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첫사랑

... 조회수 : 2,672
작성일 : 2024-05-22 01:36:56

갱년기가 다가오면 첫사랑이 보고 싶나요?

 

요즘 매일 매일 그를 떠올립니다 ㅠㅠ

20대 초부터 중반 총 7년을 사귀었어요.

흐지부지 헤어졌는데 마무리를 잘 못해서인가..

 

남편이랑 제.사이도 좋고

결혼생활도 좋아요.

근데 요즘 너무 심하게 생각이 나네요.

 

카톡이라도 보내볼까 하다가

이불킥 할까봐 참고

남편에게도 너무 미안한 마음이 큽니다

 

다들 지금 생활만족하면서도 그때가 그 사람이 그립기도 하나요?

 

이 밤중에.......이러고 있는 한심한 저에요.

IP : 112.170.xxx.83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ㄴㄴ
    '24.5.22 1:39 AM (119.70.xxx.43)

    아니오~
    첫 줄에 대한 답입니다..

  • 2. 아마도
    '24.5.22 1:42 AM (180.68.xxx.52) - 삭제된댓글

    저는 가끔 예전에 사귄 사람들 생각날 때가 있는데...
    잘 생각해보면 상대가 보고 싶어서라기 보다는 그 시절이 그리운것 같았어요. 그 시절의 내가...

  • 3. ...
    '24.5.22 1:51 AM (211.234.xxx.221)

    뜨겁게 사랑한 첫사랑이랑 결혼했어요. 부족한거 없어요. 한결같이 자상하고 넘치게 벌어다주고 쓰라고 하고...아이들도 아빠 머리 닮인 좋은대학 가고요. 그런데 그때가 그리워요. 너무 웃기죠? 그 사람이 옆에 있는데요. 윗분들 말씀처럼 그 당시의 내가 그리운거죠. 반짝반짝하고 내 인생의 주인공이 나였던 그 시절요. 아이가 대학가서 연애하는거 보니 더 그렇네요.
    이루어진 사랑의 비루한 일상
    이루진 못한 사랑의 화려한 비탄

    그 분도 어디서 아저씨 되서 쌔근쌔근 자고 있을겁니다.
    지금 남편분이랑 연애하듯 재밌게 알콩달콩지내보세요. 먼숲의 파랑새보다 내 옆의 사람에게 집중하세요.

  • 4. 노노노
    '24.5.22 1:53 AM (1.236.xxx.93)

    그 시절 20대의 얼굴이 아니기에 서로가
    까아아암짝 놀랩니다 ㅎㅎㅎ~

  • 5.
    '24.5.22 2:08 AM (172.56.xxx.184)

    살을 찌워보세요
    음란마귀가 들끓다가도
    찡기는 청바지를보며
    카톡차단 내프사숨김처리를 완벽히ㅜㅜ
    보자고할까봐겁나요 ㅋㅋㅋㅋ

  • 6. ...
    '24.5.22 2:31 AM (72.38.xxx.250)

    그 나이 까지는 가끔 생각나다
    60줄에 들어서니 그것도 다 젊어서
    힘 있을 때 하는 사치라는 걸 깨닫게 됩니다

  • 7. ,,
    '24.5.22 4:01 AM (73.148.xxx.169)

    갱년기라면 애들 사춘기 즈음인데 신기하네요. ㅋ

  • 8. . .
    '24.5.22 5:45 AM (118.235.xxx.131) - 삭제된댓글

    저는 만나봤어요. 만나보니 첨엔 무지 떨리더니
    좀 지나니 내가 왜 헤어졌는지 알겠더라구요.
    만나보고 나니 아쉬움이 없어졌어요.
    안만났으면 평생 그리워할뻔 했는데
    만나서 얜 아니었구나 알고나니 별거 없더라구요.
    역시 재수없는 아이구나 느꼈어요. ㅎㅎ

  • 9.
    '24.5.22 5:49 AM (183.78.xxx.197)

    제발 그러지마셔요ㅠ
    한번의 불씨가 두가정에 큰불이 될수도있어요

  • 10. ..
    '24.5.22 5:53 AM (118.235.xxx.131)

    윗글 이어..
    만나보세요. 외모가 문제가 아니라
    나이가 드니 내면이 보여요.
    얼마나 성숙하지 못했는지 다 보이더라구요.
    그때 헤어진게 우연이 아니라
    필연적인 선택이라는걸 알게 되었어요.
    솔직히 안만났으면 그걸 잊고 그리워했을텐데
    만나보니 내가 남자보는 눈이 없어
    이런 찌질이를 만났구나 싶었어요.
    이젠 아예 관심이 없어요 ㅎㅎ

  • 11. oooo
    '24.5.22 6:54 AM (116.33.xxx.168)

    그런 상상과 고민할 시간에
    냉장고 정리 한 번 더 하고
    챗gpt 공부 하고
    자는 남편과 애들 얼굴 한번 더 쓰다듬읍시다

  • 12.
    '24.5.22 7:01 AM (211.57.xxx.44)

    가지지못한것에대한 미련........일뿐이에요......
    가지않은 길에대한 감정남음...

  • 13. 피천득
    '24.5.22 7:09 AM (118.235.xxx.155)

    님이 이미 말하셨습니다.아키코인지 보지아니만 못했다 그랬을꺼에요.

  • 14. ...
    '24.5.22 7:44 AM (180.65.xxx.89)

    보고 싶다고 만나기 까진 아니죠
    이젠 서로 각 각 가정이 있는 사람인데ᆢ

    저도 우연히 같은 오래 다닌 스포센에서 부딪힐 뻔 했는데
    아침시간을 피해 잘 다니고 있지만
    현실적으로 생각해 보면
    절대 만나서는 안된다는 생각 들어
    주변에선 이젠 나이도 있으니 한번 만나보라고 말해도
    전혀. 그런 생각은 안들어요

  • 15. ..
    '24.5.22 7:53 AM (118.235.xxx.244) - 삭제된댓글

    전 만나봤어요.
    백세 시대에 왜 그리워만 해야 하나 해서요.
    처음엔 많이 떨렸는데..별거 없던데요.
    주변에서 왜 이리 평판이 안좋았는지
    알겠더군요.

  • 16.
    '24.5.22 7:54 AM (39.119.xxx.173) - 삭제된댓글

    저도 자주 생각해요
    그랑 보냈던 그날로 하루만 돌아가고 싶기도하구요
    그러다가 레드썬 하고 깨어나요
    절대 다시만나지 않을꺼예요
    생각은 자유니 그정도는 괜찮겠죠

  • 17. dd
    '24.5.22 9:07 AM (58.148.xxx.211) - 삭제된댓글

    그냥 그시절이 그리운거에요 제일 빛나던 20대 초중반이요 전 첫사랑 남편이랑 결혼했어도 선재보면서 내 20대때 남편이랑 했던 연애시절 엄청 생각나고 그리운걸요 첫사랑 남편이랑 결혼했고 아직도 깨볶는데 이제 애들이 사춘기와서 힘들게하고 제외모도 꺾이고이러니 20대 연애시절 추억만 엄청 생각나요

  • 18. ㅇㅇ
    '24.5.22 12:10 PM (223.39.xxx.225)

    그냥 그 시절이 그리운거에요
    전 19에 만난 첫사랑이랑 결혼해서 40 좀 넘었는디
    학교때도 유난스레 사궜고 지금도 친척 어른들이 니들 아직 신혼이냐고 할 정도로 잘 지내요
    그래도 그 시절이 그리워요
    젊었던 나 젊었던 남편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5597 요리가 점점 대담해져요 ㅎㅎ 02:38:26 188
1605596 인간은 그냥 글을 아는 동물이구나.... 02:31:49 247
1605595 손연재 남편 율리시스 헤지펀드 ㅁㅁ 02:20:02 702
1605594 드라마 졸업 14화 질문(대사가 안들려서 ㅠㅠ) 02:15:10 165
1605593 옥동자 유투브 좋네요 1 ㅇㅇ 02:14:29 408
1605592 63빌딩 아쿠아리움 없어진대요 12 ^^ 02:02:47 744
1605591 용산 사이렌 뭐죠? 9 지금 01:48:25 941
1605590 로나머레이 모자 문의 01:45:55 125
1605589 집에서하는 매직 5 저기 01:23:32 445
1605588 정리업체 이용 후 그릇 도난 13 01:11:22 1,798
1605587 돌봄야자기사 최저임금폐지가 더 무섭다 2 ㅇㅇ 01:09:48 506
1605586 제니 애프터파티 사진 3 ㅁㅁ 00:54:43 2,097
1605585 더쿠 돌아 보다가 취향문제 올려봐요 6 선재야 00:51:25 760
1605584 보여주기식 봉사는 하지마세요. 26 새마을회 00:42:37 1,935
1605583 고양이한테 상처받았어요. 7 ㅠㅜ 00:38:47 797
1605582 초등 늘봄학교를 초등야자로 해석하는 사람들 주부들 맞나요? 18 무식 00:33:05 1,147
1605581 김연아도 동안이네요 4 ㅇㅇ 00:29:55 1,227
1605580 초딩들 야자시킨다네요 15 .. 00:19:34 2,362
1605579 아이가 어릴 때, 책에 관심을 빨리 보이면 3 00:18:36 693
1605578 원더랜드 망했나봐요 5 ㅇㅇ 00:17:41 2,238
1605577 여동생 일인데 여동생과 함께 보려합니다 객관적으로 좀 봐주시면 .. 51 상담 00:16:10 3,629
1605576 옆에 누워있는 우리집 강아지 1 0-0 00:16:08 636
1605575 언어폭력 신체폭력 금쪽이들 목소리 1 보니까 00:16:02 712
1605574 20대 자녀가 자길 사랑안한다고... 38 ... 00:14:15 2,337
1605573 고3모의고사 국어지문, 뭔말인지 모르겠어요 10 ... 00:13:24 8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