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비혼 아들이 모실만큼 모시고 치매 진행 후 요양원

아는 집 조회수 : 3,381
작성일 : 2024-03-02 11:07:09

막내라 형, 누나들 모두 결혼으로 분가

계속 부모님과 50살 넘을 때 까지 살았음

치매 초기등 이 아들이 돌봐드림

 

부모님 사시던 집을 줄여감

이때 형제들이 일부 나눠갖고

20평대 아파트를 막내에게 줌

 

어머님 요양원 계시다 돌아가심

 

형제중 하나가 막내 집 에 침 흘림

막내가 그 집 팔아서

일부 또 형제들에게 나눠줌

막내 외곽에서 전세 

 

 

IP : 27.173.xxx.134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돌로미티
    '24.3.2 11:09 AM (175.125.xxx.203) - 삭제된댓글

    이러니까 미혼이어도 일찌감치 독립하라하지...
    형제들 너무하네...
    이러는데 외동 외롭고 힘들다고 형제자매 만들어주라는거
    다 개소리...

  • 2.
    '24.3.2 11:10 AM (1.212.xxx.138)

    막내가 너무 착하군요.
    침 흘린 형제 나쁨. 다른 형제들이 막아주었더라면.
    외곽에 전세 아니라 자기 집 하난 남겨줬어야..

  • 3. ㅇㅇ
    '24.3.2 11:17 AM (118.235.xxx.211) - 삭제된댓글

    침흘린 형제는 사악하고
    막내는 멍청하거나 집따위 없어도 될만큼 연봉이 높은가부죠

  • 4. ....
    '24.3.2 11:18 AM (114.204.xxx.203)

    막내는 바보 그걸 왜 줘요
    그걸 뺏는 형제는 ㅆㄴ
    못먹아준 다른 형제도 나쁜놈들

  • 5. ...
    '24.3.2 11:31 AM (121.133.xxx.136)

    착한건지 호구인지

  • 6. ..
    '24.3.2 11:41 AM (211.234.xxx.49)

    막내가 바보

  • 7. 쓸개코
    '24.3.2 12:03 PM (118.33.xxx.220)

    침흘린 형제 나쁘다..
    막내는 그저 착하기만 한가봐요.. 다 희생하고 양보만 하네.

  • 8. 아무리
    '24.3.2 12:09 PM (125.251.xxx.12)

    같이 살았어도 부모 모시는 사람은 착한 사람이에요.
    비혼이라도 부모가 아프거나 치매가 되면 바로 요양원 보내는 경우가 많거든요.
    재산 노리는 자는 악한 자고
    한 뱃속에서 나왔는데 선과 악이 공존하는 게 참 희한해요.

  • 9. 아이고
    '24.3.2 12:44 PM (223.38.xxx.210)

    착한막내 등쳐먹은 형제들 끔찍한 종자들

  • 10. 에고
    '24.3.2 1:20 PM (14.33.xxx.113)

    맘 아프네요.

  • 11. ㅇㅇ
    '24.3.2 1:37 PM (211.234.xxx.238)

    저희 헝제도 그런 족속이나 ..ㅠ
    형제도 남일뿐인데

    막내 바보.

  • 12. 한마디 더
    '24.3.2 1:44 PM (27.175.xxx.173)

    못 막아준 다른 형제들도 나쁘다고 생각합니다.

  • 13. 나쁜놈
    '24.3.2 2:04 PM (118.33.xxx.32) - 삭제된댓글

    벌받아라. 그걸 뺏냐

  • 14. ...
    '24.3.2 3:25 PM (61.253.xxx.240)

    형제중 하나가 막내 집 에 침 흘림

    막내가 그 집 팔아서

    일부 또 형제들에게 나눠줌

    막내 외곽에서 전세
    ㅡㅡㅡㅡ
    아ㅠ
    하..이래서 결혼을 하는게 맞는거같은데
    참 정신 똑바로 차려야..형제들도 가정있으니
    저렇게 이기심부린거고 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5339 아기 보는꿈 안은꿈 9 88 09:14:34 1,143
1585338 다음 대통령은 이재명. 조국이 도와준다면. 111 ... 09:08:28 4,576
1585337 해외 여행 갈때 5 09:06:51 1,327
1585336 128세 어르신 살아계시네요 8 .... 09:03:37 3,383
1585335 사랑하는 반려견을 보내주고 왔어요 23 핑크공주 09:02:20 1,384
1585334 고양이 키우시는 분들 국산사료 주지마세요 (사료파동) 31 ㅍㅍ 09:02:15 2,443
1585333 중학생아이가 만화책을 사겠대요 24 08:59:54 1,462
1585332 진간장 양조간장 구분해서 사용 12 현소 08:59:41 2,353
1585331 전자동커피머신 단점 좀 알려주세요~!! 30 참아 08:57:24 1,394
1585330 2000년 까사미아 가구 다 제 스타일이예요 19 다시시작 08:46:18 3,334
1585329 카톡프로필 사진에 8 사진 08:43:00 2,083
1585328 윤, 비서실장 원희룡 유력 검토…내주 입장발표 형식 '고심' 23 ... 08:40:59 2,539
1585327 조국은 어쩜 제스쳐까지 42 ... 08:34:51 5,166
1585326 내일 서울 30도래요 9 ㅁㅁ 08:34:41 3,734
1585325 방사통 침의 효과 대단하네요 10 08:32:48 2,091
1585324 운동화만 신었는데 구두를 다시 신어야겠어요 39 ... 08:22:17 7,542
1585323 같이 삽시다 4 고생 08:21:10 1,736
1585322 밀회 선재에 이어 나를 설레게 하는 선재 ㅋ 12 나무 08:19:43 2,925
1585321 금쪽이 방송 안나왔으면 평생 억울했을것같아요 7 ㅇㅇ 08:19:36 4,361
1585320 강아지 고양이 외국 사료 먹이셔요 9 아이 08:17:56 1,607
1585319 학비가 아까운 사람도 많아요 6 ㄴㄴㄷㄱ 08:16:03 2,652
1585318 인스타 잘 아시는분 3 .. 08:12:36 746
1585317 시판 밀크티요 4 좋은날 08:10:58 1,029
1585316 공중파는 앞으로 어찌될까요 6 .. 08:10:16 1,930
1585315 곗돈을 날리신 남친 어머니 50 quincy.. 08:07:25 7,8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