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펌] 중년 이후의 뷰티 관리 방법 (긴글 주의)

퍼옴 조회수 : 8,247
작성일 : 2022-08-15 18:48:58
뷰티 카테고리
중년 이후의 뷰티 관리 방법 (긴글 주의)

예전에 유튜브에서 해외 유튜버 영상보고 자세하게 다 적은거 공유함

번역체라 글이 좀 부드럽게 안 읽힐수 있는 거 양해바람

☆ 40대 이후 아름다움은 메이크업으로 절대 만들수 없다.

☆ 이제 중요한 건 근육, 피부, 머릿결, 손이다.

☆ 중년에 아무것도 하지 않았으나 어쩐지 아름다워 보이는 사람이 있다.
첫째. 유전자다.
둘째. 유전자가 아니라면, 시간과 노력의 결과다.

☆ 인간은 나이와 함께 게으름을 얻는다
결혼의 유무와 관계없이 대부분의 인간은 나이가 들면 게을러진다.
만약 가정이 있다면 게으른데 할일은 많아진다.
스트레스는 더더욱 많아진다.

혼자 살든 가족이 있든 게으름은 정말 은퇴를 하기 전까진 계속 늘어나기만 할 가능성이 높다.

그럴때 첫번째로 포기하는 게 운동과 피부와 머리결이다.

☆ 일년에 한번쯤 이벤트성으로 마사지를 받고, 매일 메이크업을 해도, 평소 꾸준히 운동을 하고 관리를 한 사람을 따라갈 수 없다.

가끔의 노력으로 건강한 외모를 유지할 수 잇는 건 좋게 봐줘도 미혼의 30대까지다. 물론, 당신이 뛰어난 유전자의 소유자라면 달라지지만 여기선 그런 경우를 말하는 게 아니다.

당신은 어쩌면 남들보다 주름이 몇개 더 있을 수 있다. 머리숱이 더 적을 수 도 있다. 그러나 중년의 외적 아름다움은 의외로 이러한 것으로 결정되지 않는다.

금전적인 여유가 충분한 부자들의 방법을 따라하라는 게 아니다. 

스페셜한 세상은 일반인이 따라가기 힘들다.  

게다가 모든 부자가 건강한 젊음을 가지고 있는 것도 아니다.

sns의 화려함과 비교하지말고 본인에게 집중하는 걸 잊지 말길 바라며 내 방법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 

1. 운동을 한 탄탄한 몸
피부와 머리결보다 더 중요하다.
군살, 비뚤어진 자세, 구부정한 몸매는 수천만원의 의류와 고급 화장품으로도 감출수 없다.

무조건 운동을 해라.
하루에 한시간이라도 공원에서 걸어라. 제발!
더 좋은 것은 주 3회 30분 씩 조깅을 하는 것이다.

추천하는 것은 조깅과 함께 주 1회 기분전환을 시켜주는 운동을 곁들이는 것이다 (테니스, 요가, 줌바, 아쿠아짐, 무술 등 어떤 것이든 좋다)

2. 주기적인 헤어컷 + 주 3회 헤어마스크 + 컨디셔너
- 바쁘고 시간이 없으면 헤어살롱에 가는 걸 포기한다.
머릿결이 당신의 외모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나이가 들수록 중요한데 말이다.
뿌리염색을 제대로 해줄 생각이 없다면 차라리 흰머리가 있고 관리 잘한 헤어가 좋다. 흰머리 염색비를 아껴서 주기적으로 헤어살롱에서 잘 어울리는 헤어컷을 하는 편이 차라리 낫다.

- 일주일 3번을 헤어마스크를 하자.
비싼 헤어마스크는 필요없다.
코코넛 오일로도 충분하다.
샴푸 전 코코넛오일을 머리카락에 (두피제외) 충분히 바르고 십분정도 있다가 샴푸를 하자.
이 간단한 방법은 매우 효과있다.

시간이 된다면 주말엔 한시간정도 뒀다가 샴푸를 하자.

코코넛 오일이 겨울에 굳고 녹이는 게 귀찮다고?
그럼 코코넛 5 : 올리브 오일 5 정도로 섞어써도 좋다. 굳지 않아서 사용하기 편리하고 올리브 오일도 머리에 꽤 좋다.

조금 더 좋은 방법으로는 -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방법은 - 코코넛 오일 5 : 아르간 오일 5를 섞어서 헤어팩을 하는 것이다.
그러나 아르간 오일이 고가라서 부담스럽가면 코코넛 오일로 충분하다.

주의!
절대 식용 코코넛 오일과 올리브오일을 피부와 두피에 바르지 말자. 화장품 용도로 정제되지않은 오일은 트러블을 일으키기 쉽다.

- 컨디셔너를 하자.

머리결을 좋게만들어 주지는 않지만 더 나빠지지 않도록 보호는 해준다. 샴푸 후 컨디셔너가 귀찮다고? 그럼 리브 인 컨디셔너를 써라. 묽은 플루이드 타입은 대부분 놀랍도록 빨리 흡수되서 매우 게으른 사람도 쓸 수 있다.

3. 식단관리
저녁에 중국 요리나 햄버거, 감자튀김, 피자를 먹고 좋은 화장품을 바르는 것은 자원낭비다.

당신이 자원낭비를 좋아한다면 어쩔수 없지만... 추천하진 않는다.

하루에 한끼는 무조건 채식 샐러드를 먹어라. 생 샐러드다. 굽거나 찌거나 볶은 야채를 말하는 게 아니다. 치킨이나 소세지, 마요네즈가 들어간 매시드포테이토를 잔뜩 올린 샐러드를 말하는 게 아니다.

가능하면 두부나 병아리콩, 렌틸콩, 곡물빵을 곁들인 샐러드를 추천한다. 덴마크식 곡물빵도 훌륭하다 

4. 피부관리
- 선크림을 꼭 발라라
- 선크꼭과 메이크업은 꼭 지우고 자라
- 절대 싸구려 아이라인 문신과 싸구려 눈썹문신을 하지 마라.
- 모든 종류의 속눈썹 연장술은 눈의 건강에 좋지 않다.

- 클렌저는 마일드 클렌저, 메이크업 리무버. 두개면 충분하다.
- 여기에 보습크림, 선크림, 립밤(바셀린)을 바르고
- 일주일에 두번씩 저녁에 레티놀을 바르고
- 일주일에 한번 각질제거를 해라

- 바디보습제를 꼭 발라라
- 바디 선크림를 꼭 발라라

추가하려면 비타민c 에센스를 레티놀을 바르지 않는 저녁에 바르자.

어차피 화장품이 할 수 있는 일은 많지 않다. 욕심내지 않아도 된다.

각질제거제는 피부에 맞는 걸 쓰자. AHA, BHA, PHA같은 게 마법인것 처럼 말하고 - 실제로 매우 훌륭하지만 - 안맞는 경우도 많다. 무리해서 쓰지 말자. 다른 각질제거제를 쓰면 된다. 단! 알갱이가 큰 물리적 각질제거제는 피하자.

내가 추천하는 건 ceramedx의 클렌저, 로션, 바디로션이다.
이 브랜드가 낯설다면 cetaphil과 cerave의 크루얼티 프리(동물실험 하지 않는) 버전의 브랜드라고 보면된다. 당신의 피부를 위해 동물이 희생될 필요는 없지 않나?

선크림은 리프 세이프 (산호초를 죽이지 않는) 선크림을 고르자. 이제 환경을 정말 생각하며 살아야 할 시대다

5. 담배와 술 자제하기
- 담배는 끊으면 좋고 술을 적당히 마시자
이 두가지는 정말 노화방지에 좋을게 전혀없다.
술은 적당하게 마시자. 와인이 노화방지와 좋다고들 한다. 그러나 극단적인 예를 들자면, 아에 와인을 안마시는 쪽이 와인중독보단 훨씬 건강에 좋다.

6. 손관리
보습제를 꼭 발라라
손톱주변을 깨끗하게 정리해라
손톱을 가지런하게 깍아라

여러분의 손은 많은 것을 보여준다.
대단한 노력을 하라는 게 아니라, 정돈된 손을 가지라는 것이다.

주름진 손이라도 정돈된 손은 젊고 밝은 인상을 준다.

거스러미 없고, 물어뜯지 않은 정돈된 손톱, 메마르지않은 손.
이정도면 충분하다.

0. 마지막으로 가장 중요한 것.
마음의 여유!

이 모든 노력을 하려면 마음의 여유가 필요하다.
시간의 여유가 아니라 마음의 여유다.

마음의 여유는 어디서 나올까?

중년의 마음의 어유는 돈!
돈에서 나온다.
다시한번 말한다.
돈이다.

많은 돈을 벌라는 게 아니다.
다만 여러분이 집대출비 혹은 집세를 내고 생활비를 쓰고도 국가연금 외에 추가 외부 연금 혹은 채권를 꾸준히 살 수 있을 정도의 돈이 있어야한다.

그래야 여유가 생기고, 나를 가꾸고자 하는 의욕이 생기며,어느 순간 이게 무슨의미가 있지? 내 삶고 제대로 굴러가지않는데? 라고 포기하지 않을 수 있다.

- 쓸데없는 지출은 분명 있다.
이런 부분을 줄여서 한달에 백달러, 이백달러라도 좋으니 미국 채권을 사거나 추가연금을 들어라. 당신이 주식을 한다면 spy를 매달 하나씩 사라.

- 만약 정말로 집대출비와 생활비, 연금을 내고 나면 남는 돈이 없다고?
그렇다면 주말에 소일거리를 해서라도 이 돈을 만들어라. 집에서 안쓰는 물건을 정리해서 팔아라.

그럼... 관리할 시간은 따라온다.

- 미래에 대한 안정감은 당신에게 운동을 하고 피부를 가꿀 시간을 만들어준다. 

더 바빠져도, 스스로 노력해서 관리할 시간을 어떻게든 틈새에 만들어 낸다.



~노후는 막막하다
~나는 돈을 잘 못번다
~내 직업은 불투명하다
~나는 이미 나이가 많다
~혹은 나는 그러기엔 어리다
같은 핑계는 대지마라

- 미래에 대한 자신감이 없을 수록 정기적이고 장기적인 자기관리를 잘 못한다.
그리고 순간의 기쁨을 줄 수 있는 작은 소비를 계속하게 된다.

지금 이렇게 유튜브를 보는 시간을 주말마다 조금 줄여서 알바를 하면 대부분의 경우 한달에 100달러는 만들어 낼 수 있을거라고 생각한다.

추가연금이든 채권이든 spy든 무조건 미래를 준비해라. Spy가 비싸다면 splg도 있다. 40달러도 안된다 (지금은 50달러 넘었..)
그리고 매년 100달러에서 200달러로, 매달 넣는 금액을 늘여가라. 돈을 모으는 습관을 들이면 돈은 조금씩이라도 더 모인다.

중년에 갑자기 재산을 많이 늘이고, 커리어를 바꾸는 건 쉽진 않다. 하지만 이러한 추가 여윳돈은 조금만 노력하면 만들 수 있다.

그리고 추가 노후자금이 늘수록, 마음의 여유가 늘수록, 여러분은 자신에게 투자할 의욕을 가지게 된다.

+@ 가능하다면 정신과 상담을 정기적으로 받는게 좋다.
정신과를 무서워하지말자.
여러분이 이상해서 가라는 게 아니다.
당신의 스트레스를 줄이고 마음의 여유를 가지는데 도움을 줄 지도 모른다.

다만 옷,화장품, 자동차를 고를때와 마찬가지로 정신과 의사도 여러 정신과에 상담을 받아보고 고르자. 특히 정신과 의사는 베스트 프렌드처럼 자신과 잘 맞는게 좋다.

★ 많은 사람들이 일단 화장품을 바꾸고 옷을 바꾸고 피부과를 가는 방식으로 중년이후의 아름다움을 찾으려고 하지만 나는 언제나 순서가 잘못되었다고 생각했다.

내가 생각하는
아름다운 중년의 외모를 위한
관리 시작 순서는 다음과 같다.


1. 첫번째는 추가 연금 (혹은 채권이나 spy)

2. 두번째는 운동
(그리고 가능하면 정신과 상담도)

3. 세번째는 적당한 술과 담배금지 혹은 줄이기

4. 네번째는 식단

5. 마지막이 머리결과 피부관리, 손 관리

----------------------
나는 중년은 아니지만

뼈 맞은 내용 많아서 기록해뒀었고

나한테는 도움을 줬어

노후자금이랑 헤어팩 특히! 

진짜 안정적인 노후자금이

아주조금이라도 늘어나니까

더 부지런해지더라고?

유튜버는 작년? 재작년에 본거 같은데 패션 잡지? 에서 오래 일한 외국인 유튜버인데... 정확히 기억이 안남... 혹시 기적처럼 이 글보고 기억나는 덬 있음 알려죠ㅜ 관리 엄청 멋있게 한 중년 유튜버였음 약간 인도랑 지중해쪽 유럽 혼혈 느낌 나는 분임ㅜㅜ

++++++

이 글이 다 맞다는 거 아님

모두를 위한 방법이라는거 아님

모두 다 해야한다는 거 아님

노후자금이 저걸로 충분하다는 거 아님

한국유튜버아님

한국사정이랑 다를수 있음

참고할 덬만 참고하길 바람


내가 잘못한 게 있다면 미리 미안함

IP : 221.140.xxx.203
5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여기
    '22.8.15 6:50 PM (221.140.xxx.203)

    https://theqoo.net/2280934926

  • 2. ....
    '22.8.15 6:54 PM (211.244.xxx.246)

    중년 뷰티관리 방법 저장합니다^^

  • 3. ㅁㅁ
    '22.8.15 6:57 PM (112.207.xxx.235)

    이글 좋네요 감사해요
    읽으면서 바로 손에 로션발랐어요

  • 4.
    '22.8.15 7:03 PM (112.169.xxx.36)

    좋네요.
    바디로션 무조건 매일 바르는거 포함이요.
    중년 뷰티 저장합니다.

  • 5. ㄸㄷ
    '22.8.15 7:09 PM (73.86.xxx.42)

    오 너무 좋은글 저장 - 중년 이후의 뷰티 관리 방법

  • 6. 0000
    '22.8.15 7:12 PM (58.148.xxx.236)

    중년뷰티...

  • 7. 호호호
    '22.8.15 7:13 PM (39.123.xxx.168)

    짝짝짝
    맞는 소리들만 있습니다
    아카이브

  • 8. 칭찬
    '22.8.15 7:13 PM (58.120.xxx.132)

    긴글이지만 요긴한 내용. 원글님 칭찬합니다. 요약 잘 하셨어요

  • 9. ...
    '22.8.15 7:19 PM (59.13.xxx.34)

    중년뷰티 저장해요~

  • 10. ㅂ1ㅂ
    '22.8.15 7:27 PM (125.249.xxx.147)

    뷰티저장~

  • 11.
    '22.8.15 7:30 PM (118.32.xxx.104)

    중년뷰티 저장~

  • 12. 가끔 올라오는
    '22.8.15 7:30 PM (118.235.xxx.215)

    이런글들 때문에 82를 못끊네요. 원글님 감사요~~

  • 13.
    '22.8.15 7:39 PM (211.109.xxx.96)

    저장합니디

  • 14. 땡스
    '22.8.15 7:39 PM (116.37.xxx.13)

    중년뷰티 저장합니다~

  • 15. 구구절절
    '22.8.15 7:40 PM (221.147.xxx.176)

    구구절절 맞는 말
    특히 바른자세, 머릿결과 피부 너무 중요하구요
    바스라진 머리카락, 거친 피부에 속눈썹 연장과 짙은 메이크업은 절대 피해야 되겠더라구요

  • 16. ㆍㆍㆍㆍㆍ
    '22.8.15 7:45 PM (211.208.xxx.37)

    중년뷰티 저장해요. 저 중에 제대로 실천중인건 바른자세 하나뿐이네요. 너 나이들기전에 나머지도 실천 해야겠어요.

  • 17. 82
    '22.8.15 7:46 PM (121.182.xxx.73)

    추천기능이 없아 아쉽네요.

  • 18. 저장
    '22.8.15 7:47 PM (115.21.xxx.157)

    저장합니다 고맙습니다!

  • 19. ..
    '22.8.15 7:57 PM (118.221.xxx.98)

    공감합니다.
    커피와 설탕(빵, 과자, 아이스크림)도
    피부와 헤어에 나빠요.

  • 20. ㅇㅇ
    '22.8.15 7:59 PM (122.45.xxx.114)

    영상을 글로 정리해 주셔서 감사해요
    구구절절 공감하고 도움되었어요
    사과 말고 칭찬 받으세요!

  • 21.
    '22.8.15 8:01 PM (59.16.xxx.46)

    도움될것 같아요
    글 감사합니다!!!

  • 22. ...
    '22.8.15 8:02 PM (220.119.xxx.251)

    감사합니다!

  • 23. 보리
    '22.8.15 8:05 PM (222.120.xxx.154)

    저장합니다

  • 24. ㅇㅇ
    '22.8.15 8:17 PM (175.193.xxx.179)

    중년이후 뷰티법
    읽어보고 마음 다시 다집니다.
    고맙습니다~

  • 25. ...
    '22.8.15 8:35 PM (59.3.xxx.45)

    저장합니다

  • 26. ...
    '22.8.15 8:36 PM (59.3.xxx.45)

    저장합니다. 도움이 많이 되네요

  • 27. ㅇㅇ
    '22.8.15 8:39 PM (112.165.xxx.57)

    좋은 글 고맙습니다 ~^^

  • 28. ㅠㅠ
    '22.8.15 8:50 PM (119.201.xxx.88)

    미래에 대한 자신감이 없을 수록 정기적이고 장기적인 자기관리를 잘 못한다.
    그리고 순간의 기쁨을 줄 수 있는 작은 소비를 계속하게 된다.
    ㅡㅡㅡㅡㅡ

    완전 나네..ㅠㅠ

  • 29. 오.
    '22.8.15 8:59 PM (122.36.xxx.85)

    중년뷰티. 저장합니다

  • 30. 구구절절
    '22.8.15 9:01 PM (125.185.xxx.173)

    어제 저보다 연봉 3000많은 친구에게 충격 먹고 안절부절했ㄴ
    는데 힘이 생기네요

  • 31. ㅇㅇ
    '22.8.15 9:37 PM (112.161.xxx.183)

    저장합니다 손관리 헤어관리는 하네요 운동 식단 돈 더 관심가질게요

  • 32. cc
    '22.8.15 9:53 PM (59.23.xxx.122)

    관리..
    저장해요~

  • 33. 상상
    '22.8.15 9:59 PM (211.248.xxx.147)

    중년뷰티감사합니다

  • 34. ..
    '22.8.15 10:01 PM (218.155.xxx.56)

    저장합니다.감사해요.

  • 35. 연두비
    '22.8.15 10:46 PM (122.47.xxx.182)

    중년뷰티 정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장합니다

  • 36. 저장
    '22.8.15 11:00 PM (182.222.xxx.15)

    저장합니다
    감사합니다 ~

  • 37. elle
    '22.8.15 11:10 PM (182.220.xxx.243)

    중년관리 저장합니다. 감사합니다.

  • 38. 중년관리
    '22.8.15 11:17 PM (221.160.xxx.124)

    저장합니다^^

  • 39. 레이나
    '22.8.15 11:21 PM (110.12.xxx.40)

    중년의 삶 저장합니다

  • 40. 감사
    '22.8.15 11:52 PM (175.123.xxx.233)

    중년관리 정보 감사합니다

  • 41. 나무
    '22.8.16 12:13 AM (116.121.xxx.221)

    중년의 아름다움 관리 감사해요

  • 42. 감사
    '22.8.16 1:46 AM (39.117.xxx.5)

    중년의 건강 챙겨보겠습니다

  • 43. 바나나우유
    '22.8.16 2:22 AM (175.119.xxx.22)

    중년뷰티... 안하는게 넘 많네요.저장

  • 44. 여름밤
    '22.8.16 2:27 AM (64.32.xxx.62)

    중년뷰티 저장해요~

  • 45. ㄴ ㄹ
    '22.8.16 4:44 AM (39.7.xxx.192)

    중년뷰티 저장요.
    감사.

  • 46. 354
    '22.8.16 5:32 AM (69.143.xxx.21)

    좋은 글 감사

  • 47. wii
    '22.8.16 6:14 AM (14.56.xxx.71)

    중년뷰티 저장해요

  • 48. 실천이 중요
    '22.8.16 6:28 AM (121.174.xxx.176)

    요새 덥고 비 온다는 핑계로 걷기 운동 며칠 안 했는데 정신 차리고 해야겠네요

  • 49. 저장할께요.
    '22.8.16 8:58 AM (203.142.xxx.241)

    너무 좋은 내용이네요.
    감사드려요.

  • 50. ...
    '22.8.16 9:14 AM (39.7.xxx.96)

    중년이후의 뷰티관리 정보 감사합니다

  • 51. 중년
    '22.8.16 11:02 AM (211.185.xxx.88)

    중년이후 노후와 뷰티 조언 감사합니다

  • 52. ...
    '22.8.16 11:28 AM (116.35.xxx.111)

    중년이후 뷰티관리 저장해요

  • 53. ...
    '22.8.16 1:45 PM (1.231.xxx.180)

    감사합니다!

  • 54. 뷰티팁
    '22.8.20 4:43 AM (54.254.xxx.179)

    중 최고네요.
    더불어 설탕, 트랜스지방, 초가공식품 끊기까지 병행하면 더할 나위 없을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24213 요새 대하드라마를 안 찍는 이유가 뭐냐면요 1 ㅇㅇ 11:24:21 68
1424212 화살기도 부탁드려요 2 .... 11:22:45 85
1424211 주식 삼전 1 얼리버드 11:15:42 451
1424210 파래무침 무없이 하고싶은데요 2 11:14:37 94
1424209 2022 행시 수석 합격 15 수석 11:08:23 1,254
1424208 나와 마주치면 화내듯 지나치는 동네아줌마 5 ... 11:06:53 584
1424207 결혼하면서 집 받아간 형제가 블랙홀 11:06:25 390
1424206 프리즈 서울 보신 분 어떠셨어요? 1 11:06:17 74
1424205 결혼지옥 13화 무료로 볼수 있는 싸이트 알려주심 감사하겠습니다.. ... 11:04:25 140
1424204 갑상선 암 수술. 저같은 상황이면 친정에 안 알리는게 낫겟죠 10 ... 11:00:15 574
1424203 집에서 제본 스프링노트 어떻게 만드나요? 6 .. 10:59:06 225
1424202 만 5세 아이 거짓말 혹은 부끄러움? 1 ㅡㅡ 10:56:49 134
1424201 고무장갑 안에서 나는 냄새요 2 ㄱㅁ 10:56:16 280
1424200 베트남 다낭에서 수영장 감전사로 14 ... 10:51:44 1,445
1424199 6천만원 어디에 묶을까요? 추천 부탁드려요! 9 곰돌이추 10:49:41 790
1424198 깻잎뒤 노란 2 .... 10:48:29 439
1424197 바다에 사는 생물 95%의 정체를 아직 모름 4 ..... 10:46:30 632
1424196 오상진 김소영 부부 딸 얼굴 공개하나봐요 19 ㅎㅎ 10:44:14 2,283
1424195 머리카락 하루종일 줍네요 7 10:42:44 640
1424194 커피의 각성효과 대단쓰 3 .. 10:42:06 869
1424193 한동훈이 검찰중심의 혁명을 이야기했다는 소문 급속확산중-펌 18 검사쿠테타?.. 10:41:45 907
1424192 이사날 가전제품을 교체하면.. 8 24 10:40:09 401
1424191 세입자가 짐빼고 하자난곳 원상복구 하랬더니 보증금도 안받고 연락.. 4 임대차 10:38:14 1,102
1424190 백화점가서 명품가방 하나 사려는데 안 가져요 9 10:37:39 969
1424189 여러분들 !! 가까운 산행도 하시고 체력을 키우세요 4 유지니맘 10:37:15 9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