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구씨와 미정 키스씬

해방일지 조회수 : 6,564
작성일 : 2022-05-16 23:09:54
집에서 술마시다 밖에 나와 가로등 깨고
뜬금없이 산에 올라 마지막 키스씬
그리고 미정이 머리말리고 누워 알듯모를듯한 표정

구씨 집에서 술마시고 불끄고 산이 아닌 절정?? 올라 키스

미정 씻고 머리말리고 바로 앞전 일들에 대한 생각으로 부끄러워 알듯모를듯한 표정

염소잡아먹은 이야기 했을때 잡아먹는건 이름 안붙여준다고 했던말
구씨가 이제 별이야기 다 한다고 말하며 자신이름도 지여달라고..미정이가 이름없이 그냥 구씨라고
그리고 마지막장면 구씨의 추앙한다

둘의 사랑을 저런식으로 은유적표현의로 담아낸게 아닌지
IP : 112.154.xxx.39
2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원글님
    '22.5.16 11:12 PM (168.126.xxx.229)

    음란마귀같음

  • 2.
    '22.5.16 11:13 PM (121.139.xxx.104)

    저는 성적인 은유 아닌것같아요
    있는 그대로 달을 보고 산을 오르고 키스도 하고
    그냥 그랬던걸로
    머리 감는건 다른 은유인것같아요

  • 3. 그냥이
    '22.5.16 11:14 PM (124.51.xxx.115)

    전 시청자가 자유롭게 상상하도록
    여러 여지를 일부러 준거 같아요

  • 4. 2929
    '22.5.16 11:20 PM (121.173.xxx.11)

    윗님처럼 곧이곧대로만 믿는분들을 위하여 머리감은씬을 넣은건데 그마저도 캐치를 못하심.. ㅋㅋㅋ

  • 5. 유투브를 보니
    '22.5.16 11:27 PM (123.213.xxx.22)

    머리를 감는 장면을 기독교의 세례의식처럼 설명하더군요. 구원 받았다는 의미…

  • 6. ...
    '22.5.16 11:28 PM (106.102.xxx.225)

    미정이가 왜 언니도 깊이 잠든
    그 한밤중에 샤워를 하고 머리를 감았겠어요?

  • 7. 그럼
    '22.5.16 11:29 PM (220.94.xxx.57)

    그냥 구씨집에 있었던건가요?


    밤에 등산은 은유적 표현이구요?

    넘 대단하네요.

  • 8. ..
    '22.5.16 11:32 PM (211.243.xxx.94)

    그니까 느닷없이 산은 왜타나 했네요.

  • 9. ...
    '22.5.16 11:34 PM (221.154.xxx.221)

    아니 그 밤에 미정이가 정말 구두신고 산에 올라갔다고 보신 분도 있나봐요..
    갈대밭 클로즈업하며 땀흘리는 거 미정이가 원한 살아서 가는 천국 멘트 둘이 갈데까지 갔음을 은유적으로 보여준 거죠.
    9월에 그런 갈대가 있나요?
    그냥 키스만 한거면 작가가 물방울 뚝 떨어지는 장면이랑 밤에 머리 감는 장면 미정이가 달뜬 모습으로 이불에 들어가는 장면은 넣지 않았을 거예요. 창희가 이집 자매들은 꼭 아침에들 머리감는다고 불평했었죠.

  • 10. ..
    '22.5.16 11:34 PM (1.236.xxx.190)

    저는 유튜브의 그 종교적 해석 좋았어요. 미정이는 사유하는 사람같아요

  • 11. 그래서
    '22.5.16 11:49 PM (14.47.xxx.244)

    구씨가 화안나냐고 그런거에요?

  • 12.
    '22.5.16 11:50 PM (112.154.xxx.39)

    장면들이 뚝뚝 끊어지잖아요
    창가에 앉아 술마시고
    밖에서 가로등 깨고
    구씨가 멀리 먼제 앞서가고 미정이 따라가며
    둘이 언덕오르기
    정상에서 한곳을 바라보다 어깨감싸고 마주보다 키스
    그리고 이여지는 장면이 머리감고
    달뜬 표정으로 누워 부끄러워하는 모습

  • 13. ..........
    '22.5.16 11:50 PM (72.42.xxx.171)

    그 유투버 과장된 해석 많이 하기도 하죠. 결사곡때 아주 지나쳤었음요.

  • 14. Oo
    '22.5.16 11:55 PM (221.141.xxx.209)

    그런거라면 구씨집에서 샤워했겠죠..

  • 15. 차라리
    '22.5.16 11:56 PM (66.74.xxx.238)

    산타는 장면 보여주다가
    갑자기 화면 바뀌고 홍콩 장면을 한 3초? 그냥 소리없이 띡 보여주는 게 더 나을 뻔 했어요.

  • 16. ..
    '22.5.17 12:20 AM (203.229.xxx.216)

    그걸로 게시판 초토화 됐었어요. 키스가 아니다 더갔다로..

  • 17. ......
    '22.5.17 12:25 AM (180.66.xxx.46)

    갈대밭 장면 에밀리 브론테의 폭풍의 언덕 느낌난다 생각했어요. 미정이 바람맞은 얼굴과 머리. 거친 바람과 갈대 . 히드클리프같은 구씨..

  • 18. 어제
    '22.5.17 12:27 AM (210.178.xxx.44)

    그런거라면 구씨집에서 샤워했겠죠.. 2222

  • 19. 밤중에
    '22.5.17 3:24 AM (218.153.xxx.49)

    머리 감은게 키스 이상이었다를 암시..

  • 20. ㅔㅔ
    '22.5.17 3:26 AM (221.149.xxx.124)

    온라인에서 보니까 다들 그렇게 알고 있던데요.. 은유적 표현..

  • 21. 요즘
    '22.5.17 6:55 AM (39.7.xxx.203)

    키스신은 적나라하게 다 보여주는데
    자세히 보여주지도 않음. ㅎㅎ

  • 22. 별꼴이래
    '22.5.17 8:04 AM (218.239.xxx.72)

    절제된 감정 표현
    둘이 걸을때도 손도 안잡고 걸어요
    대사도 은유적이고 일상적인건 별로 없음
    동네에서 야밤에 산 올라가서 달 보고 옴...갈대밭 정말 아름다와요.
    산 갔다 온건 온거지 무슨 은유.

  • 23. 그냥 봐요.
    '22.5.17 8:05 AM (180.68.xxx.158)

    쫌…
    진짜 다들~

  • 24. 의도
    '22.5.17 9:01 AM (211.208.xxx.193)

    작가의 의도인가봐요
    비유적으로 해석을 해도 좋고 그냥 화면 그대로 받아들여도 좋다
    시청자 각자의 해석이 그대로 다 좋다
    정답은 없지 않을까 싶어요, 각자 받아들이고 싶은대로~

  • 25. ......
    '22.5.17 12:10 PM (121.125.xxx.26)

    전 그냥 그대로 해석하고 이해했습니다.각자 방식대로 해석하면되죠. 절제된 장면이 너무 좋았는데 다들 음란마귀가 씌였나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9131 안나에 정은채보니까 12 17:55:53 1,393
1469130 지금 남편이랑 탑건2 보고 나왔는데 4 실화냐 17:53:30 1,030
1469129 새끼 손가락 봉와직염 같은데 정형외과로 가야하나요? 1 .. 17:53:26 202
1469128 쉽고 효율적인 허리통증 스트레칭 4 별이 17:51:22 326
1469127 엄마가 조혜련 염색샴푸를 사달라시는데 6 ㅇㅇ 17:50:50 642
1469126 지금 명동인데 개 한 마리가 ㅠㅠ 20 ... 17:45:03 2,584
1469125 에어컨대 제습기..습기제거에 뭐가좋나요? 7 아자아자 17:39:18 537
1469124 드라마 아씨 보신분~ 5 00 17:34:11 364
1469123 4세대보험 제가 제대로 이해하고 있는게 맞나요? 4 준희 17:29:53 527
1469122 안나 외국영화 같지 않아요? 4 배수지 17:25:10 1,440
1469121 집들이 글 보니 이런 시가도 있음 10 ... 17:22:25 1,400
1469120 스페인 마드리드 여름휴가 5 .... 17:15:53 1,201
1469119 의대 공부량 보면 11 17:14:46 1,865
1469118 박쥐같은 여자 4 모임 17:10:26 1,494
1469117 내달 가스·전기요금 동시 인상...내일 전기 인상 발표 33 굥탄핵 17:05:59 2,926
1469116 JLPT는 어떤 사람이 보나요? 5 시험 17:04:23 491
1469115 근데 옥양 글에 그만하라는 댓글들은 뭘까요? 22 17:04:07 951
1469114 야유회) 혹시 괜찮은 빠지 (?) 아시나요? 3 17:02:59 816
1469113 한미일 정상회담 궁금한점 3 ........ 17:02:48 272
1469112 죽음이 슬픈이유는 이세상에 존재하지않는다 이생각때문일까요.? 13 .. 17:00:42 2,028
1469111 발가락 사이 티눈, 약 사서 치료 가능한가요 9 .. 16:57:38 473
1469110 여동생 둘 자랑~ 5 여동생 둘 16:53:51 1,665
1469109 시댁 식구들과 점심 외식 후 저희집으로 오시는데 저녁 37 16:50:09 4,698
1469108 경찰국 신설과 시민의 인권 4 !!! 16:49:53 450
1469107 50대가 되니 부모님상 치르는 친구들이... 8 ... 16:48:52 2,809