 쑥과마눌 2019.11.05 901 2
25106 11월 9일 서초동 촛불집회 지방버스 참가자 모집 안내 웹자보들.. 4 생활지침서 2019.11.04 506 4
25105 사랑초 꽃들 구경하세요 4 복남이네 2019.11.04 472 0
25104 코*트코 일본산 카케아게 우동살 때 조심하세요 6 호박냥이 2019.11.03 755 2
25103 쏘울드레서 완전 화력 뿜뿜입니다~~ ^^ 6 생활지침서 2019.11.01 2,864 5
25102 물에 빠진 가을을 그리다 도도/道導 2019.11.01 463 0
25101 10.26일 서초 집회에서 선물 받은 문프 그려진 현수막 7 웃음보 2019.11.01 581 7
25100 흰코트에 오드아이 소년고양이 입양되었습니다 행복하렴 5 큐라 2019.10.30 1,413 0
25099 다리다친 아기 고양이 시도 기억나세요?? 7 생활지침서 2019.10.30 974 2
25098 밀랍꽃 철리향 2019.10.30 44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