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30개월 남자아이.. 대변보고 기저귀를 안갈아입으려 해요

... 조회수 : 1,480
작성일 : 2024-03-05 10:55:57

 

30개월 남아 키우고 있는데요 

대변 본 후 기저귀 안 갈아입으려 해요 

그 뿐 만 아니라 외출 전에 옷 갈아입는 걸 싫어해요 

누나도 있어서 주말에 외출 가려고 하면 기저귀와 옷 안 갈아입으려 해서 

외출을 못 나간 적도 있어요. 

근래(한 달 전 쯤부터) 들어 이런 행동이 잦아지고 있어요 ㅠ 

이런 아이 키워보신 적 있으신 지... 

결국 남편이 강압적으로 기저귀를 갈아입히는데 

이래도 되는 건지도 궁금해요. 

IP : 175.197.xxx.74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해지마
    '24.3.5 10:58 AM (180.66.xxx.166)

    강압적이면 아이가 더 싫어할것같네요.. 아이가 실어하는것을할때 즐거운 기분 느끼게 엄마 아빠가 뭔가 더 액션을 취해야할것같네요. 애 키우는게 참 쉽지않네요

  • 2. 강압적으로갈면
    '24.3.5 11:00 AM (175.120.xxx.173) - 삭제된댓글

    더 싫어하게 되지요.

    다를 묘수를 내야겠어요.

  • 3. ㅁㅁ
    '24.3.5 11:05 AM (175.121.xxx.111) - 삭제된댓글

    30개월이면 기저귀 떼는 게 좋겠어요

  • 4. 태도
    '24.3.5 11:09 AM (175.120.xxx.173) - 삭제된댓글

    대변 본 걸 부모가 너무 대?놓고 불쾌스럽게 갈아줘서
    창피함을 크게 느끼거나
    죄의식? 비슷한 걸 느끼는 것 아닐까요.
    예를들면,
    우리 누구 응가가 어쩜 이렇게 귀여워? 뭐 이런식으로
    했다면 굳이 저런 반응이 나올까 싶넹ㆍ.

  • 5. 부모태도
    '24.3.5 11:10 AM (175.120.xxx.173)

    대변 본 걸 부모가 너무 대?놓고 불쾌스럽게 갈아줘서
    창피함을 크게 느끼거나
    죄의식? 비슷한 걸 느끼는 것 아닐까요.
    예를들면,
    우리 누구 응가가 어쩜 이렇게 귀여워? 뭐 이런식으로
    했다면 굳이 저런 반응이 나올까 싶네요.

  • 6. 0011
    '24.3.5 11:11 AM (114.201.xxx.16)

    본인이 불편하게 둬보세요

  • 7. ...
    '24.3.5 11:12 AM (118.235.xxx.194)

    기저귀는 아니고 제가 어릴 때 옷 갈아입는 걸 싫어했어요
    내 체온으로 따뜻하게 된 옷이 벗겨지면 내 애착 껍질이 벗겨지는 느낌이라 슬프고 섭섭해서요

  • 8. 오뚜기
    '24.3.5 11:16 AM (39.115.xxx.20)

    강압적일 필요는 없지만 부드러운 단호함으로 아이에게 루틴 규칙적인 일상을 줘야 안정적이 되죠

    아이 마음 읽어주기 따위로 절절매거나 허용적이되면 아이도 불안합니다. 부모의 경계를 실험할때 부드럽게 버티며 강하게 경계설정을 해야 아이도 결국 안정됩니다.

    되도록 규칙적으로 생활하시고요. 그시기엔 규칙적인 일상의 습관확립이 다입니다.

  • 9. 오뚜기
    '24.3.5 11:17 AM (39.115.xxx.20)

    부모가 답답하다고 오늘은 푸바우보러 에버랜드
    낼은 또 저기 끌고다녀봐야 아이 일상만 망가져요.
    정서적으로 안정되게 기르고싶다면 되도록 예측가능한 생활을 하세요.

  • 10. 따뜻한 방
    '24.3.5 11:32 AM (121.168.xxx.246)

    아이가 벗을 때 추워서 그럴수도 있어요.
    라디에이터 같은거 틀어서 방 후끈하게해서 벗어도 따뜻하다고 알려줘 보세요!

  • 11. 으음
    '24.3.5 12:16 PM (58.237.xxx.5) - 삭제된댓글

    ㅜㅜ24개월 아이가 요즘들어 기저귀 갈거나 옷 갈아입히려하면 전쟁인데 천장에 그림자놀이 틀어놓고 눕혀서 보자고하거나 베베핀 틀어주고 보는 사이에 후다닥 입혀요,,
    아님 우리아이는 물을 엄청 좋아해서 응가하고 엉덩이 씻자하면 또 순순히 가요..

  • 12. 혹시
    '24.3.5 3:45 PM (211.206.xxx.191)

    오감이 민감한 아이 아닌가요?
    부모님이 무딘 분 만나면 아이가 까칠해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8393 명절에 고기를 손으로 다지라던 시모 40 .... 2024/04/24 6,400
1588392 사라다빵과 고구마 과자를 샀어요 3 ........ 2024/04/24 1,634
1588391 수블리마지 같은 비싼 화장품 돈값 하나요,,? 6 cㅇㅇ 2024/04/24 1,400
1588390 카톡 친구 차단하면 사진이 어떻게 보이나요? 3 ㅇㅇ 2024/04/24 2,395
1588389 제 증상좀 봐주세요 이것도 갱년기증상인지 너무 괴로워요 6 ㅇㅇ 2024/04/24 2,121
1588388 중등영어문제 한개 질문드려요 5 .. 2024/04/24 670
1588387 다리털고민하는 고등아들 7 다리털 2024/04/24 1,056
1588386 유지니맘님, 티몬 닭고기 주문하신 거요 7 걱정 2024/04/24 1,927
1588385 회사 재판기록 볼 수 있는 사이트 없나요? ㅡㅡ 2024/04/24 197
1588384 겨드랑이이럴수도 있나요?? 2 ?? 2024/04/24 1,706
1588383 시험기간에 힘나는 반찬 뭐해주시나요? 8 고등맘 2024/04/24 1,786
1588382 캬라멜 먹거나.. 시나몬 가루먹을 때 목이 맥히고? 기침이 나서.. 4 2024/04/24 498
1588381 목.허리디스크 있는이는 어떤 운동해얄까요 9 땅맘 2024/04/24 1,198
1588380 건강보험 지역가입자 보험료가 내렸나요? 2 .. 2024/04/24 1,481
1588379 금값 계속 떨어지네요. 5 ... 2024/04/24 7,309
1588378 운전자보험 다들 있으세요? 5 2024/04/24 1,351
1588377 이사하자마자 보이는 하자문제 11 타일 실금 2024/04/24 2,002
1588376 82님들!! 4대보험되는 파트 업무. 죽을거같이 힘들어도 존버해.. 7 경단녀 위기.. 2024/04/24 1,369
1588375 클리닉도 당일에 머리 감으면 안되나요? 1 .... 2024/04/24 342
1588374 청국장 가루 5 ㅅㅇ 2024/04/24 831
1588373 비트코인 사고 싶은데.... 12 코인 2024/04/24 3,506
1588372 의료계 어떨게 되나요 14 Deq 2024/04/24 2,335
1588371 꿈에 세상 먼저 떠난 형제가 나와서 5 ... 2024/04/24 3,073
1588370 화장품 확 질렀어요 18 .. 2024/04/24 4,153
1588369 임상의와 교수와의 차이 뭘까요 5 사랑 2024/04/24 1,4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