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해방일지 infj 의 드라마

Mbti 조회수 : 3,645
작성일 : 2022-05-18 12:15:07
미정이 infj 라고 생각됨.
아닐까요??


IP : 218.239.xxx.72
2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2.5.18 12:34 PM (175.223.xxx.217)

    저 infj인데
    아주 공감하며 잘 보고 있습니다.

    미정이가
    나는 왜 늘 슬플까..
    라고 했던 대사는 진짜 10000000%공감..

  • 2. ㅇㄱ
    '22.5.18 12:38 PM (218.239.xxx.72)

    ㅎㅎㅎ
    저도 infj! 였는데 생활인되니 isfj 나오고 사는게 한결 편해졌어요.

  • 3. 어..
    '22.5.18 12:38 PM (223.38.xxx.156)

    현실에서 만난 infj들은 자기들 속은 우울할 지언정 겉은 밝고 사회생활도 잘하고 엄청 성격들도 좋아서 혼자 있는 거 좋아하지만 사람들이 다 좋아해주고 자기들은 아싸라 주장해도 인싸들이 많은데...
    미정이는...너무 찐 아싸라...인프제보단 다른 유형일수 있을 것 같아요

  • 4. ㅇㄱ
    '22.5.18 12:41 PM (218.239.xxx.72)

    내면이 현실 불만 우울 이거 inf 인데 미정이 p 는 아닌거 같아요. 극도의 infj 인거 아닐까..

  • 5.
    '22.5.18 12:48 PM (220.120.xxx.121)

    남편이 infj 인데 내면은 우울감이 있지만 겉모습은 들키지 않으려고 밝게 행동합니다.
    소심하고 내성적이지만 사람 만나는걸 굉장히 좋아하고 관심받고 싶어해요.

    딸아이가 infp 인데 제가 보기엔 미정이는 infp 인것 같습니다.
    미정이를 보면서 그냥 딱 딸아이 보는거 같았어요.

  • 6. 비디
    '22.5.18 12:48 PM (116.124.xxx.33)

    저 infj인데 어..님 댓글이 딱 맞는디...미정이는 글쎄?...싶어요

  • 7. ...
    '22.5.18 12:56 PM (59.8.xxx.133)

    저도 infj
    미정이 백프로 이해가진 않으나 드라마는 인생 드라마일 만큼 잼나요

  • 8. ㅇㄱ
    '22.5.18 12:57 PM (218.239.xxx.72)

    Infp 는 게을러요 ㅠ 일 잘 안함.
    엄청 우울한상태의 infj 아닐까요..

  • 9.
    '22.5.18 12:59 PM (124.49.xxx.90)

    전 isfj인데 미정이 말에 공감가는거 많아요.
    겉보기엔 잘 사는데 난 너무 힘든거나..나 뭐하고 있지? 그런 느낌이요.

  • 10.
    '22.5.18 1:06 PM (112.165.xxx.246)

    20년전 검사했을때도
    Infj
    지금도
    Infj
    나오는데요.

    미정이랑 정말 비슷해요.
    전 사람만나는거 안좋아해요.
    늘 과묵하고요.
    그래도 겉으론 늘 미소짓고 친절해요.


    미정이도 늘 미소짓고 친절하잖아요.
    과묵할뿐.

  • 11. ㅇㄹㅇ
    '22.5.18 1:11 PM (211.184.xxx.199)

    맞아요
    저도 INFJ
    대사 하나하나 다 제생각 옮겨놓은 거 같아요

  • 12. ...........
    '22.5.18 1:14 PM (183.97.xxx.26)

    전 ENFP 인데 너무 잘 보는데요. NF 가 있어서 그런가...... ??

  • 13. infj
    '22.5.18 1:46 PM (175.214.xxx.99)

    저도 해방일지의 미정이 보면서
    나랑 참 비슷하다 생각했거든요..
    근데 사람들이 절 우울하게 볼까봐 차마 그얘긴 안하구요
    특히 애는 업어서 키우겠다던 대사
    정말 공감했어요
    저도 명품은 누가 준다고 해도 거절하고
    아이는 엄마가 품어 안아야 한다고 평소에 생각하고 있었거든요
    이런말 해봤자 남들이 날 특이하게 볼 것 같아서
    속얘기는 진짜 친한 사람아니고는 안해요

  • 14. 저도
    '22.5.18 1:49 PM (180.68.xxx.100)

    infj인줄 알았는데
    게으른건 infp라고 하시니 infp인가 봉가.ㅠㅠ

  • 15.
    '22.5.18 1:50 PM (211.196.xxx.94)

    저도 미정이 너무 공감가고 하나도 안 이상해서
    한번씩 미정이 이상하단 글 올라올 때마다 자아성찰해요 ㅋㅋㅋㅋ
    저도 infj.

  • 16. 여기도
    '22.5.18 1:58 PM (61.253.xxx.59)

    인프제 있어요.
    미정이 인프제 맞아요.

  • 17. infj
    '22.5.18 2:19 PM (175.223.xxx.218)

    저도 어릴때 교회에서 사람들이 기도하는 내용이 전혀 공감이 안갔어요. 성적이런걸 왜 신에게 부탁할까하고요

  • 18. 저는
    '22.5.18 2:26 PM (121.190.xxx.156)

    Enfp 라서
    미정이가 살짝 이해는 안가지만
    해방 드라마는 역대급이에요

  • 19. ..
    '22.5.18 2:53 PM (220.78.xxx.153)

    저 인프제인데 미정이보다는 좀 더 밝긴한데 비슷한 면이 많아요. 다들 사회생활 잘하고 외향적인 줄 아는데, 집에오면 기빨려서 누워있고 사람만나는거 너무 피곤하고 힘들어해요. 그래서 이드라마 보면서 미정이 역에 공감이 많이 되구요. 드라마 잘 안보는데 해방일지 나의 아저씨, 눈이부시게 이런류의 드라마에 매우 깊게 빠져들어요.

  • 20. ㅇㄹㅇ
    '22.5.18 3:35 PM (211.184.xxx.199)

    해방일지는 정말 특별한 드라마에요
    눈이부시게도 감명깊게 봤었는데
    이건 2번은 보기 싫던데
    해방일지는 넷플로 시간날때마다 복습하고 있어요

  • 21. ㅇㄱ
    '22.5.18 3:58 PM (223.62.xxx.28)

    박해영 작가님 드라마는 자꾸 보게되고 빠져들어요. 여태 그런 드라마 없었거든요.
    대사 스토리 좋지만 아름다운 영상 음악 정말 힐링되네요. infj isfj 왔다갔다 하고 있어요.

  • 22. ..
    '22.5.18 7:37 PM (223.39.xxx.21)

    드갤에서 일부 분들이 intp으로 추정하여 저도 그럴줄 알았어요 infj로도 볼수있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9203 안부 인사라고 받고 너무나 황당해서요 ㅇㅇ 21:00:18 68
1469202 주말에 연락하는 학부모 .. 20:59:58 55
1469201 어르신들 집에서 운동하는 자전거 추천 부탁드려요 잠실댁 20:58:16 25
1469200 모텔 냄새 나는 섬유유연제 쓰는 옆집 6 ㅁㅁ 20:57:09 260
1469199 같이봐요..피아노를 너무나 사랑한 소년 1 아자아자 20:54:36 247
1469198 강아지가 유난히 좋아하는 사람이 있나요? 2 .. 20:51:27 217
1469197 요즘 제일 많이 쓰는 갤럭시폰은 뭔가요 2 .. 20:49:43 202
1469196 반값택배 원래 이렇게 늦나요? 5 ㅇㅇ 20:46:07 248
1469195 아직도 탄핵 안되었나 6 만공 20:41:35 374
1469194 심리상담센터 어떻게 선택하나요? 3 대구 20:41:21 184
1469193 아파트 3층인데 에어컨이요 5 20:39:51 636
1469192 대통령실 "나토가 우리 왜 부르는지 모르지만, 참석한다.. 22 .. 20:33:03 1,618
1469191 낙오자는 어떻게 인생 재미를 추구해야 하나요? 2 20:30:46 510
1469190 롯@백화점 식당가에 있던 냉면집인데 없어졌네요? 4 유원정? 20:29:08 822
1469189 하트시그널2 김현우 매력은 뭐였을까요 8 ㅁㅁ 20:28:33 590
1469188 경기도 '9시 등교제' 사실상 폐지, 2학기부터 학교 자율로 13 ... 20:27:57 1,908
1469187 임윤찬 인터뷰 2탄이요 7 클래식 20:26:30 800
1469186 탑건 첫장면부터 눈물 흘린 분 계신가요? 10 영화 20:25:34 839
1469185 곰돌이무늬 바지를 샀는데 7 우우 20:21:49 396
1469184 회음부방석 좋은 거 있을까요? 7 질염 20:21:19 436
1469183 탐크루즈는 줄기세포 맞은건가요? 3 의문 20:18:41 1,280
1469182 9시에 임윤찬 가장 최근 5.18 리사이틀 유튜브에서 보세요. .. 3 ㆍㆍ 20:13:16 642
1469181 레티놀이 기미에 효과있네요 9 1.0 20:13:06 1,317
1469180 성장주사때문에 고민입니다. 키가 넘 작아요.. 6 야옹쓰 20:09:49 946
1469179 일라이 책임감이 없나보군요 10 ........ 20:06:07 1,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