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태원 유류품 마약 검사한 윤석열 정권, 죽음에 대한 예의도 없는 안하무인과 파렴치의 극치! 기도

조회수 : 1,041
작성일 : 2022-12-08 08:56:57

이태원 참사 후 

윤석열 정권이 죽은 분들의 유류품을 수거해서 마약 검사를 했다고 합니다. 

모두 음성이 나왔으나 

사망하면 공소 기각이나 공소권 없음인데 

그냥 돌아가신 것도 아니고 무정부 상태와 같은 국가의 무책임으로 생긴

참사에 대한 책임의식은 전혀 없이 마약 수사를 하다니!

오호 통재라!





★★★

1 에훗이 죽으니 이스라엘 자손이 또 여호와의 목전에 악을 행하매

2 여호와께서 하솔에서 통치하는 가나안 왕 야빈의 손에 그들을 파셨으니 그의 군대 장관은 하로셋 학고임에 거주하는 시스라요

3 야빈 왕은 철 병거 구백 대가 있어 이십 년 동안 이스라엘 자손을 심히 학대했으므로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부르짖었더라

4 ○그 때에 랍비돗의 아내 여선지자 드보라가 이스라엘의 사사가 되었는데

사사기 4:1-4


☆☆☆

하나님은 언제나 고난에 처한 백성을 위해 구원자를 보내주십니다. 

구원자 에홋이 살아있을 때까지는 평화가 찾아왔으나 에홋이 죽으니

여전히 이스라엘은 하나님 앞에서 악을 저지릅니다.

우리 역사에도 훌륭한 리더를 통해 나라를 이끌고 백성의 평화와 안정과 질서를 지키고

백성을 위해서 헌신한 리더를 세우셨습니다. 

하지만 그 리더가 그 자리에서 내려오면 백성들은 그 고마움을 잊어 버리고 다시 악을 쫓습니다.

탐욕을 쫓고, 나만 내 가족만 부자되고 이익 얻고, 돈 잘 벌고, 잘 먹고 잘 산다면

누가 리더가 되어도 상관없다고 생각하고 소중한 투표권으로 도둑을 리더로 앉히고

강도를 리더가 되게 하는 권한을 줘버립니다.

나만 잘 먹고 잘 산다면 나에게 유익만 있다면 내가 높아질 수만 있다면

무슨 일이든지 하는 악을 저지릅니다.

이런 백성들을 보면서 하나님은 이 죄악의 백성들을 징계하기 위애

야빈에게 파셨습니다.

야빈은 철 병거 구 백대가 있는데 힘과 권력이 막강한 자입니다.

세상 무서울 것 없는 권력자는 자기의 힘으로 자신의 권력으로 백성들을 괴롭히고 억압하고

자기 마음에 안 들면 짓밟으며 탄압합니다.

인생이 송두리째 무너지는 엄청난 고통을 겪고서야 백성들은 부르짖습니다.

너무 너무 절망적이라고서 자신의 힘으로는 도저히 가능성이 없어서 부르짖습니다.

살려달라고 부르짖습니다.

하나님은 부르짖음에 응답하기 위해서 새로운 구원자를 준비하셨으니

여선지자 드보라입니다.

이는 하나님의 말씀을 가진 자입니다.

억압과 탄압은 하나님의 말씀을 버릴 때 다가옵니다.

하늘의 것을 쫓지 않고 자신의 유익을 쫓을 때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지 않고 자기 멋대로 탐욕이나 쫓으며 살 때

거대 악이 등장해서 우리를 탄압할 것입니다.

하지만 희망은 있습니다.

인간의 희망은 오직 하나님의 말씀을 가지는 일입니다.

하늘의 것을 추구하고 가치있고 고귀한 것을 추구하는 그 일을 되찾을 때

우리에게 구원이 임할 것입니다.

성경은 이스라엘의 역사가 아닙니다.

온세상을 창조한 인류 모두에게 던지는 메시지입니다.

역사를 통해서 하나님은 쉼없이 삶의 이치를 보여주십니다. 

수많은 역사를 통해서 하나님이 말씀하고 계십니다. 

하지만 여전히 인간은 같은 죄를 반복할 뿐입니다. 

희망이 없는 것이 인간입니다. 

과오를 통해 깨닫지 못하는 것이 인간입니다. 

인간은 도저히 희망이 없기 때문에 

온만물의 주인이신 하나님이 직접 인간의 몸인 예수님으로 

이 세상에 오셔서 저주받을 인간 대신 저주 받고 

십자가에 죽어주셨습니다. 

그분이 직접 만드신 창조물을 위해 왕이신 당신이 고귀한 목숨을 던져서 

사랑을 확정하셨습니다. 

내가 너희를 사랑한다. 내가 너희를 진정으로 사랑하고 

너희를 부르고 있다!

내 목숨을 바쳐 너희를 사랑한다! 너희가 심판받기를 원하지 않는다!

너희가 행복하기를 너희에게 축복 주기를 간절하게 원하고 있다!

아버지를 떠나는 그들에게 아버지는

빈 광야에서 애타게 부르고 있습니다. 

제발 돌아오라고, 천길 절벽끝으로 가지 마라고!

생명을 살리는 기도의 시간이 될 수 있도록 

이 시간을 지켜 주시옵소서.

우리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IP : 220.94.xxx.178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유족
    '22.12.8 8:57 AM (220.94.xxx.178)

    2번 죽이는
    파렴치한 윤석열 정권
    https://n.news.naver.com/article/437/0000324285?lfrom=kakao

  • 2. ㅇㅇ
    '22.12.8 9:00 AM (133.32.xxx.15)

    문재앙시절 내내 북한산 마약 대량유통 폭증

  • 3. ㅇㅇ
    '22.12.8 9:01 AM (133.32.xxx.15)

    http://m.munhwa.com/mnews/view.html?no=2022090901039905015001

  • 4. 133
    '22.12.8 9:08 AM (220.94.xxx.178)

    마악 폭증과 이태원 참사 죽은 분들 마약 검사랑 비슷한 사건이라고 생각하실지요?
    정중하게 여쭤봅니다.

  • 5. ..
    '22.12.8 9:12 AM (123.214.xxx.120)

    '22.12.8 9:00 AM (133.32.xxx.15)
    문재앙시절 내내 북한산 마약 대량유통 폭증
    ————————
    압사라는 사망 원인이 명확한 사건에 일말의 죄책감이나 사태 수습 의지도 없이
    죽은 자들의 원인을 달리 조작해 보려던 시도가 있었던듯 한
    윤정부를 욕하는것이 당연한 일 아닌가요?

  • 6. ..
    '22.12.8 9:13 AM (203.211.xxx.136)

    133.32
    마악 폭증과 이태원 참사 죽은 분들 마약 검사랑 비슷한 사건이라고 생각하실지요?
    정중하게 여쭤봅니다.22222

  • 7. 133.32
    '22.12.8 9:14 AM (223.38.xxx.22)

    일본에서도 참사를 이렇게 대처하나요?
    유가족도 안 만나주고?

  • 8. 원인
    '22.12.8 9:20 AM (112.216.xxx.66)

    압사의 책임은 윤정부예요. 전에 청와대만 경호하면 되던걸 본인 경호를 서초동, 용산 집무실, 용산공관 세군데나 해야되었고, 경찰인사권을 이상민이 뺏어갔으니..경찰 지휘부가 윤대통령만 바라보고있었죠. 명백히 윤대통령이 책임이예요!! 국민의 안전을 지킬 생각도 없는 새ㄲ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2557 백김치는 살이 안찌나요?? 1 ㅇㅇ 23:09:14 114
1462556 열받아요. 1 23:08:58 69
1462555 사랑의 이해..오늘 슬프네요 1 23:08:32 226
1462554 이재명이 쓴 트윗들이 증거 3 ㅇㅇ 23:08:03 122
1462553 간할적 단식 7일차 무너졌어요. 지금 치킨주문했어요. 4 . . 23:06:21 184
1462552 안철수 죽이기 시작했네요 jpg 4 .... 23:04:14 507
1462551 같은 직무 구인광고 반복적으로 내는곳은 안가는게맞겠죠? . . 23:01:44 96
1462550 친구가 빵집을 열었는데 맛이 그냥 그래요 18 .. 22:57:37 1,165
1462549 부분(?) 이사 고민이에요. 이사 고민 22:57:21 165
1462548 난방비 추가지원 3000억 내년 가스요금에 반영한다. 9 난방비 심각.. 22:52:16 492
1462547 전세 얻어야 하는데 사정상 주소이전을 못할것 같아요 1 전세 22:52:08 117
1462546 세후이자로 세전이자계산 되나요? 계산이안되요.. 22:48:49 69
1462545 헤어진 여자친구.. 2 22:45:06 792
1462544 31232로 서울대 입시 뚫었네요 19 ㅇㅇ 22:44:31 2,093
1462543 윤부부 말로가 궁금하네요~ 9 .. 22:44:24 785
1462542 윤석열 탄핵 10 상식과 비상.. 22:41:54 957
1462541 尹정부, 임금 체계 개편 논의 ('호봉제 몰아내기' 시동) 7 왜 이러나?.. 22:41:15 636
1462540 몇 살 부터 몸이 슬슬 아프셨나요 10 ㅇㅇ 22:39:35 1,178
1462539 이혼 생각만 나요 5 허무 22:38:21 1,047
1462538 와 이거 보셨어요? 22:34:53 626
1462537 상수의 이해 같이 봐요. 6 ... 22:34:35 854
1462536 '천공 관저 개입의혹'에 전당대회 앞 둔 친윤계 당혹 7 귀신받이 22:30:26 820
1462535 주식 너무 가파르게 오르네요 (미장) 1 ㅇㅇ 22:29:59 1,348
1462534 커피메이커 추천해주세요 1 maker 22:29:39 155
1462533 아직도 노총각오빠랑 12 ree 22:29:09 1,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