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나솔11-사랑은 갈등을 먹고 자란다

그래솔로 조회수 : 3,635
작성일 : 2022-12-08 00:26:50
지난 주에 이어 눈물바다인데 이젠 짠내에 지치네요 보는 사람이 더 지치네요 ㅋ

영수-방송보고 아 역시 이성무장한 외과쌤도 연애의 피가 흐르네요를 느낀. 이제까지 제일 재미없고 속내를 알 수 없기에 더욱 그랬는데 데이트권을 따려고 열심인 모습,그리고 차분하게 현실 가능한 데이트 상대에겐 예의있게, 마음에 두었던 그 사람에겐 진솔하게 대하는 모습이 찡했어요
그리고 자신의 상대방들에 대해 혼자 캔맥을 새벽까지 까더라도 어떤 식으로든 뒷담하거나 외부에 평가하지 않고 직접 대면하고 부딪혀 답을 얻는 모습에 감동. 이 번 회 제 원픽이에요
데이트상대.세 여출, 영자 순자 현숙 에게 비타민과 스프를 대접하는 모습도 충분히 다정하고 좋았고요

영호-현숙과 데이트하는 모습에 왜 현숙이 영수가 아닌 영호를 선택했을까 깨달음이 왔어요
영수와 데이트 후 미안하고ㅜ울먹했을 현숙에게 영호와의 상황을 편안히 말할 수 있도록 대화를 풀어주고 영수형 멋지다고 응수해주는 모습에 왜 영호인지 영호는 현숙의 사랑을 받을만한 멋진 남자

현숙-이번 회 현숙 참 괜찮았어요 물론 조건으로 영수나 영호를 픽했는지 우리는 알 수 없지만 현숙은 영수에게도 충분히 시기적절하게 결단하고 예의있게 거절해줘 영수의 선택의 시간을 아껴줬고
영수형 멋있다는 영호의 멘트에 영호 너도 멋있고 귀엽다며 자신의 남자를 아껴주는 모습에 내가 현숙을 오해했구나 현숙은 진짜 영호를 좋아하고 있구나 깨닫게 됐다는
시간이 흐를수록 현숙은 이름답게 현명한 사랑을 하고 있네요

옥순-결국 또 영철과의 데이트를 직진해 참 보는 사람 답답하게 했지만 그 과정에서 영철 흉을 보는 순자에게 날선 듯 그럼 내가 전해줄까요?할 때 헉! 스럽긴 했지만 결국 자신의 선택의 마지막을 용기있게 확인했기에 별 말 하고 싶진 않다는
다만 그 끊임없는 의미없는 말을 멈출 때 비로소 생각의 공간도 생긴다는 말을 해주고 싶어요
영숙을 달래주는 모습에 그래도 옥순이 주위를 돌아볼 여유를 찾은 것 같아 좋았어요
오늘 스타일이 그간보다 좋았고요

순자-끝없는 치대는 20대의 연애 시작중
상대를 이해하기보단 내가 제일 중요한
본인은 본인 그대로 보여줄 수 있어 좋다면서 상대는 그러면 안되는 거죠

영철-춤 좀 그만 춰요 ㅋㅋㅋ 보는 우리야 재밌다지만 당신의 여자는 싫을 수 있어요
일부러 망가지고 싶은 뭐 그런 거 있어요?

정숙-여기 종특인지는 모르겠는데 왜 그렇게 상대에겐 말 못하고 뒷얘기들을 하는지 내가 도움이 안되는 주방에선 일단 물러서는 게 도움입니다
광수 탓 할 건 아니고요
장거리만 문제도 아닐 거고요

영식-결국 꿩 대신 닭은 아닌 거 알고 있었을텐데
영자 때문이 아닌 본인의 마음에 정직하셨기를

상철-우는 영숙이 이해가 안간다고 옥순에게 냉정하게 말한 것 치곤 이번 회는 다시 1회의 상철처럼 영숙에게 다정한 모습
이 기대가 과연 끝까지 갈 까는 그 누구도 알 수 없지만

영숙-방송에 나와서 사랑에 빠진 게 문제
근데 눈물도 눈물이지만 울 시간에 깔끔하게 먹기 좋게 햄 좀 잘 구워도 좋지 않았나 마음이 여린 게 아니라 마음이 어린 것 같아요

영자-충분히 그럴 수 있죠 단 너무 알아보려만 급급하면 상대방은 당황스럽겠네요 본인만 화끈한 연애가 있을까요

광수-오늘도 수고하셨습니다









IP : 175.223.xxx.166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2.12.8 12:33 AM (210.220.xxx.161)

    정숙아 진짜 동생이 뜯어말릴때 말좀 듣지 그랬니
    혼자 눈물젖은 두만강에 미워도 다시한번 찍고 있네
    정리한걸로 오열하며 끝내놓고 또 매달리고 있어ㅠㅠㅠ

  • 2.
    '22.12.8 12:58 AM (91.74.xxx.3)

    글을 참 잘 쓰시네요.

  • 3. ..
    '22.12.8 2:54 AM (121.167.xxx.197)

    영수 오늘 괜찮더라구요. 좀 제 스타일^^
    현숙과 영호는 죽이 잘 맞아보였구요. 상철은 오늘 좀 덜 답답했고 영숙은 진짜 상철이 좋은가봐요.
    옥순이 순자에게 내가 전해줄까요 할때 좀 통쾌하달까 ㅎ
    편집이 어떻게 됐는지는 모르겠지만 영철은 마음없는 옥순에게 참 냉정하더라구요. 순자는 왜 그리 먹여주려 하는건지 근데 오늘보니 순자 얼굴은 예쁘더라구요.

  • 4. ...
    '22.12.8 6:13 AM (222.112.xxx.89)

    출연자들은 옥순 스펙 모르는거죠?
    세상에 옥순같은 여자도 없는데
    순자같은 여자는 널리고 널렸..

  • 5. 옥순
    '22.12.8 7:29 AM (124.57.xxx.214)

    스펙은 좋은지 몰라도
    일상을 함께 하기 쉽지 않아 보여요.

  • 6. ..
    '22.12.8 8:22 AM (125.186.xxx.181)

    진짜 영숙인 사랑에 빠진 게 눈에 완전히 드러나더군요. 순자는 그동안 왜 솔로였는 지 알 것 같은 느낌이었어요. 정숙. 자신감 가지고 어울리는 사람 만나길. 영식은 거리를 빙자한 정중한 거절이었어요. 현숙도 표정을 숨기 못하는 사람. 영철 살짝 실망스러운 느낌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3341 텃세때문에 봉사힘들다고했던 글쓴이인데요.. 5 봉사 00:46:55 1,381
1463340 시계를 찾아주세요 (최은경 유튜브에 나오는 윤지영씨 시계 ) 저요저요 00:41:06 493
1463339 이미 방사능 유출시키고 있나본데 국내산 해산물 안먹는게 나을까요.. 7 00:38:31 1,444
1463338 주민등록증 첫발급 구청에서도 되나요 . . . 00:34:06 151
1463337 사춘기 아이가 밤늦게 말을 안들어요 7 어휴 00:33:25 1,357
1463336 결국 이렇게 되었습니다. 15 .. 00:16:41 6,271
1463335 자녀 인연..띠궁합.. 7 00:13:25 2,073
1463334 네이버페이 줍줍하세요 (총 89원) 18 zzz 00:12:26 1,968
1463333 떡볶이에는 역시 싸구려 어묵을 넣어야 하는 듯 9 ㅇㅇ 00:05:45 2,180
1463332 해인사 우포늪 주변 명소 추천부탁드려요 ㅇㅇ 00:04:44 184
1463331 (컴앞대기) 더 글로리 전편 다 보신분들만 읽어주세요 17 드라마가 현.. 00:03:21 2,480
1463330 겉모습이 예전처럼 별로 안들어오네요 6 시각이 달라.. 00:03:14 1,950
1463329 와인 조금 마셨는데 2 ... 2023/02/05 945
1463328 코스코 마스크 착용하라고 하나요? 4 대형마트 2023/02/05 1,666
1463327 펌- MBC스트레이트 '대통령이 외교리스크' 스샷 3 ㅇㅇ 2023/02/05 1,548
1463326 시금치 씻어만 놓고 자도 되겠죠? 2 피곤 2023/02/05 820
1463325 내인생에선 없는것들이많았지만 ... 9 ㅇㅇ 2023/02/05 1,902
1463324 어우~ 한동훈.... 13 .. 2023/02/05 2,787
1463323 22년만에 휴직하니 좋은 점 3 ... 2023/02/05 2,167
1463322 이재명 나온게 없다니요? 39 2023/02/05 1,874
1463321 이재명 나온게 없나보네요? 19 ... 2023/02/05 1,386
1463320 컷오프 당한 강신업 페이스북 근황.jpg 7 명신로운 언.. 2023/02/05 1,844
1463319 아오 내일 월요일이네요 1 ..... 2023/02/05 631
1463318 내일 출근하기 싫어요.. 3 ,,,, 2023/02/05 1,120
1463317 코로나땜에 외식 5 아예 2023/02/05 1,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