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어떻해요. 제사를 깜빡했어요. ㅠㅠㅠㅠㅠ

ㅜㅜ 조회수 : 3,925
작성일 : 2011-10-13 07:05:34

남편과의 사이도 좋지 않아서 심난해하고 있었는데,

며칠전에 시아버님께서 또(자주 그래 주세요) 바리바리 싸들고 우리집도 와주시고 (먹을것)

아버님 용돈 아껴서 저 용돈도 주고 가셨어요.

 

너무 감사해서 시아버님 앞에서 막 울고 그랬는데,

그때 그래 내일 모래 제사인데 그때 보자

그러시고 어머님과 통화할때도 제사 때 보자 그랬는데,

 

어제 제사였는데 깜빡했어요.ㅠㅠ

 

고조할머님제사라 어른들이 거의 안오시는 제사라

다른 시댁 어른들께서도 안 오시는데

우리까지 안가고 음식도 못 도와드리고.

아~~ 너무 죄송해서 어떻하죠?

 

어제밤에 자고 있는데 12시 30분쯤에(원래 남편이 귀가시간이 새벽 1-2시라서 그냥 먼저 자요) 

시댁에서 남편이 제사 지내고

여기서 잔다고 전화 왔더라구요

그러면서 어머님을 바꿔 주시는데,

아~~너무 죄송했어요.

 

어머님은 괜찮다고 아무도 안오는 제사라

음식도 조금했다고 (그래도 음식 혼자 하시면서 얼마나 섭섭하셨겠어요.)

그냥 큰애 학교(초등6)도 평일에 그런데(제사를 11시에 지내서 마치면 거의 1시에요)

됐다 그러시는데

시아버님께서 저녁에 제사지낼 사람이 너무 없다고 (아마도 우리라도 기다리셨겠지요)

저녁에 남편에게 전화해서

제사라고 좀 오라고 했나봐요.

 

저 남편한테 혼날 생각이랑

시부모님들께 너무 죄송하네요.

어떤 핑계가 안통하잖아요ㅠㅠ

 

어떻해요?

아침에라도 가려니

큰애 학교 보내면 8시 좀 넘는데,

시댁 버스타고 가면 50분 걸려요.

 

그 사이 어머님은 운동 가셔서

아침에는 가면 늦을 것 같은데

 

저 어떻게 행동하는게 최선일지

(오후에라도 시댁 다녀올까요?)

 

답 좀 해주세요.ㅠㅠ

 

저 잠 많은데 오늘 걱정되서

눈도 빨리 떠 졌나봐요..ㅠㅠㅠ

 

IP : 116.125.xxx.93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미즈박
    '11.10.13 7:12 AM (125.186.xxx.6)

    오늘 봉투에 제사비 넣어서 갔다오세요.
    어머니가 좋으시네요.
    부럽습니다...

  • 2. 흠냐
    '11.10.13 7:17 AM (115.143.xxx.81)

    고조할머니 제사라고요;;;;;;; 고생 많으시네요;;;;;;
    그나저나 어머님이 좋으시네요...

    어쨌거나 오늘중에 가시는게 좋을것 같어요^^;;;;;

    시부모님 좋아하시는거 사들고 ^^;;;;;;;;
    가능하다면 아이들 동반해서 ㅎㅎㅎㅎㅎㅎㅎ
    (제가 난감할때 써먹는 방법입니다...
    일단 애들부터 들이밀고 ㅋㅋㅋㅋㅋㅋㅋ)

  • 3. ..
    '11.10.13 7:20 AM (211.179.xxx.132)

    맞아요. 애들 얼굴 보면 차마 싸늘하게 못 하시죠. ㅎㅎㅎㅎ
    시부모님이 좋으신 분들 같으니 솔직히 말씀드리고 솔직하고 담백하게 사과하심 되겠네요.

  • 4. -_-
    '11.10.13 9:05 AM (150.183.xxx.253)

    고조할머니 제사 -.-

  • 5. 원글이
    '11.10.13 6:13 PM (116.125.xxx.93)

    오후에 시댁에 다녀왔어요.
    봉투에 제사비 넣고 시댁에서 점심먹고 어머님이랑 놀다가
    조금전에 집에 왔어요

    역시 오늘 가길 잘 한것 같아요.
    둘쨰 데리고 가서 재롱 피우고 왔네요.
    어머님 전혀 화 안내시고 같이 수다 떨고 왔어요.
    다만 제사비를 저번보다 적게 넣어서
    마음이 걸리네요.

    맨날 10만원 드렸는데 이번에 5만원 드리고 왔는데,
    그냥 10만원 드릴껄 그랬어요.
    답글 감사해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35012 인화학교 법인, 자체 해산 결정 1 ... 2011/11/11 682
35011 연락 잘 안하는 사람은 상대방이 그냥 그정도의 존재감이어서겠죠?.. 17 인간관계 2011/11/11 5,777
35010 40~50대 주부님들,영양제드세요?꼭 댓글좀! 엉 엉 12 도움 글 꼭.. 2011/11/11 3,203
35009 농업인의 날 맞아 가래떡 먹는 김황식 국무총리 6 ㅋㅋㅋ 2011/11/11 1,015
35008 카카오톡 1 내가 싫으니.. 2011/11/11 1,110
35007 한센병 가족의 결혼 10 궁금 2011/11/11 2,810
35006 마음놓고 울지도 못하네요(수능) 32 ㅠ.ㅠ 2011/11/11 6,874
35005 요즘 홍콩 날씨가 어떤가요? 여행 2011/11/11 726
35004 숨은 그림 찾기? 숨은 꼼수 찾기!!! 사월의눈동자.. 2011/11/11 649
35003 FTA정족수 질문이요 6 ,,, 2011/11/11 892
35002 오늘 태어난 애기들의 주민번호는 6 ^^ 2011/11/11 1,898
35001 프라이머의 지존은 뭔가요? 20 ... 2011/11/11 4,821
35000 강용석 내년 총선 마포을에서 무소속으로 반드시 출마 18 광팔아 2011/11/11 1,902
34999 “챙겨보겠습니다” 박원순시장 새벽 2시까지 시민들과 폭풍트윗 21 대통령감 2011/11/11 1,766
34998 임신 중 스트레스... 태아한테 영향이 가겠죠? 5 ... 2011/11/11 2,138
34997 보통 아내가 전업주부이시면 남편분이 집안일을 전혀 안하시나요? 29 .... 2011/11/11 4,719
34996 보면대 추천좀 해 주세요. 2 보면대 2011/11/11 2,565
34995 살돋에 매직블럭요.. 14 비추100%.. 2011/11/11 2,725
34994 초대박....자유선진당 집권상정시 표결 불참.. 16 .. 2011/11/11 2,306
34993 먹지도 않을 음식 담아와서 버리기 11 아까워 2011/11/11 2,531
34992 김황식 "한미FTA 괴담이 국가 품격 떨어뜨려" 10 뭐래? 2011/11/11 955
34991 샵밥사이트 세일할때는 모든제품다 세일하나요? 살빼자^^ 2011/11/11 975
34990 민주당 기회주의자들 게시판입니다 11 ,, 2011/11/11 1,244
34989 수능망쳤단말 많은데 우리조카는 엄청 잘본거네요 13 어느대학 2011/11/11 3,355
34988 스마트폰 어떤게 나은가요 8 댓글 미리 .. 2011/11/11 1,4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